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7777877

친구들과의 1박2일
#강원도 #속초여행
#속초시 #영랑호 의
#중식뷔페 에서 맛나게 포식했다
#강원도여행
#강원도가볼만한곳
#속초가볼만한곳
#영랑호뷔페스토랑
#영랑호콘도
#속초뷔페맛집
#강원도래요 #강원도phm
#윤중의맛멋
{count, plural, =0 {Comment} one {Comment} other {{count} Comments}}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자연의 버터, 아보카도를 호로록 마셔봤어요.
다이어트, 뼈건강, 항암 등등 자연의 버터라는 별명을 가진 아보카도는 몸에 좋은 영양분을 많이 가지고 있어요!٩( ᐛ ) 어느날 스x벅스에 아보카도 블렌디드가 생긴걸 발견 했고, 처음엔 와 저걸 어떻게 갈아 먹어? 했는데 시간이 지날 수록 와 저거 맛있겠다 가 되어.. 호기심에 갈아먹게 됐는데 캬.. 좋은 홈카페였다고 합니다.. 아보카도를 처음 드시는 분들이라면 후숙에 대하여 반드시 숙지하셔야 합니다. 아보카도를 처음 구매 하시게 되면, 아마 쨍한 녹색빛을 띄고 굉장히 딱딱할 거예요. 그 아보카도는 아직 먹기에 조금 이른 아보카도입니다! 이 아보카도는 반드시 후숙을 한 뒤에 먹어야 하는데요, 방법은 그냥 두면 되는겁니다! 상온에서 며칠정도 둔 뒤에, 사진처럼 짙은 색으로 변하고 전보다 상대적으로 말랑해져요. 저는 아주 쨍한 녹색빛의 아보카도를 구매해와서, 상온에 1주일을 후숙 한 뒤에 영상을 촬영 했는데요... 100퍼센트 후숙이 되지 않았습니다. (˃̵͈᷄⌓˂̵͈᷅) 아보카도를 반으로 칼집을 낸 뒤 돌리면 이쁘게 반으로 나뉘는데... 이렇게요. T.T 여튼 이 아보카도를 요거트와 함께 갈아줍니다. 저는 그릭요거트를 사용 했지만 어떤 요거트를 이용해도 상관 없어요.٩( *˙0˙*)۶ 그릭요거트를 넣은 이유는 그냥 제가 그릭요거트를 사랑해서..거든요.(๑ˇεˇ๑) 귀여운 무민 더블월글라스와 병알희 피규어와 함께하는 아보카도 요거트. :) 요거트만 먹기에 조금 심심하니까! 여기에 달달한 녹차라떼 베이스를 조금 곁들여볼께요. 물 약간에 그린티라떼 파우더를 넣어서 쉐킷쉐킷! 좋은 초록과 초록의 조화다. 요거트 위에 호로록 뿌려서 섞어 먹으면 부족했던 달달함도 채워주고 맛도 한 층 더 업그레이드 된답니다! 비록 후숙을 100퍼센트 하지 못해서 최상의 맛을 뽑아내진 못했지만 지금 집에서 열심히 숙성되가는 아보카도로 며칠 뒤에 다시 도전할 거예요!(•̀ㅂ•́)و✧
모우모우 ; 이태원 막걸리
막걸리 대중화에 앞장서고 있는 모우모우에 드디어 다녀왔어요 전부터 한번 와보고싶었는데 항상 기회가 안되다가 설레는 마음과 함께 방문했네요 이태원은 생각보다 많은 가게들이 생겼다가 사라지기를 반복하는데, 7년째 자리를 지키고 있다는 건 터줏대감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에요 골목길에 위치하고 있어서 자칫 지나칠수도 있으니 눈을 크게 뜨고 찾아야해요 안내를 받고 들어와 자리에 앉으니 메뉴판을 가져다주셔요 모우모우의 안내가 되어있는데 since 2009라고 써있어서 당황....했지만, 자세히 읽어보니 모우모우 시초인 <더 막걸리>부터 시작해서 2009년이라고 하네요 "한국적인 것이 가장 세계적"이라는 의미를 갖고 막걸리의 고급화를 통해 세계인에게 사랑받는 코리안펍을 만들고싶다는 큰 포부가 담긴 메뉴판이라 얇지만 묵직한 무언가가 가슴깊이 전해져요 모두모우에 온 이유는, 야구르트 막걸리를 먹기위해서였어요 이름에서도 알 수 있듯이 세상에 없던 막걸리에요 500ml와 1L 중에 고를 수 있는데 모름지기 술은 큰걸로 시작해야 아쉽지가 않죠 막걸리는 슬러시같이 살얼음이 있는 막걸리였어요 과하지않게 톡톡쏘는 유산균이 막걸리의 청량함을 2배는 높여줄 것 같았어요 물병으로 나온 와인병과 막걸리병이 함께하니 이질적이기도 했지만 금세 적응됐어요 10조각 나오는 불고기파전의 첫 인상은 사실 그닥 좋지 않았어요 양이 넘나 조금인 것만 같아서 실망스러웠으나, 한입 두입 먹으니 제 생각이 잘 못 됐구나 싶었어요 파전과 파전사이에 불고기가 들어간거라 생각보다 두툼하고 포만감이 있더라구요 겉바속촉의 파전에 달달한 불고기가 어우러져서 막걸리와 궁합이 잘 어울렸어요 막걸리도 포만감이 있는 편이라 이것만으로도 금방 배가 부르더라구요 (...사실 모우모우 들리기 전에 저녁을 먹고 온 것도 한몫했어요) 불고기파전과 함께 나온 양파짱아치와 김치는 입을 참 개운하게 해줘요 양도 물론 딱 적당했어요 적당히 새콤한 맛에 계속 계속 더 입맛을 돋우더라구요 역시나 아쉬우니 한병 더 시켰어요 그럴때 작은병을 시키면 딱 적당하더라구요 이건 다년간 노하우로 터득한 주간적인 술마시는 방법이에요ㅋㅋㅋㅋㅋㅋㅋㅋ 톡쏘는 막걸리는 시작했다면 끝은 달달하게 끝내고 싶어서 알밤막걸리를 시켰는데 막걸리는 병도 넘나 귀여워서 웃음이 절로났어요 사실 막걸리집이라고 생각이 들어서 간단하게 마시는 공간이라는 생각으로 저녁을 먹고왔더거였어요 근데 막상 다녀와보니 여기서 시작해도 충분할 것 같더라구요 식사 대용으로 할 안주도 다양하고 맛있는 술도 함께 하니 말이에요 다음에 또 오고싶은 곳이에요 모우모우 ; 이태원 막걸리
[건대] 최가커피 융드립 커피
갬성 뿜뿜인데 여름이 시작된건 너무 힘들어요. 요즘 고개만 돌리면 카페가 즐비한 것 같아요. 예전에는 어느 동네에 놀러가게 되면 항상 OO맛집, OO맛집 검색해서 꼭 유니크하고 이쁜 카페를 자주 찾아다녔는데, 어느순간부터 잘 안가게 되었어요. 어딜 가도 커피 맛이 입에 맞지 않아서요. 프랜차이즈 카페가 오히려 커피 맛도 제법 균일하고 좌석도 편하고 해서 개인 카페는 잘 안지만 여기는 종종 생각 나서 일부러 찾아오곤 해요. 건대 최가커피 입니다! 자갈돌이 깔린 길을 지나오면 아늑한 공간이 등장해요. :-) 커피를 주문 하는 방법이 다양해요! 가장 접하기 쉬운 에스프레소, 핸드드립. 그리고 더치와 사이폰이 있는데요. 아이스 음료는 더치와 핸드드립만 가능합니다. 점원분이 자리를 안내 해주시고 메뉴를 주시면 우리는 주문 순서에 맞춰 하나씩 고르면 돼요. 원두, 추출방식,메뉴. 우리가 주문한 원두는 가장 호불호가 없을 맛이라 생각하는 코스타리카. 흙 맛(?)이 인상깊은 브라질을 주문 했어요. 에스프레소로 주문 할까 고민 했는데, 너무 더워서 따뜻한 음료를 도저히 마실 수 없을 날씨였어서 핸드드립으로 주문하게 됐어요. 에스프레소는 따뜻한 음료만 가능했거든요. (˃̵͈᷄⌓˂̵͈᷅) 주문은 카운터에서 하고, 점원분이 음료를 테이블로 가져다주십니다! 이쁜 접시에 음료와 이쁜 카드를 같이 주셨어요. 원두 바디와 맛에 대한 설명이 적혀 있었고, 원두 구매시 가격이 적혀있었습니다. :) 그리고 조화가 꽂혀있는 화분같이 생긴 아이는 우리 커피를 내렸던 융드리퍼를 그대로 주신거였어요! 조화를 꽂으니 새삼 귀엽네요.( ͡° ͜ʖ ͡°) 그와중에 얼음이.. 제가 알던 그 얼음 모양이 아닌걸 발견했어요. 자세히 보니 얼음이 꽃모양이였어요!(о゚д゚о) 세상에.. 이렇게 이쁜 얼음틀은 어디서 구하는 걸까요. 컵 위에 동동 떠있는 투명 장미가 시선강탈을 딱! 해버리네요. 장미얼음 밑에는 일반 각얼음이 들어있었습니다.( つ•̀_•́)つ 두 커피 모두 배전이 약해서 입 안에 머금고 있으면 향이 깊게 나면서 맛있었습니다. 우리가 쉽게 접하는 원두들은 대부분 강배전에, 블렌딩 되있고 탄 맛이 많이 나잖아요. 최가커피의 커피는 원두 향이 강하게 나서 여러가지 커피를 마셔보고 내 입맛에 딱 맞는 커피를 찾기 쉬울 것 같아요! 참고로 테이크아웃 하게되면 무려 1,500원이나 할인 됩니다. 건대 지나가실 일 있으면 꼭 들려보시는걸 추천드려요!٩(๑>◡<๑)۶
Like
Comment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