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ieuntype
5,000+ Views

나를 믿자


2 Comments
Suggested
Recent
게ㅔㅈ펩
시퐁ᆢ내자신도 못믿겄따ᆢ😨😨😨😨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비운만큼 채워진다
조선 세종 때 우의정과 좌의정을 두루 거친 맹사성. 그가 19세에 장원급제하여 파천 군수로 부임했을 때에 일화입니다. ​ 어느 날 맹사성이 한 고승과 이야기를 나누며 물었습니다. “군수로서 지표로 삼아야 할 좌우명이 무엇입니까?” ​ 그러자 고승이 담담하게 대답했습니다. “그것은 나쁜 일을 하지 않고 착한 일만 하는 것입니다.” ​ 맹사성은 너무나 당연한 대답을 하는 고승에게 화를 냈지만, 고승은 화를 내는 맹사성에게 아무런 말 없이 찻잔에 차를 따랐습니다. ​ 그런데 찻잔에 차가 흘러넘치게 되었고 고승의 행동에 더욱 화가 난 맹사성은 말했습니다. “지금 뭐 하는 겁니까? 차가 넘쳐 바닥을 더럽히고 있습니다!” ​ 그러자 고승이 웃으면서 말했습니다. “차가 넘쳐 바닥을 더럽히는 것은 알면서 학식이 넘쳐 인품을 더럽히는 것은 왜 모르십니까?” ​ 이 말에 부끄러움을 느낀 맹사성은 황급히 방을 나가려다가 출입문 윗부분에 머리를 세게 부딪혔습니다. ​ 아픔과 부끄러움에 어쩔 줄 모르는 맹사성에게 고승이 다시 말했습니다. “고개를 숙이면 매사에 부딪히는 법이 없지요.” ​ 맹사성은 그 일로 깊이 깨달음을 얻고는 자만심을 버리고 청백리가 되어 황희와 함께 조선 최고의 재상으로 추앙받는 정승이 되었습니다. 높은 자리에 오르면 청렴해지고 겸손해지려는 사람보다는, 오히려 가진 것을 뽐내기 위해 그 자리에 오르려는 사람들이 더 많은 것 같습니다. ​ 그런데 힘 있는 사람들만의 이야기는 아닙니다. 우리 주변에 우리보다 약하고 어려운 사람에게 우리가 어떻게 행동하는지 역시 돌이켜 생각해 볼 문제입니다. ​ 먼저 낮아지는 모습을 보여주세요. 그럼 더 많은 것을 발견할 수 있습니다. ​ ​ # 오늘의 명언 겸손을 배우려 하지 않는 자는 아무것도 배우지 못한다. – O. 메러디드 – ​ =Naver "따뜻한 하루"에서 이식해옴..... ​ ​ #겸손#청렴#인생#삶#명언#영감을주는이야기#교훈#따뜻한하루
새로운 오늘
해롤드 라미스 감독의 1993년 영화 ‘사랑의 블랙홀’은 우리에게 주어진 하루와 마음가짐의 힘에 대해 유쾌한 스토리로 교훈을 전합니다. ​ 자기중심적이고 스스로 유능하다고 생각하는 왕자병 중증의 기상 캐스터 필 코너스에게 한 작은 마을에서 열리는 축제를 취재하라는 지시가 내려졌습니다. ​ 투덜거리며 도착한 필은 서둘러 형식적으로 취재를 끝내지만, 폭설로 길이 막혀 다시 마을로 돌아와 하룻밤을 묵게 됩니다. ​ 다음 날 아침, 낡은 호텔에서 눈을 뜬 필은 어제와 똑같은 라디오 멘트를 듣게 되고, 축제가 끝났는데 또다시 축제 준비로 부산한 마을의 모습을 보고 경악합니다. ​ 분명히 하루가 지났는데 내일로 넘어가지 않고 축제의 날이 반복되고 있던 것입니다. ​ 황당한 일이 일어나자 필은 돈 가방 훔치기, 축제 망치기 등 고약한 행동을 하며 즐거워했습니다. ​ 하지만 이것도 잠시, 매일 반복되는 똑같은 하루에 절망한 필은 자살을 기도하지만 다시 침대 위에서 눈을 떴습니다. 죽음도 반복되는 이 상황을 해결하지 못했던 것이죠. ​ 거의 미칠 지경이 된 뒤에야 필은 마음을 바꾸어 이왕 보내는 하루를 이전과 다르게 살아보기로 했습니다. ​ 나무에서 떨어지는 아이를 구하고 타이어가 펑크나 쩔쩔매는 할머니들을 돕기도 합니다. 이렇게 매일 오차 없이 되풀이되는 사건에 천사처럼 나타나 이들을 도와주며 점점 긍정적인 사람으로 변해갔습니다. ​ 처음으로 이기심을 버리고 선한 행동을 하며 따뜻한 하루를 보냈던 것입니다. 그리곤 어느 날 드디어 그가 그토록 기다린 내일이 눈 앞에 펼쳐지며 희망찬 필 코너스의 모습으로 영화는 끝이 납니다. 오늘도 어제와 특별히 다르지 않은 날이지만 어떤 마음으로 하루를 시작하는지에 따라 하루가 희망으로 채워지기도 합니다. ​ 하루가 무기력하고 지루하게 느껴질 때면 새로운 마음으로 새로운 오늘을 맞이해보세요. ​ ​ # 오늘의 명언 자신에게 동기부여를 할 수 없는 사람은 다른 재능이 아무리 뛰어나다 하더라도 평범한 삶에 만족할 수밖에 없다. – 앤드류 카네기 – ​ =Naver "따뜻한 하루"에서 이식해옴..... #일상#일상의반복#새로운오늘#인생#삶#명언#영감을주는이야기#교훈#따뜻한하루 https://youtu.be/Pabb0dbtp6g
매우 불행한 삶을 살다 간 미국의 슈퍼리치 상속자
바바라 허튼 울워스 브라더스를 운영하던 울워스 가문의 외동딸로 태어나 21살에 '현재 기준'으로 10억달러에 달하는 돈을 상속받음 그러나 매우매우 불행한 삶으로 당시 미국에선 Poor Little Rich Girl이라는 별명으로 불렸는데 바바라의 어머니는 바바라가 6살일때 자살했음. 그 시신을 발견한 건 바바라였다 룰루랄라 여자 만나고 다니던 아빠는 아내가 죽은지 얼마 되지 않아 재혼했고 바바라는 친척들 집을 돌아다니면서 자랐음 그러다 21살에 현재 기준으로 10억 달러에 달하는 돈을 상속받음. 이즈음 에 호화판 생일파티를 벌였는데 당시는 경제 대공황이었고 욕을 바가지로 얻어먹은 바바라는 유럽으로 튄다. 첫번째 남편 얘는 애초에 바바라의 돈이 목적이었음. 추문을 퍼트리겠다고 협박해서 바바라와 강제결혼했고 2년만에 이혼 그동안 얘가 쓴 돈이 100만 달러. 두번째 남편 얘도 돈을 보고 결혼했는데 바바라의 재산을 자기 것으로 만드는 데 실패하자 그때부터 바바라를 폭행하기 시작함. 미국 국적을 버리고 덴마크 국적을 취득하도록 강요하고 삶을 비관한 바바라는 마약에 손대기 시작 세번째 남편 캐리 그랜트 매우 유명한 배우였고 바바라의 재산엔 딱히 관심이 없었음 그러나 3년만에 이혼 네번째 남편 카레이싱에 맛들려서 이혼하자고 요청....;; 이때 충격받은 바바라는 자살을 기도함 다섯번째 남편 엄청난 바람둥이였음 53일만에 이혼 여섯번째 남편 4년만에 이혼 일곱번째 남편 2년만에 이혼 마약중독에 평생 결혼 이혼을 반복하던 바바라 허튼은 66살에 사망함 돈을 물 쓰는 하는걸로 유명했는데 어느정도냐면 반클리프아펠 공식 홈페이지에 이분 카테고리가 있음... 수집품을 보자 위 두개 다 반클리프아펠 주문제작 제품 세계에서 가장 비싼 옥 목걸이 마리 앙투아네트의 목걸이 40캐럿짜리 다이아몬드 반지(후에 커팅해서 36캐럿으로 줄어듦) 등등...(구글에 뜨는 사진 몇개만 가져옴. 어마무시한 컬렉터였어) 돈을 엄청나게 써댄걸로도 유명했는데 이혼할때마다 위자료를 퍼줬고 친하지도 않은 사람한테 차 선물하기, 아무나 부탁만 하면 돈 주기 등등... 엄청났음 그래서 사망할 당시 남은 재산은 3500달러였다고 함 3500만 아니고 3500;;; 참고로? 이분의 삶은 영화로도 만들어짐 출처 : 더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