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ater101
10,000+ Views

맛있는 녀석들 초간단 쏘야볶음라면

쏘야볶음라면

라면 스프 1.5봉지 + 케찹 8스푼 + 물 1컵
채소는 잔야채 대충 넣음 (파프리카, 피망, 양파)
통조림 옥수수 투하
치즈 솔솔

관심좀 주세요..
귀찮으실까봐 댓글 달아달라고 못하는데
클립과 하트 정말 좋아해요...♥
2 Comments
Suggested
Recent
맥주안주네
맛있는거 + 맛있는거 = JM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아버지가 딸의 결혼식 동반입장을 거부하는 이유
특별한 사연을 가진 이들이 '눈맞춤'이라는 첫경험을 통해 진심을 전하는 '침묵' 예능 인 아이콘택트 “널 보낸다는 자체가 실감이 안났으니까 그걸 안느끼고 싶었던 것 같아. 좀 더 아빠랑 같이 있었어도 되지 않을까 아빠 나름 너한테 어필하려고 그랬던 것도 있었어.” “옆자리가 비어있으니까 아빠 혼자 그 자리를 지켜야하니까 동시입장을 하게 했나하고 생각했어” “다음주가 식인데 아빠 생각이 계속 나 아빠 겨울 저퍼 안에 날 넣어 다니던 것도 생각나고 유치원이나 어린이집 졸업식 가면 다른 아빠들은 소심하게 가만히 있었는데 아빠 혼자 딱 카메라 메고 와서 딸 찍을 거라고 무대 앞에 와서 사진을 찍던 것도 기억나고” “보통 결혼을 준비하면 엄마 생각이 난다고들 하는데 나는 아빠생각밖에 안나. 그때로 돌아가고싶다는 생각을 많이 해” “10년전부터 너 커가는 과정을 지켜보며 생각해보니까 미안하다. 아빠가 된게 처음이라 그렇다. 아빠가 그때는 몰랐지. 네가 태어나면 당연히 알아서 클 줄 알았지. 아빠가 챙겨야하는지 그걸 몰랐어. 미안해. 다시 미안해. 아빠를 처음해보니 너한테 실수가 많았다.” 결론은 딸 손잡고 들어가시기로 하심.. (ㅊㅊ - 쭉빵카페)
팬사랑이 넘치다 못해 이제는 멍뭉이 사랑까지 폭발한 유기현 🐹
짠 어제 아픈데도 무대 위에서 끝까지 열창해주고 최선을 다해준 기현이를 위해 간만에 덕질 좀 해볼까해요 ㅋㅋ 슛아웃 중간에 마이크 안 나왔다고 노래 신경 못 쓴 거 같아 미안하다며 글 남겨준 유견 ㅜㅜ 완쾌될 때까지 쉬어야되는 게 맞지만 울 한국 몬베베들 보고 싶다고, 꼭 봐야된다며 또 아픈 몸을 이끌고 공연을 ㅜㅜ 이 팬바보를 어떻게 안 사랑해요 ❤❤ 이거는 지난 번에도 올렸던 거 같은데 시상식에서 몬베베 발견하고 손 흔드는 유기현 ㅎㅎ 항상 빛나는 우리의 자랑스러운 국위선양돌이죠 >< 맨 앞줄에 앉아있는 잘생쁨 방탄이들 바로 뒤 두번째 줄에 앉은 애들이 몬엑이들입니다 혹시라도 모르실까봐서 ㅋㅋ 다른 멤버들 다 무대에 집중하고 있는데 중간중간에 울 햄스터 웃으면서 손인사 하는 거 참 이쁘지 않나요.. 나 진짜 이거 볼 때마다 몬베베하길 잘했다 느껴요 ㅠㅠㅠ (창균이 고독하게 앉아있다가 갑자기 소리 커질 때 깜짝 놀래는 거 넘 귀엽 ㅋㅋㅋ 셔누 다리 떠는 것도 귀엽 ㅜㅜ) 이 영상은 애들 하나하나 킬링포인트가 참 많음 ㅎㅎ 그래서 가져왔답니다 맞다 그리고 앉은 멤버들 셔누 아이엠 기현 형원 민혁 원호 주헌 순입니다 ㅋㅋ 깜깜해서 누가 누군지 잘 모르시는 분들 계실까봐 알려드려요 ㅎㅎ 근데 웃긴 게 진짜 다들 하나같이 열중함 ㅋㅋㅋ 화면 안으로 빨려 들어가는 줄 알았자나요 ㅋㅋ 고개가 동시에 같이 움직이는 게 넘 귀엽지 않나요 ㅋㅋㅋ 와카와카를 외쳐대며 무대를 날라다니던 사람들이 이렇게 차분해지니까 좀 웃기네요 ㅋㅋㅋㅋ 울 햄스터는 그 와중에도 팬사랑이 넘치다 못해 폭발 ㅠㅠ 세상에서 가장 나긋나긋하고 다정한 햄스터 = 그것은 유기현 + 몬더블베 사랑에 모자라 이제는 몽뭉이 사랑까지 ❤ ㅎㅎ 괜챠나 괜챠나 하며 비숑이 다독이는 울 스윗 햄찌 ㅠㅠ 여기서 또 한번 심장 뿌셨죠 ㅎㅎㅎ 기현이만의 매력이라 할 수 있는 눈웃음도 이쁘고 늘 한결같이 팬이면 팬, 강아지면 강아지. 이 다정다감한 모습 때문에 탈덕 불가라는 몬베베들 수두룩하다고.. ㅎㅎ ❤ (유기현이니까 유기현이라서 ㅜㅜ) + 마지막은 먹느라고 촬영 중인거 까먹은 햄스터 ㅋㅋㅋㅋㅋ ㅋㅋㅋ 진짜 귀엽죠? >< 오늘도 유기현하세요 ❤ 난 멍청해 몬베베 밖에 모르는 바보 ㅋㅋㅋㅋ 햄스터 화이팅 ❤
보기만해도 든든한 오동통한 샌드위치!
오동통한 너구리 아닙니다. 샌드위치 입니다. 이번주 내내 날씨가 정말 안좋은 것 같아요. 비도 많이 오구요.\٩(๑`ȏ´๑)۶// 비가 그치고 나면 이제 가을의 문이 열리겠죠? 선선해지면 돗자리 들고 한강 피크닉 갈려고 드릉드릉 하고 있답니다. 이 샌드위치와 함께요! 아삭한 식감을 살려줄 양파를 얇게 썰어서 바로 먹으면 눈물줄줄 각이니까 찬 물에 10분 이상 담궈뒀다가 빼주세요! 매운맛이 많이 날아갈 거예요.♡(*´ ˘ `*)♡ 상추는 잘 씻어서 준비 해주세요. 많이 넣을수록 양파와 같이 아삭아삭 해지니 어..? 이만큼 넣어도 되려나.....? 싶을 때 까지 넣어주세요! 상추 밑부분은 잘라냈습니다. :-) 치아바타 빵을 준비 해주세요! 저는 나x레옹 과자점의 치즈 치아바타를 준비 했어요. 집 근처에 있는데 대체적으로 빵 맛이 제 입맛에 잘 맞아서 종종 가는 편이예요.٩(๑>◡<๑)۶ 빵 위에 머스타드를 발라주세요! 저는 갓뚜기 홀그레인 머스타드를 사용 했습니다! 치아바타 빵에 치킨브레스트햄을 올려주세요. 듬뿍듬뿍이 포인트! 많이 올려주세요! 치즈도 2장 올려주시고. :-) 아삭함을 책임질 양파도 물기를 살짝 털어서 올려주시고~ 상추까지 올려주시고 반쪽짜리 치아바타로 덮어주시면 샌드위치 완성! 하지만 우리, 이 큰걸 그냥 들고 먹다간 옷이고 바닥이고 다 흘릴 수도 있잖아요. 래핑을 단단하게 해서 좀 더 깰-끔하게 먹어보는건 어떤가요?˘◡˘ 랩을 사용하여 최대한 딴딴하게! 래핑 해주세요! 제 집에 있는 랩은....... 크기가 작아서 여러장으로 여러번 래핑 했습니다...⌯’︿’⌯ 단단하게 래핑한 샌드위치를 반으로 썰면 이렇게 속이 꽉찬 샌드위치가 완성 됩니다! 속이 풍부한 샌드위치지만 치킨햄과 상추, 양파 등이 들어가서 칼로리도 생..각보다 낮은 착한 아이에요. :) 두유 한 잔 준비한 다음 햇살을 받고있는 귀여운 병알희 피규어와 함께 호로록 맛있게 먹었습니다! 저와 함께 오동통이 샌드위치 만들어서 놀러 가요~! :D
[펌] 냉혹한 조선 두부의 역사
두부의 발상지는 분명 중국임 그런데 이상하게 맛난 두부의 본고장하면 항상 조선이 뽑혔음 조선 두부는 맛있기로 소문났는데 이게 그냥 동네 단위 맛집이 아니라 국제적인 맛집이었다 얼마나 맛이 좋았냐면 세종대왕한테 명나라 황제 도장이 찍힌 칙서가 3통이나 날아온 적이 있었음 그냥 흔한 편지 같은게 아니라 황제가 직접 쓰고 도장 찍어서 보낸 어마어마한 칙령임 야 빨리 열어봐라 짱깨대빵이 직접 보낸 칙서면 존나 대단한 내용 적혀있겠네 분명 동아시아 향후 200년간의 정세를 위한 방침 같은게 적혀있을듯 두부 주샘 ???잘못들어씀다? 니네 두부 맛있더라 요리사 좀 보내줘 ???아니 그게 다임? 두부 줘 요즘으로 치자면 대통령한테 트럼프가 핫라인으로 직통전화 때려서 헐래벌떡 달려갔더니 첫마디가 롯데리아 햄버거 좀 보내달란 소리 되시겠다 명나라가 조선 두부맛을 알게 된 계기도 참 걸작인데 우연히 명나라 내시가 조선 두부 장수 하나를 집에 데려간게 화근이었다 이 두부쟁이가 만든 두부를 우연히 먹어본 명나라 황제는 두부 밖에 만들 줄 모르는 이 두부 장수를 데려온 내시를 황실 부엌의 부책임자로 임명해버린다 진짜 어지간히도 맛있었나봄 두부조각 하나로 난데없이 조선 두부장수에서 대륙의 요리왕까지 올라간 이 행운아의 이름은 현재는 알려져있지 않다 아무튼 명나라에선 조선 두부를 좋아했다 근데 이게 꼭 좋은 것만은 아니었다 임진왜란이 터지자 조선은 황급히 중국에 헬프를 때렸고 쪽바리들을 조지기 위해 명나라 지원군이 온 것 까지는 좋았다 근데 문제는 보급이었다  개발리고 숨어있던 조선의 왕 선조는 중국 군대가 조선의 민가를 약탈하고 다닌다는 소리를 듣고 기어나온다 아니 헬프를 쳤는데 왜 죽빵을 까세요  우리 애들 굶주려서 어쩔 수 없음 남 땅 가서 싸우는 것도 서러운데 굶기까지 해야 함? 아니 밥을 사서 먹으면 되지 굳이 패고 뺏어가는 이유는 머임 사서 먹으라고 우리 애들한테 은 나눠줬는데 은 아무도 안 받아줬음 니네 나라 경제 존나 폭망임 틀린 말은 아니었다. 명나라 애들은 나름 제대로 값치르고 사먹을 생각으로 은을 바리바리 싸들고 왔는데, 문제는 조선은 은을 화폐로 통용하는 경제가 아니었다. 명나라 입장에서는 돈을 줬는데도 그건 돈이 아니라고 지랄하고 조선 입장에서는 바꿔먹지도 못하는 걸 주고 쌀을 달라니 바꿔줄 수가 없었다 이러니 당연히 약탈이 일어날 수 밖에 없었다 선조는 씨발거린 끝에 딜을 하나 한다 아니 암만 그래도 백성 죽빵 갈기는 건 에바임 백성 그만 때려 니들 밥은 우리가 다 책임짐 오 그럼 두부 나옴? 아니 그건 좀 얘들아 쟤들이 오늘부터 매일매일 두부 준대! 홧김에 딜을 해버렸다만 문제가 생겼다. 지금이야 두부가 존나 싸지만 조선시대는 이야기가 좀 다르다. 맛있기로 소문난만큼 조선 두부는 상당한 고급식품이었다. 근데 명나라는 이 고급식품을 사병부터 부사관 간부까지 모두 지급하겠다는 뜻으로 받아들였다. 당장 백성들이 죽빵 맞는 일은 없어졌지만 발등에 다른 불이 떨어졌다.  아니 차별대우 실화임? 그래서 결국 임진왜란 때 짬밥 보급은 이렇게 현대인이 봐도 참 어처구니없는 수준으로 벌어지고만다.  두부가 너무 비싼 나머지 비용을 절감해야 하니 그걸 조선군 식량에서 빼간 거다. 보다시피 중국은 두부는 물론이고 개짬찌 보병도 새우를 얻어먹을 수 있다 그에 비하면 조선군은 대령클래스까지 올라가도 두부는 꿈도 못 꾸는 건 물론이고 짬찌들은 그냥 쓰레기다 요즘으로 치면 주한미군한테 식사 때마다 치킨 돌린다고 정작 국군장병한테 365일 코다리 명순튀 해물비빔소스만 처먹이는 꼴이다 두부가 너무 맛있어서 생긴 특이한 비극이라 하겠다 [출처 디시인사이드 고질라맛스키틀즈] 아 이거 보니까 두부땡긴다 순두부에 양념간장만 쓱 해서 퍼먹고싶다
50
2
8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