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책추천] 자연이 주는 위로가 필요할 때 읽으면 좋은 책
안녕하세요. 책과 더 가까워지는 곳, 플라이북 입니다 :) 우리는 가끔 마음이 지치고, 힘들 때, 혹은 어떤 것도 위로가 되지 않을 때, 잠시 그 상황을 벗어나 자연을 느낄 수 있는 곳에 가곤 하죠. 여행이 아니더라도 가까운 산책로를 걸어보며, 복잡한 마음을 털어내 보는건 어떨까요? 늘 우리 곁에서 조용히 위로를 주고 있는 자연을 발견하고 느끼게해줄 책 5권을 소개해 드릴게요 :) 답답한 마음을 환기하고 싶을 때 초록의 기쁨을 발견하는 방법이 담긴 책 야생의 위로 에마 미첼 지음 | 심심 펴냄 > https://bit.ly/2WQh2oM 더없이 지쳤을 때 우리는 어디로 가야 할까? 내면을 치유하는 해법은 자연에 있음을 깨닫는 책 소로의 메인 숲 헨리 데이비드 소로 지음 | 책읽는귀족 펴냄 > https://bit.ly/3cUA3fy 바람에 살랑거리는 초록 이파리들에 눈이 갈 때 식물과 주고받는 기운처럼 따듯해지는 책 식물의 위로 박원순 지음 | 행성B 펴냄 > https://bit.ly/2LNDqc9 숲과 멀어지며 방황하게 된 전 인류에게 오랜 친구 나무가 전하는 자신들의 삶과 자연의 질서 나무처럼 생각하기 자크 타상 지음 | 더숲 펴냄 > https://bit.ly/3bQqY6j 조급해하지 않고, 자연처럼 차근차근 살고 싶을 때 자연과 더불어 살아온 농부의 지혜가 담긴 책 곤잘레스 씨의 인생 정원 클라우스 미코쉬 지음 | 인디고 펴냄 > https://bit.ly/36jKyGP 플라이북 앱 바로가기 > https://bit.ly/36hqS6p
여유롭게 즐기는 제주도 여행코스
시간에 쫓기는 빡빡한 일정이 아닌, 여유롭게 시간을 즐길 수 있는 제주 힐링 여행코스를 준비했어요! 아름다운 제주의 자연은 물론, 맛있는 맛집과 카페 그리고 몸과 마음이 편안해지는 마무리까지! 하루에 즐길 수 있는 제주 여행코스랍니다 가장 먼 서귀포 '천제연폭포' 로 시작하여 마음을 힐링하고 '씨스파 애월점'에서 몸을 힐링! 마무리로 맛있는 밥과 카페에서 여유로운 시간을 즐기면 딱 좋을 것 같아요! #천제연폭포 #씨스파애월점 #집아페 #제3공간 중문관광단지 인근에 위치한 천제연폭포에요! 제주에는 대표적인 폭포 '천지연폭포', '정방폭포' 그리고 '천제연폭포' 랍니다! 천제연 제 1폭포는 길이 22m, 수심 21m의 소를 이루며 이 물이 흘러내려 다시 제 2, 제 3의 폭포를 만들어요~ 비가 많이 온 날에만 즐길 수 있는 제주의 아름다운 자연 경관을 함께 즐겨보세요 :) 애월해안도로 인근에 위치한 씨스파 애월은 제주 커플 마사지와 스파로 유명해요 스파, 마사지는 물론 머리부터 발끝까지 파라핀 케어, 이어테라피 등 다양한 코스를 즐길 수 있답니다 2인 코스 기준 다른 스파 마사지들에 비해 가격이 저렴한 편이기에 한번쯤은 몸과 마음을 함께 힐링해보시길 추천드릴게요 :) 제주 연동에 위치한 한옥 감성의 제 3공간 카페에요! 커피메뉴와 따뜻한 차메뉴, 특히 도라지라떼로 유명한 곳이에요 저는 따뜻한 차 와 함께 달달한 케이크 먹는 것을 좋아하는데요~ 구석구석 미니어처와 소품들이 구경하기가 너무 재밌었던 카페에요! 모듬초밥, 찌라시즈시 등 일식 메뉴가 인상적인 맛집이에요 낮에 방문하면 밥집이 되고, 저녁에 방문하면 술집이 되는 이자카야랍니다 4인석은 2테일이 있고, 나머지는 일자 자리라서 혼술, 혼밥하기에도 좋은 곳이에요!
힙의 끝판왕!종로·을지로 힙플레이스 7곳
젊은 세대 사이에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레트로 문화의 중심에 있는 곳인 종로와 을지로 일대! 종로·을지로에서 약속을 잡으면 실패가 없다는 말이 나올 정도인데요. 이 지역은 맛이면 맛, 가격이면 가격, 분위기면 분위기- 3박자를 골고루 갖추고 있는 매력적인 곳이랍니다 :) 그래서 오늘은 이 모든 것들 두루 갖춘 힙플레이스 7곳을 소개해드리려고 합니다. 퇴근 후 스트레스를 풀기 딱! 좋은 종로·을지로 핫플레이스, 지금부터 함께 살펴보아요 :D 이 세상 힙이 아니다! 종로·을지로 힙플레이스 7곳 #다전식당 을지로에 어마어마한 루프탑이 있다는 거 알고 계셨나요? 바로 지금 소개해드릴 다전 식당인데요. 세운 상가 인근에 있는 다전 식당은 '을지로 루프탑 고깃집'으로 유명한 곳이라고 해요 :-) 원하는 자리에 테이블을 잡은 뒤(테이블 세팅은 셀프!) 제주 오겹살, 제육 볶음, 오징어 볶음, 돈가스 중 메뉴를 주문하면 먹을 준비 끝- 안주 한 입 먹고, 노을 한 번 보고, 소주 한 잔 탁! 털어 넣으면 하루의 피로가 싸악 사라지는 느낌... 노을 맛집은 여기를 두고 하는 말인 것 같죠? 어린 시절 먹던 경양식 스타일의 두툼한 수제 돈가스도 별미라고 하니, 육식파는 아.묻.따. 다전 식당으로 고고! * 영업 시간 : 월-토 9시 ~ 21시 * 휴무 : 일요일 * 메뉴 - 제주 오겹살 : 1근 35,000원(3인분) - 고추장 철판 : 7,000원(2인 이상) - 오징어 철판/섞어 철판(오징어+제육) : 8,000원(2인 이상) - 수제 돈가스 : 6,000원 #동원집 을지로를 대표하는 노포 중 한 곳인 동원집은 감자국(감자탕)을 주메뉴로 판매하는 곳이에요. 세월의 흔적이 느껴지는 가게 내부 모습 때문인지 맛에 대한 기대감도 높아지는데요 :) 이곳은 감자국을 식사용(1인분)과 안주용(중/대)으로 나눠서 판매하고 있어요. 커다란 양은 솥에 푹 끓여내는 감자국은 깊고 시원한 맛을 내고, 살코기가 실하게 붙은 돼지 등뼈는 젓가락만 스쳐도 살이 발라지는 정도로 부드러운데요! 게다가 포슬포슬 잘 익어 꿀맛이 나는 감자까지....! 반주가 저절로 생각나는 곳임이 틀림없죠? (접시 순대도 별미!) * 영업 시간 : 월-토 7시 ~ 22시 (점심 시간 : 3시 30분 ~ 4시 30분) * 휴무 : 일요일 * 메뉴 - 감자국(식사) : 8,000원 - 감자국(안주) : 중 20,000원 / 대 25,000원 - 접시 순대 : 10,000원 - 머리고기 : 소 15,000원 / 중 20,000원 /대 25,000원 - 순대+머리고기 : 소 18,000원 / 중 23,000원 / 대 : 28,000원 #서울식품 '이런 곳에 핫플레이스가 있다고..?' 싶은 후미진 골목을 지나면 나타나는 서울 식품. 지금 소개해드릴 서울 식품은 흔히 말하는 가맥집이랍니다! 1층은 작은 슈퍼, 2층은 술집(?)으로 운영되고 있는데요. 1층에서 판매하는 과자와 라면은 모두 안주로 먹을 수 있고, 2층에서도 따로 메뉴를 주문할 수 있다고 해요 :D 아래층에서 라면을 골라서 사장님께 가져다드리면 직접 끓여주시는데, 그중에서도 짜장 라면이 가장 인기 있다고 하네요. 2층에서 주문할 수 있는 안주의 가격은 모두 1만 원 이하(골뱅이무침/통오징어 제외), 게다가 소주가 2,500원이라니... 술을 사랑하는 애주가에게는 그야말로 천국과도 같은 곳이네요! * 영업시간 : 월-금 10시 ~ 22시 30분 / 토요일 10시 ~ 19시 (전화 확인 후 방문 추천) * 휴무 : 일요일 * 메뉴 - 햄 후라이 : 7,000원 - 김치전 : 4,000원 - 계란말이 : 5,000원 - 두부 김치 : 8,000원 #풍남골뱅이 을지로 하면 골뱅이, 을지로의 많은 골뱅이 맛집 중 한 곳인 풍남 골뱅이를 소개합니다. 풍남 골뱅이는 원래부터 인기가 많은 맛집이었으나, 많은 방송과 입소문을 통해 더욱 유명해진 곳이랍니다. 이곳 골뱅이는 평소에 맛보던 통조림 골뱅이와는 차원이 다르다고 하는데요- 내가 알던 골뱅이가 이렇게 컸나...? 싶을 정도로 통통하고 커다란 통골뱅이와 고춧가루 양념 팍팍 무친 알싸~한 파채의 조화가 환상적인 맛을 자랑한다고 해요 ;-) 골뱅이를 반정도 먹었을 때 소면을 시켜서 비벼줘야 완성! 서비스라고 믿기지 않을 정도로 고퀄을 자랑하는 부드러운 달걀말이(심지어 리필 가능!)가 매운맛을 잡아주어 끊임없이 먹을 수 있다고 하네요! * 영업시간 : 월-토 16시 까지 * 휴무 : 일요일 * 메뉴 - 골뱅이(국내산) : 29,000원 - 골뱅이(수입산) : 26,000원 - 국수 사리 : 3,000원 #혜성슈퍼 서울 식품과 쌍두마차를 이루고 있는 가맥집이죠. 혜성 슈퍼입니다! 혜성 슈퍼 역시 술, 라면, 과자, 통조림 등 슈퍼에서 팔고 있는 모든 식품들이 안주가 되는 곳인데요. 이곳은 1층 슈퍼+테이블 자리와 건물 옆 야외 자리로 이루어져 있어, 바깥에서 시원한 바람을 맞으며 술 한 잔 기울이기에 안성맞춤이라고 해요 :D 메뉴판은 없지만 눈치 것(옆 사람이 시키는 메뉴 참고...) 짜장라면, 군만두, 비빔면, 스팸 등을 주문할 수 있답니다. 이곳의 인기 메뉴는 짜파구리라고 하는데요. 짜파구리+고추 참치의 조화가 좋다고 하네요! * 영업시간 : 매일 14시 ~ 24시(오픈 시간 불규칙) #을지오뎅 감성 폭발 오뎅바 좋아하는 사람 여기여기 모이세요. 배는 부르지만 을지로 갬성을 족므 더 즐기고 싶다면 을지오뎅으로 Go! 아담한 크기의 을지오뎅은 간단한 안주와 함께 하루를 마무리하는 사람들로 늘 북적이는 그야말로 힙플레이스랍니다. 이곳의 시그니쳐 메뉴는 바로 도루묵구이인데요. 탱글탱글 알이 꽉 찬 도루묵구이의 비주얼은 살짝 호불호가 갈릴 수 있지만... 일단 맛을 보고 나면 씹을수록 고소한 맛에 중-독! 시원한 어묵 국물과 쫄깃한 어묵 꼬치에 어느새 배부름을 잊고 폭풍흡입 하는 나를 발견...! * 영업시간 : 매일 16시 ~ 24시 * 메뉴 - 도루묵 구이 : 13,000원 - 어묵 : 1개 1,000원(메인 메뉴 주문 시 주문 가능) #원조녹두 마지막으로 소개할 곳은 원조 녹두라는 가게입니다 :D 평소 소주, 맥주보다는 막걸리를 선호하시는 분이라면 주목해주세요. 원조 녹두 역시 을지로 노포의 바이브가 물씬 풍기는 곳인데요. 세월이 느껴지는 문을 열고 들어가면 복층 구조의 가게 내부가 손님들을 맞이합니다. 연령대는 20대부터 중장년층까지 다양해요 :) 이곳 역시 을지로 맛집답게 가격이 저렴한 편인데요. 녹두전~고추전 등이 9,000원~11,000원 사이에 판매되고 있어요! 원조 녹두 단골 손님들 모두가 입을 모아 맛있다고 말하는 베스트 메뉴는 고추전과 고기 녹두랍니다. 특히 파와 함께 매콤한 고추, 고기, 달걀 물을 입혀 지져낸 고추전은 씹히는 맛이 풍부해 막걸리와 찰떡궁합을 자랑한다고 해요! * 영업시간 : 평일 16시 ~ 23시 / 주말 16시 ~ 23시 * 메뉴 - 고추전 : 11,000원 - 해물 파전 : 10,000원 - 고기 녹두 : 9,000원 - 막걸리 : 3~4,000원 지금까지 힙의 상징 종로와 을지로의 힙플레이스를 모두 살펴보았습니다! 저렴한 가격, 맛있는 음식, 인간미가 넘치는 분위기, 루프탑까지 종로·을지로 가야 할 이유가 충분한 것 같죠? 오늘 퇴근길은 마음 맞는 친구 또는 소중한 사람과 함께 종로·을지로 힙플레이스에서 지친 심신을 달래보시는 거 어떨까요 :-D 더 많은 이야기가 궁금하다면? ▼▼▼ ios : https://goo.gl/kj0EjD android : https://goo.gl/X3xykZ
아오리의행방불명 ; 건대점
이시국에 무슨 아오리의행방불명이냐고 할 수 있지만 18년 늦은 포스팅이에요 그냥 뭍고 가기엔 아쉬워서 올려봐요 크나큰 사건이 있었지만 건대점은 아직 건재하더라구요 그래도 역시 사건의 영향이 있는지 할인까지 하고 있어요 지금까지 아오리의행방불명 건대점을 두번가봤어요 (사건이 터지고 나선 간 적이 없지만...) 두번 다 혼자갔었네요.... 하아...... 그래도 여기는 정말 혼밥하기에 딱 좋은 곳이라서 부담이 없었어요 처음가면 직원이 번호를 안내해주고 그 번호앞에 앉으면 되요 사용법이나 더 맛있게 먹는 법 등이 적혀있어요 천천히 주문해도 눈치주는 직원도 없는 고독한 독방 그 자체에요 메뉴판을 보고 주문서를 작성하면 되요 고명, 토핑도 올릴 수 있는데 사실 가독성이 좋지않아서 처음온 사람들은 주문하기가 힘들 것 같아요 물과 후추통이 테이블 한 쪽에 있어요 이런 어두운 분위기를 별로 안좋아해서 그런가.... 어릴 때부터 어두운데서 밥먹는거 아니라고 배워서 그런가 어두운 곳에서 밥먹는 건 넘나 싫어요 멍때리고 앉아있으면 천막 사이로 음식이 나와요 플레이트에 딱 라멘만 나오거든요 라멘도 저렴한 가격은 아닌데 한국사람으로 반찬하나 없는 상은 아쉽기만 해요 그래도 진한 육수와 알맞게 익은 반숙이 참 좋았어요 면은 생각보다 얇았어요 객관적으로 나쁘지 않아요, 아니 맛있는 축에 속해요 사실 제 입맛에는 동네 작은 가게였던 시부야가 투박하지만 맛있었는데 폐점을 해서 최근에는 맛있는 라멘집 찾기가 어려워진 것 같아요 http://alvinstyle.com/220013456839 혼밥에 만원은 비싼 감이 있지만 아마.. 이젠... 안오겠죠...??? 아오리의행방불명 ; 건대점
파리의 상징적 건축물_에펠탑
에펠탑은 건축가 소브스트르와 교량 기술자 에펠이 1889년 파리 만국 박람회를 기념하기 위해 만들었다고 해요. 324m 높이에 18,038개의 금속, 2,500,000개의 리벳으로 만들어진 에펠탑은 철의 여인이라고도 불린대요. 그럼 지금부터 에펠탑의 모습을 보여드릴게요. 전망대를 가기위해 선 줄에서 찍은 에펠탑의 모습이에요. 에펠탑은 테러의 위험도가 높은 편이라 들어가기 위해선 2개의 검색대를 통과해야 하구요, 그래서 미리 예약하지 않을 시엔 오랜시간 줄 서서 기다려야 해요. 티켓요금은 아래 이미지와 같으며 참고사이트_http://www.toureiffel.paris/en 입니다. 에펠탑에 올라가는 2가지 방법: 걷기, 엘리베이터 타기 (줄은 달라요) 인데 전 엘리베이터를 타고 2층전망대로 갔어요. 사요궁전의 모습이에요. 샹드마르스 공원의 모습이에요. 유료 망원경을 통해 더 자세히 파리 시내를 볼 수도 있어요. 도시계획가, 조경가, 건축가들에 의해 계획적으로 가꾸어진 파리의 전경을 다양한 각도로 바라보는 즐거움과 경이로움을 느낄 수 있던 시간이었어요. 크게 4단계를 거쳐 도시계획이 이루어졌다는 글 중 제일 와 닿았던 문장이 '기존 시가지에 종횡의 새로운 가로망을 형성하고 시내 중요지점들을 상호 연결했다.' 였어요. 전선이 없고 곳곳에 시민들을 위한 공원들이 조성되어 있으며 애정을 가지고 터전을 가꾸는 이들이 있었기에 더 멋진 풍경이었어요. 세느강 유람선 선착장이에요. 세느강을 보며 커피 마시기_2층 전망대에 커피숍이 있는데 아메리카노를 3유로(?)에 마셨던 것 같아요. 맛있게 마시며 파리의 여기저기를 구경했어요. 해가 지기 시작할 무렵의 에펠탑의 모습이에요. 밤에 세느강에서 유람선을 탔었는데 그 위에서 찍은 에펠탑의 모습이에요. 때마침 라이트닝쇼를 하고 있어서 얼른 카메라를 꺼내 찍었어요. 사진보다 동영상을 더 많이 찍었는데 올리기 번거롭다보니 못 올려서 아쉬워요ㅠㅠ 파리 여행중에 제일 고대했던 에펠탑을 실제로 보게 되어 ♡행복♡했어요. 가슴 벅차고 기쁘고 즐겁고 엔돌핀을 돌게 하는 에펠탑의 사진을 끝으로 글을 마칠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