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imoony
1,000+ Views

오늘의 기상정보(18.11.26)

__0__

[06:30 현재]

오늘 아침 서울 영등포 대방동지역은 맑은 날씨이고, 현재 기온은 2°c입니다. 저는 감기 기운이 약간 있어 힘드네요. 쌀쌀한 날씨에 감기조심 하시고, 행복한 11월 마무리하세요. 화이통! 화합과소통!
기상정보 : 2018년 11월 26일 04시 10분 발표

< 기상 현황과 전망 >
o 현재, 전국이 대체로 맑은 날씨를 보이고 있으나, 내륙을 중심으로 안개가 짙게 낀 곳이 많습니다. 

* 주요 지점 가시거리 현황(26일 04시 현재, 단위: m)
- 경기도: 포천 30 동두천 50 경기광주 60 장호원(이천) 70 양주 80 청산(연천) 90 
- 강원도: 원주 130 영월 170 봉평(평창) 290 화촌(홍천) 310 북평(정선) 490 
- 충청도: 괴산 80 상당(청주) 90 부여 100 금산 100 제천 100 진천 100 영동 110 
- 전라도: 장흥 40 영암 110 월야(함평) 120 주천(진안) 180 곡성 180 강진면(임실) 190 복내(보성) 210 
- 경상도: 거창 70 성주 70 대곡(진주) 90 함양군 100 달성(대구) 100 안동 110 

* 시정계 관측 값은 목측 값과 차이가 있을 수 있음

o 오늘은 중부지방에 위치한 고기압의 영향으로 전국이 대체로 맑겠으나, 제주도남쪽해상을 지나는 약한 기압골의 영향으로 제주도는 차차 흐려져 오후 한때 비가 조금 오는 곳이 있겠습니다. 

* 예상 강수량(26일 오후)
- 제주도: 5mm 미만 

o 내일(27일)은 중국 북부지방에서 남동진하는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겠으나, 중부지방은 낮까지 북쪽을 지나는 기압골의 영향을 받겠습니다. 전국이 가끔 구름많겠으나, 중부지방은 아침부터 낮 사이에 대체로 흐리고 경기북부와 강원영서북부에는 비(강원산지 비 또는 눈)가 조금 오는 곳이 있겠고, 그 밖의 중부지방에는 산발적으로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이 있겠습니다.

* 예상 강수량(27일 아침부터 낮까지)
- 경기북부, 강원영서북부, 북한: 5mm 미만 

* 예상 적설(27일 오전)
- 북한: 1~3cm 

o 모레(28일)는 중국 발해만 부근에서 동진하는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어 전국이 가끔 구름많겠으나, 제주도남쪽해상을 지나는 약한 기압골의 영향으로 제주도는 대체로 흐리고 낮 동안 비가 오는 곳이 있겠습니다.

< 기온 전망 >
o 내일(27일)까지는 평년보다 3~6도 정도 높은 기온분포를 보이겠고, 내륙을 중심으로 낮과 밤의 기온차가 크겠으니, 건강관리에 유의하기 바랍니다. 기온은 모레(28일)부터 당분간 평년과 비슷하겠습니다.

< 안개 전망 >
o 오늘 오전까지 내륙과 서해안에는 안개가 짙게 끼는 곳이 많겠고, 낮 동안에도 연무나 박무가 끼는 곳이 있겠으니, 교통안전과 건강관리에 각별히 유의하기 바랍니다.

< 건조 전망 >
o 당분간 서풍이 불면서 강원동해안은 대기가 차차 건조해지겠으니, 산불 등 각종 화재예방에 유의하기 바랍니다.

< 강풍 전망 >
o 내일 오후부터 모레까지 서해안과 강원산지에는 바람이 강하게 부는 곳이 있겠고, 그 밖의 지역에서도 바람이 약간 강하게 부는 곳이 있겠으니, 시설물 관리와 안전사고에 유의하기 바랍니다.

< 해상 전망 >
o 내일 오후부터 모레까지 서해먼바다와 동해먼바다, 제주도남쪽먼바다에 바람이 강하게 불고, 물결이 높게 일겠으니, 항해나 조업하는 선박은 유의하기 바랍니다.

o 한편, 모레까지 제주도해안과 일부 남해안에는 너울에 의해 높은 파도가 방파제나 해안도로를 넘는 곳이 있겠으니, 해안가 안전사고에 유의하기 바랍니다.

o 또한, 내일까지 천문조에 의해 바닷물 높이가 높은 기간이니, 서해안과 남해안 저지대에서는 만조시 침수 피해에 유의하기 바랍니다.

※ 사진 문용호/서울 종로구 훈정동 종묘
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

#날씨 #기상정보 #종묘 #서울 #종로 #정전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일본과 똑같은 어려움을 겪는 캐나다
포스팅 아래에 붙은 그래프는 100명당 접종자 수를 말함. 국내 언론에서  영국백신 영국백신! 캐나다도 시작했다~ 하던 그때,  캐나다도 12월에 접종을 시작했지만..  지금도 100명당 5.35명을 완료한 상태. 자체 생산이라는게 중요하네요. 국내 바이오 분야 기업들.. 땡큡니다. 캐나다도 나름.. 미국이 '다 내꺼임!' 할 거 생각해서 결정한 선택이 저리 될 줄은.. 늘 그게 맞는건 아니겠지만 백신도입을 추진하면서, 하나에 몰빵 않고 이것저것 나눠서 구매한건 잘한 부분입니다. (이후 상황은 더 봐야겠으나..) 기레기 말을 안듣길 잘했죠. 그럴리 없지만, 우리정부가 엉엉울면서 덜컥 선구매만 후딱하길 바랐나? 지금쯤 손가락만 빨면서? '뒤늦게 발로 뛰지만...' 이런 기사나 썼을 겁니다. ㅋㅋ ▼ 이것들이 언제 제대로 된 소릴 했어야지.. 희망찬 일본, 정반대인 한국? ㅋㅋㅋㅋㅋ + 위의 포스팅에 정리가 잘 돼 있지만, 더 참고가 될 자료.  (이어 붙이기는 좀 길어요.) [자료] 코로나 백신 접종, 집단면역 스타트 https://www.parksiyoung.com/forum/8894 ▼ 위 자료의 마지막 문단. 이처럼 백신 접종에 있어서는 계약서 상의 물량을 언제 얼마나 확보하느냐가 중요한 것이 아니라 실질적으로 물량을 확보할 수 있느냐가 가장 중요한 문제입니다. 그리고 조금씩 장기적으로 질질 늘려가면서 접종하는 것이 아니라 최대한 단시일 내에 집중적으로 최대한 많은 국민들이 접종을 받을 수 있게 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그런 점에서 우리나라는 매우 확실한 준비를 갖춰놓고 접종을 시작한 것으로 볼 수 있습니다. 늑장백신 타령하던 놈들이 좀 봐야하는데... 우리가 자만하자고 올리는 글은 아닙니다. 늘 방역수칙 잘 지키도록 노력해야죠. 기레기들은 독감백신 때처럼 코로나 백신으로 또 불안감 조장이나 하고, 이런 부분을 빼놓고 봐도.. 그동안 수없이 가짜정보로 사람을 홀리고, 방역활동을 일부러 방해했습니다. 그게 여전히 진행 중이니까. 독립언론을 운영하는 기자의 말이라도 빌려서, 저 놈들을 줘 패고 싶을 뿐이고. 국내 언론이 말 않는 얘기를 전하고 싶네요. 출처 사실 확인도 제대로 않고 의도에 따라서만 움직이는 기사에 휘둘리지 말고 모두 화이팅합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