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ater101
50,000+ Views

애기때부터 전국민이 성장과정을 지켜봐온 배우

2002년 4살에 우연히 당시 PD의 눈에 띄어 잡지모델로 시작


5살때는 크라운산도 CF로 주목을 받음

6살 첫 영화 데뷔작 : 비무장지대 DMZ


7살 친절한 금자씨, 내 생에 가장 아름다운 일주일 등에 나오며 7살의 나이에 연기 호평을 받았음


2006년 8살
인생이여 고마워요, 각설탕 등 한 해 4작품이나 출연하며 충무로를 대표하는 아역배우로 선정


2007년 예능 첫 출연

2007년 한 해에 황진이, 각설탕, 뉴하트 등 7개 작품에 나오며 9살 아역배우 블루칩이 됨


2008년 10살 말이 필요없는 유명한 "추적자 그 애"
나홍진 감독이 직접 뽑았을 정도로 유명한 일화
김윤석에게 '쓰레기'라는 대사를 뱉는 장명이 유명
사실상 이 작품으로 대중들에게 크게 유명해짐


2009년 11살
카인과 아벨, 탐나는 도다, 해운대, 뷰티풀데이 등등 수많은 작품에 출연


2010년 12살
동이, 욕망의 불꽃, 로드 넘버원, 구미호 여우누이뎐 등 드라마에 활발히 출연


2011년 휴식기
별다른 활동은 하지않고 MC그리 동현이와 함께 막이래쇼 촬영하고 사극 하나 찍음



2012년 14살
그 유명한 "해를 품은 달"과 메이퀸으로 추격자 이후 대중들에게 확실하게 각인된 때


2013년 15살
아역의 분위기가 사라지는 시기


2014년 16살
중3에 음악방송 MC를 맡음



2015년
17살 나이에 화장품CF를 찍으며 인기 배우의 길로 입성



2016년 18살
16년 하반기 최고 히트 드라마 "구르미 그린 달빛"에서
대세 배우 박보검과 호흡을 맞추며 대박행진


한 순간도 안예뻤던 적이 없고, 연기를 너무 잘해서
늘 새로운 작품이 기대가 돼요♡

관심좀 주세요..
귀찮으실까봐 댓글 달아달라고 못하는데
클립과 하트 정말 좋아해요...♥
10 Comments
Suggested
Recent
드라마에서 성인 연기자로 전환될 때 그들이 연기 못 하는 것처럼 보이게 만드는 연기력의 소유자.
와 대단하네요
이쁘도다
승호 진짜 잘자랐다..
진짜 예쁘다 ㅎㄷㄷ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부부에게 보내는 편지
. 남편은 존경, 여자는 사랑을 먹고 산다. - 빅토리스 . 선량한 남편은 선량한 아내를 만든다. - B.R.버튼 한 여성이 부부 세미나에서 강사로부터 이런 말을 들었습니다. "요새 부부들은 대화가 너무 부족하다. 남편과 장단점을 다 나눠라." 그 말대로 그녀는 집에 와서 남편에게 서로 부족한 점을 하나씩 나눠 보자고 했습니다 남편이 주저하다 마지못해 ”그러자!“고 했습니다. 곧 아내 입에서 남편의 단점이 쏜살같이 나왔습니다. "당신은 먹을 때 호르르 호르르 소리를 내고 먹는데 주위 사람도 생각해서 앞으로는 좀 교양 있게 드세요." 이제 남편의 차례가 되었습니다. 남편이 손을 턱에 대고 아내의 얼굴을 보면서 한참 생각하는데 남편 입에서는 아무 말도 나오지 않습니다 아내가 그 모습을 찬찬히 보니까 옛날 연애하던 시절의 멋진 남편의 모습이 아련히 떠올랐습니다. 결국 한참 있다가 남편이 말했습니다 "아무리 생각해도 별로 생각나지 않는데.." 오늘날 많은 아내들이 기대하는 남편이 이런 남편이 아닐까요? 남편도 아내의 잘못을 지적하려면 얼마나 많겠습니까? 백화점 가서 바가지 쓴 것, 가스 불 켜놓고 잠든 것, 식당에 집 열쇠 놓고 온 것, 어디서 자동차 들이받고 온 것 등 지적할 것이 많을 것입니다 그래도 지적하지 않고 “별로 생각나지 않는데...”라고 말할 수 있다면 얼마나 멋진 모습입니까? 배우자의 사명은 실패와 실수를 지적하는 것에 있지 않고 실패와 실수를 덮어주는 것에 있습니다 남편과 아내는 배우자의 약점을 찾아 보고하라고 각 가정으로 보내어진 스파이(spy)가 아니라 배우자의 부족한 파트(part)를 메워 덮어 주라고 각 가정으로 보내어진 파트너(partner)입니다 . 삶에 힘겨워하는 반쪽이 축 처진 어깨를 하고 있을 때 나머지 반쪽이 주는 격려의 말 한 마디는 행복한 가정을 지탱하는 든든한 기둥이 될 것입니다 그래서 반려자(伴侶者)를 영어로 better half라고 합니다 반쪽짜리들이 합쳐져 보다 나은 가정을 이룬다는 뜻입니다 부부는 서로 경쟁하는 여야 관계가 아니고 서로 존중하는 동반자 관계입니다 부부는 서로의 ‘존재의 근거’입니다 배우자를 깎으면 자기가 깎이고 배우자를 높이면 자기가 높여집니다 배우자를 울게 하면 자기의 영혼도 울게 될 것이고 배우자를 웃게 하면 자기의 영혼도 웃게 될 것입니다 부부간의 갈등이 말해주는 유일한 메시지는 “나를 동반자로 존중하고 좋은 대화 파트너가 되어 달라!”는 것입니다 부부간에 좋은 말은 천 마디를 해도 좋지만 헐뜯는 말은 한 마디만 해도 큰 상처가 됩니다 가끔 배우자에 대해 속상한 마음이 들어도 '시간의 신비한 힘’을 믿고 감정적인 언어가 나오는 것을 한번 절제하면 그 순간 에덴은 조금씩 그 모습을 드러낼 것입니다 가끔 자녀들이 묻습니다 "엄마! 아빠! 천국은 어떻게 생겼어?!" 어떤 부부는 말합니다 "그것도 몰라! 우리 집과 같은 곳이 바로 천국이야!” 자녀에게 천국의 삶을 보여줄 수 있는 가장 생생한 교육 현장은 사랑과 이해와 용서를 앞세워 사는 부부의 모습입니다 그 모습이 그 부부 및 자녀의 내일에 행복의 주단을 깔게 될 것입니다 - 좋은 글
4살 때 데뷔 이후 어마어마하게 열일한 김유정
존예롭게 무럭무럭 잘 자란 김유정 4살때 데뷔한 이래로 참여한 작품만 47개! 2004년 MBC 빙점 - 최은이 2005년 내 생에 가장 아름다운 일주일 - 박진아 2005년 친절한 금자씨 - 재경 2006년 KBS2 인생이여 고마워요 - 유현지 2006년 MBC 누나 - 핑크, 최가을 2006년 MBC 베스트극장 새끼곰의 미소 - 문아영 2006년 각설탕 어린 김시은(임수정 아역) 2006년 어느날 갑자기 두 번째 이야기 네 번째 층 - 여주희 2007년 KBS2 얼렁뚱땅 흥신소 - 어린 유은재 (이은성 아역) 2007년 MBC 뉴하트 - 윤아 2007년 가면 - 어린 이윤서, 이혜서 딸 2007년 마을금고 연쇄습격사건 - 백연희 2007년 황진이 - 어린 황진이 (송혜교 아역) 2008년 KBS2 강적들 - 유꽃님 2008년 SBS 일지매 - 어린 변은채 (한효주 아역) 2008년 서울이 보이냐 - 영미 2008년 추격자 - 미진 딸, 은지 2009년 MBC 선덕여왕 - 어린 천명공주 (신세경, 박예진 아역) 2009년 MBC 탐나는 도다 - 장버설 2009년 SBS 바람의 화원 - 어린 신윤복 (문근영 아역) 2009년 SBS 천사의 유혹 - 어린 주아란 (이소연 아역) 2009년 SBS 카인과 아벨 - 어린 김서연 (채정안 아역) 2009년 낙원 파라다이스 - 임화란 2009년 불신지옥 - 태환 딸, 지은 2009년 해운대 - 김지민 2010년 MBC 동이 - 어린 동이 (한효주 아역) 2010년 KBS2 구미호, 여우누이뎐 - 연이 2010년 MBC 로드 넘버원 - 어린 김수연 (김하늘 아역) 2010년 MBC 욕망의 불꽃 - 어린 윤나영, 어린 백인기 (신은경, 서우 아역) 2010년 SBS 호박꽃 순정 - 어린 박순정 (이청아 아역) 2011년 EBS TV로 보는 원작동화 엄마 미안해 - 가영 2011년 MBC 계백 - 가희 2011년 원라이프 - 내래이션 2012년 MBC 메이퀸 - 어린 천해주 (한지혜 아역) 2012년 MBC 해를 품은 달 - 어린 허연우 (한가인 아역) 2012년 호두까기 인형 3D - 메리 (한국어 버전 더빙) 2013년 MBC 황금 무지개 - 어린 김백원 (유이 아역) 2013년 동창생 - 리혜인 2014년 KBS 드라마 스페셜 - 곡비 - 연심 2014년 SBS 비밀의 문 의궤 살인 사건 - 서지담 (윤소희 아역) 2014년 네이버 웹드라마 연애세포 시즌1 2014년 룸 731 - 웨이 2014년 우아한 거짓말 - 김화연 2015년 MBC 앵그리맘 - 오아란 2015년 비밀 - 이정현 2015년 웹드라마 연애세포 시즌2 2016년 구르미 그린 달빛 홍라온 그리고 올해 소처럼 일하길 바라는 마음을 가득담은 20살 김유정 앞으로가 기대되는 배우 김유정! 얼른 드라마에서 예쁜 모습으로 만나요♡ 관심좀 주세요.. 귀찮으실까봐 댓글 달아달라고 못하는데 클립과 하트 정말 좋아해요...♥
[나는 차였어2] 어제자 자연과 찐 동화된 차박 캠퍼의 등장
나는 차였어 - 겨울이야기 첫 화!! 첫 화부터 캠핑 고수들 등장함 고수 캠퍼로 자연인 윤택 등장 윤택 차박 캠핑카를 공개하기로 함 오지 캠핑 가기 쉽게 튜닝으로 차체를 올렸다고 함 차 뒤쪽 가자마자 보이는 온수탱크 크기 엄청남 ... 40L까지 나온다고 함 ! 겨울 캠핑에 필요한 에어건도 탑재.. 진짜 눈이나 먼지 털 때 에어건 한 방이면 금방 끝나서 좋음 에어건은 차 안쪽이랑 바깥쪽 다 연결 가능하게 해둠 에어건 쓰려고 차체 바닥에 콤프레셔를 달았다고 함 이제 루프탑 텐트 볼 차례 루프탑 텐트 올리기 전에 알루미늄 판으로 되어있어서 텐트 안펼치면 짐을 올릴 수 있음 진짜 짐 개많이 실을 수 있을 듯 ㅋㅋㅋㅋ 루프탑 올리는 것도 걍 슥 밀면 열림 진짜 큼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예전에 김숙 차에도 루프탑 텐트 있어서 봤었는데 그거랑 크기가 다른 거 같음ㅋㅋㅋㅋㅋㅋㅋ 저런 빙 두루는 텐트같은걸 루프탑 텐트 아래로 설치해서 거기에 난로를 두면 대류현상으로 공기가 위에까지 따뜻해진다고 함 오우 진짜 보일러가 따로 없네 저렇게 하면 겨울에 반팔입고 자는 거 쌉가능이래 기억하자 실버코팅... 어넥스 치는 것도 일반 텐트 치는 거랑 비슷함 폴대 한 쪽에 끼우고 땅에 한 쪽 고정하고 팩다운 하고 바닥에 박으면 끝! 텐트 출입문 정리 꿀팁 말아서 텐트 안쪽으로 집어 넣기 맨날 바깥쪽으로 둘둘 말기만 했는데 진짜 생활의 지혜다 이거.... 마지막으로 차체 쪽도 막아주면 완성 저기 틈에서 나오는 바람 차단해주는 역할이라고 함 차 윗면이라 평평해서 자갈밭이든 물이 흐르든 상관이 없다고 함 저것만 있으면 겨울 캠핑은 걍 준비 끝 ㄹㅇ 든든해보임 어넥스 공간이 넓어서 공간 분리해서 쓰기 좋을 거 같음 진짜 겨울 캠핑 내 꿈임,,, ㅠㅠㅜㅜㅜ
[도도솔솔라라솔] 그냥 궁예할 필요가 없었던 드라마.jpg
도도솔솔라라솔 그 전의 내용 요약 전직 피아니스트 구라라 결혼식 당일 남편은 도망가고 집은 망하고 아버지까지 돌아가심 아버지의 비서인 문비서가 모든 돈 다 털어서 1억을 남겨줬는데 그 1억마저 전세사기로 날려먹고 자신의 인스타에 댓글을 남겨준 '도도솔솔라라솔'을 찾으러 은포로 왔다가 사고를 당했고 막 퇴원한 시점 "그러니까, 라라코스메틱이 아가씨네 회사였는데 결혼식날 아버지가 돌아가시고 쫄딱 망했다. 이거야?" "문비서라는 아저씨가 상속정리도 해주고 돈도 줬는데 그걸 또 홀랑 사기당하고" "아 내가 듣다보니까 요즘 그 7번에서 하는 그 위대한 배신자? 그거랑 내용이 비슷하지 않아?" "맞네 맞어!" "그거 그그 비서가 배신자였잖어!" "라라야 문비서 어딨어. 연락은 돼?" "문비서 아저씨 진짜 나쁜사람 아니에요. 남은 돈 저한테 다 털어주시고 고향 가 계신다고 들었어요." 문비서는 절대 그럴 사람이 아니라고 하는 라라 그리고 같은 시각 문비서는... 요트에서 호화롭게 샴페인 마시는 중... 이 때 진짜 눈빛 개쎄함.. 문비서가 진짜 배신자 아냐?!??;;;; 라고 생각하고 있었음 1년 정도의 시간이 지나고, 라라가 학원을 운영하고 있는 건물이 매각될 위기에 놓이자 주민 중에 건물을 사자는 얘기를 하는 도중 "라라야 그 있잖아 그 위대한 배신자!" "라라. 그 문비서라는 아저씨랑 연락돼?" "아뇨? 번호가 바꼈는지 전화하니까 다른 사람이 받던데요?" 그렇게 또 동네 주민들 사이에서 비서 배신자론이 언급되고, 이 문비서를 찾기로 함 "문비서 소재파악 완료요" 그렇게 만수가 알아온 문비서의 사진들을 보는데 로즈코스메틱이라는 간판 앞에 완전 회장님 포스로 사진이 찍힘 완전 누가봐도 문비서가 배신자 아냐??;; "문비서 아저씨 그럴 사람 아닌데..." 라라는 계속 문비서가 그럴 사람이 아니라고 하자 동네 '이꿈모(이혼을 꿈꾸는 모임)' 아주머니들은 문비서를 찾아가보라고 함 그렇게 하영이와 문비서를 만나러 온 라라 헐 ;;; 진짜 문비서가 배신자였어?;;; 했는데 ?????????? 뭐야 촬영현장임..? 라라보고 활짝 웃는 문비서 아저씨... 그 누구보다 애틋... 알고보니 어릴적부터 꿈이었던 배우에 도전하고 있었던 문비서님.. "자리 좀 잡히고 연락드리려고 했는데 결국 아가씨가 절 먼저 찾아오셨네요 작년이었나 요트씬 찍다가 핸드폰을 물에 빠트리는 바람에 그 때 번호도 폰도 다 바꿔버려서..." ...진짜 라라 말대로 엄청 좋은 사람이었던거임... 라라 용돈하라고 돈 챙겨주시는 문비서님 ㅠㅠ 라라가 애써 눈물 참으니까 손수건 쥐여주면서 "숨어서 울지 말아요. 제가 말했죠. 웃는 것도 우는 것도?" "당당하게!" 라라한테 힘까지 실어주고 가신 문비서아저씨,,, 진짜 너무너무너무 좋은 사람이었는데 배신자라고 오해해서 미안해요... +) "근데 아저씨. 지금 찍고있는거 제목이 뭐에요?" "아.. 그 실버채널에서 하는 '회장님이 왜그럴까'라는 웹드라마에요" 이재욱 검블유 때는 장모님이 왜그럴까더니 이번엔 후속작으로 회장님이 왜그럴까 나오나봄ㅋㅋㅋㅋㅋ 웃겨서 같이 넣어봄 ㅋㅋㅋㅋㅋㅋ ㅠㅠ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