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andandesign
500+ Views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부산IN신문] “보이는 것을 뛰어넘다” 부산 디자인 스튜디오 모아그라픽스(moa graphics)
“디자인이 필요한 이유는 생각이나 표현하고 싶은 고유의 색을 나타내기 위해서예요. 유행을 좇는 디자인보다 보이는 것을 넘어 본질과 가치에 집중하는 디자인을 하고 싶어요” - 모아그라픽스 트렌드에 맞춰 비슷한 디자인이 쏟아져 나오는 가운데 본질과 가치를 최우선으로 여기는 ‘모아그라픽스’가 1년이 채 되지 않은 스튜디오임에도 명확하고 직관적인 디자인 솔루션을 선보이며 부산의 대표 디자인 회사로 주목받고 있다. ‘모아그라픽스(대표 손모아)’는 시각 디자인을 중심으로 편집(인쇄, 출판 디자인), 아이덴티티(로고, E.I, 패키지), 사이니지(안내판) 등의 다양한 비주얼 디자인 작업을 하는 부산 소재의 그래픽디자인 스튜디오이다. 아트웍적인 요소에 힘을 싣기보다 디자인의 근본적인 역할을 수행하는 데 중점을 두고 있는 모아그라픽스는 프로젝트에 대한 정확한 이해를 토대로 전략적인 스토리텔링과 디자인 문법을 활용해 클라이언트에게 가장 적합한 시각적 솔루션을 제공하는 것이 강점이다. 디자인 과정은 무엇보다 본질에 집중하는 데서 비롯된다. 장식적인 요소는 최대한 걷어내고 핵심적인 요소만 남긴 후 논리에 따라 하나씩 연결해 나아가며 자연스럽고 설득력을 갖춘 디자인 어법으로 시각화한다. 이런 독특한 프로세스를 통해 디자인은 매우 명확하고 직관적인 시각 형태의 결과물로 나타난다. 작업물들이 대개 미니멀하고 아이코닉한 형태의 것들이 많은 이유도 이 때문이다. 직관적이고 설득력을 갖춘 디자인을 통해 그동안 부산문화재단, 부산세관, 경상남도청, 창원시, 김해시 등 공공기관 디자인을 도맡아 진행하며 디자인 작업에 대한 신뢰성을 확보했다. 모아그라픽스는 앞으로의 목표와 비전에 대해 “우선적으로는 부산 디자인 회사로서 확실하게 자리매김하는 것이 단기 목표다”라며 “우리만의 색깔과 개성으로 실용적이고 명확한 디자인 솔루션을 찾는 소비자들을 위한 브랜드로 포지셔닝 하고 싶다”고 말했다. 이어 “디자인을 통해 많은 일상적 불편함을 해결해 나가고 보다 많은 이들의 삶의 가치를 높여줄 수 있는 디자인을 하고 싶다”며 “디자인이 가진 근본적 가치를 실현할 수 있는 실천적 디자인 집단으로 되는 것이 최종 목표이자 비전이다"라고 전했다. 천세행 기자 / busaninnews@naver.com #모아그라픽스 #디자인 #부산디자인회사 #디자인이필요한이유 #아이덴티티 #사이니지 #비주얼디자인 #로고디자인 #EI디자인 #패키지디자인 #디자인잘하는회사 #디자인솔루션 #이미지 #스토리텔링 #브랜딩 #그래픽디자인 #시각디자인
[오늘의 맥주]: 217. Kriek Mariage Parfait (2016)- Brouwerij Boon(완벽한 결혼 기념주)
오늘 소개할 맥주는 한국에서도 상당히 합리적인 가격으로 판매가 되고 있으며, 현대 자연 발효 맥주 명맥을 책임졌던 분 양조장의 Kriek Mariage Parfait입니다. 해당 맥주는 '완벽한 결혼'이라는 의미를 가지고 있는데요. 실제로, 당시 양조사는 가족 결혼 기념을 위해서 만든 맥주라고 합니다. 해당 맥주는 무가당, 무착색제 원칙으로 전통 방식으로 1 리터당 400g의 야생 체리를 사용해서 오크 푸더에서 6~8개월 정도 숙성을 거칩니다. 또한, 병에서 추가로 숙성을 거쳐, 체리의 캐릭터가 상당히 매력적인 맥주로 유명합니다. 맥주 정보; 이름: Kriek Mariage Parfait (2016) ABV: 8% IBU: N/A 구매처: 크래프트 브로스 서래마을 구매액: 15,000 원 먼저, 잔에 따라내면 루비색을 띠며, 헤드는 잔잔하게 형성됩니다. 형을 맡아보면, 짙은 체리 과육 향이 느껴지며, 약간의 허브, 오크 그리고 브렛 향이 느껴집니다. 마셔보면, 적절한 탄산감과 함께, 선명한 체리 향과 함께 허브 향이 느껴집니다. 미디엄 바디감을 가지고 있으며, 짧은 여운을 지나고 드리아하게 마무리됩니다. 완벽한 결혼 기념주 '완벽한 결혼'이라는 이름처럼 참으로 대단한 맥주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특히, 체리와 람빅 캐릭터의 조화는 정말 훌륭했고, 술이 낯선 분들도 부담없이 즐길 수 있는 맥주라는 인상이 받아서, 정말 모두를 위한 기념주라는 인상이 강했습니다. 다채로우면서도 부드럽고 그러면서도 선명한 캐릭터는 이 맥주를 오랫동안 기억하게 만들거 같네요.
무려 33만명이 참여해 완성된 <모두의 풍속도>
궁중문화축전에서 진행했던 <모두의 풍속도> *_* 풍속도에 등장할 나만의 캐릭터를 만들 수 있는 이벤트였죠 ! 드디어 풍속도가 완성되었다는 소식을 듣고 어떤 모습인지 확인해 봤는데 . . . 저기 회색점들이 보이시나요 ? 조금 더 확대를 해보면 . . 이 모든 점들이 사람들이란 사실 +_+ ! ! 정 - 말 빼곡하죠 ? ! 확대해보면 너무 너무 귀여운 포인트들이 많아요 *_* 혹시 무대위 저 분들은 BTS ? ㅎ.ㅎ 궁궐 안에서 춤추는 왕 너무 귀엽지 않나요 ㅠ.ㅠ 모여서 열심히 상모를 돌리는 사람들도 있고 먹보의 민족답게 열심히 식사중인 분들과 지붕위의 고양이들 ㅠ.ㅠ 용이 나타났지만 관심 1도 없이 흥에 취해 춤을 추고 식사를 하는 사람들 ㅎㅎㅎ 영화를 보는 공간에서는 빈백에 누워 있기도 해요 - ( 식사하는 분들은 빠지는 곳이 없네요 ㅎ.ㅎ ) 신나는 자진모리 장단에 맞춰 춤추는 파티장도 있고요 ! 위에서 보셔서 아시겠지만 누워있는 포즈가 가장 인기가 많았고요 저도 옆으로 누워 핸드폰 보는 그림으로 만들었는데 현대인들에게 역시 핸드폰은 필수죠 ? 기왕 신나게 춤추고 놀려면 알딸딸하게 술도 한 잔 해야죠 - 너무 너무 귀여운 포인트들이 많아서 보는 재미가 있는 <모두의 풍속도> 아래 링크를 들어가시면 감상하실 수 있어요 ! 과연 자기의 캐릭터를 찾아내는 분도 있을까요 ? *_*
미니멀리즘이 ㄹㅇ 치트키 디자인인 이유.jpg
대략 20년 전 디자인 20년도 더 된 디자인 15년쯤 된 디자인 대략 반세기 이상 지난 디자인과 20년 전 디자인 등등... 어느 시대 물건을 가지고와도 어느 시대와도 잘 어울리는 디자인이 된다는게 미니멀리즘의 가장 큰 장점. 이 분야 투톱은 디터 람스와 조니 아이브. 조니 아이브가 가장 존경하는 디자이너로 디터 람스를 꼽았을 정도로 디터 람스의 디자인은 수십년 넘게 지난 50~60년대 디자인임에도 불구하고 현재에 가져와도 시대와 잘 어울리는 작품이 됨 그야말로 미친듯이 심플, 심플 이즈 베스트. 참고로 애플은 홈페이지도 미니멀리즘을 도입했는데 2001년 iPod 출시 당시 홈페이지와 2007년 iPhone 발표 당시 홈페이지가 지금 홈페이지와 크게 다르지 않음... 그래도 역시 이 분야 최강은 디터 람스. 수십년은 지난 디자인인데도 지금 막 출시된 신제품의 세련된 디자인처럼 보임. 디터 람스의 디자인 10원칙 1. 좋은 디자인은 혁신적이다. 2. 좋은 디자인은 제품을 유용하게 한다.  3. 좋은 디자인은 심미적이다.  4. 좋은 디자인은 제품을 이해 가능하게 한다.  5. 좋은 디자인은 요란하게 거슬리지 않는다. (불필요하게 장식적이지 않다.)  6. 좋은 디자인은 정직하다.  7. 좋은 디자인은 시대에 구애받지 않는다. 8. 좋은 디자인은 마지막 디테일까지 철저하다.  9. 좋은 디자인은 환경 친화적이다.  10. 좋은 디자인은 가능한 최소한으로 디자인된다. 왜 위에 애플 제품이 많냐면... 바로 이 디터 람스가 다큐멘터리 'Objectified'에 출연했을 때, 이러한 '좋은 디자인의 원칙'을 가장 잘 이루어내고 있는 기업으로 애플을 뽑았을 정도라서.. 출처 : 루리웹
[ 디자이너가 사랑하는 폰트 추천편 ]
디자인분야에서 일하시는 분들이 관심이 많은 부분이 색체랑 글꼴 등인 것 같습니다. 디자이너들 뿐만아니라 오늘 컨텐츠는 많은 분들이 관심많으시고 유용하게 쓰이실 것 같다고 예상이 됩니다~! 1. 네이버 – 나눔글꼴 카드뉴스에 많이 사용되는 폰트 중 하나입니다 나눔글꼴은 무료배포하고 한글에 대한 사랑과 애정이 담긴 글꼴입니다. 네이버가 2008년 이후 한글의 아름다움을 뽐내고 있습니다 * 라이선스 : 오픈 라이선스 http://hangeul.naver.com/2016/nanum 2. 배달의 민족 – 연성, 도현, 한나는 11살체, 주아체 카드뉴스에 많이 사용되는 폰트 중 하나인 배달의 민족 글꼴은 무료배포입니다. 카드뉴스에 가독성이 가장 좋다고 생각되는 폰트입니다. 그 중에서 도현체를 추천드립니다. 이 글꼴은 우아한 형제들을 위한 폰트입니다. * 라이선스 : 오픈 라이선스 http://font.woowahan.com/ 3. 야놀자체 - 야체 야놀자체(야체)는 친근감을 중시하며 리듬감과 자유로움을 부여했습니다. 야체의 특징은 이목을 집중 시키고, 편안함과 자연스러움을 줍니다. 야놀자체 글꼴은 무료배포이고 다양한 곳에 사용 가능한 폰트입니다. * 라이선스 : 오픈 라이선스 http://cast.yanolja.com/detail/2171 4. 구글x어도비시스템 - 본고딕 본고딕은 구글과 어도비의 콜라보로 탄생한 폰트입니다. 아름답게 만들어진 무료폰트이고 여러 언어로 사용 가능합니다. 방대한 양의 Beautiful한 폰트를 무료로 다운 받을 수 있습니다. * 라이선스 : 오픈 라이선스 https://goo.gl/1JfRIO 5. tvN – 즐거운 이야기체 즐거운 이야기체는 즐거움을 담은 손글씨입니다. 관심을 갖게 만드며 보는 사람에게 즐거움을 제공합니다. Tvn에서 10주년 기념으로 탄생한 글꼴로써 무표 폰트입니다. * 라이선스 : 다른 소프트웨어와 번들하거나 응용하여 재배포 할 경우 출처 표기를 필수 http://tvn10festival.tving.com/playground/tvn10font 프로젝트 의뢰할때는 프리모아 : www.freemoa.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