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vinstyle
1,000+ Views

대박곱창구이 ; 영등포구청역

영등포구청역 소곱창 유명한 곳이 있다고 해서 다녀왔어요
사실 단체 모임때 한번 따라갔다가 그 맛을 잊을 수 없어서 다시 다녀온 곳이에요
낯선동네라 처음 방문할때는 긴장했고 그 다음 방문할때는 한없이 설렜던 곳이에요

대박곱창구이는 동그란 나무 식탁으로 된 가게였는데 통로간격이 있는 편이여서 이동하는데 불편하지 않았어요
보통 스댕?이라고 할까 철로된 식탁으로 많이들 꾸며놓는데 무거운 나무인게 신기하더라구요

주문을 하고 깔리는 밑반찬이 장난이 아니에요
선지국이 나오는데 진짜 시원하고 얼큰하고 밥 한공기 생각나는 맛이에요
신선한 생간은 진짜 아무것도 안찍어도 고소하고 맛있어서 자꾸만 손이 계속 갔어요
대박곱창구이라는 이름이 괜히 나온게 아니구나 밑반찬만 봐도 알 수 있었어요

모듬곱창을 시켰었는데 하나같이 다 통통하니 대박곱창구이 이름 그대로 대박이였어요
요즘 곱창집이 워낙 많고 가격도 많이 비싸졌는데 튼실하지 못한 곱창에 실망하다가 간만에 실한 곱창보니까 그저 행복하더라구요


간단하게 한잔하면서 곱창 먹으면 더 짱짱 맛있어요

대박곱창구이에서 신기한점은 볶음밥을 새로운 팬에 준다는 거에요
이렇게 주는 집 처음 보는 것 같아요
요즘 티비에서 고기기름에 마늘굽고 양파굽는거 위험하다고 했는데 그것과 영향이 있는 걸까 원래부터 그랬는지는 모르겠지만..
뭔가 고기깊은 맛이 베어있지 않을 것 같다 싶었는데 우려와는 달리 싹싹 긁어먹었어요
자칫 느끼할 수 있는 볶음밥을 진짜 깔끔하게 해줘서 마무리로 정말 딱이였어요

그리고 대박곱창구이가 재밌던게 단체손님을 2층 횟집으로 올려보내요
횟집에서 먹는 곱창도 맛있는데 회주문도 함께 받아주신다는게 참 재밋더라구요
그리고 이 집 영등포구청역 소곱창 맛집이면서도 물회맛집임ㅋㅋㅋㅋㅋㅋㅋㅋ
저야 뭐 회알못이라 잘 모른다지만 다들 볶음밥에 물회까지 조지고 난리났었어요
이제 영등포 맛집도 하나 알았으니 올해는 새로운 도전 게속 시도해봐야겠어요 기대해주세요





대박곱창구이 ; 영등포구청역
6 Comments
Suggested
Recent
Due to user reports, the content has been hidden.See
곱창은 늘 과음을 부르고 ...
그렇게 기억을 잃고....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그러고보니 곱창 안먹은지 어언... 턱이 안좋아서 잘 못먹는데 넘나 맛있게 생겼네요 엉엉 ㅠㅠ
저는 이 아파서 잘 못씹는데 몇번 안씹고 그냥 삼켜요ㅋㅋㅋㅋㅋ그정도로 못참는 맛ㅋㅋㅋㅋㅋㅋㅋㅋㅋ넘나 맛있어요
@alvinstyle 안씹고 넘기기 스킬이라니 배우신 분...!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펌] 냉혹한 조선 두부의 역사
두부의 발상지는 분명 중국임 그런데 이상하게 맛난 두부의 본고장하면 항상 조선이 뽑혔음 조선 두부는 맛있기로 소문났는데 이게 그냥 동네 단위 맛집이 아니라 국제적인 맛집이었다 얼마나 맛이 좋았냐면 세종대왕한테 명나라 황제 도장이 찍힌 칙서가 3통이나 날아온 적이 있었음 그냥 흔한 편지 같은게 아니라 황제가 직접 쓰고 도장 찍어서 보낸 어마어마한 칙령임 야 빨리 열어봐라 짱깨대빵이 직접 보낸 칙서면 존나 대단한 내용 적혀있겠네 분명 동아시아 향후 200년간의 정세를 위한 방침 같은게 적혀있을듯 두부 주샘 ???잘못들어씀다? 니네 두부 맛있더라 요리사 좀 보내줘 ???아니 그게 다임? 두부 줘 요즘으로 치자면 대통령한테 트럼프가 핫라인으로 직통전화 때려서 헐래벌떡 달려갔더니 첫마디가 롯데리아 햄버거 좀 보내달란 소리 되시겠다 명나라가 조선 두부맛을 알게 된 계기도 참 걸작인데 우연히 명나라 내시가 조선 두부 장수 하나를 집에 데려간게 화근이었다 이 두부쟁이가 만든 두부를 우연히 먹어본 명나라 황제는 두부 밖에 만들 줄 모르는 이 두부 장수를 데려온 내시를 황실 부엌의 부책임자로 임명해버린다 진짜 어지간히도 맛있었나봄 두부조각 하나로 난데없이 조선 두부장수에서 대륙의 요리왕까지 올라간 이 행운아의 이름은 현재는 알려져있지 않다 아무튼 명나라에선 조선 두부를 좋아했다 근데 이게 꼭 좋은 것만은 아니었다 임진왜란이 터지자 조선은 황급히 중국에 헬프를 때렸고 쪽바리들을 조지기 위해 명나라 지원군이 온 것 까지는 좋았다 근데 문제는 보급이었다  개발리고 숨어있던 조선의 왕 선조는 중국 군대가 조선의 민가를 약탈하고 다닌다는 소리를 듣고 기어나온다 아니 헬프를 쳤는데 왜 죽빵을 까세요  우리 애들 굶주려서 어쩔 수 없음 남 땅 가서 싸우는 것도 서러운데 굶기까지 해야 함? 아니 밥을 사서 먹으면 되지 굳이 패고 뺏어가는 이유는 머임 사서 먹으라고 우리 애들한테 은 나눠줬는데 은 아무도 안 받아줬음 니네 나라 경제 존나 폭망임 틀린 말은 아니었다. 명나라 애들은 나름 제대로 값치르고 사먹을 생각으로 은을 바리바리 싸들고 왔는데, 문제는 조선은 은을 화폐로 통용하는 경제가 아니었다. 명나라 입장에서는 돈을 줬는데도 그건 돈이 아니라고 지랄하고 조선 입장에서는 바꿔먹지도 못하는 걸 주고 쌀을 달라니 바꿔줄 수가 없었다 이러니 당연히 약탈이 일어날 수 밖에 없었다 선조는 씨발거린 끝에 딜을 하나 한다 아니 암만 그래도 백성 죽빵 갈기는 건 에바임 백성 그만 때려 니들 밥은 우리가 다 책임짐 오 그럼 두부 나옴? 아니 그건 좀 얘들아 쟤들이 오늘부터 매일매일 두부 준대! 홧김에 딜을 해버렸다만 문제가 생겼다. 지금이야 두부가 존나 싸지만 조선시대는 이야기가 좀 다르다. 맛있기로 소문난만큼 조선 두부는 상당한 고급식품이었다. 근데 명나라는 이 고급식품을 사병부터 부사관 간부까지 모두 지급하겠다는 뜻으로 받아들였다. 당장 백성들이 죽빵 맞는 일은 없어졌지만 발등에 다른 불이 떨어졌다.  아니 차별대우 실화임? 그래서 결국 임진왜란 때 짬밥 보급은 이렇게 현대인이 봐도 참 어처구니없는 수준으로 벌어지고만다.  두부가 너무 비싼 나머지 비용을 절감해야 하니 그걸 조선군 식량에서 빼간 거다. 보다시피 중국은 두부는 물론이고 개짬찌 보병도 새우를 얻어먹을 수 있다 그에 비하면 조선군은 대령클래스까지 올라가도 두부는 꿈도 못 꾸는 건 물론이고 짬찌들은 그냥 쓰레기다 요즘으로 치면 주한미군한테 식사 때마다 치킨 돌린다고 정작 국군장병한테 365일 코다리 명순튀 해물비빔소스만 처먹이는 꼴이다 두부가 너무 맛있어서 생긴 특이한 비극이라 하겠다 [출처 디시인사이드 고질라맛스키틀즈] 아 이거 보니까 두부땡긴다 순두부에 양념간장만 쓱 해서 퍼먹고싶다
힙지로 탐방
양꼬치로 저녁 겸 반주까지 한잔하고 숙소로 돌아왔는데 와입은 자꾸 뭔가 아쉬워 합니다. 와입은 첨부터 을지로 노가리 골목엘 가보고싶어 했거든요. 근데 노가리로 저녁을 때울순 없었기에 ㅡ..ㅡ 그래서 걸어서 슬슬 을지로로 나가봅니다... 명절이라 대로변 가게들이 휴무라 어두침침 했는데 골목안으로 들어가니 사람들이... 어마어마하게 많았습니다. 그것도 추석 당일 저녁에 말입니다. 유명한 만선호프엔 스카이라운지랑 루프탑까지 있네요 ㅎㅎ 뮌헨호프는 휴무네요... 바깥자린 만석이라 가게 안으로 들어왔습니다 ㅋ. 노가리 말고도 안주가 다양하네요. 이 노가리가 한마리에 꼴랑 천원입니다. 대박... 맛있기까지 합니다. 작지도 않습니다. 와입은 생맥을 저는 진로에 노가리 안주 ㅋ. 근데 노가리말고도 마늘통닭이나 다른 안주를 먹는 테이블도 많더라구요. 이럴줄 알았음 첨부터 여기로 오는건데 말입니다 ㅋ 여기서 노가리를 굽더라구요. 생맥 두잔, 소주 한병 그리고 노가리 다섯마리에 16,000원 나왔습니다. 햐... 싸게 맛있게 잘 먹고 갑니다 ㅋ 사람들이 왜자꾸 늘어나는 느낌일까요 ㅎ 나올땐 이쪽으로 나왔어요... 밖에서 보면 그냥 조용한 동네처럼 보이는데 안으로 들어가면 별천지 ㅎ 보름달이 덩그러니... 숙소에 와서 캔맥 한잔 더 했습니다...
추석에는 한식을 . . 서울 한식 맛집 5
추석 연휴가 시작되었습니다 ~~ 재미있게 즐기고 계신가용? 민족대명절을 기념하여 ,, 한식 맛집을 알아보려고 해요 ~ 이미 유명한 맛집들이니 알고 계실수도 있지만 그래도 같이 한 번 입맛 다셔보자구요 (찡긋 ) ✔️육전식당 수요미식회에도 나오고 모르는 분이 없을 듯한 육전식당 ㅠㅠ 너무 맛있어요 .. 두툼한 삼겹살을 숙련된 직원 분들이 직접 구워주시구 특히 저 명이나물과의 조합은 이제 국민조합이 될 지경. 게다가 가격도 여타 삼겹살집들에 비해 크게 비싸지 않아요 하지만 맛은 ? ! 비. 교. 불. 가. " 고기가 맛있어봤자 고기 맛이지. " 라는 어리석은 제 생각을 와장창 깨준 곳입니다 ㅜㅠ 아직 안 가본 분이 계시다면 꼭 ! ! 방문해보시길 바라요 평일 이른 점심시간이 아니면 거의 백프로 웨이팅이 있다는 게 문제지만요 흑흑 .. ✔️ 미로식당 홍대에 위치한 미로식당입니다 ! 여기는 한식주점인데요 ~ 다양한 메뉴가 있는데 빠짐없이 모두 맛있다는 치명적인 곳이랍니다 ㅜㅠ 💛 갈비찜이나 오징어통찜, 양념목살구이 등등 이름만 들어도 감 오시죠? 합리적인 가격은 물론이구용 종종 서비스로 주시는 저 떡볶이도 .. 말해 뭐해 인 맛이랍미다 술을 위해 안주가 필요한 곳ㅇㅣ 아니라 음식이 맛있어서 술을 부르는 ..! 미로식당 한 번 가보실까요?? ✔️ 병천 아우내 순대국 (혜화) 혜화 로터리에 위치한 병천 아우내순대국입니다 ! 막 사람이 바글바글할 만큼 유명한 곳은 아니지만 뜨끈한 순대국이 생각날 때면 꼭 들르는 곳이에요 이집은 순대국 맛이 3가지인게 특징인데요 담백 간장 된장 세가지 랍니다 그중에서 저는 단연 된장맛 강추드려요 ㅠㅠ 짭짤구수하구요 .. 끝없이 들어가요 ㅋㅋㅋㅋ 저는 순대국밥 말구 고기만 든 수육국밥을 먹는데, 고기가 늘 실하게 그득그득 들어있어요 맛난 깍두기와 김치는 국밥집의 미덕이잖아요~~ 새콤하고 달달하니 입가심 담당으로 톡톡히 활약해주시구요 ... 쓰면서 침나와요 ㅋㅋㅋ 근처 가실일 있다면 꼭 가보세용 ✔️ 청어람 여기는 아직 저도 가보지는 못했는데 저번에 가보려다 실패해서 미련이 남아있는 관계로 ㅜㅜ 함께 담아봤습니다 곱창전골 유명한 맛집 청어람 !! 망원동에 위치해 있는데요 국물이 특히 진하고 대박이라네요 ... 웨이팅이 평일에도 어마무시하다는 단점이 있지만 최근엔 깔끔한 2호점이 바로 앞에 문을 열었기때문에 그 부담이 좀 덜어졌다구 합니다 ~~~ 볶음밥은 한국인의 필수코스인거 아시죵?? 언젠간 먹고말거에요 저두 ~~ ✔️ 호수삼계탕 이번 여름 복날들 어떻게 지내셨나요? 복날 하면 생각나는 삼계탕, 삼계탕 하면 생각나는? 호수삼계탕 ~~~ 사진으로만 봐도 저 국물이 얼마나 진하고 꾸덕한 느낌인지 감이 오시죠?? 동영상으로 보시면 더 실감날거에요 ㅠㅠ 콩을 갈아 만든게 비법(?)이라고 하든데 아무튼 맛있다는 점 ... 안에 있는 찹쌀도 별미. 닭고기보다 저 밥 좋아하시는 분 분명 있을걸요? ㅋㅋ 복날은 지나갔지만 슬슬 추워지면 뜨끈하게 몸 데우러 가보시는거 어떨까용? 이런저런 한식 맛집들 찾아봤는데 저는 .. 정말 한식이 너무너무 좋아요 제일 맛있는 것 같아요 .. 숨은 한식 맛집들 알고 계시다면 꼭 알려주세요ㅠㅠ http://me2.do/xz3xCwJN
한영식당 ; 대전 오류동
대전에 뚜벅이로 온 건 처음이었어요 서대전역에서 걸어서 10분 거리에 백종원의 3대천왕에 나왔다는 한영식당을 알게 되어서 식사하고 왔어요 개인적으로 닭볶음탕이라고 말하는 편이지만 이번 포스팅에서는 메뉴에 적힌 대로 편의상 닭도리탕이라고 할게요 한영식당은 이미 대전 오류동 맛집으로 정평이 나있다고 하더라구요 식사시간을 지나 애매한 시간 때에 도착을 했는데 빈자리가 별로 없었어요 심지어 2층으로 올라가는 분들도 많았구요 일단 닭볶음탕을 주문하고 밑반찬이 먼저 나왔는데 침이 고이는 비주얼이더라구요 물도 그냥 보리 차 같은 물이 아니라 헛개수인 거 같아요 사실 백종원의 3대천왕을 본 적은 없어요 그래도 맛을 비교하고 맛집을 겨루는 방송에서 인생 닭도리탕이라는 평가를 받았다고 하니 궁금해서 찾아온 것에요 염창동의 유림(http://alvinstyle.com/221454481003)과 비슷하게 파가 잔뜩 올라가있어요 솔직히 유림보다 파가 더 많고 가지런히 올라가는 것 같아요 국물색은 조금 연했지만 냄새만큼은 위를 자극하기 충분했어요 텁텁하지 않은 깔끔한 맛이 일품이에요 파, 감자, 양파 등이 다 큼직하게 들어있는데 부담스럽지 않았어요 파 향도 달큼하게 나고 큼직한 감자에도 간이 잘 베고 포슬포슬하고 부드러워요 고기 역시 뻑뻑함이 하나 없이 부드럽고 쫄깃했어요 왜 대전 오류동 맛집이라고 하는지 알겠더라구요 그동안 대전 올 때마다 맛집이 없다고 생각했는데 다음에도 또 방문할 집을 찾았네요 아쉽게도 이 날은 공깃밥을 먹어서 볶음밥을 안 먹었는데, 여기는 볶음밥을 꼭 먹어야 한다네요 부추 향이 가득한 볶음밥을 못 먹은 게 아쉬우니 다음에는 볶음밥을 꼭 먹어봐야겠어요 한영식당 ; 대전 오류동
8
6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