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nhyungSeok
5,000+ Views

베스킨x야구르트

ㅋㅋ
3 Comments
Suggested
Recent
이게모얔ㅋㅋㅋㅋㅋㅋㅋ🤣🤣🤣🤣🤣🤣🤣🤣
야쿠르트 아줌마 전진 같다...😑
야구르트아줌마잔핰ㅋㅋㅋ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부산IN신문] JTBC 슈퍼밴드, 분당 최고 시청률 5.4% 김형우 팀 ‘Creep’ 심사평 최고의 1분 등극
JTBC ‘슈퍼밴드’가 분당 최고 시청률 5.4%를 기록하며 금요일 밤을 뜨겁게 달궜다. 지난 14일 방송된 JTBC ‘슈퍼밴드’ 10회는 시청률 3.7%(이하 닐슨코리아 수도권 유료가구 기준)를 기록했다. 이날 시청률은 지난 7일 방송됐던 9회의 시청률 3.3%보다 0.4% 상승한 시청률로 4라운드 돌입과 함께 시청자들의 관심이 한층 더 높아진 것을 입증했다. 또한 분당 최고 시청률은 5.4%까지 올라가며 금요일 밤의 예능 강자로 자리매김했다. 분당 최고 시청률을 기록한 ‘최고의 1분’은 이날 방송의 마지막 무대를 선보인 김형우 팀이 심사위원들에게 경연곡 ‘Creep’에 대한 다양한 평가를 듣는 장면이었다. 김형우 팀(김형우, 아일, 홍진호, 하현상)이 재해석한 라디오헤드의 명곡 ‘Creep’은 이날 포털 사이트 및 음원 사이트의 실시간 검색어에 올랐다. 뿐만 아니라 김준협 팀(김준협, 이찬솔, 강경윤, 임형빈)이 부른 노래 ‘Still fighting it’(원곡 벤 폴즈)은 프로듀서 윤종신이 울컥해 말을 잇지 못하게 하는 반응을 이끌어냈다. 방송 뒤에는 포털 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상위권에 랭크됐으며, 음원 사이트 ‘멜론’에서는 ‘Still fighting it’, ‘Good morning son’, ‘Ben Folds’를 실시간 검색어 1~3위에 올리는 등 화제를 일으켰다. 또한 황민재 팀(황민재, 김우성, 김하진, 박지환) 역시 DNCE의 ‘CAKE BY THE OCEAN’을 부른 뒤 음원 사이트 실시간 검색어에 ‘김우성’, ‘더 로즈(보컬 김우성의 원 소속 밴드명)’를 올렸다. JTBC ‘슈퍼밴드’는 개별(팀) 프로듀서 오디션과 1~3라운드를 거치며 매주 업그레이드되는 음악천재 참가자들의 무대로 음악팬들을 사로잡아 화제의 프로그램으로 등극했다. 특히 참가자들이 자유롭게 팀을 구성하는 ‘자유조합’과 프로듀서들의 ‘점수제’가 처음 도입된 4라운드는 결선 전 마지막 라운드로 콘서트를 방불케 하는 최고의 퀄리티를 자랑했다. 4라운드의 시작과 함께 열광적인 반응을 이끌어내고 있는 JTBC ‘슈퍼밴드’는 매주 금요일 밤 9시에 방송된다. [사진제공=JTBC 슈퍼밴드] 천세행 기자 / busaninnews@naver.com #JTBC슈퍼밴드 #최고시청률 #김형우팀 #creep #이찬솔 #stillfightingit #goodmorningson #benfolds #황민재팀 #김우성 #더로즈 #cakebytheocean #하현상 #홍진호 #아일 #4라운드
홈 카메라를 확인해보니 '여자친구가 반려견을'
집에 혼자 있는 반려견이 걱정되는 반려인들에게는 홈 카메라는 무척 유용합니다. 평소 출장을 자주 다니는 호세 씨도 반려견 나니를 위해 집에 홈 카메라를 설치한 사람 중 한 명이죠. 어느 날, 호세 씨는 또다시 출장을 가게 되었고, 집에 혼자 있을 반려견 나니에게 무척이나 미안했던 그는 여자친구에게 자신이 없는 동안 나니를 잘 돌보아 달라고 부탁했습니다. 호세 씨가 출장을 떠난 그 날 밤, 그의 스마트폰에 경고 메시지가 도착했습니다. 자정 이후 홈 카메라에 움직임이 포착되면 휴대전화에 알람이 뜨는데, 12시가 넘은 이 시각 누군가 그의 집에 침입한 것이었습니다! 그는 혼자 있을 여자친구와 니나가 걱정되어 재빨리 스마트폰을 열어 홈 카메라를 통해 집안 내부를 확인했습니다. 하지만 영상에는 강도나 침입자는 보이지 않았습니다. 영상 속에는 강도 대신 여자친구가 나니와 함께 춤을 추고 있었습니다. 여자친구는 제자리에서 콩콩 뛰며 한 바퀴 돌자 신난 니나는 꼬리를 흔들며 앞발을 들어 여자친구와 포옹했습니다. 이날 여자친구는 직장에서 야근한 탓에 뒤늦게야 니나를 돌보러 온 것이었습니다. 호세 씨는 당시 상황을 회상하며 말했습니다. "당시만 해도 얼마나 놀랐는지 몰라요. 그래도 바로 안심이 들더군요. 여자친구와 니나가 잘 지내고 있으니 말이에요. 제가 없는 동안 니나가 걱정되었는데, 이젠 저보다 여자친구를 더 좋아하는 것 같네요. 하하" 호세 씨는 웃으며 말을 덧붙였습니다. "니나는 저에게 딸과 같아요. 저와 니나 그리고 여자친구 이렇게 셋이서 행복하게 잘 지냈으면 좋겠습니다!"
29
3
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