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al896pc
a month ago10,000+ Views

회사를 다니면 살이 얼마나 찔까?.jpg

는 그냥 이 사람이 많이 먹는 거임.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근데 사실 회사 다니면서 커피나 과자류는 다들 많이 먹다보니
피할 수 없이 살이 찌는 것 같습니다 허허,,,
다들 아무리 힘들어도 간식은 적당히:)
8 comments
Suggested
Recent
난 아메리카노만 많이 마시는듯
@qudtls0628 아.아만 하루에 1리터씩 마셔서 몸에 칼슘이 다 빠지는거 같아요~~
요즘 사탕을 하루에 3~4기본으로 먹음 배고파서 입냄새 나는것도 그렇고 ㅋ ㅋ
믹스커피는 정말 몸에 안 좋습니다. 특히 혈당 수치가 금방 오르고 금방 내려가기 때문에 오히려 허기가 빨리 집니다. 그리고 간에도 부담을 주기 때문에 마실수록 피로를 느끼게 됩니다. 커피 마시며 업무를 시작하는 것도 습관입니다. 습관을 고치지 못 하겠다면 믹스커피 대신 아메리카노를 마시고 아메리카노를 못 마시겠으면 그냥 몸 망치면서 사세요.
육천사? 고기 천사네.....
저도 이럴까봐 과자 일절 안먹고 아메리카노만 마심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회사 여직원이 커피를 뿜었습니다.
오늘 오전에 있었던 상황입니다. 회계팀에 볼 일이 있어서 찾아갔는데 담당 여직원이 기침을 심하게 계속 하고 있더라구요. 원래도 여리여리한 여직원인데 더 핼쓱해보이는게 감기가 심하게 걸렸구나.. 하고 알아챘습니다. 그래서 제가 걱정스러운 마음을 담아 안부인사를 건넸습니다. “ㅇㅇ씨, 감기 걸렸나봐요~ 괜찮아요?” “아 네 감기걸렸어요.. 온몸이 너무 아파요 ㅠㅠ” “제 마음도 아프네요” 뒤에 할 말이 더 남아있었는데 더이상 들을 필요도 없더는 듯이 그 자리에서 갑자기 커피를 뿜더군요. 인터넷상에서 뿜었다는거 댓글로만 많이 봤지 실제로 액체 뿜는거 정말 처음봤습니다. 이 예상치 못한 상황이 너무 당황스러워서 어찌할 바를 모르고 부들부들 떨고 있었는데 여직원이 모니터를 닦으며 말하더군요. “아 왜 뿜게 만들어요 ㅎㅎ 그냥 저만 아플게요^^” 혼자 아프겠다니.. ‘너와는 아픔조차 같이 하지 않겠다’라는 저를 배려한 따뜻한 마음씨로 받아들여야 하나.. 라는 정신승리를 하기도 전에 근처에 있던 다른 여직원들도 웃고, 저도 그냥 어색하게 아하하하하 하는 울음의 웃음을 짓고, 처음에 이 회계팀을 왜 방문했는지 조차도 잊은채 황급히 부서를 나왔습니다. 무엇이, 아니 어디서부터 잘못된것 일까요.. 못생겨서 그러나.. (펌 : 더쿠) 빙글러 여러분도 회사에서 웃픈 사건이 있으셨나요? 👀 하나쯤은 다 있잖아요~!~! 응?~?~? 다 아는데~?~?~? 그렇다면 지금 당장 직장인 커뮤니티에서 다양한 회사썰 풀고 기프티콘 받아가세요! https://www.vingle.net/posts/2579636
27
8
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