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mpkr
a month ago1,000+ Views

Dailylook 2019.03.14

날씨님 잘못했습니다ㅠㅠㅠ 변덕 그만부리세요... . . . . . 문의는 카카오톡 simpofficial 로 카톡 또는 댓글 남겨주세요.
0 comments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영화 속 신스틸러 스니커 열전 TOP 7
Editor Comment 스니커 마니아라면 영화를 관람해도 자연스레 주인공의 신발에 눈길이 가기 마련이다. 다양한 역할에 따라 어떤 모델을 착용하고, 스타일링 했는지 눈에 들어오는 것이 일상. 영화 속 명품 조연을 맡았던 <포레스트 검프>의 나이키 ‘코르테즈’부터 상영 내내 은근슬쩍 눈길을 사로잡던 모델까지 <아이즈매거진>이 수많은 작품 속 신스틸러 스니커들을 모아봤다. 과연 자신이 실제 소장하고 있는 제품도 포함됐을지 지금 바로 아래에서 확인해보자. <킹스맨: 시크릿 에이전트> 아디다스 오리지널스 x 제레미 스캇 ‘윙 2.0’ 정갈한 슈트 패션으로 큰 화제를 모았던 <킹스맨>에 스니커 이야기가 뜬금없다고 생각했다면 영화를 다시 한 번 보길 추천한다. 시즌 1 당시 주인공 ‘에그시’가 젠틀맨으로 변하기 전 착용한 스타일을 기억하는가. 스냅백과 저지에 아디다스 오리지널스(adidas Originals) x 제레미 스캇(Jeremy Scott) 협업 컬렉션 ‘윙 2.0’을 착용한 그는 머리부터 발끝까지 반항적인 면모로 처한 상황과 캐릭터를 여과 없이 드러냈다. 날개가 부착된 유니크한 비주얼과 킹스맨 요원으로 달라지기 전 본래의 모습이었기에 더욱 기억에 남는 스니커. https://youtu.be/BA4RMqEKy5Y <뺑반> 나이키 ‘에어 모나크 4’ 지난해 개봉한 <뺑반> 속 순경 역을 맡은 ‘류준열’은 색이 다 바랜 레더 재킷과 회색 트레이닝팬츠 그리고 나이키(Nike)의 ‘에어 모나크 4’를 착용하고 마치 단벌 신사인 듯 영화 내내 동일하게 등장한다. 본래 흰 어퍼에 네이비가 믹스돼 깔끔하면서 빈티지한 매력이 깃든 제품이지만, 작품에서는 때가 탄 모습에 언뜻 그레이 컬러인지 의심이 갈 정도. 패션에 전혀 관심이 없는 캐릭터처럼 오래된 신발장에서 몇 십년 전 스니커를 꺼내 신은 듯 어글리한 디자인에 깊은 인상을 남긴 모델이다. <스파이더맨: 뉴 유니버스> 에어 조던 1 ‘시카고’ 스파이더맨 시리즈 중 스니커 마니아들의 눈길을 사로잡은 운동화가 있다. 애니메이션 버전의 새로운 주인공 ‘마일리 모랄레스’가 극중 착용한 에어 조던(Air Jordan) 1 ‘시카고’. 마치 신발을 모티브로 한 영화인 듯 내리 등장한 제품은 에어 조던의 상징인 레드, 화이트 컬러의 조합과 캐릭터의 이미지가 부합해 더욱 높은 시너지가 발휘됐다. 개봉을 기념해 스파이더맨 슈트를 연상케 하는 패턴, 컬러로 변형한 ‘오리진 스토리’가 발매돼 선풍적인 인기를 모으기도. <어벤져스: 에이지 오브 울트론> 아디다스 ‘아디제로 프라임 부스트’ <어벤져스>의 두 번째 시리즈에 등장하는 ‘퀵 실버’가 착용한 아디다스 ‘아디제로 프라임 부스트’. 히어로의 특성인 빠른 스피드를 고스란히 담아낸 스니커는 괜히 이 제품을 신으면 나도 모르게 저절로 초능력이 생길 것 같은 느낌을 자아낸다. 눈에 보이지 않을 정도로 빨리 달리는 모습에 모든 능력은 운동화에 달린 듯 신발의 존재감을 배가시켜 내구성과 기능성 등 홍보 효과를 톡톡히 누린 제품. <아이로봇> 컨버스 ‘척테일러 레더’ 극중 주연을 맡았던 ‘윌 스미스’의 스타일을 완성시켜주는 컨버스 ‘척테일러 레더’. 그는 영화 초반부 어렵게 구했다는 말과 함께 박스를 열고 만족스러운 표정으로 스니커를 확인한다. 참고로 작중 배경은 먼 미래로 주인공의 할머니는 촌스러운 신발이라고 핀잔하던 신발이었지만, 작품 성행 후 ‘컨버스 아이로봇’으로 불리며 많은 이들에게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진리의 블랙/화이트 조합과 클래식한 디자인으로 여전히 변치 않는 인기를 누리고 있다. <포레스트 검프> 나이키 ‘코르테즈’ 달리기밖에 모르는 사나이 ‘포레스트 검프’가 그의 절대적인 존재이자 첫사랑 ‘제니’에게 선물 받은 나이키(Nike) ‘코르테즈’. 새하얀 어퍼에 빨간 스우시, 파란 컬러 믹스가 돋보이는 제품은 그녀가 떠난 뒤 미 대륙을 횡단하고 다 닳아 해진 모습이 영화가 끝난 뒤에도 잔상이 선명히 남아있다. 영화 속 순수한 마음처럼 나이키 클래식의 역사라 해도 과언이 아닌 스니커는 2017년도 코르테즈 45주년 기념 재발매되며 지금까지도 꾸준히 사랑받는 스테디 아이템이다.  <독타운의 제왕들> 반스 ‘어센틱’ <독타운의 제왕들>은 로스앤젤레스에서 활동하는 스케이트 보더들의 거칠고 자유분방한 라이프스타일이 그대로 구현된 영화로 스케이트보드의 상징과도 같은 반스(Vans) ‘어센틱’ 네이비가 줄곧 등장한다. 젊은 청춘들의 열정과 스트릿 컬처를 대변하는 반스와 제격인 작품은 극이 끝나고 나면 스케이트보드와 스니커를 함께 구매하고 싶은 충동이 생길 정도다. 더불어 지난해 영화에 영감받은 디자이너 우영미와 함께한 최초의 로컬 협업 컬렉션이 출시돼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더 자세한 내용은 <아이즈매거진>링크에서
[쿠폰나눔] H&M 쿠폰 가져가실분?!
지난 토요일에 H&M에 갔었습니다. 물론 뭐.. 아는 사람들 옷 골라주러 간거 였는데... 할인 쿠폰 발급 이벤트를 진행하고 있더라구요?! 무려 한장도 아니고 한봉지당 2장! 할인 /비할인 /장수에 관계없이! 4만원 이상이면 5000원 할인! (할인률: 12.5%) 게다가 쿠폰 사용기간은 2020.02.29일까지! 그래서 약속 끝나고 부리나케 집으로 달려가 헌 옷 왕창 챙겨서 H&M 매장 각각 돌아다니며 무려 10장이나 받아왔습니다. (진짜 노오력 ; 대단하다;; ) 근데 막상 쿠폰 받고 집 돌아오면서 생각해보니... 제가 그렇게 막 H&M 안 좋아하더라고요 ^^;;한... 시즌별로 한두 번 갈까?;; 그리고 1장 ~2장살까 말까.... 정도?;; (한마디로 뻘짓 한거죠;) 그래서 이 쿠폰들을 어떻게 쓸까.. 곰곰이 생각해봤는데요. 우선은! 혹시 모를 H&M 쇼핑을 위해 3~4장 정도는 제가 가지고 있기로 했고요.(이중 한 두장은 지인들을 위해 쓸 생각) 그리고 나머지는 그동안 제 콘텐츠를 좋아해 주신 분들에게 나눔 하면 어떨까 싶어 이 글을 쓰게 되었습니다! 2주채 안되었는데.. 벌써 200명 돌파;;; (이렇게 반응 좋을 줄 몰랐습니다..) 소소한 쿠폰 나눔 이벤트 참여 방법! ※ 이벤트 상품 : 할인/비할인 /장수에 관계없이 4만원 이상이면 5000원 할인되는 H&M쿠폰 각1장 ※ 나눔인원: 총 6명 ※ 나눔 물품 전달 방법 : 등기 우편 - 등기우편에 전화번호 기재는 필수가 아니지만, 분실시 책임 못 집니다. ※ 나눔방법: 1. 이 글에 [쿠폰나눔 원해요!] 라고 댓글을 단 후 좋아요를 누른다! 2. 다음주 월요일(2019년 4월 29일) 당첨자 발표를 기다린다! - 당첨자는 매우 공정하게.. 아래와 같은 프로그램을 이용해 진행할 예정입니다. 프로그램을 돌린 내역도 당연히 동영상으로 올릴 겁니다. 3. 당첨된 분들에게는 빙글 메세지 기능을 이용하여 우편 주소를 받을 생각입니다. 그러니 미리미리 빙글 업데이트 하자구요! 빙글 메세지 업데이트 공지사항 플레이스토어 바로가기! 4. 만약 나눔 이벤트에 당첨되신 분이 이틀이 지나도 답장이 없을 경우 재추첨을 통해 다른 분에게 쿠폰을 나눔 해 드리도록 하겠습니다! (물론 이것도 공지합니다. 다만, 이 카드에 글을 수정하여 공지할 생각입니다. -기필코 6장 모두 나눔 하리라!) 땅파도 5천원 안나오는데, 5천원이 어디에요 !! 게다가 H&M은 할인도 자주하는 편이라서 활용도가 높을 것이라 장담합니다! (왠만하면 할인시즌에 사용추천!) 많은 참여 부탁드릴게요! 오늘은 여기까지! 행거리스트 였습니다. 행거리스트 시리즈 한번에 보기 행거리스트 스타일상담 바로보기
5
Comment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