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yesmag
5,000+ Views

베일 벗은 버버리 x 비비안 웨스트우드 협업 룩북 및 제품군

리카르도 티시 합류 이후 최초의 협업
7월에 공식 발표된 리카르도 티시의 버버리 x 비비안 웨스트우드 협업. 티시는 당시 인터뷰를 통해 “웨스트우드는 내게 패션 디자이너의 꿈을 심어 준 첫 번째 디자이너이며, 버버리에 합류한 지금이 그녀와 함께 협업을 진행할 완벽한 시기라 생각했다. 그녀는 반항적인 펑크 문화 그 자체이며, 이를 반영해 영국적 스타일을 유니크하게 대변한다는 점에서 타의 추종을 불허한다.”는 소감과 함께 이목을 모았다. 이들이 힘을 합쳐 조우한 결과물이 드디어 공개됐다. 제품군은 영국적인 하우스 유산을 기념하기 위해 버버리 빈티지체크 전면에 웨스트우드의 심볼을 더한 클래식 더블 브레스티드 재킷, 5포켓 팬츠, 미니 킬트 스커트와 박서 쇼츠, 실크 타이와 플랫폼 슈즈 등이 포함된다. 해당 협업은 버버리 서울 플래그십 스토어 및 온라인 스토어(burberry.com)에서 구매 가능하며, 열대우림 보호와 환경 변화의 책임을 연대하는 자선단체인 쿨어스(Cool Earth)에 기부될 예정이다.
버버리 서울 플래그십 스토어
서울 강남구 청담동 98-8
더 자세한 내용은 <아이즈매거진> 링크에서
{count, plural, =0 {Comment} one {Comment} other {{count} Comments}}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슈프림 19 가을, 겨울 컬렉션 한눈에 보기
‘Supreme is love’ 앞선 티저 영상에 이어 대망의 슈프림(Supreme) 19 가을, 겨울 컬렉션이 드디어 베일을 벗었다. 아시아와 인도에서 영감받은 이번 시즌은 대담한 색상 조합을 필두로 페이즐리와 타이거, 레오퍼드, ‘Supreme is love’ 등의 패턴과 타이포그래피로 강렬한 비주얼을 완성했다. 또한 고어텍스(GORE-TEX)와의 아이템부터 그래픽 아티스트 델타 및 데드 프레즈 등 다양한 예술가와 협력한 광범위한 그래픽 아트의 대규모 협업 라인까지. 제품군은 쇼트 NYC 가죽 재킷과 트렌치코트, 셰르파 양털 재킷, 팬츠, 박스 로고 후디 등 간절기부터 겨울까지 두루두루 착용하기 좋은 라인업을 갖췄다. 더불어 혼다와 합작한 바이크와 핸드폰 업체 블루와의 휴대폰, 탁구 패들, 와인잔 등 기상천외한 액세서리류 역시 명불허전. 슈프림의 다음 시즌 첫 발매일은 오는 8월 22일 슈프림 뉴욕과 LA 및 로스앤젤레스 매장에서 만나볼 수 있으며, 이어 8월 24일 일본과 29일 온라인 스토어에서 출시될 예정이다. 구매에 앞서 아래 슬라이드를 통해 방대한 라인업 먼저 확인해보고, 자세한 디테일은 이곳에서 살펴보자. 아우터 탑 티셔츠 팬츠 모자 가방 및 액세서리 더 자세한 내용은 <아이즈매거진> 링크에서
BTS Giveaway: My Favorite BTS Hair Slaying Eras
Que tal peeps! AH.. TIME FOR ME TO DO SOME RESEARCH TO SHARE MY FAVORITE HAIR STYLES X ERAS BTS ROCKED. I'M FEATURING ALL THE BTS MEMBERS! THIS WAS CHALLENGING SINCE THEY ALL SLAY EVERYDAY! WINGS ERA FOR BLOOD SWEAT X TEARS YALL KNOW JIMIN IS MI PAPI CHULO X MY BIAS WRECKER! I LOVED HIM IN THIS SMEXY GREY COLOR. I LOVED THE LILAC UNDER TONES x WHEN IT TRANSITIONED TO ASH UNDERTONES. HE WILL BE ROCKING THIS ON OUR WEDDING DAY! HOBI DURING THIS ERA FOR BOY MEETS EVIL! YASS! HE LOOKS GREAT IN BLACK BUT THIS COPPER WAS DOING IT HONEY! YOONGI WAS SLAYING WITH THAT BLACK HAIR FOR BLOOD SWEAT X TEARS DURING THE WINGS ERA! THE JET BLACK MADE HIS PALE SKIN POP WITH PERFECTION! JUST LIKE THAT BOOTY (LOL I HAD TO PEEPS!) NEXT LOVE YOURSELF ERA I LOVED JUNGKOOK WITH THE LONG BANGS AND THAT BEAUTIFUL BROWN COLOR. HE IS SO HANDSOME THAT SUPER SIMPLE LOOKS MAKES HIM LOOK YUMMY ASF! NEXT...NOW THIS WAS A DIFFICULT ERA TO PIN POINT PEEPS. THIS WAS LIKE RIGHT BEFORE 2 KOOL FOR SKOOL ERA KINDA PRE DEBUT BUT NOT SO....BUT IMMA USE THAT GIF ANYWAYS LOL NAMJOON YASS WITH THEM DREADS! HE WAS SUPER SEXY IDGF WHAT ANY ONE SAYS! HE WAS SPEAKING TO MY HEART LOOKING ALL ARTISTIC, INTELLECTUAL, AND SEXY ALL ROLLED UP! NEXT THE MOST BEAUTIFUL MOMENT IN LIFE: YOUNG FOREVER JIN WAS STEALING ARMYS HEART WHEN HE WAS ROCKING THAT BLONDE HAIR IN FIRE! YASS HE LOOKED SO GOOD! HE HAD THAT KEN LOOK DOWN! LAST BUT NOT LEAST ERA IS LOVE YOURSELF: HER DURING DNA V WAS SLAYING US WITH HIS NEW LOOK. HE CAME OUT LOOKING LIKE AN ANIME HOTTIE! THIS GREY HAIR WITH LILAC UNDER TONES AND THAT LAYERED HAIR CUT WAS BEYOND PERFECTION ON HIM. V PROVING HE GOT THAT GOOD DNA (JAJAJAJAJ...I HAD TO). WELL THAT'S IT PEEPS! BESOS BLESSINGS UP X MIC DROP! @SpreadThatKpop @DefSoul1994 @Yugykookie97 @strawberrylover @sukkyongwanser @TaeSky @divanicola05 @BabydollBre @SimplyAwkward @QueenPandaBunny @Vay754 @MissMinYoongi @EvilGenius @punkpandabear @Seera916 @VeronicaArtino @RKA916 @jiminakpop @PolarStarr @jjrockstar @SarahHibbs @kitkatkpop @simpsonsamantha @AraceliJimenez @SweetDuella @CArcelia @Gracielou0717 @DefSoul1994 @EvodiaEbraheem @JustBrea @FernandaMedina @aliendestina @KayLeeRose94 @IsoldaPazo @AgentLeo @Starbell808 @KoizuniHime19 @AlexisJ15 @impulsegurl666 @MonieManhiM @EvodiaEbraheem @Ttwolf74 @gyapitt @krystalrikpop @Indiglow @KarenGuerra93 @StephaniePoore @MRich @JJiBin @JohannaTlatench @Alpha95 @loverofkpop
Princess Diana's Hairstyles
Princess Dianawas — and continues to be — a style icon. Beyond her captivating fashion looks, the"People's Princess"also had ever-changing hairstyles that inspired salon requests for a generation and then some. The iconic short haircut that she famously wore for more than a decade actually almost never happened, according to her longtime stylist Sam McKnight! 1981 For the official engagement announcement on February 24, 1981, the bride-to-be kept it simple, opting for soft layers. 1982 The new royal maintained a similar haircut during her first pregnancy, but added some bright highlights to freshen things up. 1982 The new mom introduced the world to her first son on June 21, 1982, with her hair perfectly swept back on the front and sides. 1983 In 1983, Princess Diana embarked on a major tour of Australia and New Zealand. At the state reception in Brisbane, she dressed up soft waves with the Spencer family tiara. 1984 After Harry was born on September 15, 1984, Diana stepped out of the hospital with a gravity-defying blowout. 1985 The Princess of Wales later returned to her familiar bangs, albeit with some poofy '80s volume. 1989 (jumped to 1989!) The royal looked blonder than ever at the Queen Mother's 89th Birthday celebration. 1992 This style for a royal banquet (shortly before announcing her separation from Charles) definitely embraces the curls. 1995 The "People's Princess" accepted her Humanitarian of the Year Award with super-shiny (and this time, dry) strands. 1997 In the last year of her life, the Princess styled short, blonde bangs. And with that, it's no wonder her gorgeous look defined an entire decade. What do you think! I personally love her hair... but the fact it never really changed surprised me :)
실크 스카프 한 장으로 더욱 아름다워지는 21가지 방법
안녕하세요. 주말 내내 따뜻하다 했는데 오늘은 꽤나 쌀쌀하더라구요. 하지만 일교차가 커서 모직코트를 다시 꺼내입는건 아무리 생각해도 무리수죠. 이런 변덕스러운 날씨에는 실크 스카프만한 액세서리가 없는 것 같아요. 저도 이번에 새로 하나 장만하려고 알아보는 중인데, 예쁜 디자인이 너무 많아서 보는 것만으로도 기분이 좋아져요 :D 아마 제 컬렉션을 꾸준히 보신 분들은 짐작하셨겠지만, 저는 평소에 럭셔리 브랜드옷보다는 저렴한 SPA 브랜드를 자주 입는 편이에요. 하지만 스카프 같은 포인트 액세서리는 조금 비싸더라도 퀄리티가 좋은걸 구입하려고 한답니다. 명품 스카프의 경우 크게 유행도 안타고 오래맬 수 있을 뿐더러, 전체적인 룩까지 고급스럽게 만들어주니까 투자해도 아깝지 않더라구요. 이번 카드에서는 다양한 명품 스카프 소개와 함께, 100% 활용할 수 있는 방법까지 소개해보려 합니다. 도움이 됐으면 좋겠네요. ▷트렌치 코트의 단짝, 버버리 저번 카드에서도 설명드렸듯, 스카프와 트렌치 코트는 환상의 짝꿍이죠. 그 중에서도 버버리 스카프가 가장 트렌치와 잘 어울리는 것 같아요. 버버리를 상징하는 체크 무늬가 정말 클래식하고 예쁘네요. 단정한 분위기를 원하신다면 체크무늬 스카프만한게 없다는 생각이 들어요 :D 최근 버버리 프로섬 컬렉션에서는 수채화처럼 부드러우면서도 화사한 색감의 스카프를 대거 선보였는데 너무 탐나네요. 저런 스카프 한장만 매면 저도 산뜻하게 변신할 수 있을것만 같아요. ▷모나코 왕비의 선택, 구찌 구찌의 아이코닉한 꽃무늬 스카프는 은막스타이자 모나코왕비였던 그레이스 켈리가 매서 화제가 됐죠. 심플한 상의에 저런 쁘띠 스카프만 매도 참 우아함과 귀티가 흐르는게 너무 부럽네요. 저런게 바로 왕비의 포스인가봐요 :D 50여년이 지난 오늘날에도 구찌는 다양한 꽃무늬 스카프를 선보이고 있습니다. 제가 보기엔 풍성한 롱스카프보단 쁘띠 스카프 디자인이 더 예쁜것 같은데 여러분 생각은 어떠신가요? ▷스카프를 예술의 경지로 끌어올리다, 에르메스 주인공은 원래 맨 마지막에 나타나는법. 실크스카프하면 빼놓을 수 없는 브랜드가 에르메스죠. 소재부터 패턴까지 정말 럭셔리함의 극치입니다. 다른 브랜드에서는 스카프를 그저 부차적인 액세서리정도로 취급한다면, 에르메스는 스카프를 독자적인 가치가 있는 작품으로 승화시켰다고 할까요. 에디토리얼이나 캠페인에서도 스카프가 조연이 아니라 주연으로 활약한다는 점이 흥미롭네요. 관련 정보를 찾아보다가 또 재밌는 사진(3, 4번째)을 발견했는데요. 외국에서는 저렇게 에르메스 스카프를 프레임에 넣어서 마치 회화작품처럼 활용하는 사람들도 있나봐요. 저런건 상상도 못했는데 그럴듯 해서 더 놀라워요! 24일부터 28일까지 롯데백화점에서 프랑스 공방 장인들이 직접 실크 시연 행사도 한다고 하는데, 저도 주말에 시간나면 한번 가보고 싶네요. 사실 미술전시에도 관심이 많은편이라 재밌을 것 같아요! ▷ 럭셔리 스카프 제대로 활용하는 21가지 방법 아무리 아름답고 값비싼 스카프를 샀다고 하더래도, 제대로 매는 방법을 모르면 무용지물이죠. 그래서 실크스카프를 매는 방법 카드를 가져와봤습니다. 일러스트로 설명이 잘 되어있어서 좋은 것 같아요. 옆으로 넘기면서 보시면 돼요. 사진이 21장이나 되서 혹시 모바일로 보시는분들 느려질까봐 다 가져오진 못했는데요. 나머지 사진은 이 링크를 클릭하시면 보실 수 있으세요. 또 어플 버전도 있다고 하네요. 저도 아이패드에 다운받아놓고 스카프맬때 참고하려구요. 안드로이드 : https://play.google.com/store/apps/details?id=com.hermes.silkknots&hl=ko 아이튠즈 : https://itunes.apple.com/kr/app/hermes-silk-knots/id675298290?mt=8 여기에 더해, 스카프 매는 법만 소개하는 외국 블로그가 있어서 소개합니다. "하우 투 웨어 에르메스 스카프"라는 블로그인데요. 현재는 주인이 자기 브랜드를 런칭해서 업데이트는 안되는 상태지만 그래도 이미 많은 정보가 축적돼있어서 유용해요. 꼭 에르메스가 아니라 실크스카프가 있다면 한번쯤 보셔야 할 블로그입니다. 끝으로 에르메스에서 2013년에 공개한 스카프 매는 방법 동영상입니다. 2년전 영상이지만 이번 시즌에 시도해도 전혀 무리가 없을 것 같아서 가져와봤어요. 모델도 스카프도 참 예쁘네요. 도움이 됐다면 좋아요, 클립 눌러주시고 두고두고 봐주세요! 그럼, 다음에도 유용한 정보로 다시 만나요<3 xxxx
10
Comment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