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oodmorningman
10,000+ Views

짤줍_302.jpg

왜때문에 아직 화요일 밖에 안됐죠?
근데 또 왜때문에 전 벌써 불안할까요
주말이 순삭될 걸 알기에 ㅋㅋㅋㅋ
언제쯤 사서 고생하는 습관은 없어질까여
아 지짜 웃긴다 내가 ㅋㅋㅋㅋㅋㅋ

그럼 준비됐져?
짤 받을 준비?????
고!!!!

1
ㅇㄱㄹㅇ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진짜 그래요 진짜 어느날 문득
지 얘기 한참 하다가 어느날 문득...


2
지짜 걱정해주면 더 쪽팔림ㅠㅠㅠㅠㅠㅠㅠ


3
짱구 표정 커엽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4
아니 이거 말도 안돼여
30살 넘어도 잘만 논다 뭐!!!!!!!!!!!
아직도 새벽까지 노는데여 저!!!!!!!!!!
(괜한 역정)


5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6
근데 너무 짜면 식초 넣어도 안돼요 안돼... 해봤음............ 이거 올리는 이유가 뭐냐면 며칠 전에 만든 음식이 너무 짜서 찾아본거거덩요 껄껄


7
ㅋㅋㅋㅋㅋㅋㅋㅋㅋ 물분자 크기 1세제곱미터 뭔가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수도관폭파사건도 현웃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근데 수도관 폭파 워터게이트 충분히 그럴 수 있지 (이제와서 납득)

그럼 이만 전 밥먹으러
아니 짤 주우러
빠잇 ㅇㅇ
15 Comments
Suggested
Recent
문득 궁금한데...짤이 어디서계속 샘솟아요?ㅇㅁㅇ
진짜 짤찾는 직업갖고 계신듯요ㅋㅋ
확실히 서른넘으니까 몸 회복이 느려,.... 술만땅먹으면 몇일동안 앓아누음ㅋㅋㅋ
워터게이트 ㅋㅋㅋㅋ 소프트뱅크를 은행이라고 하던놈도 있었는데 뭘‥ ㅋㅋㅋㅋ
워터게이트 ㅍㅎㅎㅎ 근데 난.. 이과쪽도 아닌거 같고 문과쪽도 아닌거 같은데.. 뭘과?
서른 넘어서 새벽 3시까지 놀다가 엄마한테 등짝 맞은 1인이요....... ㅋㅋ 애들 엄마한테 맡겨놓고 간만에 고삐풀었는 데.. 회복이 좀 더디긴 하네요.....ㅜㅠㅋㅋ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아들 정액으로 실험" 드들강 사건 푼 노교수의 열정
'드들강 여고생 강간살인사건'에서 가장 핵심적인 과학적 근거를 제시한 이정빈(71) 단국대 석좌교수가 이 사건에 대한 의문점을 풀기위한 실험을 하면서 아들에게 정액까지 받았다는 사실이 새롭게 알려졌다. 노 교수의 투철한 직업 정신에 대한 칭송이 이어지고 있다. 13일 중앙일보는 이정빈 교수가 16년 전 발생한 '드들강 여고생 강간살인 사건'의 실마리를 찾기 위해 자신의 피를 채혈한 것은 물론 아들에게 정액까지 부탁한 뒷얘기를 공개했다. 이정빈 교수는 직접증거가 없어 난항을 겪던 이 사건 해결에 중요한 기여를 한 인물로 평가된다. 이정빈 교수는 '성폭행은 했지만 죽이지는 않았다'는 40대 범인의 주장을 뒤집었다. 박양의 체내에서 채취한 용의자의 정액과 박양의 생리혈이 섞이지 않은 상태였다는 경찰 과학수사팀 기록을 토대로 직접 실험을 한 것이다. 중앙일보에 따르면 이정빈 교수는 실험에 필요한 혈액을 '자가 공급'했고 38세인 아들에게 부탁해 정액을 받았다. 중앙일보는 "의사(재활의학 전공)인 아들은 평생을 법의학에 헌신한 아버지의 열정과 취지에 공감하며 흔쾌히 실험에 쓸 정액을 제공했다"고 덧붙였다. 다음은 이정빈 교수가 자신의 피와 아들의 정액으로 사건 해결을 위해 실험한 내용이다. "이 교수는 정액을 투명한 위생봉투에 담은 뒤 여기에 천천히 혈액을 넣었다. 7시간이 지나도 정액과 혈액은 섞이지 않았다. 이와 달리 봉투를 살살 움직여보니 정액과 혈액이 금세 섞였다. 박양이 성폭행당한 직후 몸을 심하게 움직이거나 이동하지 않고 현장에서 살해됐다는 추론을 가능케 한 실험 결과였다. 재판부도 이 교수의 소견 등을 토대로 ‘성폭행범이 살인까지 저질렀다’고 판단했다." (중앙일보 2017년 1월 13일 '71세 법의학자, 자기 피 뽑아 밝혔다…드들강 살인의 진실' 기사 中) 중앙일보에 따르면 대검찰청 법의학자문위원회 위원장 이정빈 교수는 화성 연쇄살인 사건, 연세대생 이한열씨 사망 사건 등을 부검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