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eg122
10,000+ Views

성장하는 사람들의 10가지 특징

5 Comments
Suggested
Recent
내용이 완전 좋네요😲😲
가슴에 와 꽂이네요.
공감되네요~^^
ㅎㅎ
혹시 이런 내용의 책이 있나요???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정말 이해가지 않는 유명 배우들의 불륜상대
1. 휴 그랜트 13년간 휴 그랜트와 교제하며 약혼한 사이였던 엘리자베스 헐리 (영국 배우) 몸매 넘나 좋은것 근데 얼굴도 존예라 어딜 먼저 봐야할지 모르겠다........... 그러나 휴 그랜트는 저 엘리자베스 헐리를 두고 디바인 브라운 (LA의 성매매여성) 하고 자동차에서 관계를 가짐. 경찰에 성매매 혐의로 체포되었다네요. 2. 아놀드 슈왈제네거 그의 부인 마리아 슈라이버 미국 명문가인 케네디가의 일원이라고 하는데요. 집안도 좋은데 얼굴도 ㅇ ㅖ ㅃ ㅓ....☆ 존잘존예 사이에서 이런 비쥬얼의 아들도 낳았습니다. 아빠보다 더 잘생김;;;;;;; 어쨌든 아놀드 슈왈제네거는 저런 부인과 자식들을 두고 20년간 그의 집에서 가정부로 일한 마일드레드 배나와 바람이 남 아내와 자녀들이 휴가를 간 사이에 가정부 마일드레드 배나와 관계를 맺어서 오른쪽의 혼외 아들이 탄생했답니다. 3. 주드 로 디자이너 겸 배우 새디 프로스트가 그의 전 부인 슬하에 자녀들도 두었으나 바로 그 아이들을 돌보던 보모 데이지 라이트와 바람이 나 결국 이혼함 매.......매혹적인 포즈로 사진 찍으셨네여........... 아니 도대체 멀쩡한 부인이랑 자식들 두고 왜 바람이 났는지 1도 이해할 수가 없습니다. 여러분이 보시기엔 어때요?
깐부 할아버지의 ‘아름다운 삶’
넷플릭스 오징어 게임의 ‘깐부 할아버지’ 오일남 역의 배우 오영수(78세) 씨가 한 방송사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해 깊은 감동과 울림을 주었습니다. 연기 경력 58년, 출연 작품만 무려 200여 편. 연극계에서는 이미 정평이 나 있었지만, 대중들에게 오영수 배우는 거의 무명이나 다름이 없었습니다. ​ 58년 만에 출연한 작품에서 갑작스레 한국을 넘어 세계적으로 인지도가 급상승하자 붕 뜬 기분을 자제하면서 조용히 지내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 진행자인 유재석은 인생의 어른으로서 인생을 어떻게 살아가야 하나 막막한 요즘 세대들에게 한마디 해달라고 부탁하자 오영수 씨는 이렇게 당부했습니다. ​ “우리 사회는 1등이 아니면 안 될 것처럼 흘러가는 때가 있습니다. 1등만이 출세하고 2등은 필요 없어요. 그런데 2등은 1등에게는 졌지만, 3등에게는 이긴 겁니다. 그러니 우리 모두 다 승자죠.” ​ 그리고는 자신이 생각하는 아름다운 삶과 인생에 대해 말을 이어갔습니다. ​ “인생을 살아오면서 작든 크든 많이 받아왔는데 이제는 받았던 모든 걸 남겨주고 싶은 생각이 들어요. 쉽게 예를 들면 산속을 가다가 꽃이 있으면 젊을 땐 꺾어 갔지만, 내 나이쯤 되면 그대로 놓고 옵니다. 그리고 다시 가서 보죠. 인생도 마찬가지입니다. 있는 자체를 그대로 놔두는 겁니다. 근데 그게 쉽지 않죠.” ​ 이때 공동 진행자였던 러블리즈 미주는 눈물을 보이기도 했습니다. 그는 마지막으로 시청자들에게 전하는 말로 다음과 같이 말했습니다. ​ “우리말 중에 가장 좋아하는 말이 ‘아름다움’이라는 말입니다. 오늘 아름다운 공간에서 아름다운 두 분을 만나고 아름다운 시간을 보냈습니다. 여러분도 아름다운 삶을 사시기 바랍니다.” 우리는 인생이라는 긴 여정 가운데, 꿈과 목표를 향해 달려갑니다. 그 과정에서 왜 나는 저 사람보다 못할까, 남들과 비교해 때론 실망하고, 좌절하기도 합니다. 그러나 우리의 인생은 누구에게도 상대적인 잣대로 평가받을 수 없습니다. 왜냐하면 그 자체로 특별하고 아름다운 것이기 때문입니다. ​ 자신의 인생을 그 자체로 아름답게 여기는 사람, 누구와 비교하지 않고, 자기가 하고 싶은 일을 묵묵히 하며 어떤 경지에 도달하려고 노력하는 사람… 그가 아름다운 삶을 살아가는 ‘진정한 승자’입니다. ​ ​ # 오늘의 명언 우리가 있기에 내가 있다. – 우분투(Ubuntu) – ​ =Naver "따뜻한 하루"에서 이식해옴..... ​ ​ ​ #아름다운삶#인생#삶#명언#영감을주는이야기#교훈#따뜻한하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