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imoony
1,000+ Views

오늘의 기상정보(18.11.26)

__0__

[06:30 현재]

오늘 아침 서울 영등포 대방동지역은 맑은 날씨이고, 현재 기온은 2°c입니다. 저는 감기 기운이 약간 있어 힘드네요. 쌀쌀한 날씨에 감기조심 하시고, 행복한 11월 마무리하세요. 화이통! 화합과소통!
기상정보 : 2018년 11월 26일 04시 10분 발표

< 기상 현황과 전망 >
o 현재, 전국이 대체로 맑은 날씨를 보이고 있으나, 내륙을 중심으로 안개가 짙게 낀 곳이 많습니다. 

* 주요 지점 가시거리 현황(26일 04시 현재, 단위: m)
- 경기도: 포천 30 동두천 50 경기광주 60 장호원(이천) 70 양주 80 청산(연천) 90 
- 강원도: 원주 130 영월 170 봉평(평창) 290 화촌(홍천) 310 북평(정선) 490 
- 충청도: 괴산 80 상당(청주) 90 부여 100 금산 100 제천 100 진천 100 영동 110 
- 전라도: 장흥 40 영암 110 월야(함평) 120 주천(진안) 180 곡성 180 강진면(임실) 190 복내(보성) 210 
- 경상도: 거창 70 성주 70 대곡(진주) 90 함양군 100 달성(대구) 100 안동 110 

* 시정계 관측 값은 목측 값과 차이가 있을 수 있음

o 오늘은 중부지방에 위치한 고기압의 영향으로 전국이 대체로 맑겠으나, 제주도남쪽해상을 지나는 약한 기압골의 영향으로 제주도는 차차 흐려져 오후 한때 비가 조금 오는 곳이 있겠습니다. 

* 예상 강수량(26일 오후)
- 제주도: 5mm 미만 

o 내일(27일)은 중국 북부지방에서 남동진하는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겠으나, 중부지방은 낮까지 북쪽을 지나는 기압골의 영향을 받겠습니다. 전국이 가끔 구름많겠으나, 중부지방은 아침부터 낮 사이에 대체로 흐리고 경기북부와 강원영서북부에는 비(강원산지 비 또는 눈)가 조금 오는 곳이 있겠고, 그 밖의 중부지방에는 산발적으로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이 있겠습니다.

* 예상 강수량(27일 아침부터 낮까지)
- 경기북부, 강원영서북부, 북한: 5mm 미만 

* 예상 적설(27일 오전)
- 북한: 1~3cm 

o 모레(28일)는 중국 발해만 부근에서 동진하는 고기압의 가장자리에 들어 전국이 가끔 구름많겠으나, 제주도남쪽해상을 지나는 약한 기압골의 영향으로 제주도는 대체로 흐리고 낮 동안 비가 오는 곳이 있겠습니다.

< 기온 전망 >
o 내일(27일)까지는 평년보다 3~6도 정도 높은 기온분포를 보이겠고, 내륙을 중심으로 낮과 밤의 기온차가 크겠으니, 건강관리에 유의하기 바랍니다. 기온은 모레(28일)부터 당분간 평년과 비슷하겠습니다.

< 안개 전망 >
o 오늘 오전까지 내륙과 서해안에는 안개가 짙게 끼는 곳이 많겠고, 낮 동안에도 연무나 박무가 끼는 곳이 있겠으니, 교통안전과 건강관리에 각별히 유의하기 바랍니다.

< 건조 전망 >
o 당분간 서풍이 불면서 강원동해안은 대기가 차차 건조해지겠으니, 산불 등 각종 화재예방에 유의하기 바랍니다.

< 강풍 전망 >
o 내일 오후부터 모레까지 서해안과 강원산지에는 바람이 강하게 부는 곳이 있겠고, 그 밖의 지역에서도 바람이 약간 강하게 부는 곳이 있겠으니, 시설물 관리와 안전사고에 유의하기 바랍니다.

< 해상 전망 >
o 내일 오후부터 모레까지 서해먼바다와 동해먼바다, 제주도남쪽먼바다에 바람이 강하게 불고, 물결이 높게 일겠으니, 항해나 조업하는 선박은 유의하기 바랍니다.

o 한편, 모레까지 제주도해안과 일부 남해안에는 너울에 의해 높은 파도가 방파제나 해안도로를 넘는 곳이 있겠으니, 해안가 안전사고에 유의하기 바랍니다.

o 또한, 내일까지 천문조에 의해 바닷물 높이가 높은 기간이니, 서해안과 남해안 저지대에서는 만조시 침수 피해에 유의하기 바랍니다.

※ 사진 문용호/서울 종로구 훈정동 종묘
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

#날씨 #기상정보 #종묘 #서울 #종로 #정전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9월 30일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및 만평모음
= 22/09/30 류효상의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 1. 정진석 비대위원장이 대표 연설에서 MBC의 “석고대죄”를 주장했습니다. ‘김건희 팬클럽’ 전 회장 강신업 변호사는 “MBC의 대통령실 출입을 금지하라”고 요구하는 등 여권의 MBC에 대한 공격이 이어지는 분위기입니다. 아주 신이 났네 신이 났어~ 어떻게 법사님이 부적이라도 써주셨나? 2. 민주당이 박진 외교부 장관에 대한 해임 건의안을 단독 처리했습니다. 국민의힘은 김진표 국회의장에 대한 사퇴 권고안을 발의하겠다고 벼르고 있어 향후 국정 감사를 앞두고 여야 대립이 강 대 강으로 치닫는 양상입니다. 눈치만 보다가 이도 저도 못 하느니 거대 야당이 할 수 있는 거 다 해봐라 쫌~ 3. 정의당은 민주당이 당론으로 발의한 박진 외교부 장관 해임 건의안 표결에 참여하지 않았습니다. 정의당은 “대통령의 사과가 먼저”라며 “외교부 장관에게 이 문제에 대한 책임을 묻는 것은 적절치 않다”라고 판단했습니다. 그러면 외교 참사의 책임이 있는 그 양반 퇴진을 요구하시는 게 어때요? 4. 대통령실이 방한한 해리스 부통령이 윤석열 대통령의 비속어와 관련해 “논란에 개의치 않는다“는 말을 전했습니다. 윤 대통령 막말에 따른 외교적 갈등 우려를 차단하는 차원에서 해리스 부통령의 입장을 소개한 것으로 보입니다. 욕도 아니라고 하고 기억도 없다더니 욕설도 괜찮다고 해주니 기분 좋아? 5. 윤석열 대통령이 보육 현장에서 “영유아들은 집에만 있는 줄 알았다”고 말해 부모들이 한숨짓고 있습니다. '아이들이 미래'라며 관련 정책 및 지원 강화를 약속했지만, 보육 현실을 전혀 파악하지 못한 것 아니냐는 비판입니다. 아이가 없는 부모 입장에선 모를 수 있지… 그런데 대통령은 모를 수 없지~ 6. MBC는 국민의힘이 임직원 4명을 형사 고발한 데 대해 입장문을 내고 "깊은 우려와 유감을 표시한다"고 밝혔습니다. MBC는 "앞으로 어떠한 언론도 권력기관을 비판하지 말라는 보도지침으로 비칠 수도 있다"고 비판했습니다. 기왕 고발했으니 욕설인지 아닌지 바이든인지 ‘날리면’인지부터 밝힙시다~ 7. 이명박 정부 시절 교육부 장관이었던 이주호 교수가 교육부 장관 후보로 지명되자 교육단체들이 지명 철회를 촉구하고 나섰습니다. 특히 이 후보자가 교육 격차 심화 등의 문제를 진보 교육정책 탓으로 몰아간 데 대한 비판이 큽니다. 윤석열 정부와 코드가 딱 맞는 거 같은데~ 언론 탓 좌파 탓하는 게 말야~ 8. 김문수 전 경기도지사를 장관급인 경제사회노동위원회 위원장으로 임명한 데 대해 양대노총 등 노동계가 우려를 표시했습니다. 민주노총은 "이번 인사가 정권의 무능과 위기를 드러내는 데 일조할 것"이라고 강하게 반발했습니다. 더 이상 비빌대도 없고 하니 결국 태극기부대 선봉을 불러 세웠구나~ 9. 검찰은 이른바 '고발사주' 의혹으로 수사를 받아 온 김웅 의원을 무혐의 처분했습니다. 검찰은 이 사건으로 함께 고발된 윤석열 대통령의 부인 김건희 씨는 공모 관계를 인정할 증거나 수사 단서가 전혀 없다며 각하 처분했습니다. 지가 한 말도 기억 못하는 대통령도 있는데 기억나지 않는다는 김웅이 뭔 죄~ 10. 오세훈 시장이 "싱가포르의 외국인 가사 도우미는 월 38만~76만 원 수준"이라며 외국인 육아 도우미 도입을 촉구해 논란입니다. 이에 대해 싱가포르의 가사 도우미 정책과 한국의 최저임금제를 무시한 주장이라는 비판이 나옵니다. 그냥 그러려니 하세요. 따지고 들면 “내가? 언제?”라고 기억 안 난다고 할 걸~ 11. 김진태 강원지사가 라미란 주연의 영화 '정직한 후보2'가 딱 자신의 이야기라고 했다가 흥행에 차질을 빚게 됐다는 항의를 받았습니다. 김 지사는 “거짓말을 못 한다는 설정까지 딱 제 얘기”라고 말해 네티즌의 조롱을 받고 있습니다. 오죽하면 제작사 측에서 제발 하지 말아 달라고 읍소를 할까… 주책바가지~ 12. 한국이 주요 무기수출국으로 급부상하자 일본의 ‘저팬타임스’가 이를 대서특필하며 부러움 섞인 반응을 보이고 있습니다. 저팬타임스는 일본 방위 산업이 어려움을 겪고 있지만, 한국은 방위산업이 급성장하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요즘 같으면 이것도 문재인 정부 탓이라고 방위산업 철회할까 겁이 난다니까~ 13. 미국 여론조사업체 ‘모닝컨설트’가 실시한 세계 21개 주요국 지도자 지지율 조사에서 윤석열 대통령이 50일이 넘게 꼴찌 자리를 벗어나지 못하고 있습니다. 특히 윤 대통령 지지율이 굳어지고 있어 큰 부담으로 작용하고 있습니다. 그나마 21개국 중에 꼴찌인 걸 다행으로 알아~ 전 세계 대상이었으면 어쩔~ 14. 앞으로 통장·카드 없이 주민등록번호만으로 현금입출금기를 이용해 무통장입금 거래를 할 때 1회 한도는 50만 원으로 축소됩니다. 비대면으로 계좌를 개설할 때 안면인식 시스템이 도입되는 등 본인확인 절차가 강화됩니다. 보이스피싱은 나날이 발전하는데 그에 대한 대응은 항상 한 발짝 느린 듯… 한덕수 총리 “고통스럽지만, 전기요금 훨씬 올라야 한다”. 용산 이전 부정평가 여론 62.8%, 청와대 복귀 여론 높아. 민주, 이주호·김문수 지명은 백투더 MB. 실패인사 재활용. 김대기 비서실장 비속어 논란에 "가짜뉴스 퇴치해야". 정진석, 윤 대통령-이재명 '일대일 회담' 수용 시사. 이준석 "말로 설명해도 안 돼 정말 뜨거운 걸 만져 봐야". 유승민 "대통령실, 국민 개돼지 취급 코미디 중단해야". 유인태 "요새 보면 국민의힘 의원들이 불쌍해 보인다". 윤 “박진, 탁월한 능력 가진 분" ‘비속어’ 질문엔 '무응답'. 국힘 윤리위, '비 좀 왔으면' 김성원 당원권 정지 6개월. 누군가가 거짓말을 하고 있다고 의심이 가면 믿는체하는 것이 좋다. 그러면 그는 대담해져 훨씬 심한 거짓말을 하여 정체를 폭로한다. - 쇼펜하우어 - ‘이 xx’ 소리를 듣고도 아무렇지도 않게 오히려 남 탓만 하는 국회의원들은 쇼펜하우어의 말을 몸소 실천 하는 사람들일까요? 아무쪼록 앞으로도 쭉 그렇게만 해준다면 오만 정 다 떨어지고, 자멸할 것만은 분명해 보입니다. 9월의 마지막 날입니다. 미련 없이 시원하게 오는 시월을 기분 좋게 맞이합시다. 류효상 올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