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reamNote
1,000+ Views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싹쓰리' 데뷔 초읽기…90년대 감성 '정조준'
CBS노컷뉴스 이진욱 기자 사진=MBC 제공 유재석, 이효리, 비가 뭉친 혼성 댄스그룹 '싹쓰리' 최종 데뷔곡 후보로 '다시 여기 바닷가'와 '그 여름을 틀어줘'가 선정했다. 90년대 감성을 정조준한 멤버별 의상 콘셉트도 윤곽을 잡는 등 데뷔 초읽기에 들어갔다. 지난 27일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놀면 뭐하니?'에서는 '싹쓰리' 멤버 유두래곤(유재석), 린다G(이효리), 비룡(비)이 스타일리스트 한혜연을 만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싹쓰리' 멤버들은 데뷔곡 후보 가운데 두 곡을 만장일치로 꼽았다. '그 여름을 틀어줘'와 '다시 여기 바닷가'가 그 면면이다. 화려한 브라스가 인상적인 '그 여름을 틀어줘'는 아이유, 트와이스와 작업한 심은지 작곡가 작품이었다. 특히 린다G가 작사한 '다시 여기 바닷가'는 이상순의 곡이었다. 유두래곤과 비룡은 이상순이 '다시 여기 바닷가'를 작곡했다는 사실에 놀라움을 감추지 못했다. 두 사람은 "이런 노래 만들면서 그동안 왜 안 했느냐"고 물어 웃음을 자아냈다. '싹쓰리' 멤버들은 데뷔를 앞두고 그룹 이미지를 좌우할 스타일링 조언을 받기 위해 한혜연을 만났다. 한혜연은 의상을 통일하는 것보다 각자 개성을 살리는 스타일링을 제안했다. 개성이 뚜렷한 멤버들 매력을 더 돋보이도록 하기 위해서다. 이날 '싹쓰리'는 팬들을 위한 깜짝 선물로 '여름 안에서' 싹쓰리 버전을 준비했다. 이 버전은 박문치가 편곡에 참여했고 광희가 객원 멤버로 합류했다.
연예인 덕후들 드루와봐! 당신의 선택은?
너무 어려운 문제지만 진심으로 대입해서 골라보시라곰! Q. 최애 아이돌/배우 등에 대입해서 골라보자 1. 최애와 같은 집에서 살 수 있음. (그룹이라면 단체) 밥도 해주고 집안일 다 해줌 하지만 연예인이라는 건 알면서도 떡밥을 챙길 수 없음 연예인으로서의 최애를 절대 경험할 수 없음 노래 못듣고 음방 못보고 드라마 못보고 예능 못봄 썰풀이로도 들을 수 없음 뭐하고 왔는지 모름 출근해서 뭐하고 왔는지 유출될 때마다 한 명씩 사라짐  집에서만 볼 수 있고 최애는 계속 출퇴근함 2. 연예인과 절대 직접적으로 만날 수 없음 (안방덕질은 얼마든지 가능 오프만 안 됨) 공방도 못가고 팬싸 콘서트 팬미팅 모든 오프라인 금지 나만 안 가면 최애가 히트곡 받고 승승장구함 or 시청률 대박나고 천만관객 주연배우 급부상 CF 엄청 찍고 갤럽 1위찍음 하지만 내가 접근하면 바로 망함 당연히 1번 벨붕이라고 조건 더 추가하자면서  2번을 이해하지 못하는 아이즈원 친구들... 그치만 2번도 많다는 사실에 놀람 나두 2번이라곰 ㅠㅠㅠㅠㅠㅠㅠㅠ 내가 안봄으로써 잘 될 수 있다면 그냥 눈물 머금고 잘 되는 걸 모니터 밖으로 지켜볼거라곰 ㅠㅠㅠㅠㅠㅠㅠㅠ 내가 못봐도 내가수/내배우 잘 되기만 하면 됨 ㅠㅠ 사실 본업 안하면 그냥 잘생기고 예쁜 보통 사람 이상도 이하도 아닌 거 아님? ㅇㅇ vs 내가 못보면 무슨 소용 내 옆에만 있으면 본업하는 거 안봐도 노상관 ㅇㅇ 여러분의 선택은 뭐냐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