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onpal
1,000+ Views

개인적으로 좋아하는노래18


:::스웨덴세탁소 - 어려운 말

지나버린 시간에  나만 공허하게 남겨져 있는 그 공간 속으로 나를 데리러 와줘 그대로인 것도 없는데  무색해져버린 기대만 남아 나를 붙잡고 놓지를 못해
0 Likes
1 Shares
{count, plural, =0 {Comment} one {Comment} other {{count} Comments}}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Like
Comment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