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amasutra7702
1,000+ Views

내 인생에 오월이 오면...

이글거리는 태양에.......
울타리에 장미는 피어 나겠지
내 인생에 오월이 오면 
 
맨 발의 맨 몸으로......
땅에 딩굴어도 좋을 사랑아 
 
삶은.......
청보리 밭으로 익어가고
찔레꽃같은 사람냄새도 나겠지
 
오월이 오면
가진 것은 없어도 욕심없이도
하늘을 바라기하며 살아도
내게는 행복한 달 
 
생은 푸른 바람처럼 싱그럽고
새들처럼 자유롭게 노래하겠지 
 
가자~가자~
오월이 오면 꽃뱀처럼.....
헌 옷가지 벗어 던지고
실오라기 하나 걸치지 않는 마음으로
저 들판을 가로질러 구름처럼 홀러가자 
 
냇물처럼 풀꽃에게도
속삭여야지.....
그 때를 만난다면 인사를 해야지...... 
 
가자~가자~
내 인생 오월이 오면
네 손을 내가잡고
내 손은 네가잡고 우리 함께 가는길 
 
희망의 태양이 떠오른다.... 
 
나의 가슴엔
장미같은 정열의 불꽃이 탄다
그대의 삶이 행복하시다면 
 
오월에 내 인생 좋겠네.
정말 참 좋겠네.
 
-----김 사랑---- 

#좋은글모음 #좋은글귀 #명언모음 #아침좋은글 #좋은글귀 #인생명언 #희망을주는글 #힘이되는글 #짧고좋은글귀​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 나를 생각하면... ◇-
나는 믿는다고 하면서 의심도 합니다. 나는 부족하다고 하면서 잘난 체도 합니다. 나는 마음을 열어야 한다고 하면서 닫기도 합니다. 나는 정직하자고 다짐하면서 꾀를 내기도 합니다. 나는 떠난다고 하면서 돌아와 있고 다시 떠날 생각을 합니다. 나는 참아야 한다고 하면서 화를 내고 시원해 합니다. 나는 눈물을 흘리다가 우스운 일을 생각하기도 합니다. 나는 외로울수록 바쁜 척합니다. 나는 같이 가자고 하면 혼자 있고 싶고 혼자 있으라 하면 같이 가고 싶어집니다. 나는 봄에는 봄이 좋다 하고 가을에는 가을이 좋다 합니다. 나는 남에게는 쉬는 것이 좋다고 말하면서 계속 일만 합니다. 나는 희망을 품으면서 불안해하기도 합니다. 나는 벗어나고 싶어 하면서 소속되기를 바랍니다. 나는 변화를 좋아하지만 안정도 좋아합니다. 나는 절약하자고 하지만 낭비할 때도 있습니다. 나는 약속을 하고나서 지키고 싶지 않아 핑계를 찾기도 합니다. 나는 남의 성공에 박수를 치지만 속으로는 질투도 합니다. 나는 실패도 도움이 된다고 말하지만 내가 실패하는 것은 두렵습니다. 나는 너그러운 척하지만 까다롭습니다. 나는 감사의 인사를 하지만 불평도 털어놓고 싶습니다. 나는 사람들 만나기를 좋아하지만 두렵기도 합니다. 나는 사랑한다고 말하지만 미워할 때도 있습니다. 흔들리고 괴로워하면서 오늘은 여기까지 왔습니다. 그리고 다음이 있습니다. 그 내일을 품고 오늘은 이렇게 청개구리로 살고 있습니다. #좋은글모음 #좋은글귀 #명언모음 #아침좋은글 #좋은글귀 #인생명언 #희망을주는글 #힘이되는글 #짧고좋은글귀​
인생이 한그루 꽃나무
미친 듯 사랑하며 살다가  그 사랑이 시들면 우정으로 살고, 그것마저도 시들해지면 연민으로 살라는 말이 있지요. 세상에 사랑처럼 좋은 것도 없지만.. 한떨기 꽃과 같아서 피었다가 이내 시들어 떨어지고 말아요. 사랑보다는 우정이 힘이 강하다고는 해도 우정의 잎새 무성하여 오래 갈듯 해도 시간이 지나면 시들해지기는 매 한 가지구요. 꽃피고 잎새 무성할땐 보이지 않던 나뭇가지들이 그제야 삐죽 고개 내미는데.. 그 가지들의 이름이 바로  연민이 아닌가 싶어요.  꽃처럼 화려하지 않고 잎새처럼 무성하지 않아도 나뭇가지들은 변하지 않고 자라나는 거지요. 바람에  흔들리기는 해도 쉽게 꺽이지는 않는거구요.  인생이 한그루 꽃나무라면 그래서 무수히 꽃 피고 잎 지며 사계절을 견디는거라면.. 가장 말이 없고 가장 오래 가는 것이 연민이 아닌가 싶어요. 사랑이 가고 나면 적막해지고.. 우정마저 사라지면 한없이 삭막해지겠지만.. 그래도 연민이 나뭇가지 사이로 달도 뜨고 별들도 새록새록 반짝이므로 우리인생이 살만한것 아닌가 싶어요. 커피처럼 들꽃처럼 향기로운 이야기를 아름답게 쓸 수 있다면 참으로 행복할 것 같아요. 때묻지 않는 순수함으로 세상을 바라보며 혹은 남들이 바보 같다고 놀려도 그냥 아무렇지도 않은듯 미소 지으며 삶에 여유를 가지고 살 수 있다면... 살아가면서 하루 하루 시간의 흐름속에서 그렇게 나이를 먹어가고.. 조금은 모자라도 욕심없이.. 아무 욕심없이 살 수 있다면 얼마나 좋을까요 마음속에서 언제나 음악이 흐르고.. 마음속에서 언제나 아름다운 언어가 흘러나오고.. 그렇게 아름다운 마음으로 아름답게 살아갈 수 있다면 가진 것 넉넉하지 않아도 마음은 부자가 될 수 있을텐데... *좋은글 중에서* #좋은글모음 #좋은글귀 #명언모음 #아침좋은글 #좋은글귀 #인생명언 #희망을주는글 #힘이되는글 #짧고좋은글귀​
내 소중한 벗에게
몸은 비록 멀리 있지만 마음으로 가까운 그리운 벗을 떠올리며 이 글을 씁니다. 백 년도 채 못 사는 오직 한 번뿐인 인생길에 서로 어깨를 기대고 의지하며 고단한 인생 여정을 동행할 벗이 있음은 작은 기쁨입니다. 온갖 이기와 탐욕으로 넘쳐나는 세상 속에서 나만이 뒤지는 것 같은 초조와 불안으로 숨조차 크게 쉬지 못하고 다람쥐 쳇바퀴 돌듯 기계처럼 살아가는 우리의 삶은 어쩌면 목적지 없는 인생의 항해와도 같습니다. 사는 동안 사람답게 살기를 원한다면 어찌 물질적인 빵 만으로만 살 수 있나요? 가끔 자신을 뒤돌아보고 삶의 이유와 의미를 되새기며 영혼의 양식을 먹고 살아야 참으로 사람답게 사는 삶이 아닐까요 우리는 인생이란 화첩에 매일의 그림을 새롭게 그려갑니다 한 번 잘 못 그린 인생의 그림은 지우고 다시 그릴 수 없기에 매일의 그림을 사랑과 정성으로 곱게 그려가야 합니다 모래알처럼 수없이 많은 사람 중에 영혼의 양식을 주고받을 수 있는 아름다운 인연의 벗 하나 있어 그와 더불어 인생의 그림을 함께 그려갈 수 있다면 이 또한 세상을 살아가며 얻는 또 하나의 행복이 아닐는지요 올바른 삶의 길을 밝혀주는 마음의 등대처럼 서로 보탬이 되고 도움을 주며 아름다운 사랑과 우정으로 동행하는 소중한 벗에게 이 글을 띄웁니다. *박현희* #좋은글모음 #좋은글귀 #명언모음 #아침좋은글 #좋은글귀 #인생명언 #희망을주는글 #힘이되는글 #짧고좋은글귀​
사랑하는 사람과 이렇게 살고 싶다
이제 나머지 세월  무얼 하며 살겠느냐 물으면  사랑하는 사람과 이렇게 살고 싶다고     기도로 하루를 열어 텃밭에 가꾼 행복 냄새  새벽별 툭툭 털어 아침 사랑 차리고     햇살 퍼지는 숲길 따라  야윈 손 꼭 잡고 거닐며  젊은 날의 추억 이야기하면서  선물로 주신 오늘을 감사하고     호수가 보이는 소박한 찻집에서  나이 든 옛 노래 발장단 고갯짓으로  나지막이 함께 따라 부르며  이제까지 지켜 주심을 감사하고     한마디 말없이 바라만 보아도  무슨 말 하려는지  무슨 생각하는지 읽을 수 있는     살다 때로 버거워지면  넉넉한 가슴에서 맘 놓고 울어도  편할 사람 만났음을 감사하고     빨간 밑줄 친 비밀  불치병 속앓이 털어놓아도  미안하거나 부끄럽지 않게  마음 나눌 사람 곁에 있음을 감사하고     세상에 태어난 의미요  살아온 보람이며  살아갈 이유되어 서로 믿고 의지하고     가을 낙엽 겨울 빈 가지 사이를  달리는 바람까지 소중하고  더 소중한 사람 있어 그것에 감사하고     그리고 서산에 해 넘으면  군불 지핀 아랫목에 짤짤 끓는 정으로  날마다 기적 속에 살아감을 감사하고     하루해 뜨고 지는 자연의 섭리  차고 기우는 달과 별 보내고 맞는  사계 물고기 춤사위 벗하여     솔바람 푸르게 일어서는 한적한 곳에  사랑 둥지 마련해 감사 기도드리며  사랑하는 사람과 이렇게 살고 싶다.   - 좋은 글, 좋은 생각中  #좋은글모음 #좋은글귀 #명언모음 #아침좋은글 #좋은글귀 #인생명언 #희망을주는글 #힘이되는글 #짧고좋은글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