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s7310godqhr
10,000+ Views

■ 막내집사의 선물-♡

>>> 254
막내집사가 초코에게 만들어준 목걸이-♡
재료는 택배박스에 들어있던 완충제 ㅎㅎㅎ
이거슨..?? 우산....???
축구공 받침대....??? ○.○
톡! 살짝 건들면 급변 ○.○
우왕~~♡.♡
막내집사가 직접 접은 거예욥~~
그리고 나서는요.
.
.
.
.
.
.
.

ㅎㅎㅎ 횽아가 이뿌게 해줄께~~~♡
ㅎㅎㅎㅎㅎ 굳이 해줘야 하늬??
행운이가 예상대로 결국 망가 트렸지만
여기서 맛난 냄새가 난다옹~♡
살짝 건들면 열리는걸 이용해서 안에 사료를
넣어서 주는 막내집사 ㅎㅎㅎ
그리고
예쁜 그릇 받침으로 변신 했네요! ♡.♡
오늘도 사랑 뿜뿜~♡♡♡♡♡
혹시나 궁금하신분들을 위해서 접는방법 영상 함께 올려요~접는 방법 간단해요^--^*
뒷부분 끼우는부분은 좀 더 느리게 따로넣어요^^

□ 아이들과 초코 행운이 이야기

6 comments
Suggested
Recent
두개를 연결하는걸 봐도 모르겠네욤 ㅎㅎ 종이접기는 종이학밖에 몰라서 ㅋ
@anima1092 화질이 좀 떨어지죠~😅 저도 첨엔 헷갈렸었는데 오히려 막내가 도움을줬었네욯 욘석이 다면체접는걸 좋아하거든요~ 즐하루 되세요~~~
우와 너무 귀여워요😆
감사해요~~^^)/♡♡♡♡♡♡
막내집사가 어머니를꼭닮았군요ㅋ제3의김영만씨될듯ㅋㅋ천천히감기해주세요 빨라서모르겠어요😭😭😭😭
@qpzl32501 에공~~;영상이 잘못 했네요!ㅎㅎ 앱으로 느리게 해서 수정했어용~ 막내가 종이접기를 좋아라해요~♡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자녀의 경제교육에 관하여(주식편)
저는 개인적으로 주식투자를 좋아하지 않습니다. 주식은 세계경제에 영향을 심하게 받습니다. 또한 단기적으로 대응이 필요한때도 있고, 회사 내부정보에 관하여 접근하기 힘든 측면이 있습니다. 국세청 자료를 보면 약 7~8%의 개인투자자들만 수익을 본다고 합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제가 고등학교를 막 졸업한 자녀에게 일부러 약간의 돈을 주어 주식에 투자를 권유하였고, 수익이 난 부분에 관하여서는 쓰고 싶은 곳에 사용해도 좋다는 미끼를 걸었습니다. 얼마 동안 주식에만 몰두 하더군요. 위의 수익률은 참담했습니다. 그래도 저는 속으로는 웃고 있었습니다. 큰돈이 아닐뿐더러 아들 녀석은 많은걸 배웠을 테니까요. 애초부터 수익이 나면 더욱 좋고, 손실이 나도 자녀는 많은 걸 배울 수 있는 기회를 얻을 수 있다고 생각했기 때문입니다. 아들 녀석은 처음에 티비에서 나오는 주식방송을 보더니, 무작정 주식을 사더군요. 처음에는 약간의 수익을 보는 듯하더니, 완전히 물려버렸네요. 그리고는 경제신문과 경제잡지에 흥미가 생겼는지 조금이라도 공부를 시작하였습니다. 저는 그저 수익에 욕심이 앞서기보다는 저평가 된 주식을 오래 투자해야 되며, 경제신문과 매스컴이 정확한 정보를 제공하지 않을 수도 있다는 내용을 말한 기억이 나네요. https://asset7272.tistory.com
[토박이말 맛보기1]-12 갈림길
 높배곳(고등학교)을 함께 마친 동무들과 함께 스승님을 뵙고 왔습니다. 서른 해라는 때새(시간)가 흐른 만큼 스승님과 동무들 얼굴에 그 자국이 고스란히 남아 있었습니다. 하얀 머리카락과 주름은 흘러간 나날의 길이를 말해 주는 것 같았습니다. 지난 일들을 떠올리며 웃을 수 있었던 반가운 자리였습니다.   밝날(일요일)에는 들말마을배곳 이레끝 놀배움터가 새로나꽃배곳 어울마당(신진초등학교 체육관)에서 있었습니다. 놀이마을학교 깜냥깜냥에서 마련한 놀이마당에 곁들어서 많은 것을 배웠습니다. 비가 오는 궂은 날씨에도 놀이마당을 찾아온 많은 아이들, 놀이를 돕겠다고 온 이바지 배움(봉사활동 학생)들, 아이들을 데리고 온 어버이들까지 한 데 어우러져 즐겁게 노는 모습을 보니 저도 기분이 좋았습니다.   온몸을 써서 움직이며 노는 놀이마당에 토박이말 딱지놀이는 좀 어울리지 않는다는 것을 알게 해 주었습니다. 그리고 아이들이 저렇게 좋아하는 놀이와 토박이말을 어떻게 이을까 생각을 하느라 흰머리가 몇 가닥 더 늘었지 싶습니다.    놀이냐 배움이냐 하는 갈림길이 아닌 놀이와 배움이 어우러진 제대로 된 토박이말 놀배움 수를 찾으려면 더 많은 분들들의 힘과 슬기를 보태야겠다는 생각이 더욱 굳어졌습니다.  궂은 날씨에도 걱정하지 않고 놀 수 있는 놀이터를 열어 주신 신진초등학교 곽상윤 교장 선생님께 놀이마당에 함께한 모든 사람들의 마음을 모아 고맙다는 말씀을 올립니다. 
34
6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