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guy111
10+ Views

♡행복한 아침입니다♡

너무
진하지 않은
향기로 다가 가겠습니다
진한 향기로 다가서면
그대가 부담스레 여길까봐
그런 어리석은
모습으로 가지 않겠습니다

내가
그대 곁에 있어도
그대가 느끼지 못하도록
그렇게 공기 처럼
그대 곁에서 숨쉬겠습니다

그러니
그대도 나를 향하여
그 무거운 마음의 문을 닫지 마시고
내가 그 안에서 안식을 누리도록
그대의 마음으로 나를
초청해 주시기 바랍니다

그래서
그대와 같이 이 낙원에서
즐거움을 누릴수 있도록
그대 내곁에서 노래를
불러 줄 수 있으면 좋겠습니다

당신의
모습만 바라보아도
늘 행복한 아침입니다
그 마음 앞으로도
변하지 않았으면 좋겠습니다

사랑이란
그마음이 늘 변치않는 것이니
마음 변하여 서로에게
상처를 주는 일은 없으면 좋겠습니다

-퍼온글-


정성담은글 카톡 친구하기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세상을 떠난 뒤 빛을 본 천재 여성 사진작가 ‘비비안 마이어(Vivian Maier)’의 사진들
비비안 마이어 (Vivian Maier, 1926~2009) 2007년, 존 말루프라는 사람이 우연히 동네 경매장에서 엄청난 양의 네거티브필름이 담긴 박스를 구입한다 시카고에 대한 자료를 수집하려던 그는 원하는 사진은 찾을 수 없었지만, 그 필름 속 사진들이 범상치 않음을 발견하고 SNS에 올리자, 폭발적 반응을 얻는다 박스에는 엄청난 양의 사진을 비롯한 옷, 악세서리, 모자, 신발, 편지, 티켓, 메모 영수증 등의 물품들이 담겨 있었는데, 그 주인이 대단한 수집광이었다는 점을 나타낸다 아주 사소한 종이 쪼가리까지 종류별로 모아져 있었고, 존 말루프는 종이들에 적힌 주소를 통해 물건들의 주인 ‘비비안 마이어’ 에 대해 추적해나가기 시작한다 놀랍도록 감각적인 그의 사진들은 1950년대 이후 길거리의 모습을 날것 그대로 비추고 있었다 연출되지 않은 있는 그대로의 장면이면서도 예술 작품처럼 절묘한 구도의 사진들에서 세상을 바라보는 시선이 녹아 있었고 생생한 사람들의 표정과 감정이 가감없이 담겨 있다 존 말루프가 구매한 박스에 든 사진은 자그마치 '15만 장' (주로 유리창이나 거울에 비친 자신의 모습을 찍은 비비안 마이어) 부유한 가정들에서 보모로 일했던 비비안 마이어 이런 어마어마한 작품들을 찍고서 전혀 세상에 드러내지 않았던 이유는 무엇일까? 인터넷 어디에도 검색되지 않는 ‘비비안 마이어’는 어떤 사람이었을까? 많은 궁금증이 생긴 존 말루프는 비비안의 고향을 찾고 그를 아는 사람들을 만나 생전의 이야기를 들으며 베일에 싸였던 그를 들여다보기 시작한다 사진 출처: 비비안 마이어 홈페이지 존 말루프가 직접 감독한 다큐멘터리 영화 <비비안 마이어를 찾아서> (2015) 에 그 과정이 담겨 있음 재미요소가 있는 영화는 아니지만 사진을 좋아한다면 흥미롭게 볼만함 (왓챠에 있어) 출처ㅣ쭉빵
불가에서 말하는 7가지 말씀.jpg
어떤 이가 석가모니를 찾아가 호소를 하였답니다. "저는 하는 일마다 제대로 되는 일이 없으니 이 무슨 이유입니까?" "그것은 네가 남에게 베풀지 않았기 때문이니라." "저는 아무 것도 가진 게 없는 빈 털털이입니다. 남에게 줄 것이 있어야 주지 뭘 준단 말입니까?" "그렇지 않느니라. 아무리 재산이 없더라도 줄 수 있는 일곱 가지는 누구나 다 있는 것이다." 첫째는 화안시 얼굴에 화색을 띠고 부드럽고 정다운 얼굴로 남을 대하는 것이요. 둘째는 언시 말로써 얼마든지 베풀 수 있으니 사랑의 말, 칭찬의 말, 위로의 말, 격려의 말, 양보의 말, 부드러운 말 등이다. 셋째는 심시 마음의 문을 열고 따뜻한 마음을 주는 것이다 넷째는 안시 호의를 담은 눈으로 사람을 보는 것처럼 눈으로 베푸는 것이요. 다섯째는 신시 몸으로 때우는 것으로 남의 짐을 들어준다거나 일을 돕는 것이요. 여섯째는 좌시 때와 장소에 맞게 자리를 내주어 양보하는 것이고, 일곱째는 찰시 굳이 묻지 않고 상대의 마음을 헤아려 알아서 도와주는 것이다. 네가 이 일곱 가지를 행하여 "습관이 붙으면 너에게 행운이 따르리라."라고 하셨답니다. 출처 : 더쿠 결국 지구상에 존재하는 많은 종교들이 하고자 하는 말은 다 일맥상통한 것 같습니다 타인을 위해 배려하고 살면 되는건데 그게 참 어렵죠..
아이의 인생이 달라집니다
어린 시절 같은 나이 또래의 아이들에 비하여 정신 능력 발달이 떨어졌던 아인슈타인은 주변으로부터 많은 놀림을 받았습니다. 하지만 15세 때 그는 이미 뉴턴이나 스피노자, 데카르트 같은 철학자의 책들을 독파하고 있었습니다. ​ 아무도 눈치를 채지 못했지만, 아이슈타인의 어머니는 알고 있었습니다. 만약 비교하기만 좋아하던 주변 사람들만 있었다면 아인슈타인은 존재하지 않았을 것입니다. 남들과 다름을 눈치챈 어머니가 있었기에 아인슈타인이 존재하게 된 것입니다. ​ 탈무드에 이런 말이 있습니다. “형제의 개성을 비교하면 모두 살리지만 형제의 머리를 비교하면 모두 죽인다.” ​ 그래서 유대인 부모들은 자녀들에게 ‘남보다 뛰어나려 하지 말고 남과 다르게 되라’고 가르칩니다. 사람에게는 누구나 타고난 재능이 있습니다. 아이의 개성과 재능을 발견하고 그것이 잘 성장하도록 돕는 것이 진정한 부모의 역할입니다. 부모님의 생각을 조금만 바꾸면, 아이의 인생이 달라집니다. ​ ​ # 오늘의 명언 생각하는 것을 가르쳐야 하는 것이지, 생각한 것을 가르쳐서는 안된다. – 코율릿 – ​ =Naver "따뜻한 하루"에서 이식해옴.... #재능#개성#인생#삶#명언#영감을주는이야기#교훈#따뜻한하루
충청도 가볼만한곳 맛집 여행지 10곳
#국내여행지베스트10 #충청도가볼만한곳 #서산가볼만한곳 #보령가볼만한곳 #홍성가볼만한곳 #아산가볼만한곳 #청양가볼만한곳 충청도 하면 떠오르는 장소는 어딜까요? * 댓글 링크를 누르면 충청도 가볼만한곳 10곳을 상세하게 소개했습니다. * *서산 간월도 간월암 영상 * 보령 오천항 충청수영성 영상 * 홍성 남당항 서해 일몰명소 꽃섬 영상 * 아산 지중해마을 이국적인 영상 * 청양 천장호 출렁다리 영상 안녕하세요. 호미숙 여행작가입니다. 토요일 주말입니다. 날씨가 흐리고 오후에 눈 또는 비가 내린다고 하네요. 사실 오늘 을왕리로 여행을 가려다가 날씨 예보를 보고 취소를 했습니다. 아무래도 여행 사진은 날씨가 중요하잖아요. 내일 일요일 오후에 날씨가 좋다고해서 서울에서 가까운 춘천 남이섬을 다녀오려고 해요.. 춥고 흐린 날 집안에서 방콕 모드로 영화감상 등으로 휴식을 취하는 것도 좋겠습니다. 즐거운 주말 보내세요. 오늘 소개하는 충청도 여행지 관광명소 10곳은 지역별 명소와 주변 맛집도 소개합니다. 단골집도 있고 우연히 갔다가 들렀던 집도 있습니다. 국내 여행지 베스트 충청도 가볼만한곳 국내 여행 코스 1. 서산 간월도-간월암 2. 간월도 맛집-간월도 영양굴밥-굴물회(tv 방영) 3. 보령 충청수영성(사적제 501호) 4. 보령 오천항 맛집 오양 손 칼국수(생방송오늘 방영) 5. 홍성 남당리 꽃섬 서해 일몰 명소 6. 홍성 남당리 맛집 꽃동산 횟집-(식객 허영만 방영) 7. 아산 지중해마을 유럽풍 이국적인 마을 8. 아산 지중해마을 맛집-참송아지(생방송오늘 방영) 9. 청양 천장호 출렁다리-초대형 고추모형 10 청양 천장호 맛집-농부마켓 농부밥상(협동조합운영) #국내여행지베스트10 #충청도가볼만한곳 #국내여행지 #충청도여행지 #충청도여행 #홍성남당항 #홍성여행지 #보령여행지 #보령충청수영정 #청양여행지 #청양천장호출렁다리 #서산여행지 #남당항맛집 #오천항맛집 #청양천장호맛집 #아산지중해마을 #아산여행지 #아산지중해마을맛집 #지중해마을맛집 #남당항맛집 #꽃동산횟집 #허영만식객 #청양농부밥상 #오천항오양손칼국수 #간월도 #간월도맛집 #간월도별미영양굴밥 #충청도여행지베스트10
어리석은 듯 슬기로운 사람
중국 철학자인 노자가 제자에게 이런 말을 했습니다. “연약한 것이 강한 것보다 낫다. 어리석은 듯 슬기로운 게 얌체같이 똑똑한 사람보다 더 현명하다.” ​ 그러자 한 제자가 사람들은 모두 연약한 것보다는 강한 것을 좋아한다며 노자의 말에 의문을 제기하자 노자는 이렇게 대답했습니다. ​ “센 바람이 불 때 큰 나무는 뿌리째 뽑히지만, 연약한 갈대는 휘어질지언정 부러지지 않는다.” ​ “하지만 어리석은 사람이 똑똑한 사람보다 낫다는 말씀은 잘 납득이 가지 않습니다.” ​ 제자의 물음에 노자는 다시 대답했습니다. ​ “똑똑한 사람은 남들의 미움을 받기 쉬우나, 어리석은 듯 슬기로운 사람은 남들이 모두 좋아하기 때문이다.” 부드러움은 단단함을 이깁니다. ‘어리석은 듯 슬기로운 사람’은 자신의 의견을 명확히 이야기하지만, 상대를 존중하고 자신을 낮추는 사람입니다. 벼는 익을수록 고개를 숙이듯 자신을 낮춰 상대의 의견을 경청하고, 좋은 것을 취하는 사람이야말로 세상을 이기는 지혜로운 사람일 것입니다. ​ ​ # 오늘의 명언 어리석은 자는 자기가 똑똑하다고 생각하지만, 똑똑한 자는 자기가 어리석음을 안다. – 윌리엄 셰익스피어 – ​ =Naver "따뜻한 하루"에서 이식해옴..... ​ ​ #슬기로움#지혜로움#인생#삶#명언#영감을주는이야기#교훈#따뜻한하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