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aradis
100,000+ Views

미국 타임지가 선정한 올해의 노래 TOP 10

제가 올 한해동안 정말 많이 들었었던 Get Lucky가 1위를 차지하였네요. 역시나 다펑 짱짱맨! 타임지의 원문을 살펴보면 올 해 피할 수 없는 파티곡 두곡을 뽑아 보자면 Robin Thicke의 Blurred Lines과 Daft Punk의 Get Lucky일텐데요. 두 곡 다 퍼렐 윌리엄스 의 손을 거쳐간 곡들이죠. 퍼렐 뿐만 아니라 디스코 히어로 나일 로저스의 참여로 화제가 되었지요. 올 한해 정말 많은 힙합곡들이 발매되었는데 어떤 곡이 제일 좋았냐에 대해서는 논쟁이 있을 수 있지만 어떤 곡이 가장 화제가 되었냐에 대해서는 Control이라는데는 이견이 없을 것 같아요. 심지어 공식 발매가 된 곡도 아닌데 말이죠. 본토와 우리나라 힙합씬을 뜨겁게 달구었던 Control이 3위에 이름을 올렸습니다. 노래는 Big Sean 노랜데 기억에 남는건 켄드릭 라마인듯 ㅠㅠ 소녀에서 숙녀로(?)거듭난 마일리사일러스의 화제의 노래 We can't stop도 리스트에 있구요. 우리나라 가수 중에서 소녀시대가 들어갔다는 사실! 싸이가 없는 것은 아쉽지만요ㅠㅠ 여러분이 좋아하셨던 곡들도 있나요? 흐흐 10. “Royals,” Lorde 9. “Cups,” Anna Kendrick 8. “Love Is Lost (Hello Steve Reich Mix by James Murphy),” David Bowie 7. “We Can’t Stop,” Miley Cyrus 6. “Cut Copy Me,” Petula Clark 5. “I Got a Boy,” Girls’ Generation 4. “Ohm,” Yo La Tengo 3. “Control,” Big Sean feat. Jay Electronica & Kendrick Lamar 2. “The Wire,” Haim 1. “Get Lucky,” Daft Punk
5 Comments
Suggested
Recent
@jessicatoto0816 세계로가는 소녀시대!
@jauky 컨트롤 짱이었죠!
헐 소녀시대가 마일리사일러스를 이겼어ㄷ 노래로
@jauky 대박 이슈였죠 ㅎㅎ
저 중에서 한국에서 가장 이슈가 된건 역시 컨트롤!!!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연예인들 실물 느낌나는 직찍사진
(밀어서 보세요) 김태희 너무 예뻐서 별명도 태쁘인데 무슨 말이 더 필요할까요! (밀어서 보세요) 조인성 다리길고, 얼굴 작은건 똑같지만 너무 마른것 같아요ㅜㅜ (밀어서 보세요) 한혜진 단아하고, 엘레강스한 느낌이 물씬 나네요! (밀어서 보세요) 윤아, 서현 소녀시대 막내들 맞나요? 언니미 뿜뿜이라 마주치면 팬이라고 말도 못걸고 곱게 길 비켜드려야 할것 같아요! (밀어서 보세요) 정우성 본인이 잘생긴거 잘 알만하네요.. 정말 탈 인간계!! 남신!! (밀어서 보세요) 박보영 모니터에서도 좋은 냄새가 날것 같아요ㅠㅠ (밀어서 보세요) 장동건 잘생긴건 누구나 알고 있지만, 왜 어깨까지 이렇게 넓나요..! 키도크고 얼굴도 작고 이목구비도 완벽한데 어깨까지 태평양만하다니ㄷㄷㄷ (밀어서 보세요) 아이유 정말 일반인에 비해 몸이 3/4 일것 같아요. 여리여리 하고 정~말 하얗네요! (밀어서 보세요) 원빈 이분도 잘생겼다 말하면 입아프죠? 마르고 길고 얇네요! (밀어서 보세요) 강동원 길가다 마주치면 얼굴 다 가리고 있어도 강동원인거 누구나 다 알듯 하네요.. 진짜 세상 혼자 사시는 분ㅠㅠ 관심좀 주세요.. 귀찮으실까봐 댓글 달아달라고는 못하는데 클립과 하트도 정말 좋아해요...♥
The Lonely Island - YOLO (feat. Adam Levine & Kendrick Lamar)
The Lonely Island의 신작입니다 ㅋㅋㅋ YOLO는 You Only Live Once의 약자로 뭐 인생은 한번뿐? 정도로 보면 되려나요 ㅋㅋ 근데 가사가 되게 웃기네요 ㅋㅋ 우리 아직 어리니깐 바보같은 짓 하지말라고 인생은 한번만 사는거니깐 아무도 믿지말라고 하는군요 ㅋㅋ LYRICS: Adam Levine: YOLO Andy: YOLO, you only live once. The battle cry of a generation. This life is a precious gift. So don't get too crazy, it's not worth the risk. Chorus Adam Levine: You know that we are still young. So don't be dumb. Don't trust anyone, cause you only live once. Verse 1 Kiv: Ugh, you only live once, thats the motto. So take a chill pill, ease off the throttle. Jorm: Never go to loud clubs cause it's bad for your ears. Your friends will all be sorry when they can't hear. Andy: And stay the hell away from drugs cause they're not legal. Then bury all your money in the backyard like a beagle. Kiv: Cause you should never trust a bank They've been known to fail. And never travel by car, a bus, boat or by rail. Jorm: And don't travel by plane. And don't travel at all. Built a bomb shelter basement with titanium walls. Andy: And where titanium suits in case pianos fall on ya. And never go in saunas cause they're crawlin' with piranhas. Kiv: And never take the stairs cause they're oftenl unsafe. You only live once, don't let it go to waste. CHORUS Adam Levine: You know that we are still young, so hold off on the fun. Cook your meat 'til it's done, cause you only live once. Verse 2 Jorm: Yeah, and here's another piece of advice: Stay away from kids cause their hair is filled with mad lice. Andy: There's no such thing as too much Purell. This a cautionary tale, word to George Orwell. Kiv: So don't 1980 force any plugs into sockets. Always wear a chastity belt and triple lock it. Jorm: Then hire a taster make him check your food for poison. And if you think your mailman is a spy then destroy him. Andy: No blankets or pajamas they can kill you in your sleep. Two words about furniture: killing machines. Kiv: Board your windows up the sun is bad for your health. And always wear a straight jacket so your safe from yourself. Kendrick Lamar: Take no chances (no chances) Stop freelancin' (right now) Invest in your future, don't dilute your finances (uh huh) 401K, make sure it's low risk Then get some real estate (how much?) 4.2%Thirty year mortgage, that's important, that's a great deal And if you can't afford it, don't forge it on your last bill Renting is for suckers right now A dependable savings, and you'll retire with money in your account. Beast. All: YOLO, say no no. Isolate yourself and just roll solo Be care-folo You oughta look out also stands for YOLO. Chorus Adam Levine: You know that we are still young. Burn the prints off your thumbs. Then pull out all your teeth, so you can't bite your tongue. Only on this earth for a short time, time So don't go outside, cause you don't want to die, die. Just take our advice and hide and scream YOLO to the sky. Andy: You oughta look out.
음악을 사랑하는 이들을 위한 도시 Best 10ㅣ귀가 즐거워지는 여행
세계 곳곳에 음악의 도시들이 많이 있습니다. 대표적인 오스트리아 빈을 포함해 다양한 음악의 도시들 음악이 있는 여행 힐링여행 어떠신가요? 시드는 사람들을 만족 시키는 음악 센터가 되기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는 도시 중 하나이다. 시드니를 방문하는 여행자들은 시드니 심포니 오케스트라가 기반을 두고 있는 시드니 오페라 하우스를 보고, 시기가 맞는다면 시드니 하버에서 야외 오페라를 즐긴다. 이 곳에서 2016년에는 투란도트 공연을 하기도 했다. 또한 롤링 스톤즈가 연주하기도 한 Allphones Arena, Hordern Pavilion 및 The Basement와 The Metro와 같은 소규모 클럽 등의 장소도 많이 있는 도시이다. 음악의 도시라는 명칭에 걸맞게 모차르트, 베토벤, 하이든, 슈베르트, 말러, 브람스가 공부하고 일하는 데 많은 시간을 보낸다. 도시 곳곳에 있는 공원에서 야외 앙상블을 만날 수도 있고, 링 슈트라세에는 오페라를 즐길 수 있는 빈 국립 오페라, 국립 오페라 박물관, 무직페라인, 극장 박물관이 있다. 빈 무직페라인의 골든 홀은 빈 필하모닉 오케스트라 신년 음악회가 전 세계로 방송되면서 세계에서 가장 유명한 콘서트 홀이 되었다. 세계 음악의 중심지 빈에서 가장 각광받는 것 중 하나는 왈츠의 제왕 요한 슈트라우스 곡들을 통해 전 세계적으로 유명해진 4분의 3박자 춤, 바로 빈 왈츠다. 관광명소가 된 엘비스 프레슬리의 무덤과 생애 살던 곳을 볼 수 있고 로큰롤 음악의 대중화에 결정적으로 기여한 선레코드, 흑인들의 리듬 앤 블루스를 일궈낸 흑인전문레코드사 스택스 레코드, 블루스의 발상지인 빌 스트리트의 모습을 볼 수 있다. 쿠바 음악을 생각할 때 가장 떠오르는 것은 1997년 세계를 놀라게 했던 노장 군단 ‘부에나 비스타 소셜 클럽’이다. 1930~40년대 쿠바 음악의 전성기를 장식했던 콤파이 세군도와 이브라힘 페레르 그리고 오마라 포르투온도 등 노장 뮤지션이 뭉쳐 만든 앨범은 쿠바 음악의 대표 장르인 ‘손’과 ‘볼레로’를 소개하며 전 세계에 쿠바 음악의 건제함을 알렸다. 아바나에서는 그들의 흔적이 남아있는 역사적인 스튜디오 ‘에그렘 스튜디오’가 남아 후배 뮤지션들이 음악의 계보를 이어가고 있다. 베를린의 자유로운 분위기는 세계 곳곳의 화가와 사진가들을 불러모을 뿐만 아니라 음악의 발전도 가져왔다. 유럽 최고라고 알려진 클럽들과 디제이들이 드나드는 레코드 숍 등이 가득하며, 이런 음악이 적응이 어렵다면 클래식을 들어보자. 클래식의 본고장답게 세계적인 수준의 교향악단들과 오페라 극장을 갖추고 있다. 5월에 열리는 프라하의 봄 페스티벌은 5월 12일부터 6월 1일까지 3주간 펼쳐지는데 이렇게 날짜가 고정된 페스티벌은 흔치 않다. 5월 12일에 축제가 시작되는 것은 그날이 바로 체코 국민 음악의 선구자인 베드르지흐 스메타나의 기일이기 때문이다. 봄 페스티벌은 세계 모든 음악 유산들을 다루지만, ‘스메타나’, ‘드보르자크’, ‘야나체크’등의 체코의 음악들이 부각된다. " 뉴욕은 클래식, 오페라, 팝음악, 다양한 대중 음악 등등 세계적인 음악적 아메리칸 드림을 꿈꾸며 모여든 사람들의 도시이다. 뉴욕은 미국에서 가장 다양한 음악이 실험적으로 만들어지고 시도되는 특권이 주어지는 곳이라고 말 할 수 있고 음악 스튜디오는 24시간 불이 꺼지지 않는다. 뉴욕이 세계적인 음악의 도시가 된 이유는 첫 번째 산업화가 진행 되면서 돈과 명예를 얻을 수 있는 뉴욕으로 많은 뮤지션들이 빨려들어왔고, 두 번째로 음악에만 몰입 할 수 있는 환경이 미국 전역 뿐만 아니라 전세계에서도 실력 있는 뮤지션을 끌어 모으게 하는 역할을 했기 때문이다. 런던은 음악을 좋아하는 사람이 좋아할 수 밖에 없는 매력을 갖춘 도시이다. 클래식의 경우 Barbican Center의 런던 심포니 오케스트라, 오페라의 경우 Cobent Garden이 있다. Ronnie Scott의 재즈 클럽, Purtneyd의 Half Moon, Camden Roundhouse 및 Barfly와 같은 곳에서는 미래의 스타들을 만날 수 있다. 애비로드 스튜디오에서는 60년대 스윙의 중심에 있었던 런던의 역사를 들여다 볼 수 있다. 특히 애비로드 스튜디오는 비틀즈를 비롯한 핑크 플로이드, 클리프 리처드, 라디오헤드, 오아시스, 레이디 가가, 아델 등 많은 아티스트들의 명반이 탄생했다. 오스틴에는 200개가 넘는 라이브 음악 공연장과 6th Street에 많은 클럽에서는 다양한 종류의 라이브 음악을 들을 수 있다. 오스틴에서는 해마다 열리는 뮤직 페스티벌이 있는데 “South by southwest”는 전세계에서 가장 크게 열리는 뮤직 페스티벌이며, “Austin City Limits Music Festivals”는 매년 열리는 음악 축제로 약 130여명의 아티스트들이 다양한 음악 장르로 공연하며 매년 70,000명이 방문하는 페스티벌이다 리우데자네이루를 유명하게 하는 또 하나는 바로 카니발이다. 카니발을 위해 디자인 된 700미터의 도로인 삼보드로모에서 매일 밤 삼바 스쿨들이 경연을 펼치며 브라질 전역에 500개가 넘는다는 삼바 스쿨은 오직 카니발을 준비하기 위해 존재한다. 카니발의 진정한 백미는 브라질 전역에서 벌어지는 ‘길거리 카니발’이니 놓치지 말자.
다프트 펑크, 베스트 오브 베스트 (이것은 반성의 카드)
안녕하세요!! 너무 오랜만인 기념으로 반성의 카드를 가지고 왔습니다 제가 제일 좋아하는 다프트 펑크의 베스트 오브 베스트!! 1. Something About Us 비오는 날의 정석, 썸띵어바웃어스입니다! 멜랑꼴리한 기분이 들게하는 노래! 가사도 어쩜 "너랑 나는 뭔가가 있어"라는 말을 해서 날 설레게 해 >_<!!! 2. Technologic 가사 때문에 천재 같다고 생각한 곡이면서 미니멀리즘스러운 현대음악의 대표 같은 곡이 아닐까 생각이 드는 테크놀로직! Buy it, use it, break it, fix it, Trash it, change it, mail - upgrade it, Charge it, point it, zoom it, press it, Snap it, work it, quick - erase it, Write it, cut it, paste it, save it, Load it, check it, quick - rewrite it, Plug it, play it, burn it, rip it, Drag and drop it, zip - unzip it, Lock it, fill it, call it, find it, View it, code it, jam - unlock it, Surf it, scroll it, pause it, click it, Cross it, crack it, switch - update it, Name it, rate it, tune it, print it, Scan it, send it, fax - rename it, Touch it, bring it, pay it, watch it, Turn it, leave it, start - format it. 이게 가사의 거의 대부분! 아 진심 다펑 천재인듯.. 3. One More Time 이 노래가 주는 흥겨운 분위기가 너무 좋아서 베오베에 올립니다!!!!! 실제로 페스티벌이나 클럽에서 나올 때 저를 가장 미치게 하는 곡 중 하나!!! 원모어타임입니다! 게다가 오늘은 원모어타임이 생겨난지 15년 되는 날♥ 다시한번 셀러브레잇!!! +) 너무 유명한 곡들을 꼽아서 안유명한 인터뷰를 가져와봤어요 ㅋㅋㅋㅋ 역시 천재+똘끼가 장난이 아닌듯 ㅋㅋㅋ (아래 cc 누르시면 영어 자막 나옵니다! 좀 틀린것도있지만ㅋㅋ) 여러분이 제일 좋아하는 다프트 펑크 노래를 알려주세요!!!!!!!!!!!!!! 그러면............ 다프트 성애자인 제가 좋아합니다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여러분의 헬요일의 시작에 다프트펑크의 음악으로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었으면 하는 마음<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