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STAX7
1,000+ Views

몬스타엑스 | [181207] K-POPぴあ



12月14日発売の「K-POPぴあ」の表紙が発表されました!どどーんとMONSTA Xさんは巻頭で30ページ大特集。 Monbebe のみなさーん、BOOKぴあでは、特典ポスカ+送料無料ですのでオススメ →


12월 14일 발매될 K팝 피아 몬스타엑스,
30 페이지에 Monsta X의 인트로가 실려있습니다.

특권 Posca + 무료배송 추천 →







#MONSTAX #MONSTA_X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11년째 연기 쉬고 있는 원빈이 '거절'한 레전드 작품 6편
영화 '아저씨' 이후로 11년째 연기 활동을 안 하고 있는 배우 원빈이 그간 거절했던 작품 리스트가 화려하다. 원빈은 여러 차례 차기작을 선정하려 했으나 조율 단계에서 불발된 것으로 전해졌다. 그는 천만 영화인 '신과함께-죄와 벌'에서 하정우가 맡았던 강직하고 카리스마 넘치는 강림 역을 제의받은 바 있다. 하지만 원빈은 고민 끝에 본인과 어울리지 않는 옷이라 생각해 최종 고사했다. 또 그는 전국을 '말입니다' 열풍에 빠지게 한 KBS2 '태양의 후예'에서 송중기가 맡았던 특전사 대위 유시진 역을 제안받았다. 제작진은 군복이 잘 어울릴 것 같아 섭외 시도를 했지만, 원빈은 캐릭터가 군인이라는 특성상 삭발을 해야 했고 장기간 해외 촬영과 100% 사전제작이라는 점 등이 부담스러워 거절한 것으로 알려졌다. 좀비 영화의 새로운 역사를 쓴 '부산행'의 시나리오도 원빈을 거쳐갔다. 일제강점기 시절 지옥의 섬이라 불린 군함도에 끌려갔던 조선인들의 이야기를 그린 영화 '군함도' 측도 원빈에게 출연을 제안했다. 이외에도 원빈은 MBC '더킹 투하츠', SBS '그 겨울, 바람이 분다' 등 큰 인기를 끌었던 작품들의 섭외 요청을 고사한 바 있다. 출처: https://m.insight.co.kr/news/352098 그 외 불발 된 작품 부산행 군함도 더킹 투 하츠 그 겨울 바람이 분다 ㅠ.ㅠ 제발 작품 좀 찍어주세요오...........
2pm 속 팀킬.jpg
왼쪽부터 닉쿤 / 택연 / 우영 / 준호 / 준케이 / 찬성 2pm 단신 라인 우영과 준호 그룹 안에서 둘을 보면 키 170cm 초반 정도 아닐까 싶어지는데 실제 두 사람은 178cm 한국남성 치고 결코 작은 키가 아님 But.. 닉쿤 - 180cm 택연 - 185.4cm 준케이 - 180cm 찬성 - 184cm 2pm 평균신장은 180.9cm 나머지 멤버들이 워낙 기럭지와 피지컬이 훌륭해서 상대적 팀킬 당하는 두 사람ㅋㅋㅋㅋㅋㅋㅋ 왠지 안정감 느껴지는 단체사진 자리배치....... 양 사이드로 가장 큰 멤버 둘이 서고 가운데에 쪼꼬미 멤버들이 있는..... 다시 말해두는데 우영이와 준호는 어디까지나 2pm 내에서 상대적 팀킬을 당하는거라 2pm을 벗어나면 갑자기 솟아남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솟아난 우영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뭔가 낯설어보이는 솟아난 우영 또 귀염상 얼굴과 대조적으로 짐승돌 출신답게 피지컬도 그뉵그뉵함 ☆짐☆승☆돌☆ 이런 우영이지만 2pm 최장신 핫바디 찬성이와 택연이 옆에만 서면 귀여워짐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준호도 이 두 사람 옆에 서 있으니 마냥 귀여운 쪼꼬미 같지만 2pm 벗어나니까 얘도 갑자기 솟아남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준호도 자기 출신지 우렁차게 외치는 피지컬을 갖고 있음 ☆짐☆승☆돌☆ 하지만 택연과 찬성이가 출동한다면? 쪼꼬미로 회귀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따로 떼놓고보면 훤칠하고 건장한 두 사람 바둑알즈..♥ 마무리는 자기 키가 평균치라는 말도 안되는 소리 하는 바둑알즈와 팀킬 밈 다 알고있는 택연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출처 더쿠
목숨을 돈으로 환산할 수 있을까? 그렇다면 얼마가 적당할까?.jpg
* 달러를 원화로 환산한 금액은 요즘 환율때매 다를 수 있어요 ㅎㅎ 참고 !! 제레미 벤담의 공리주의란? 공공의 행복, 고통을 뺀 행복을 극대화하는 행동이 정당한 행동이다 모든 이익(행복)을 숫자로 환산하고 그 비용(고통)을 뺀 나머지 값 중에 이익의 값이 더 크다면, 그것이 올바른 일이다 그걸 극대화 시켜야 한다 이것이 도덕적으로 정당한 일이다.... 가 벤담이 말하는 공리주의임 워.... 저 손익 계산이 너무 하지 않아?ㅠㅠ 야레야레.. 아직 충격받긴 일러..☆ 뒤에서 차를 들이받으면 연료탱크가 터진다는 사실을 진작부터 알고 있었던 포드측.. 근데 왜 시정하지 않았을까? 경ㅋ악ㅋ ㅋㅋㅋ갑자기 어떤 학생이 인플레이션도 계산해야한다고 해서 학생들 다 터짐ㅋㅋㅋㅋㅋㅋ 참고로 200만 달러는 우리나라 돈으로 21.5억정도 됨 한마디로 사람이 휴대전화를 사용하면서 낸 이익 = 휴대전화 사용으로 사망했을 시 발생하는 손실 그러나 사람 목숨에 값을 매기는 건 실수가 아니었을까? 쟈갑다 쟈가워..... 참고로 라울이 "그렇습니다!" 라고 했다기 보단 너 진짜 공리주의자구나? 했을 때 .. 네.. 그렇다고 하죠 뭐... okay.. 이런 느낌이었음 당장 이 자리에서 구해볼 수는 없지만 구할 수 있다고 하는 라울..ㅎ.. 참고로 100만 달러는 10억 8천만원쯤 다수의 의견이 정당하고 옳은 것이라면 소수의 의견은 정당하지 않고 묵살되어도 좋은 것인가? 집단 황홀경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대다수의 로마인들이 콜로세움에서의 그 '스포츠'를 즐기고 선호했다는 이유로 사자밥이 되었던 기독교인들의 죽음은 정당한 죽음이었을까? 이게 공리주의의 허점 캔자스에서 빵터진 학생들ㅋㅋㅋㅋㅋㅋㅋ 제일 많은 돈을 요구한 게 뭐였을 거냐고 물어보니까 사방에서 캔자스! 라고 함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욕구는 돈으로 환산할 수 있을까? 봤다시피 공리주의의 기본적인 "최대다수의 최대행복"은 어떻게 보면 좋은 의도인 것 같지만 그것은 아주 커다란 허점을 가지고 있어 다른 소수의 의견은 물론이고 자칫하면 목숨까지 가치없다고 볼 수 있는게 최대 허점인 것 같아 진짜 위험해질 수 있는 관점이지 출처
태국의 특이한 이름 문화
태국의 성은 여타 국가들과는 다르게 중복되는 성씨가 거의 없다. 가족이나 친척이 아닌 이상 중복이 없을만큼 셀 수 없을 정도의 성씨가 존재한다, 1913년까지 성씨를 쓰는게 의무화 되기전까지 성씨를 쓰지 않기도 했고 태국법상 혈통과 친척관계가 아니라면 같은 성씨를 쓰면 안되기 떄문이다 하지만 더 특이한 제도가 있는데 태국 사람들은 두 가지의 이름을 쓴다는 것이다 하나는 본명 ((남싸꾼 : 성), (츠찡 : 이름))  그리고 다른 하나는 '츠렌'이라고 부르는 별명같은 것인데 보통 본명은 공식적인 문서나 엄중한 자리에서 쓰고 일반적인 상황에선 '츠렌'을 쓴다 처음엔 부모님이 지어주지만 이후 자신의 아이덴티티에 따라 자유롭게 바꿀 수 있다. 한국에서 활동하는 태국인들의 츠렌과 본명은 어떻게 될까??? 리사 = 쁘란쁘리야 마노반 현재는 츠렌이었던 리사로 아예 개명 군대 빠져서 기분 좋은 짤로 유명한 뱀뱀 = 깐피묵 푸와꾼 민니 = 니차 욘따라락 손 = 촌나손 사짜꾼 텐 = 치타폰 리차이야폰쿤 닉쿤 = 닛차쿤 호라웻차꾼 실로 기합찬 이름들이다 친지, 가족들과 쓰는 츠렌과 사회에서 쓰는 츠렌도 다르다고 하는데 어찌보면 조선시대 양반들의 호나 영미권의 미들네임과 비슷한 면이 있지만 그것보단 캐쥬얼 해서 꽤 재밌는 문화인 것 같다 출처 저건 몰랐네 ㅋ.. 신기하다 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