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leepingjuan
5,000+ Views

Medusa in Fake Love

<Medusa in Fake Love>

사랑에 대한 것이며, 방탄소년단의 노래에 영감을 받아 그리게 된 작품입니다. (거짓) 사랑으로 인한 괴로움(어쩌면 스스로에게 내리는 신체적 정신적 벌)이 메두사와 fake love 라는 노래의 유사점이라 생각했습니다. 관능적 사랑도 뱀과 누드화를 통해 나타내고 싶었고요. 여러 면에서 생각해보았을 때 메두사라는 소재와 사랑을 연결시키는 것이 떠오른 영감에 가장 흡사하다 느껴 제작하게 되었습니다.
 
시리즈라 다음주까지 업로드되니 관심있으신 분은 팔로우 해주세요^^
Medusa series start!
*It is about LOVE. Actually, I've got inspired by the song 'FAKE LOVE(BTS)'. I thought the Medusa and Fake Love have similarities in that those are about pains(or maybe physical and psychological punishment by themselves) for their fake love. In addition, I also wanted to show sensual love by sources(snake, nude). Well, please enjoy and follow if you want to see more series on next week:)

+) 저로서 첫 도전해보는 새로운 형식의 시리즈물, 관심과 사랑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드로잉 끝판왕이라는 평가를 받은 한국인 만화 작가
무라타 유스케라는 일본 만화 작가가 있는데 현지에서는 '노력하는 천재' 라는 소리를 들음  이 사람 드로잉 실력이 어느 정도인가 하면 그냥 연재하는 만화 컷들을 연속으로 슬라이드 배치하면 애니메이션이 될 수준임  채색능력도 엄청나서 소년점프 2000호 기념 한정 컬러 포스터를 두 번이나 맡았는데 서로 다른 만화의 주인공들을 각 작품의 개성을 잃지 않으면서 자신만의 그림체를 덧씌운 고퀄리티 작품을 뽑아 냈음  G펜과 마카를 이용한 수작업만 고집하는 방식으로 그런데 이런 완전체 같은 능력치를 가진 무라타 유스케가 '이런 사람이 천재구나' 라고 생각하고 교류를 시작한 만화가가 있으니  김정기라는 사람임  G펜과 마카를 애용하는 무라타 유스케처럼 이 사람은 붓펜이나 붓을 주로 사용하는데 작업 과정을 보면 천재가 누군가를 천재라고 부르는 데에는 다 이유가 있다는 걸 알게 됨  블리자드와 콜라보한 월드 오브 워크래프트 드로잉 마블 스탭들 앞에서 직접 시연한 시빌워2 드로잉  안시성 개봉 당시 콜라보레이션 이 영상을 본 사람 중 몇 명은 영화보다 드로잉이 더 기억에 남는다고 ..  삼일절 기념 드로잉  지금은 전세계 돌아다니면서 드로잉 쇼도 하고 간간이 방송출연도 하는 중 출처 : 더쿠 개인적으로 김정기 작가님의 드로잉은 정말 경이롭다고 생각합니다 *_* 위 동영상들을 봐도 충분히 그렇다고 생각하실 듯 . . 정말 어마어마한 재능을 가진 작가님이시죠 ! 추가로 몇가지 드로잉을 더 올려볼게요 - 영상도 꼭 꼭 보시길 바라요 :) 압도적인 드로잉 실력에 감탄을 연발하실듯 해요 어떻게 밑그림도 없이 이렇게 완벽한 그림을 그려내시는지 . . 이미지 출처 : 구글, 핀터레스트
친구 고민 상담
저는 결혼을 너무 일찍해서<20세> 연애를 한 번도 해 본적이 없는데... 친한 친구가 남친 문제로 힘들어해서요 방.탈 죄송함을 무릅쓰고 조언을 구하고자 글을 씁니다. 친구 남친은 자영업을 하는데 세무소에서 세금 폭탄으로 친구에게 당분간 연락이 힘들거라 말했고 친구도 동의한 상태 그런데 나중에 우연히 알게된 사실 친구 남친은 친구에게 말없이 나이트를 다녀왔다가 걸렸음. 그전에도 친구 남친이 사업 문제로 힘들어서 근 5개월을 안 보고 연락만 했음.서로 동의하에... 그러데 이번 나이트는 누구와 갔냐고 물으니 제일친한 친구가 있는데 그 친구와 친구 여자 지인이 계속 같이 가자고해서 어쩔 수 없이 다녀왔다고 함. 그럼 질문 드릴께요. 여자 친구에게는 시간이 없어서 볼 수 있는 시간이 없다.일이 해결되면 보자.해놓고 친구와 친구 여자 지인과 나이트는 갈 수 있나요? 나이트를 좋아한다는 얘긴 들었는데... 친구를 볼 시간은 없어도 남자들은 친구랑 나이트 갈 시간은 있나요?그것도 친구 남친은 모르는 남친 친구의 여자 지인과 셋이요 추가 설명 드리자면 1년 365일 중에 친구랑 친구 남친이 만난 횟수는 22일이 다라고 하더군요.전화는 거의 매일 하고요 거리가 머냐...왔다갔다 왕복 1신간 반 걸린다네요.친구 남자친구가 굳이 친구여자 지인과 나이트를 가는게 이해가 가는 행동인건지...이해가 안된다고해서... 저도 이해가 안되는 부분이라 조언을 좀 구하고자 글을 올립니다. 이해가 간다와 이해가 안간다. 댓글 부탁드릴께요~~~~
(스포주의) 환승연애 코코의 엔딩
전 애인 민재에게 안 좋은, 아픈 기억이 있었던 코코 싸웠던 것까지 생생할 정도로 아픈 기억이 있었지만 술 한 잔 마시면서 앙금이 해소된 상태에서 민재와 하게 된 데이트. 코코는 이 데이트로 다시 민재에게 호감을 가지게 됨 (코코 피셜로는 술마시면서 안 풀었으면 이 데이트가 그렇게 좋진 않았을거라고 함) 내일 널 고를거라고 선전포고하는 코코 진짜 옴 ㅋㅋㅋㅋㅋ 민재는 올 거라고 생각은 했으나 진짜로 와서 놀란 눈치 그러나 민재는 이미 일편단심으로 좋아하고 있는 사람이 있음. 민재에게 코코는 이제 편한 친구임. 코코는 민재와의 마지막 시간이 아쉬워 거북이처럼 기어감ㅋㅋㅋㅋㅋㅋㅋ 그리고 민재의 부드러운 거절 오케이. 잘 가. 후회 안 하지? 알겠어. 안녕~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쿨한 이별 후련해 보이는 표정의 코코 아쉽지 않냐는 질문 노노. 내가 선택했던 남자. 역시. 멋있음. ㅋ 12년 전. 민재와 싸우고 울면서 차를 몰았던 코코와 지금 민재에게 고백한 후 혼자 돌아가는 코코. 민재가 없으면 안 될 것 같던 코코와 지금의 행복하고 당당한 코코는 다르다. “코코 많이 성장했다.” 비로소 온전히 혼자가 된 날. 꼭 커플이어야 행복한 게 아님ㅋㅋㅋ 곽민재 빠이~~~ 로 글 마무리ㅋㅋㅋㅋㅋㅋ 앞으로도 행복한 코코의 솔로 라이프 를 응원합니다❤️ (커플이 되더라도..) 출처 헐 이 방송 안봤는데 어떻게 이렇게 드라마각본처럼 멋있게 끝나냐 신기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