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azwsx4328
1,000+ Views

진해 여행 2번째 "진해탑"

진해탑 경남 창원시 진해구 제황산동
진해군항제와서 주차할 곳을 찾는 도중에 분홍분홍한 동네가 너무 예뻐보였어요

진해 축제기간에 가장 눈에 띄기도 하고 많이 팔던 음식중 하나 입니다. "통돼지 바베큐" 그 외에 엄청 컸던 찹쌀 도넛이 있었고 벚꽃라떼 등등 식후경만 해도 시간이 모자랐어요
엄청 큰 뚝베기
아침으로 통돼지에 동동주 한 번 먹어봐야쥬
상추, 김치, 마늘 고추 양파 쌈장 소금 새우젓 찍어 먹는 것만 3가지나 됐어요
진해탑으로 가던 길 모노레일이 보였어요
요금표는 찍었지만 걸어서 올라가고 싶어서 등산아닌 등산을 짧게 했습니다
중간에서 내려다보니 먹거리 장터가 길게 쭉 보였어요
등산하길 잘했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모노레일과 속도도 비슷했구용 ㅋ 걷다보면 부엉이가 자주 보일 텐데 제황산에 옛지명이 부엉산이었다고 합니다.
진해탑 앞 전경
당연히 엘레베이터를 타고 제일먼저 8층 전망대로 갔습니다
가운데 동그란 원이 축제에 중심지 예요
요즘 미세 먼지로 전국이 앓고 있지만 바다 위에 배가 보일 정도여서 여행 다닐만 했습니다
(전망대에서 엄마와 함께)
2층에서는 작은 박물관이 있습니다. 진해에 대한 역사를 설명해주시는 해설가 분도 계셔서 진해에 관해 몰랐던 부분들을 알게되었어요. 현재는 진해가 벚꽃으로 가리워져 있지만 일본에 의해 맘 아픈 곳이기도 해요.
올라 올때 걸어왔다면 내려갈 때도 당연히 조심조심 걸어 내려 가야겠죠?

7 Comments
Suggested
Recent
진해탑 처다만 보고 올라 가본적은 없네요 ㅠㅠ 진해사는 친구들이 “거길 뭐하러 올라가노 술이나 묵자~” 하길래 우기면 쫌 촌스러보일까봐 “그래?”하고 말았죠 늘상 가본놈들은 안가본 사람을 이해못하나봐요
술이 좋긴하지만 ㅋ 한번쯤 가보는 것도 좋은거 같아요~ 마산 분이라고 하셨나요? 마산은 볼거리가 어떤게 있어요?
@qazwsx4328 마산은 어시장,아구찜,통술집이죠 어시장에 회가 싸고 좋아요 아마 전국에서 회값이 가장 쌀꺼에요 근데 관광객들 대상으로 바가지 씌우는 곳도 많아서 잘못 가면 현지인도 눈탱이 맞아요 저도 등대있는 경치 좋은데 갔다가 바가지 썻었죠 그리고 문신미술관도 좋아요 세계적인 조각가 문신님의 생전작품들이 전시돼 있어요 통술집은 통영의 다찌집 하고 같은거에요 술만 시키면 안주가 계속 계속 나와요 자리를 뜰때까지 상이 비좁아도 음식 위에 음식을 쌓을 만큼 나와욬ㅋㅋㅋㅋㅋ 아구찜은 뭐... 매워서 설사람들 입맛엔 안맞다는거 같던데 저는 갠적으로 아구찜 골목에서 밑으로 내려오면 복국거리가 있는데 거기가 단골이에요
통술집 꼭 가봐야 겠어요!
통돼지 바베큐ㅠㅠㅠ
아침에도 고기가 술술 들어갔어용 ㅠㅠ
술도 술술 들어갈거같아오~~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마음이 뻥 뚫리는 제주 3대폭포!
추웠던 겨울이 무색할 만큼 점점 따뜻해지고 있어요! 이제 봄, 여름이 오고 있는데, 미리 시~원한 제주의 폭포들 소개해줄게요~! 마음이 뻥 뚫리는 제주 3대 폭포예요 제주 중문관광단지 내에 있는 천제연폭포는 한라산에서 시작된 중분천이 바다로 흐르면서 형성된 폭포예요! 총 3개의 폭포로 이루어져 있으며, 제 1폭포는 건기에는 폭포수가 떨어지지는 않지만, 암벽과 에배랄드 빛의 연못이 매력적이예요! 제 2폭포에서는 푸른 상록수 사이로 수묵화를 그리듯 떨어지는 폭포를, 제 3폭포에서는 절벽에서 시원하게 떨어지는 폭포를 볼 수 있어요! *[위치] :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천제연로 132(중문동) *[문의] : 064-760-6331 서귀포 칠십리로에 위치한 정방폭포는 역시 천제연, 천지연 폭포와 함께 제주의 3대 폭포로 불리는 폭포예요! 높이 23m, 너비8m에 깊이5m에 달하는 국내에서는 유일하게 뭍에서 바다로 직접 떨어지는 폭포예요! *[위치] :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칠십리로214번길 37 *[문의] : 064-733-1530 서귀포 남성중로에 위치한 천지연폭포는 하늘과 땅이 만나 이루어진 연못이라는 뜻을 가진 폭포인데, 폭포의 길이기 22m 그 아래 못의 깊이가 20m로, 웅장한 자태를 드러낸답니다! 천지연 폭포 근처에는 난대림을 이루는 산책로가 잘 조성되어 있어 남녀노소 모두 편안하게 자연을 감상하며 걸을 수 있답니다~! *[위치] :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남성중로 2-15 *[문의] : 064-760-6304
경주벚꽃여행 ㅡ 김유신장군드라이브길의 벚꽃
천년의 고도 경주. 4월의 첫날. 경주여행을 나들이 삼아 꽁이랑 다녀왔답니다. 왜? 바로 벚꽃여행을 하기 위해서요...ㅎㅎ 벚꽃들이야 주변에도 얼마든지 있는데 멀리까지 가냐구요? 오며가며 느끼는 여행의 맛이 다르니까요...  경주 고속버스터미널에 도착해서 큰 도로로 나오면 경주시내를 흐르는 형산강물줄기를 보게되죠. 터미널 앞의 강건너로 멀리서 보는데도 오지게 핀 벚꽃의 풍경이 눈에 보입니다. 강을 건너러면 서천교를 걸어서 건너갑니다. 다리를 건너면서 보는 풍경도 나름 멋집니다 흐트어지게 도로를 따라 길게핀 벚꽃과 파릇하게 올리오는 풀잎들, 그리고 유유히 흐르는 형산강의 물빛이 어우러져서 멋진 풍광을 뽐냅니다 이 서천교를 건너면 벚꽃터널이 형성된 김유신장군드라이브코스라는 도로에 도착을 하게됩니다. 벚꽃들이 탐스럽게 피었습니다. 몽실몽실 한 꽃송이가 마치 하얀 수국꽃 같기도 하고 소복히 힘박눈이 니너린것도 같고....정말정말 예쁩니다. 꽁이랑 나는 모르고 갔는데 4월7일까지 축제가 진행중이라고 하더군요. 차량이 다니는 도로이다보니 여유롭게 즐기기에는 다소 어수선한 면도 있습니다. 한쪽만 인도가 있는데 그것도 매우 좁아서 간신히 지나갈 정도만 되네요.. 아쉽긴해도 멋진풍경보고 경주여행 했다는 것 만으로도 그냥 좋으네요.
벚꽃 in 여의도
어제 친구와 여의도를 다녀왔어요. 날이 좋기도하고 '월요일'이니까 사람이 적지 않을까 했는데 과오였어요.. 사람들이 정말 많더라구요.........여의나루역부터 국회의사당까지 인산인해였어요. 그래도 만개한 벚꽃길을 걸을 수 있어 좋았어요!!! 하얀 꽃잎들과 은은하게 나는 벚꽃향이 좋은 벚꽃나무. 이렇게 전구가 달린 곳을 보시게되면 플리마켓의 초입구라고 생각하시면 되요. 플리마켓에서 다양한 물건(가방, 손가방, 천연비누, 악세사리 등)을 팔고 공연도 하더라구요. 개인적으로 마켓 구성이 아쉬웠어서 가볍게 보러 가시는게 나을 것 같아요. 저는 그냥 쓱-. 사람과 꽃구경을 하다 보니 금세 해가 졌어요. 실은 카페에서 시간을 많이 보냈.....흠흠. 푸른 빛을 머금은 밤의 봄 사진을 보여드릴게요!! 길 가다가 마음에 들었던 가로수의 불빛.jpg I SEOUL YOU 보다는 그 사이에 있는 파란 점이 마음에 들었다.jpg 저는 친구가 있는 샌프란시스코로 가겠습니다!!!!!!.jpg 일교차가 크고 강바람도 부니 잔잔한 강사진에 속지 마세요.jpg 이 사진의 주인공은 사실 너야.jpg 봄의 빛을 두른 사람들과 대조되는 올블랙.jpg 편의점 보다는 이 곳이 줄이 적어요.jpg 태어나서 처음 먹어 본 한강라면. 초라해보이지만 추억이었다.jpg 수많은 청춘들을 바라보며.jpg 한강라면을 끝으로 도망치다시피 그 곳을 빠져나왔어요. 벚꽃 축제 쉽지 않네요ㅎㅎㅎㅎ 동네로 돌아와 이너피스를 찾고 아이스아메리카노를 사서 BBQ 도착! 4조각 먹고 구토 후 기절했다가 새벽에 깨서 이렇게 글을 썼어요. 모든것이 다 좋을 수 없지만, 꽃길 안에서만큼은 그 어느때보다 달큰한 향과 기쁨으로 내면이 가득차고 즐거워진 눈과 더불어 기분도 좋아지시길 바랄게요! 이상 글을 마치겠습니다^_^