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ater101
10,000+ Views

감탄나오는 현빈 옆모습

콧대가★예술
못난데가 없네...ㅠㅠ
관심좀 주세요..
귀찮으실까봐 댓글 달아달라고 못하는데
클립과 하트 정말 좋아해요...♥
6 Comments
Suggested
Recent
진짜 존잘 숨 멎겠음 >_<
워후~ 넘 섹시해
👍👍👍
저 얼굴에 해병대 나옴😃
@opc126 공감이요ㅠㅠ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남자배우들 25살때 비쥬얼
정우성 73년생/45세  1997년 비트 (25세) 이정재 72/46 1995 모래시계 (24) 송승헌 76/42  2000 가을동화 (25) 고수 77/ 41  2001 피아노 (25) 원빈 77/41  2001 킬러들의 수다 (25) 소지섭 77/41  2002 유리구두 (26) 하정우 78/40   2002 마들렌(25) 공유 79/39  2004 s다이어리 (26) 조승우 80/38  2003 클래식 (24) 강동원 빠른81/38  2004 늑대의 유혹 (25) 조인성 81/37  2004 발리에서 생긴 일 (24) 이동욱 81/37  2005 마이걸 (25) 이준기 82/36   2005 왕의 남자 (24) 현빈 82/36  2005 내 이름은 김삼순 (24) 이제훈,연우진 84/34  2009 친구사이 (26) 송중기 85/33  2009 크리스마스에 눈이 올까요 (25) 유아인 86/32   2010 성균관 스캔들 (25) 윤시윤 86/32   2010 제빵왕 김탁구 (25) 이승기 87/31  2011 내 여자친구는 구미호 (25)  이민호 87/31  2011 시티헌터 (25) 지창욱 87/31  2011 웃어라 동해야 (25) 주원 87/31   2012 각시탈 (26)  김수현 88/30  2011 드림하이 (25) 김우빈,이종석 89/29   2013 학교2013 (25) 강하늘 90/28   2014 미생 (25) 유승호 93/25   2017 군주 (25) 박보검 93/25   2016 구르미 그린 달빛 (24) 서강준 93/25  2016 치즈 인 더 트랩 (24) 이현우 93/25  2017 그녀는 거짓말을 너무 사랑해 (25) 남주혁 빠른94/25   2017 역도 요정 김복주 (25) 관심좀 주세요.. 귀찮으실까봐 댓글 달아달라고 못하는데 클립과 하트 정말 좋아해요...♥
몬스타엑스는 우리와 같은 사람 입니다.
처음에는 그저 연예인이라서, 아이돌이라서 그래도 되는 줄 알았습니다. 연예인이란 이유로 함부로 말해도, 함부로 대해도 그래도 되는 줄 알았습니다. 일반인과는 다른 삶을 살고 있는 줄 알았습니다. 그런데 그들은 우리와 똑같았습니다. 우리와 다를 게 없는 평범한 사람이였습니다. 최근 들어 연예계의 비보가 끊이질 않아, 걱정도 많았습니다. 어쩌면 마지막이 되지 않을까? 몬스타엑스는 지금 무슨 생각을 하고 있을까? 어제는 어땠고 오늘은 괜찮을까? 다친 마음 때문에 힘들어 울고 있진 않을까? 별일 없겠지? 오늘 하루도 무사했으면 좋겠다. 그렇게 마음을 졸였습니다. 아파 하는 모습이 자꾸만 눈에 아른 거려 팬으로써 심적으로 많이 힘들고 괴로웠습니다. 한 번 내뱉은 아픈 말은 상대방에게 평생 지우지 못할 상처로 남는다는 걸 모두가 깨달았으면 좋겠습니다. 말 한마디가 사람의 목숨을 좌우 한다는 걸 알아주셨으면 좋겠습니다. 몬스타엑스는 연예인과 팬 사이로 거리를 두지 않는 그룹입니다. 우리는 이제껏 친한 친구처럼 잘지내왔습니다. 저는 데뷔 때부터 지금까지 그들을 응원해왔기 때문에 팬을 생각하는 마음이 그 어느 것보다 크다는 것도 아주 잘 알고 있습니다. 이제 그들의 앞날을 응원해주세요. 더는 상처 받지 않게 도와주세요. 더는 아파하지 않게, 따뜻한 눈으로 바라봐주세요. 오늘도 몬스타엑스는 누구보다 밝게 웃어 보이려 노력하고 있습니다. 걱정하는 우리를 위해 괜찮다고, 잘지낸다고 그렇게 웃고 있습니다. 몬스타엑스는 우리와 같은 사람입니다.
새로운 4회전 점프를 익혀서 난리난 피겨 선수
와 공중에 있는 시간이 진짜 길다... 핑그르르 도네.. 러시아의 트루소바라는 선수. 보다시피 굉장히 어림 2004년 생...! 재팬오픈 때 뛴 쿼드러플 토룹-트리플 토룹은 미친 체공 시간과 비거리, 높이를 보여주면서 엄청난 충격을 줬고 쿼드러플 토룹 - 오일러 - 트리플 살코까지 경기 후반부에 뛰면서 2번의 쿼드러플 토룹 점프를 모두 컴비네이션으로 연결할 정도로 미친 안정화를 이번시즌 보임 쿼드러플 러츠는 4회전 점프 중 가장 고난이도의 점프지만 이번 시즌 단 한 차례도 실패한 적 없을 정도로 높은 성공률을 보이고 쿼드러플 살코는 이번 시즌 1번밖에 성공하지 못했지만 이 점프를 실패한다고 해도 그닥 부담이 없었음. 다른 4회전의 점프로 점수로 충분히 고득점을 챙기고 있기 때문 그런데 오늘 그랑프리 파이널을 하루 앞두고 런스루(프로그램을 미리 뛰어보는 것)에서 새로운 4회전 점프를 가져옴 바로 쿼드러플 플립(4F) 4회전 러츠에 이어서 가장 높은 기초점을 가지고 있고 쿼드 전쟁중인 남자 선수들도 쿼드러플 플립을 뛰는 선수는 드물 정도로 사실상 러츠보다 난이도가 높다고 알려져 있는데  오늘 런스루에서 뜀 프리로테가 있는 선수여서 선회전끼를 제외 해도 언더판정을 받을 수도 있지만 4회전 토룹, 러츠도 갈수록 성공률이 높아지고 있다는 점에서 4회전 플립을 배워서 구사했다는 점으로 이미 난리가 났음 4F를 포함한 프리스케이팅 점프 구성은 4F(4회전 플립) / 4S(4회전 살코) / 4Lz(4회전 러츠) / 2A / (경기 후반부) 4T-1Eu-3S(4회전 토룹) / 4T-3T(4회전 토룹) / 3Lz-3T 남자 선수도 구성하기 어려울 만큼 미친 난이도의 프로그램임 그런데 이와중에 방금 런스루에서 트리플 악셀까지 뜀ㅋㅋㅋㅋㅋㅋㅋㅋ (ㅊㅊ- 더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