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apter2
10,000+ Views

Pass the baton

도쿄 오모테산도 힐즈에 가면 제가 가장 즐겨찾는 빈티지샾인 Pass the Baton 이라는 가게가 있습니다. 이름에 걸맞게 누군가의 물건이 새로운 주인을 만나 바톤을 건네받는다는 취지인데요, 여기서 재밌는 사실은 물건을 위탁한 전 주인의 신상이 공개가 된다는 것입니다. 신용도도 더해지고 재밌기도 한 기획인듯 싶습니다. 전 얼마전에 이 가게에서 이니셜링 하나를 구입했습니다. 무려 1864년도에 제작된 물건이였죠 다음에 여러분들도 한번 가보시길 !

4 comments
Suggested
Recent
한국 빈티지 샵엔 괜찮은 반지가 없는데 일본엔 있군요!! 꿀팁 감사합니다!
오 이런게있군영
컨버스도 너무 예쁜데 이 반지 또한 정말 독특하고 매력적이네요 💙
감사합니다!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영화 속 신스틸러 스니커 열전 TOP 7
Editor Comment 스니커 마니아라면 영화를 관람해도 자연스레 주인공의 신발에 눈길이 가기 마련이다. 다양한 역할에 따라 어떤 모델을 착용하고, 스타일링 했는지 눈에 들어오는 것이 일상. 영화 속 명품 조연을 맡았던 <포레스트 검프>의 나이키 ‘코르테즈’부터 상영 내내 은근슬쩍 눈길을 사로잡던 모델까지 <아이즈매거진>이 수많은 작품 속 신스틸러 스니커들을 모아봤다. 과연 자신이 실제 소장하고 있는 제품도 포함됐을지 지금 바로 아래에서 확인해보자. <킹스맨: 시크릿 에이전트> 아디다스 오리지널스 x 제레미 스캇 ‘윙 2.0’ 정갈한 슈트 패션으로 큰 화제를 모았던 <킹스맨>에 스니커 이야기가 뜬금없다고 생각했다면 영화를 다시 한 번 보길 추천한다. 시즌 1 당시 주인공 ‘에그시’가 젠틀맨으로 변하기 전 착용한 스타일을 기억하는가. 스냅백과 저지에 아디다스 오리지널스(adidas Originals) x 제레미 스캇(Jeremy Scott) 협업 컬렉션 ‘윙 2.0’을 착용한 그는 머리부터 발끝까지 반항적인 면모로 처한 상황과 캐릭터를 여과 없이 드러냈다. 날개가 부착된 유니크한 비주얼과 킹스맨 요원으로 달라지기 전 본래의 모습이었기에 더욱 기억에 남는 스니커. https://youtu.be/BA4RMqEKy5Y <뺑반> 나이키 ‘에어 모나크 4’ 지난해 개봉한 <뺑반> 속 순경 역을 맡은 ‘류준열’은 색이 다 바랜 레더 재킷과 회색 트레이닝팬츠 그리고 나이키(Nike)의 ‘에어 모나크 4’를 착용하고 마치 단벌 신사인 듯 영화 내내 동일하게 등장한다. 본래 흰 어퍼에 네이비가 믹스돼 깔끔하면서 빈티지한 매력이 깃든 제품이지만, 작품에서는 때가 탄 모습에 언뜻 그레이 컬러인지 의심이 갈 정도. 패션에 전혀 관심이 없는 캐릭터처럼 오래된 신발장에서 몇 십년 전 스니커를 꺼내 신은 듯 어글리한 디자인에 깊은 인상을 남긴 모델이다. <스파이더맨: 뉴 유니버스> 에어 조던 1 ‘시카고’ 스파이더맨 시리즈 중 스니커 마니아들의 눈길을 사로잡은 운동화가 있다. 애니메이션 버전의 새로운 주인공 ‘마일리 모랄레스’가 극중 착용한 에어 조던(Air Jordan) 1 ‘시카고’. 마치 신발을 모티브로 한 영화인 듯 내리 등장한 제품은 에어 조던의 상징인 레드, 화이트 컬러의 조합과 캐릭터의 이미지가 부합해 더욱 높은 시너지가 발휘됐다. 개봉을 기념해 스파이더맨 슈트를 연상케 하는 패턴, 컬러로 변형한 ‘오리진 스토리’가 발매돼 선풍적인 인기를 모으기도. <어벤져스: 에이지 오브 울트론> 아디다스 ‘아디제로 프라임 부스트’ <어벤져스>의 두 번째 시리즈에 등장하는 ‘퀵 실버’가 착용한 아디다스 ‘아디제로 프라임 부스트’. 히어로의 특성인 빠른 스피드를 고스란히 담아낸 스니커는 괜히 이 제품을 신으면 나도 모르게 저절로 초능력이 생길 것 같은 느낌을 자아낸다. 눈에 보이지 않을 정도로 빨리 달리는 모습에 모든 능력은 운동화에 달린 듯 신발의 존재감을 배가시켜 내구성과 기능성 등 홍보 효과를 톡톡히 누린 제품. <아이로봇> 컨버스 ‘척테일러 레더’ 극중 주연을 맡았던 ‘윌 스미스’의 스타일을 완성시켜주는 컨버스 ‘척테일러 레더’. 그는 영화 초반부 어렵게 구했다는 말과 함께 박스를 열고 만족스러운 표정으로 스니커를 확인한다. 참고로 작중 배경은 먼 미래로 주인공의 할머니는 촌스러운 신발이라고 핀잔하던 신발이었지만, 작품 성행 후 ‘컨버스 아이로봇’으로 불리며 많은 이들에게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진리의 블랙/화이트 조합과 클래식한 디자인으로 여전히 변치 않는 인기를 누리고 있다. <포레스트 검프> 나이키 ‘코르테즈’ 달리기밖에 모르는 사나이 ‘포레스트 검프’가 그의 절대적인 존재이자 첫사랑 ‘제니’에게 선물 받은 나이키(Nike) ‘코르테즈’. 새하얀 어퍼에 빨간 스우시, 파란 컬러 믹스가 돋보이는 제품은 그녀가 떠난 뒤 미 대륙을 횡단하고 다 닳아 해진 모습이 영화가 끝난 뒤에도 잔상이 선명히 남아있다. 영화 속 순수한 마음처럼 나이키 클래식의 역사라 해도 과언이 아닌 스니커는 2017년도 코르테즈 45주년 기념 재발매되며 지금까지도 꾸준히 사랑받는 스테디 아이템이다.  <독타운의 제왕들> 반스 ‘어센틱’ <독타운의 제왕들>은 로스앤젤레스에서 활동하는 스케이트 보더들의 거칠고 자유분방한 라이프스타일이 그대로 구현된 영화로 스케이트보드의 상징과도 같은 반스(Vans) ‘어센틱’ 네이비가 줄곧 등장한다. 젊은 청춘들의 열정과 스트릿 컬처를 대변하는 반스와 제격인 작품은 극이 끝나고 나면 스케이트보드와 스니커를 함께 구매하고 싶은 충동이 생길 정도다. 더불어 지난해 영화에 영감받은 디자이너 우영미와 함께한 최초의 로컬 협업 컬렉션이 출시돼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더 자세한 내용은 <아이즈매거진>링크에서
[다이어트 식단] 곤약 시리즈 2 : 컵곤약 시리즈 후기
닥터 리브 곤약 시리즈 종류별로 다 시켜봤습니다. 앗, 맛 없을 듯 하여 모밀은 빼고. 결론적으루다가, 추천은 못드리겠습니다. 사천짜장, 비빔면, 곤약 떡볶이 세 종류를 먹어보았음. 사천짜장 일단 아침이니 매운 것 먹기 좀 부담스러워서 사천짜장을 먹어봄. 124 kal 곤약면 소스 가격 : 4000원 가량 겁나 매움. 매운거 잘 먹는 내게도 아주 얼큰할 정도. 면빨 : 더도 말고 덜도 말고 딱 실곤약. 단면 형태가 네모 납짝하긴 하지만 식감이 실곤약과 차이 없음. 실곤약에 매운 짜장을 비벼 먹는다고 상상해보면 딱히 맛있을 것 같은 맛은 아니지 않은가... 딱 그맛이다. 다 먹느라 고생했다. 비빔면 점심은 비빔면 110 kal 곤약면 소스 김/깨 가루 가격 : 4000원 가량 실곤약에 초고추장에 김가루. 딱 그만큼. 1. 지난 카드에 실곤약이 그닥 먹기가 좋은 식감이 아니므로 그 식감을 중화시킬 무언가가 필요하다는 지적을 한 적이 있다. 그러나 이건 순수하게 실곤약과 매운 양념이므로 정말 먹기 힘들었음. 2. 간편함을 장점으로 들 수 있다 하겠으나, 실곤약 비빔면을 만들어 먹는 것과 내 입장에서는 큰 차이가 없다. 어차피 곤약면은 충진수 안에 들어 있고 그걸 한번 헹구어 내는 과정은, 요놈이나 실곤약이나 똑같다. 양념장은 일회용 봉지에 들어 있는 것을 쭉 짜서 쓰는 것 vs. 고추장, 설탕, 식초로 만들어 먹는 것의 차이. 종이컵 그릇과 김가루를 제공한다는 점 정도. 3. 가격은 4000원 정도. 실곤약은 1000원 정도. 나는 개인적으로 실곤약을 사서 만들어 먹는 편이 나았다. 자세한 노하우는 이 카드를 참고 https://www.vingle.net/posts/2598290 떡볶이 저녁은 기대했던 떡볶이! 다이어트식 떡볶이, 그 얼마나 강렬한 유혹인가. 엄청난 기대를 가지고 도전한만큼 실망이 크다 못해..... 분노를... 103kcal 곤약떡이라고 우기는 것 소스 가격 : 4000원 가량 내가 분노한 이유는 "떡볶이"라고 부를라치면, 최소한 "떡볶이" 비스무리한 흉내라도 내던가, 비슷한 맛을 내기 위한 "노력"의 흔적이라도 엿 보였어야 한다는 것. 그.러.나 이건 더도 말고 덜도 말고 딱, "떡 모양으로 자른 곤약에 고추장을 묻혀 먹는 맛" 이니 곤약을 극도로 애정하는 소비자가 아니라면 신중히 판단 하시기를 권고. 저의 리뷰가 너무 편파적일 수도 있으니, 다른 카드도 참고 하셔유~ https://www.vingle.net/posts/2598456 대체 식품을 맛있게 만든다는 것이 어디 쉬운 일인가... 나는 맛이 없음에 분노한 것이 아니다. 다이어트 하는자들의 절박함을 이용하여 "날로 먹으려" 드는 마인드가 나를 화나게 했고! 기대감으로 대량으로 구매 버튼을 누른 손가락... 니 손가락? 아니, 내 손가락...! 자를 수도 없고... !! 쌓여 있는 저놈들은 어쩔... 에잇 제길... !! 화난다!!
"난 모든 식사에 최선을 다하지."
갑자기 뭔 소리냐고요? 바로 라쿤맨의 명언입니다 헤헤 너굴맨이 처리했으니 안심하라구! 짤로 유명한 이 칭구 ♪(*´θ`)ノ 알고보면 이 친구는 너구리가 아니라 '라쿤'입니다. 뜻밖의 박력...๑•̀ㅁ•́ฅ✧ 가오갤의 귀..요미...???? 로켓도 라쿤이죠! 장난꾸러기 라쿤의 매력을 극대화 시킨 캐릭터가 아닐까요? ᕕ( ᐛ )ᕗ 컄컄컄!!! 내가 바로 라쿤이다!!! 토끼가 아니라고!!!!! 캬캬캬컄!!! 암튼 오늘은 장난꾸러기 얄개 라쿤의 먹방을 소개하려고 해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 실은 이 카드를 쓰게 된 계기가 있는데....❛ε ❛♪ 바로 이 짤 때문입니다 후후후 카드의 제목처럼 최선을 다 해 밥을 먹는 라쿤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숨은 좀 쉬면서 먹어 ㅠㅠㅠㅠㅠㅠ 수영장의 펠프스가 호흡하듯 최선을 다해 식사중인 라쿤찡 그런데 찾아보니 라쿤의 식사 장면들이 모두 꿀귀 졸귀탱이더군요 (ง •̀ ▾•́)ง 혼자 보기 너무 아쉬워 빙글러 여러분들과 함께 보고자 데려왔습니땅! 💙 그럼 함께 감상해보실까요 햫햫 어머머... 날 위해 준비한 사료라고...? 이럴수가 넘모 감동이야 ( Ĭ ^ Ĭ )  ❤️ 최소 프로포즈의 순간 💍✨ 포도 캽캽캽 넘 맛있어 캽캽캽 크아- 뒤집어 진다앍! 캽캽캽!!!!! 솜사탕도 깨끗히 씻어 먹어야딩 (╹౪╹*๑) 읏챠.......ㅇ....?????????? 어디... 어디갔어.....솜사탕아...어...어ㄷ..ㅣ...??? 으으으읏!!! 주세여!!!!!!!! (๑و•̀Δ•́)و 바들바들.... 으으읏.... 주....주떼ㅇㅕ....!!!!!!! 으핫핫핫! 이 사료는 내꺼닷!!! 햫햫햐!!!!! 따라올테면 따라와봐! 햫햫!!!!!! -괴도 라쿤 와아아앍!!!!!!!! 맛있어!!!!! 포도 맛있어!!!!!!!!!!!! 크아- 뒤집어 진다앍! 캽캽캽!!!!!222 즈에발... 인간님.... 먹을 것을 주세요....(。•́︿•̀。) 맛난 것 좀 나눠주시죠... 굽신굽신.... 아이고 쇤네 배가 너무 고픕니다요...T.T 스윽- 냠냠냠 맛이따 맛있어! 후후후 ₍₍ ◝(・ω・)◟ ⁾⁾ 앗 카메라..!! (안먹은척) 로켓.. 너 로켓이니...????????? 로켓이 실제로 존재했다니? ✧ ☆ ٩(`・0・´)و 옷은 또 어디서 구해서 이렇게 귀엽게 입어썽 마무리로 맛있는 식사 후, 뒷정리 중인 라쿤찡 (๑ •̀ω•́)۶ 음식만 닦아 먹는게 아니라 바닥도 깨끗하게 닦는군...후후 정말 보면 볼수록 귀여운 생명체얏..❤️ (뭐 바닥에 떨어진거 없나..)
34
4
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