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지구라는게 믿겨지지 않는 명소 3곳
'CG가 아니라 실존하는 곳이라고?' 지구라는게 믿겨지지 않을 정도로 아름다운 3곳. 출처 : 중국 공식 관광페이지 그 첫번째는 바로 중국의 '장가계' 마치 신선이 있을 것만 같은 이 곳은 바로 중국의 '장가계' 이 곳이 바로 영화 아바타의 모티브가 된 곳임ㅎㅎ 출처 : 본문 영상 중국 후난성 북서부에 있는 도시로 한국에서는 비행기로 3시간이 소요되고, 버스로 5시간을 가야 도착할 수 있는 이 곳. 출처 : 세방 여행사 장가계는 유네스코 세계유산으로 지정되어 있는 곳으로 수억년 전 바다속에 잠겨 있던 곳인데, 지각변동으로 육지로 솟아 오르고, 오랜 세월 비바람을 겪으면서 지금의 모습이 탄생했다고! 그리고 다들 장가계를 TV에서 한번씩 봤을 텐데.. 바로 어디에 나왔냐면, 출처 : 티스토리 블로그 무한도전 '극한알바'편에서 형도니하고 하하가 다리 공사 하러 갔다가 포기한 바로 그 곳ㅋㅋㅋ 요즘은 한국 어르신들이 가장 많이 찾는 곳이라고 ㅎㅎ 만약 장가계에 가게 된다면 꼭 가야할 관광 포인트 4군데가 있는데 출처 : 본문 영상 1. 천문산 케이블카 : 세계 최장 길이의 케이블카 출처 : 본문 영상 2. 유리 잔도 : 유리로 만든 450m 절벽에 있는 투명다리 출처 : 본문 영상 3. 귀곡 잔도 : 험한 골짜기에 있는 다리 출처 : 본문 영상 4. 백룡 엘리베이터 : 세계에서 가장 높은 투명유리로 된 엘리베이터 부모님 효도여행으로 제 격인 장가계에 가족여행으로 떠나 보는 것도 좋을 것 같음 :) 출처 : 조인스 블로그 두번째는 바로, 몰디브의 반딧불이 바닷가! 몰디브의 바드후섬에 있는 해변으로, 바닷물과 모래사장 안에 있는 플랑크톤이 바다가 파도 치거나, 발자국을 밟는 등, 자극을 받을 때마다 발광 현상을 내는 것이라고 함. 출처 : 조인스 블로그 밤하늘의 은하수가 바닥에 펼쳐진 것 같기도 하고, 부서지는 파도가 푸른 빛으로 그려지는 느낌ㅎㅎ 출처 : 조인스 블로그 이렇게 발로 밟은 부분이 푸른 빛으로 나타난다! '저렇게 야광빛인데 왠지.. 위험하지 않나' 라는 생각이 들텐데, 독성은 없기 때문에 딱히 피해는 없다고 함 ㅎㅎ 몰디브 자체가 신혼여행지로 손꼽힐 정도로 아름다운 비치가 많은 곳인데, 바닷가가 이렇게 반짝 반짝 빛난다면.. 그 아름다움이 정말 배가 될 듯! 출처 : 본문 영상 세번째는 바로, 볼리비아의 우유니 소금사막! 볼리비아에 위치한 세계 최대의 소금 사막으로, 볼리비아를 상징하는 대표적인 장소임! 소금의 양이 볼리비아 국민이 수천년 이상 사용할 수 있을 정도의 엄청난 양이라고 ㅎㅎ 무엇보다 이 곳이 널리 알려지게 된 계기는, 우기 때의 우유니 사막의 모습이 바로 아래와 같은 모습이기 때문... 출처 : 핀터레스트 마치 하늘 속을 걷는 듯한 느낌! 넓고 얕게 펼쳐진 물이 하늘을 반사하게 되면서 생기는 현상! 온통 하얀색인데다가, 전부다 평지이기 때문에 아래와 같이 재밌는 설정사진도 찍을 수 있음ㅋㅋ 출처 : 자유여행 블로그 우리나라에서는 가기 힘든 남미에 있기 때문에 한국인 중에서는 간 사람이 엄청 많지는 않다고 ㅎㅎ 참고로 우기는 12월~3월이며, 가장 깨끗하게 반사된 모습을 보려면 2월 중에서도 비가 내리고 난 다음날 가야 한다고 함! 또한 이 곳에서는 가이드가 없으면 위험하다고 함. 표지판도 없고, 마치 하늘 속에 있는 듯한 소금사막에서 길을 잃어버리면 왔던 흔적을 따라서 다시 되돌아 가는 것 자체가 불가능하다고 함! (가이드 차량에는 GPS가 의무!) 본문 출처 : http://goo.gl/TtmNzJ
세상에서 제일 비싼 비행기
는 에티하드항공의 A380 ㅋ 2층짜리 비행기에 이코노미, 비즈니스, 퍼스트, 래지던스 총 4가지 클래스가 있다고 함 ㅋ 아래층은 다 이코노미고, 윗층에 럭셔리클래스들이 모여있다고.. 우선 가볍게 이코노미부터 시작해 보겠음 ㅋ 다른 이코노미랑 다름. 쿠션도 주고 베개도 줌...ㅋ(첫번째 사진) 비상구자리도 괜춘함(두번째 사진). 애들 디너세트도 귀여움(세번째 사진). 내가 갖고싶음 ㅋㅋ 아기인척 하고싶어짐ㅋㅋㅋㅋ 이제 2층으로 올라가봄. 먼저 비즈니스클래스 ㅋ 파티션으로 자리가 나눠져 있고, 버튼 누르면 의자가 침대가 됨 ㅋ 비즈니스클래스들을 위해 마련된 양말, 헤드폰, 세면 도구 등등이 있고 비행기 꼬리쪽에는 비즈니스클래스 승객들만 쓰는 작은 바가 있음 갑자기 격이 확 올라갔음 ㅋ 여기는 퍼스트클래스 ㅋ 5평방미터 공간에 거실도 있고(첫번째 사진) 화장실 세면대도 타일도 다 있어보임(두번째 사진). 침실(세번째 사진)도 ㅎㄷㄷ함. 저기 벽은 옆사람이랑 대화가 가능하게 밀 수도 있고 대화하기 싫으면 안밀리게 할 수도 있다고 함. 아부다비에서 런던까지 8400에서 9800달러. 우리돈으로 천만원정도 밖에 안함ㅋ 천만원만 있으면 탈 수 있음 마지막 하이라이트 레지던스클래스 ㅋ 12평방미터 공간에 거실(작은 극장(?)도 포함), 침실, 화장실(겸 샤워실)까지 총 세개 공간이 있고 런던 사보이호텔에서 스페셜코스를 마친 스탭들이 시중을 든다고 함 ㅎㄷㄷ 1번사진은 침실 2번사진은 거실 ㅋㅋ 침실 클래스 오진다 ㅋ 아부다비부터 런던까지는 대략 21,000달러라고 함. 근데 사실 이미 올해는 다 매진 ㄷㄷㄷ 세상 부자 참 많아....ㅋ 이만천달러면 우리나라돈으로 2430만원이라는데? ㅋㅋㅋ 여기 래지던스 한번 타보고싶다 돈만 있다면 ㅋㅋㅋ 물론 돈이 있어도 올해는 매진이라 못타지만 ㅋ ㅋㅋㅋㅋ 다시 생각해도 클래스 오지네 미쳤네 저게 비행기라니... (원래는 래지던스부터 소개하다가 빙글러분 한분이 거꾸로 소개해 보라고 해서 바꿔봤음 ㅋ 감사...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