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wonkwonkwon
10,000+ Views

[공복주의]피곤하니까 마늘 코스요리 파티.jpg

...부끄럽지만 마늘 파티 후에 배 속에 가스가 엄청 찼다는 뒷이야기...
마늘에 포함된 황 성분때문이라고 합니다.

냄새 때문에 진짜 파티에서는 함부로 못 내놓겠네요
하지만 넘나 맛있었습니다. 특히 저 마늘스프 정말 추천해요!
11 Comments
Suggested
Recent
오늘은 마늘 파티네요 스프 베이스가 양파였구나...
이번건 정말 의식의 흐름대로 글을 적은듯한 느낌이....ㅋㅋㅋㅋㅋ
ㅋㅋㅋ 노루스름하게 튀겨졌군요
이 웹툰으로 굴소스의 유용함을 다시 배워갑니다
노루스름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갠적으로 제목학원 최애 드립인데 여기서 볼 줄이야 ㅋㅋㅋㅋ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100번째 만사삶! 기념 자축 케이크를 만들었다.jpg
만사삶 100화를 맞아 많은 분들이 자발적으로 축전을 보내주셨습니다! 절대 제가 아래 짤 같은 것을 만들어서 SNS 여기저기에 올리면서 축전을 구걸하지는 않았습니다. 너무나 소중하고 귀중한 축전들 하나씩 소개해드릴게요! (가나다순) ▼<건축학과 1학년>, <내 땅 한 조각> 등을 연재하신 '기므지우' 작가님의 생동감 넘치는 3D 움짤입니다!!! 눈이 한 바퀴 돌아가는 게 캐릭터랑 전혀 위화감이 없는 이유는 뭘까... ▼ <오우주>, <피지 않는 꽃>의 작가 '루하'님께서 고풍스런 축전을 그려주셨습니다. 고마워!!! ▼공군 전우님 '멸치찌개'님께서 필요한 것만 딱딱 모아 그려 축전을 그려주셨습니다! 섬세하게 박혀있는 특기 마크가 아주 마음에 듭니다. 정말 감사해요! ▼ 화제의 이모티콘 <이과티콘>과 <꼬마찌>시리즈 등 만화와 이모티콘을 다작하시는 '메밀'님의 축전입니다! 뜬금없는 공군 약복과 게리슨모의 디테일을 보니 과거의 악몽이 떠올라 소름이 절로 돋았습니다. 고맙다! ▼ 제 만화에 종종 등장하는 빨간 파충류 캐릭터인 '순대국'님이 친구들과 함께 있는 바삭바삭한 드로잉을 그려주었습니다! 제가 좋아하는 노래 가사도 함께 넣어주었네요 고맙다! ▼ <피시인애소>와 초인기 이모티콘 <옴팡이>의 작가 '애소'님께서 크리스마스 쿠키(87화)의 충격을 잊지 못하시고 감상을 보내주셨네요! 저보다 제 캐릭터를 더 잘 그리시는 것 같아요 +박력분 기여어 ▼ <키몽툰>, <키몽의 호구로운 생활>의 인기 웹툰 작가 '키몽'님께서 음식으로 혼내주는 너무 귀여운 짤을 보내주셨습니다. 다음에 꼭 한 번 직접 맛봐주시길... ▼ <손발이 오글오글>, <한치매직> 작가이신 '한치'님께서 높은 해상도의 얼굴을 그려주셨스빈다. 물회를 만들게 되면 꼭 대접해주고 싶네요. ▼ 마지막으로 '허준환'님께서 자발적으로 열심히 일하는 제 모습을 그려주셨습니다. .....그림 열심히 더 그릴게요.... 감사합니다!!! 그 외에 축하의 말 주신 모두에게 다시 한 번 감사드려요... 앞으로는 쌉소리도 많이 하고, 초심을 잃지 않는(많이 망치는) 권권규가 되겠습니다. 계속 지켜봐주실거죠?! 다음 주에 또 만나요!
[#닭쿡꿀팁] 마늘 손질법-껍질제거, 다지기, 보관법
https://youtu.be/ZUDCJ5spAXk [마늘 껍질 제거 - 1.물에 불리기] 한 알씩 분리한 마늘에 미지근한 물을 부어 30분 정도 불려주세요 적당히 불린 마늘은 손으로 쉽게 껍질을 벗길 수 있습니다. [마늘 껍질 제거 - 2.흔들어 벗기기] 밀폐용기에 조각 낸 마늘을 넣고 1분 정도 흔들어주세요 마늘에 가해진 충격력에 의해서 껍질과 알맹이 사이의 공간이 벌어져서 껍질이 다 벗겨지지 않았어도 쉽게 손으로 제거가 가능합니다 [마늘 껍질 제거 - 3.전자렌지 돌리기] 뿌리 부분을 잘라낸 통마늘을 전자레인지에 넣고 20초간 돌려주세요 (주의 시간을 초과하면 마늘이 익어버릴 수 있으니 오래 돌리지 마세요!) 껍질의 수분이 마르면서 마늘과 껍질이 쉽게 분리되어 벗겨집니다 [마늘 다지기 – 1.칼로 다지기] –진액이 나와 더 깊은 맛 칼을 눕혀서 마늘을 눌러 으깬 후, 두세 번 다져서 마무리 해주세요 [마늘 다지기 – 2.채썰어 다지기] 마늘을 채썰어주세요 반대로 돌려 잘게 다져주세요 [마늘 다지기 – 3.믹서로 다지기] 많은 양을 다질 때에 믹서로 다져주시면 편하게 다질 수 있습니다. [다진 마늘 보관하기] 지퍼백에 다진 마늘을 넣고 고르게 핀 후 칼등을 사용해서 1회 분씩 칼집을 넣은 후 냉동보관 해주세요
사진꽝손의 '미친 음식사진'
평양냉면이 머리카락 촉수괴물로 변해 공격하는 꿈을 꾸었다. 기름에 오염된 아마존의 깊은 늪이 연상된다. '이모 볶음밥 두개요' 라는 말을 잊게 만들었다. 볶음밥이 미워졌다. 양념치킨이 싫어질 때가 온다. 이 사진을 본 이후다. 후라이드만이 대안이다. 카레의 밥알이 째려보는 느낌이다. 눈을 깔고 있는 나를 발견한다. 토한 듯이 사진 찍는 내공은 어디서 오는가? 경험에서 우러난 메소드 테크닉인가? 곱창에 김치를 넣어 볶는데. 김치가 피를 흘린다. 가위질을 잘 못 해 혈관을 건드렸나 보다. 잘 불어가는 라면발이 내장으로 변했다. 곱창이 아니다. '내장'이다. 술많이 먹은 돈까스가 이불에 토한 모습이다. 견디셔. 돈까쓰. 부대찌개의 지옥이 있다면 이런 모습이다. 스팸이라도 구해주고 싶지만 지옥도에 선뜻 손을 내밀 수 없다. 장어구이를 찍었는데. 장어 스너프 무비를 찍었다. 슬래셔 장르였으나 레알 느낌이 강해 스너프가 되었다. 장어가 너무 불쌍해 눈물이 난다. 멸치에 대한 진한 연민과 안타까움이 담겼다. 멸치라는 어종의 제노사이드에 대한 통렬한 비판이다. 짐짓 모른척 넘겼던. 아픈 눈망울에 동감한다. 멸치는 슬픔이다. 이제나는 비건이 되겠다. 곱창이 비명을 지른다. 뜨거움에 타들어 간다. 입을 벌린다. 불어버린 죽은당면이 아니라. 잔치국수라는 식스센스급 반전이다. 기름을 부각시키는 조명이 예술적 감수성을 더한다. 예상댓글. 다이어트 원하시는 분 강추! 저녁을 못 먹기로 했습니다. 이 포스팅을 보고 비만이 다 나았습니다. 비건에 귀의하게 되었습니다. 음식의 비명을 들었습니다. 눈물이 흐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