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vilen82
10,000+ Views

고양이가 떨어질까봐 불안합니다.





5 comments
Suggested
Recent
별수없다.식탁을 옮겨라!😤
그렇지. 날벼락이지.ㅋ
밥 먹다 고양이 벼락 ㅎㅎ
아 웃겨 ㅋㅋㅋㅋㅋㅋ
조기가 편한가봉가~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안녕 나루... ㅠㅠ
십년 하고도 일년전.... 힘든 미국생활에서 유일한 나의 친구였던 나루... 룸메의 강아지... 그러나 그당시 룸메는 직장인이었기에 바빴고 난 학교 끝나고 오면 할일이 없었기에 항상 나루와 함께 집에있었지... 그날 배운것을 나루에게 얘기하며 복습했고 이런저런 이야기를 털어놓으며 명실상부 나의 배프였다... 한국으로 돌아오던 날도 나루와 해어지는게 아쉬워 나루를 안고 펑펑울었었지... 나루가 그리워 난 한국에 온지 일주일도 안되 지금의 몽이를 입양했다 몽이와의 추억을 쌓으면서도 나루도 잘 있겠지.... 했는데 후에 룸메가 상황이 안되어 나루를 캐나다로 입양을 보냈고 그 후로는 나도 나루 소식을 잘 듣지 못했다 오늘 오랜만에 그 룸메와 연락이되어 이런 저런 야기를 하다가 문득 나루 소식 들어? 하고 물었는데.... 3년전에 무지개 다리를 건넜댄다 폐에 물이차서..... 그말을 듣는순간 어찌나 눈물이 쏟아지던지.... 울 몽이가 벌써 11살이 되면서 여기 저기 아프다 보니 더더욱 그랬나보다 안그래도 울 몽이와의 이별을 상상만 해도 눈물이 나던 나인데... 나루의 소식을 들으니 그 눈물이 배가되는듯 하다 울 몽이에게 더더더더 잘해줘야겠다 나중에 후회하지 않도록 울 몽할배는 다행히 잘 있어요 음.... 결석이 있긴 하지만.... 유리너리 사료 먹으며 물 많이 먹으며 자연 치료를 기다리고 있어요 사실 이빨도 안좋아서 사료 물에 말아주고 있어요 그래도 일갔다오면 지롤발광하며 반겨주고 산책가면 저를 끌고다님에 감사하며 하루하루를 보내고 있어요
해외 인기 동물만화 '픽시와 브루투스'모음 #02
아기 고양이 픽시와 은퇴한 군용견 부르투스의 이야기! 이 둘의 첫 만남에 대한 에피소드 네 가지를 가져와보았습니다. 재밌게 보세요! ㅣ 첫 만남 편 보통 은퇴한 군견은 일반 가정집에 분양되어 편안한 여생을 보낸다. 그리고 은퇴한 브루투스가 픽시네 가족으로 합류하는데... 픽시: 안녕? 내 이름은 픽시. 네 이름은 뭐야? 브루투스: 브루투스다. 픽시: 호오~ 이름 완죤 귀욥다. 우리 친구할래? ㅣ 픽시 선배님의 조언! 편 부르투스가 새 가족으로 합류하자 집을 소개시켜주는 픽시. 픽시: 이건 내 침대야. 넌 아직 침대 없지? 그때까진 여기서 함께 자도 돼. 브루투스: 고맙다... 픽시: 여기는 집안에서 가장 위험한 곳이야... 픽시: 떨어지면 죽을 수도 있다고! 브루투스: 명심하도록 하지. 픽시: 쟤 이름은 란달이라고 해. 우리 집 뒷마당에 종종 나타나는데 굉장히 무서운 애야. 한번은 내가 같이 놀자고 했더니 글쎄 "저리 꺼지지 않으면 확 깨물어버린다!"라고 하면서 화를 내더라니까? 이봐. 브루투스. 내 말 듣고 있어? 쟤한테 가까이 가면 너도 크게 다칠지도 모른다구! 브루투스: 충고 고맙다, 픽시. 그러니까 저 무서운 녀석이 내 얼.룩.무.늬. 꼬리를 아작아작 씹어서 갈아버리지 않게 조심하라는 말이지... 픽시: 바로 그거야! 란달은 굉장히 무서운 녀석이라구! 응? 근데 브루투스. 네 꼬리는 얼룩무늬가 아닌걸? ㅣ 호신술 강의! 편 브루투스: 음. 픽시. 잠깐 할 말이 있다. 브루투스: 픽시. 내가 없을 경우를 대비해서 너 스스로 보호하는 법을 알려주겠다. 만약 불량배를 만난다면 어떻게 할거지. 픽시: 안녕? 난 픽시. 나랑 친구할래? 브루투스: 뭐...? 아니야. 상대방의 목덜미를 노리고 순식간에 달려들어야지. 픽시: 이렇게? 브루투스: 아니... 내 말은... 이빨로 상대방의 목을 물어뜯으라는 뜻이다... 픽시: 그럼 얘가 다치지 않을까? 브루투스: (한숨) 그게 내 말의 요점이다. 픽시: (의심의심) 이봐 브루투스. 친구를 그렇게 대하면 되겠어? 할 말을 잃은 브루투스. ㅣ 우리 코스프레 할래? 편 픽시: 저기저기. 브루투스! 우리 같이 코스프레할래? 브루투스: 코스프레? 픽시: 응. 꽃과 꿀벌로 변장하는 건 어때? 내가 꿀벌할께! 브루투스: 오... 음. 혹시 다른 것도 있니. 픽시: 물론이지! 공주와 개구리 왕자도 좋을 것 같아! 브루투스: 음... 또 다른 건? 픽시: 베트맨과 로빈은 어때? 브루투스: 나쁘지않군. 그걸로 하지. 픽시: 호오? 브루투스! 넌 화려한 색이 잘 어울리는구나! 재미를 위해 의역을 한 부분도 있습니다. 더 많은 만화를 보고 싶거나 직역으로 보고 싶은 분이 있다면 아래 작가의 인스타그램에서 살펴보세요! 출처: 인스타그램 @pet_foolery '픽시와 브루투스'모음 #01편 보러가기
58
5
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