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oodsaying
1,000+ Views

잘못 든 길이라면


누구나
가야 할 길이 있단다. 
 
살기 위해. 때론 먼지나는 
비포장길을 달리는 때도 있을거야! 
 
그러나 너무 
오래 그 길을 헤매진 말거라. 
 
인생이 영원하지 않기에 네 청춘을 그리 함부로 낭비하진 말거라. 
 
남들이 뭐라 하든
그것이 무슨 소용있겠니? 
 
네가 너에게
부끄럽지 않을 수 있다면 말이다. 
 
혹 만용으로 
같은 잘못을 반복하고 있다면
이젠 오솔길로 돌아오너라. 
 
인생은 아무도 대신해서 살 수 없쟎니! 
 
한 때
방황은 두고 두고 목적지에 이르는
좋은 표지가 될 수 있단다. 
 
잘못 살았다고 
너무 질책하지 말거라. 
 
늘 새롭고 감사가 넘쳐나는 
싱그런 하루하루란다. 
 
네가 느낄 수만 있다면 세상은 널 위해 
이미 많은 것을 보장해 두었단다. 
 
너를 그리며 너의 앞날을 빌어주며 
얼마나 많은 이들이 마음 아파하는지 
지금쯤은 너도 그 사실을 깨닫게 되기를... 
 
잘못든 길이라면
이젠 곧은 길로 
어서 돌아 오너라! 
 
-무관 스님-
 

#세상의좋은글 #좋은글 #시 #감동 #격언 #위로 #힘이되는글 #힐링 #좋은글귀 #명언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응답하라2009 당장 나와도 되는 이유
2009년 멜론 차트 모르는 노래가 하나도 없네요 드라마 아내의 유혹 본다고 모두 칼퇴하고 집간다고 뉴스도 나고 그랬었던... 구준표는 지금도 이름을 잊어버릴 수가 없다! 이 외에도 찬라한 유산, 가문의 영광 등등 이슈가 되었던 드라마들이 많았져 당시 하나쯤은 갖고 있던 잡지들.. 저도 샀던 기억이. 브로마이드도 주고 그랬었는데... 핸드폰 연아의 오오 파라다이스.. F4가 모두 썼다는 햅틱 소녀시대가 광고했던 초콜릿 폰.. 갖고싶었는데. 이 밖에도 듀통폰, 크리스탈폰, 쿠키폰, 노리F, 블링블링폰 등등 예쁜 폰들이 많이 나왔다는 IT 윈도우XP... 게임들도 잘돌아가고 진짜 좋았는데 지금도 다시 되돌아가고싶은 개인 SNS의 시작, 싸이월드 네이트온.. 이때는 안했던것 같은데. 버디버디... 아이디 진짜 많았는데!ㅎㅎ NEWS 신종플루.. 광우병은 따지면 2008년이라고 합니다. 시위탄압 장난 아니었다고 하네요. 갖고 있으면 친구들이 부러워 했던 것 닌텐도DS mp3... 에 노래 넣고 인소 넣고 다녔었지 미키마우스 모양 한때 완전 이슈였던 ㅎㅎㅎ 가격도 저렴했던걸로 한효주 디카. 비슷하게 생긴거 있었는데 셀카찍구 컴터로 옮겨서 포샵으로 보정하고 싸이월드ㄱㄱ pmp... 4~5인치 사이즈. 동영상 재생 기능ㅇㅇ 그 약속의 장소는 캔모아. 토스트 리필 받아서 친구들이랑 그네의자에 앉아 생크림 찍어먹고 그랬는데.
[경북] 예천 용궁 \ 일상
내가 태어난 곳 4학년1학기때까지 살고 엄빠손을 잡고 기차타고 청량리역에 내렸었다 난 그날이 아직도 생생하다 맥도날드를 처음 접한날 ㅎㅎ 치즈버거 먹고 그땐 휘시버거를 판매했는데 휘시버거 주문해서 또 먹었다 ㅎㅎㅎ 지금은 청량리엔 맥도날드가 없어 짐 휘시버거 먹고싶다 ㅜㅜㅜㅜㅜㅜ 100주년이.넘었구나 저 동상은 내가 학교 다닐때도 있었다 얼마나 학교가 아담해졌는지 ㅎㅎㅎ 한바퀴 도는데 금방 다 돌아봤다 이 쓰레기통..... 위치는 좀 바뀌었지만 내가 학교 다닐때도 있었던것 같다 이제 2개.남아있더라 쪼기 저 낙타 ㅎㅎ 위치가 바뀌듯 아주 어릴때 옛날 사진 찍은거에 있던건게 기억남 운동회날 친할머니가.내 남동생을 안고 앉아서 사진찍던 그곳 그대로있었다 추억은 참 따뜻한것이다 이곳도 그대로 있어서 너무 반가움 내가 어릴때 기억은 숲이 우거져 여름에 시원하고 앉을 곳이 많았다 해지는.하늘 어플별로 하나씩 찍어 봄 ^^v 이제 오징어볶음이랑 순대국 포장하러 갈 타임~~~ 언덕 올라가는 길 오른쪽 조각상이.없어진거구나 혼혈아님 ㅎㅎ 아직도 가끔 외국인으로 오해 받지만 내 인생 최고의 사진이다 아빠가 니콘으로 이때 사진 15첩 이상 찍어주심 ㅎㅎㅎ 첫째 사랑 알 수 있음 내 남동생이 서운한것 중에 하나임 어릴때 사진 10장도 없어서 ㅎㅎ(농담)
어려운 환경을 극복하다
1960년대를 휩쓸었던 그룹 비틀스의 멤버인 존 레넌, 폴 메카트니, 조지 해리슨, 링고 스타는  모두 어려운 환경에서 자랐습니다. 폴 매카트니의 어머니는 그가 14살 때  암으로 돌아가셨고, 링고 스타는 6살 때 걸린 병 때문에  학교를 거의 다니지 못했으며 조지 해리슨도 가난한 버스 운전사의 아들이었습니다. 특히 존 레넌의 가정환경이 어려웠습니다. 그가 어렸을 때 아버지는 가족을 버리고 떠났고, 낙심한 어머니는 존을 이모 손에 맡겼습니다. 게다가 존이 16살 때 어머니조차 타지에서 교통사고로 돌아가셨습니다. 그런 존의 학창 시절은 엉망이었습니다. 교실에서 친구들과 싸우고, 수업 중에 껌을 씹거나 크게 소리를 지르기도 해서 방과 후에 남아서  벌을 받기도 했습니다.  학교 생활기록부에는 이렇게 적혀 있었습니다. '무슨 일을 하여도 실패할 것이 뻔하다.  그리고 학교에서 다른 학생의 시간까지도  낭비하게 만든다.' 한편, 그가 이모 집에 살 때였습니다. 존의 어머니는 가끔 아들을 보러 왔는데 어느 날 어머니가 기타를 존에게 선물해 줬습니다. 그때부터 존은 기타에 빠져 살았습니다. 이모도 존이 기타를 치는 것을 응원했지만, 너무 빠져 있는 존에게 말했습니다. "기타만 쳐서는 절대 큰돈 못 번다." 훗날 존은 전 세계적인 팝 스타로 성공을 거둔 후, 이모가 한 그 말을 금박으로 새겨 넣은 기념패를 이모에게 선물했습니다. 이모의 잔소리에도 꿈을 포기하지 않은 것을  기념하기 위해서 만들었다고 합니다. "이제까지 많은 사람이 시도해봤는데  그건 어려워 그만 포기해." 우리는 이런 사회적 통념 앞에  쉽게 기가 죽고 맙니다. 이제까지 그런 전례가 거의 없다는 이유로,  새로운 시도를 해보지도 않고  쉽게 포기해버리는 것입니다.  그러나 통념과 고정관념은 깰 수 있고,  새로운 길은 만들 수 있습니다.  단단한 통념의 껍질을 벗기지 않고서는  결코 달고 맛있는 성공의 과육을  맛볼 수 없습니다.  # 오늘의 명언 그대의 꿈이 실현되지 않았다고 해서 가엾게 생각해서는 안 된다. 정말 가엾은 것은 한 번도 꿈꿔보지  않았던 사람들이다. – 에센바흐 – =Naver "따뜻한 하루"에서 이식해옴......
형제간의 용서
5년 전 동생과 연이 끊겼습니다. 사실 동생에게 큰 잘못이 있는 것은 아니었습니다. 사소한 다툼이 생겼는데 그만 제가 참지 못하고 심한 말과 주먹을 휘둘렀던 것이 동생에게 큰 상처가 되었나 봅니다. ​ 그렇게 헤어진 동생은 연락을 끊어버렸습니다. 어느 순간 전화번호도 바꿔버렸습니다. 그렇게 5년간 동생의 얼굴 한 번 보지 못했습니다. ​ 최근 길에서 우연히 동생의 절친을 만났습니다. 말을 걸어보니 동생의 연락처를 알고 있는 눈치였습니다. 저는 그 친구에게 동생과 통화 한 번만 할 수 있게 해 달라고 간절히 부탁했습니다. ​ 그 친구는 동생에게 형이 만나고 싶어 한다는 문자를 보내주었고 덕분에 일주일 후에 동생을 다시 만나기로 했습니다. ​ 아직도 나에게 화가 나 있으면 어쩌나, 잔뜩 긴장하고 동생이 어떤 말을 하더라도 용서를 구하자는 생각으로 만나기로 한 약속 장소로 갔습니다. ​ 그리고 그렇게 보고 싶었던 동생을 다시 만나게 되었는데 동생은 웃으며 말했습니다. ​ “형, 그동안 고생 많이 했나 보네. 얼굴이 많이 상했어.” ​ 저는 힘껏 동생을 껴안고 미안한 맘에 그만 펑펑 울어버렸습니다. 큰 잘못이라도 용서받을 수 있습니다. 단 그 잘못을 진심으로 뉘우치고 반성하고 사과할 수 있어야 합니다.   # 오늘의 명언 그대에게 잘못을 저지른 사람이 있거든, 그가 누구이든 그것을 잊어버리고 진심으로 용서하라. 그때 그대는 용서한다는 행복을 알 것이다. – 레프 톨스토이 – ​ =Naver "따뜻한 하루"에서 이식해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