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2114
1,000+ Views

한국의 정! 전통시장 탐방하러 가볼까?

안녕하세요~
전화번호안내 02-114입니다!

빙글러님들은 해외여행할 때
어떤 곳을 둘러보고 싶으신가요?

저는 그 나라의 냄새가 물씬 나는 곳이 좋은 것 같아요.
일본에 가면 아기자기한 골목을 찾게 되고,
스페인에 가면 드넒은 광장에 앉아보고 싶어요.

요즘 '어서와, 한국은 처음이지?'라는
TV 프로그램을 보면 외국인들도 우리나라에서
지극히 한국적인 것들을 보고 싶어하고
그 매력에 매료되어 감탄하곤 하는데요,

정작 우리는 한국적인 것에 대해
잊어가고 있는 건 아닌가 싶습니다.

한국적인 것이 세계적인 것이다!
우리의 전통과 문화를 잊지 말자는 의미로
오늘은 '정'이라는 한국적인 요소가 가득한
특징있는 전통 재래시장들을 소개해 드릴게요~
지금 바로 Go Go!
■ 각 지역별 전통시장 정보 보러가기
114.co.kr 바로가기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부산IN신문] “참말로 정겹다” … 발견하다, 구포시장 밀양나물상회 정(情)
긴 역사를 자랑하는 구포시장과 함께 3대째 명맥을 이어오는 가게가 있다. 제수용품 전문점으로 노포의 정취를 발견할 수 있는 ‘밀양나물상회’다. 밀양나물상회는 형제지간의 정이 이끈 가게다. 이 가게를 이끈 사장님은 37세에 어머니 뒤를 이어 장사를 했고, 어느 덧 38년의 세월이 흘러 몸이 불편해 가게를 하기 힘들게 됐다. 그런 사장님의 뒤를 이어 동생이 직장을 그만두고 하루도 쉬지 않고 시장에 출근하고 있다. 동생은 장사를 이어가고, 오빠는 지리산에서 밀양나물상회의 대표 나물이자 쫀득한 맛이 특징인 ‘하동지리산고사리’를 직접 공수해준다. 긴 세월 명맥을 이어갈 수 있는 데에는 형제간의 우애가 있었기에 가능했다. 손님과 주변상인들과의 정도 느낄 수 있는 곳이다. 단골손님은 시장을 오다가다 가게에 들러 음식을 선물하고, 오후 3~4시쯤 주변 상인들이 가게에 모여 담소를 나누며 생기를 북돋기도 한다. “손님의 마음을 먼저 헤아려라”, “일체 물건은 속이지 말아라”는 언니의 오랜 장사 철학을 이어 받은 동생은 ‘친절함’을 보태었다. 장사를 이어 받은 지 햇수로 3년, “처음 친절했던 모습을 꾸준하게 보여주고, 좋은 제품으로 보답하고 싶습니다”며 앞으로의 장사 포부를 밝혔다. 밀양나물상회에는 제수나물로 고사리, 도라지, 콩나물은 기본으로 준비되어 있으며, 모든 나물은 육각수 물을 사용하여 준비한다. 그 외 제수용품에 필요한 음식도 함께 준비되어 있다. 또한 제수용품 준비를 많이 해보지 못한 손님에게는 나물의 요리법에 대한 노하우도 알려준다고 한다. 이번 다가올 명절준비는 정겹게 제수나물을 준비를 할 수 있는 ‘밀양나물상회’를 추천한다. 밀양나물상회의 영업시간은 오전 8시 30분부터 오후 7시 30분까지다. 별도의 고정 휴무일은 없으며, 명절부터 대체공휴일까지는 휴무이다. 안내 및 위치 위치 : 부산광역시 북구 구포시장1길 17 (주소와 실제 위치가 다를 수 있음 / 카드뉴스 지도 참고) 시간 : 8:30-19:30 전화 : 051-342-2656 휴무일: 명절부터 대체공휴일까지 휴무 이명환 기자 / busaninnews@naver.com #밀양나물상회 #구포시장 #나물 #제수용품 #제사음식 #도라지 #고사리 #콩나물 #제사상차림 #제사음식종류 #나물가게 #노포 #굿포마케터즈 #마케팅
제주도 당일치기 코스 - 바다, 들판, 카페, 먹방, 흑돼지, 야경, 고등어쌈밥, 아이스크림~! 모두 즐길테다 코스
안녕하세요. 제주도민 802일 시연입니다. ^^ 오늘은 친구랑 갔던 당일치기 코스 입니다. 친구라함은 여자사람친구 나두 여자사람 ㅎㅎㅎㅎㅎ 암튼 -.- 남자사람과 가볼만한 곳도 한번 짜볼테다. ^^ 기대하세요. 이코스는 일단 차를 빌려 그리고 딱딱 정해진대로 가면 다 할 수 있단~~ 단 아침부터 시작해야죠~ 오후에 시작하고 안되네 이러기 없기. 그리고 계속 먹을 준비 된 성능 좋은 위장 장착~ ^^ 아침은 안먹어도 되면 아침밥 빼고 시작하구요. 그리고 우유부단 테쉬폰 대신 새별오름에 갔다가 오설록 이니스프리로 가셔도 좋습니다. 그리구 아이들이 있다면 오설록옆에 항공우주박물관에 가셔도 좋구요. ^^ 제가 고기를 좋아해 고깃집을 추천했지만 횟집을 가져도 좋습니다. 추천횟집은 나원횟집 스끼다시 안먹으면 반값에 횟상을 받을수도 있으니 좋음 양심가게~ ^^ 심야에도 하니 좋아~ 그리고 서귀포에서 제주시로 넘어가는데 45~ 70분 걸리니 공항 뱅기시간 잘 맞춰 가시길 내 생각엔 지금 이코스는 저녁 8시까지는 필요함 횟집코스로 마무리라면... 그러니 여유가 없는 분은 흑돼지고기 먹고 넘어가기 추천 ^^ 2박3일쯤 코스라믄 회를 드셔요~!! 호호 암튼 ^^ 또 봐요 여러분 오늘 그냥 기분이 좋음 . ^^
제주여행으로 3박4일의 일정
2020년 새해의 여행은 제주도로 다녀왔네요. 1월21일부터 24일까지의 일정으로 다녀 왔는데요, 항공권 예약하고 숙소예약하고 나서 제부날씨를 검색해 보니 출발하는 21일 외넨 비오고 흐리다고 예보가 나올길래 이번 제주여행은 별 기대 안하고 출발을 했죠. ■21일 출발을 합니다. 제주공항에 내려서 제주에 사는 지인을 잠시 만나고 제주여헁을 시작해봅니다. 지인을 만난곳이 제주 시내에 연동이었던지라 많이 가 봤던 장소이지만 용두암을 둘러본 후에 해안가를 도보로 1시간정도 걸어 봤습니다. 첫째날은 가볍게 시작을 했죠.ㅎ ■22일 ㅡ 제주여행 둘쨋날 아침에 기상을 하니까 일기예보대로 비가 내리고 있더군요. 비오는날엔 외부 활동이 많이 불편하죠. 특히나 제주는 바람이 많은 곳이라 우산을 쓰고 다녀도 비를 맞으니 말입니다. 그래서 숙소에서 점심시간에 출발을 해 봅니다. 되도록이면 비도 피하고 제주여행의 기분도 느낄수 있는 제주시민속오일장으로 향합니다. 설 명절전의 마지막 장이라 큰장이라고 부르더군요. 제주시민속오일장은 2와7일 들어 있는날에 서는 5일장인데 마침 22일이라 시장이 서는 날입니다. 제주도엔 5일장이 열리는 곳이 여러곳 있는데요,제주시내의 제주시만속오일장이 가장 규모가크지 않을까 싶구요 그외에도 세화.고성 서귀포.대정.한림.표선지역등에서 5일장이 열리는듯 합니다. 제주민속오일장을 둘러 본 후엔 다음 숙소가 있는 모슬포항으로 이동을 했죠. 마라도를 가려면 운진항에서 배를 타고 가야 하는데 모슬포항에 숙소들이 많고 운진항과는 가까운곳이라 숙소는 모슬포항에 예약을 했던건데요....ㅠㅠ 비가오니 마라도 다녀오는것은 다음번 제주여행때 가는걸로 했네요. ■23일 ㅡ 제주도여행 3일째 일기예보에는 비소식이 있었는데 다행히 23일은 아침부터 날씨가 맑습니다. 이번 제주여행은 색다르게 자전거로 둘러보기를 계획했는데요. 22일엔 비가 와서 못하고 23일엔 날씨가 맑아서 모슬포항에서 산방산까지의 해안도로를 자전거로 둘러 보았네요.모슬포에서 산방산까지 가면서 4.3공원과 송악산까지 둘러보기.... ■24일 ㅡ 제주여행 넷째날 23일엔 모슬포에서 동쪽방향이었으니 24일엔 서쪽방향으로...ㅎㅎㅎ 돌고래가 나온다는 곳이 잇죠. 동일리포구라는 곳인데요, 아쉽게도 이번 제주여행길에는 돌고래가 지나는 것을 보지 못했네요. 자전거여행의 재미는 정말 많은데요, 좁은 골목골목까지 다니며 제주의 풍경을 볼수 있다는 매력이 참 좋죠. 제주의 월동무작업이 한창이루어 지고 있네요. 제주엔 동백도 피었지만 매화도 피기 시작하더군요. 제주의 날씨가 이상기온인건지 겨울인데 기온이 높아서 그렇다고 하더군요. ■제주맛집 제주에는 여행하다 보면 국숫집들이 정~~~말 많이 보이는데요, 특히 제주하면 고기국수가 유명하죠. 아무래도 제주 똥돼지의 영향이 큰듯 합니다. 또한 제주하면 겨울방어죠. 작년 빵어축제때는 방어 가격이 부담스러웠었는데 1월엔 방어가격이 많이 내렸더라구요. 집으로 오는날 저녁에 10키로 대방어 20만원에 구매 했는데 작년 12월엔 30만원이었다고 하더군요. 매년 한마리는 모슬포의 하모수산에서 항공택배로 주문했었는데 작년에는 비싸서 망설이고 있다가 저렴해져서 한마리 잡이 왔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