himoony
1,000+ Views

오늘의 기상정보(18.10.19)

__0__

[06:30 현재]

오늘 아침 전주 효자동지역은 맑은 날씨이고, 현재 기온은 8°c입니다. 기온이 떨어졌으니 감기조심 하시고, 멋진 10월 보내세요. 화이통! 화합과소통!
기상정보 : 2018년 10월 19일 04시 10분 발표

< 기상 현황과 전망 >
o 현재, 전국이 대체로 맑으나, 경상동해안은 대체로 흐린 날씨를 보이고 있습니다.

o 한편, 밤사이 복사냉각에 의해 기온이 떨어지면서 내륙을 중심으로 안개가 짙게 낀 곳이 많습니다.

* 주요 지점 가시거리 현황(19일 04시 현재, 단위: m)
- 장호원(이천) 170 영월 230 청일(횡성) 210 화촌(홍천) 210 상당(청주) 200 괴산 180 음성 190 장수 180 

* 시정계 관측 값은 목측 값과 차이가 있을 수 있음

o 오늘과 내일(20일)은 중국 산둥반도 부근에 위치한 고기압의 영향으로 전국이 맑겠으나, 경상동해안은 오늘 아침까지 구름많은 날씨를 보이겠습니다.

o 모레(21일)는 서해상에 위치한 고기압의 영향으로 전국이 대체로 맑겠습니다.

< 기온과 서리, 얼음 전망 >
o 찬 대륙고기압이 확장하면서 내일까지 평년보다 2~3도 가량 낮은 기온분포를 보여 쌀쌀하겠으나, 모레는 서풍이 유입되면서 기온이 차차 올라 낮부터 평년기온을 회복하겠습니다.

o 한편, 모레까지 맑은 날씨가 이어지면서 아침에는 복사냉각에 의해 기온이 떨어지고, 낮 동안에는 일사에 의해 기온이 오르면서 내륙을 중심으로 낮과 밤의 기온차가 10도 이상 크겠으니, 건강관리에 유의하기 바랍니다.

o 또한, 당분간 새벽부터 아침 사이에 중부내륙과 남부산지에는 서리가 내리는 곳이 있겠고, 강원산지에는 얼음이 어는 곳도 있겠으니, 농작물 관리에 각별히 유의하기 바랍니다.

< 안개 전망 >
o 오늘 아침까지 내륙지역을 중심으로 안개가 짙게 끼는 곳이 있겠으니, 교통안전에 각별히 유의하기 바랍니다.

< 강풍 전망 >
o 현재, 경북동해안에 강풍특보가 발효된 가운데 오늘까지 해안을 중심으로 바람이 매우 강하게 부는 곳이 있겠고, 내륙에도 약간 강하게 부는 곳이 있겠으니, 시설물 관리에 유의하기 바랍니다.

< 해상 현황과 전망 >
o 현재, 동해전해상과 남해동부해상에 풍랑특보가 발표된 가운데 오늘까지 바람이 매우 강하게 불고, 물결이 매우 높게 일겠으니, 항해나 조업하는 선박은 각별히 유의하기 바라며, 앞으로 발표되는 기상정보를 참고하기 바랍니다.

o 한편, 오늘 동해먼바다에는 돌풍과 함께 천둥.번개가 치는 곳이 있겠으니, 항해나 조업하는 선박은 유의하기 바랍니다.

o 또한, 내일까지 동해안에는 너울로 인한 높은 물결이 해안도로나 방파제를 넘는

※ 사진 문용호/전북 김제 벽골제 지평선 평야
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

#날씨 #기상정보 #코스모스 #김제 #지평선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가스총 맞고 죽다 살아날뻔했던 코인BJ 이야기.txt
아침 11시에 자고 있는데 벨이 울리는 거야 놓고 가세요. 이랬는데 계속 띵동거리는 거야 아니 본인 확인을 하셔야 한다는 거야 난 확인할 게 없어요 이랬지 문 열고 “뭐라고요?”라고 여니까 가스총을 들이밀더니 내 얼굴에 다섯 발을 쐈어 눈이 안 보여가지고 잘못됐다 싶은 거야 내가 정확히 부엌 쪽으로 칼을 찾으러 갔어 베란다 쪽으로 가서 문을 닫고 근데 보니까 식칼이 너무 무딘 거야 근데 내가 연락할 수단이 없는 거야 핸드폰도 없고 걔가 힘으로 하다가 안 되니까 못 열더라고 얘가 이걸 깨야 하나 뭘 찾으러 가더라고 실루엣이 보였어 싹 사라지더라고 난 여기 있으면 죽겠구나 생각이 들었어 바로 칼로 찌를 수도 있잖아 내가 그사이에 안방으로 뛰었어 얘도 들어왔어 안에서 밀어야 하는 문이라 힘으로 닫을 수가 없어 게다가 나보다 덩치가 컸기 때문에 내가 밀렸는데 가방에서 전기 충격기를 꺼내더라고 돈 달래 나한테 거기서 내가 그냥 나가라고 했어 지금 나가면 신고 안 한다고 뒤로 확 빠지면서 피하고 발로 찼어 다시 침대 쪽으로 찌르려고 하더라고 거기서부터 20분의 몸싸움이 있었어 난 여기서 지면 죽는다고 생각했어 전기충격기가 서로 지지직 지지직 왔다 갔다 했어 걔가 훨씬 유리했어 끈을 감고 있어서 유리했거든 얘가 나보다 덩치도 크고 그래서 말야 난 거기다가 가스총 얼굴에 다섯 방을 맞아서 눈이 찍어질 것 같았는데 아무것도 안 보이는데 살아야겠다는 일념 하나로 누르고 있던 거야 내가 하나 힘을 더 쓸 수 있는 게 있었어 물었어 어깨를 씹어먹었어 팔을 걔가 나중에 1억만 달라고 하더라고 그때 내가 전기충격기를 들어서 찔렀어 ‘다다다다닥’ 그랬더니 살려달라고 하더라고 난 너무 흥분해서 죽이려고 했어 등에다가 전기충격기를 댔어 목에 쏴서 죽이려고 했어 난 너 기절할 때까지 지질 거라고 그대로 등 뒤에서 위협하고 현관까지 보내고 문 닫았어 그제서야 눈이 아프더라고 존나 아팠어 경찰이 나중에 그러더라고 싸움에서 졌으면 죽었을 거래 (가방에 칼이랑 청테이프 3개 있었다고 함) https://www.yna.co.kr/view/AKR20210804146151004 와 진짜 미친 거 아니냐 또라이색기네;;;;; 나중에 지가 힘으로 밀리니까 1억만 달라는 건 또 뭐임 ㅂ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