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7611
1,000+ Views

뜨거운 여름밤 한 잔의 모히또 보다 더 시원한 음악

뜨거운 여름밤
한 잔의 모히또 보다
우리를 더 시원하게 해줄 음악을 추천한다!


<White T-shirt> -종현

<The ocean> - Mike perry


<Crazy love> - Audien

<All mine> - F(x)

<Free> - Lenka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씽크빅 터지는 어제 슴 할로윈 파티 코스프레 사진들
첫번째 짤제목 "경쟁사와 함께" ㅋㅋㅋㅋ 할로윈을 위해 사는 것 같은 샤이니ㅋㅋㅋㅋㅋㅋㅋ 키- 로날드 온유- 켄터키 할아버지 종현- 이누야샤 민호- 잭 스패로우 태민- 하울 수영 시선강탈ㅋㅋㅋㅋㅋㅋ 인사이드 아웃 슬픔이ㅋㅋㅋㅋㅋㅋㅋ 티파니는 백설공주, 태연은 캣우먼. 태연은 단콘하고 바로 가느라고 분장 빡세게 못한듯ㅋㅋ 윤아랑 유리는 미니마우스, 미키마우스 했는데 유리 몸매...덜덜해 수호, 세훈은 킹스맨. Manners Maketh Man ㅋㅋ 첸리포터와 예리미온느(레드벨벳) 시우민은 처키고, 백현이는 라인 캐릭터 코니 아니면 두들리?라는 얘기가 있는디 전 잘 모르겠ㅠㅠ 카이는 데이빗 보위 워.. 최강창민은 원피스 에이스 몸 좋네염 소품 만드는거 만큼 준비 많이 했을듯ㅋㅋㅋ 루나는 매드맥스 워보이ㅋㅋㅋㅋㅋㅋㅋㅋ 고퀄ㅋㅋㅋㅋㅋㅋㅋ 저 가오나시는 레드벨벳 웬디염ㅋㅋㅋㅋㅋㅋㅋ 시강 쩔ㅋㅋㅋㅋㅋ 조이- 선녀? 예리- 헤르미온느 웬디- 가오나시 아이린- 아라리 슬기- 할리퀸 ㅋㅋㅋㅋㅋㅋㅋ최시원 도랏ㅋㅋㅋㅋㅋㅋ 잡스ㅋㅋㅋㅋ 이특은 찰리 채플린 대망의 하이라이트는 괴도 수만과 궁예 유영진ㅋㅋㅋㅋㅋㅋ 괴도 이수만 보고 사람들이 내 통장을 훔쳐가요 훔쳐가요 이러곸ㅋㅋㅋㅋㅋ 아 할로윈 재밌었겠다능ㅜㅜㅜㅠㅠㅜㅠ
남들과 다름에서 오는 공허함을 표현한 노래, Sasha Sloan의 “Normal”
https://youtu.be/PpCs4UwkhH8 남들과 다른게 얼마나 외롭고, 소외감이 드는지 매 순간 일상에서 느껴왔다. 사람들과 웃고 떠들다가도 집에오면 묘-한 공허함이 자리잡아 왠지 외로움이 가득한 새벽을 맞이한다. 이 노래를 들으며 가사의 상황 하나 하나가 머릿 속에 다 그려졌다. 얼마나 착잡할지, 그러면서도 그 사람들과 동화된 것 같은 느낌을 잠시나마 받으면 또 왜이렇게 기분이 좋아지는지..! 우연히 찾은 노래지만, 새벽에 들으며 이러한 감정을 공유하는 기분은 내 마음을 안심시켜주기 충분했다! 나 뿐만이 아닌, 다른 빙글러님도 이러한 공허함을 느끼고 있다면 이 노래로 위안을 얻었음 한다. Sasha Sloan "NORMAL" Think I drank too much again 아, 또 술을 너무 많이 마신 것 같아 Looks like fun, but it's pretend 신나보이긴 한데.. 그냥 그런 척 하는거야 Why do I try to fit in 난 왜 억지로 끼워맞추려하는걸까 When I just wanna go home 그냥 집에 너무 가고싶은데.. And I know this isn't like me 이게 나같지 않다는건 나도 알아 I just want people to like me 그냥.. 사람들이 날 좋아했음 좋겠어 Got my glass up in the air 술잔을 높이 들고 And I act like I don't care 아무렇지 않은 듯 행동도 해 And I take some, but I shouldn't 먹지 말아야 할 무언가를(약) 먹고 And I say things that I wouldn't 하지말았어야 할 말을 내뱉지 And I'm just part of the crowd 그리고 그 사람들 속에 일부가 되고나서야 But I feel better now 이제 기분이 좀 괜찮아지네 Keep on playing that song that I don't like 내가 좋아하는 노랜 아니지만 계속 틀어놔 I just wanna feel normal for the night 오늘 밤만은 남들처럼 평범해지고싶어 Keep on kissing that guy that's not my type 내 스타일은 아니지만 계속 키스를 해 I just wanna feel normal for the night 그냥 오늘 밤만은 남들처럼 평범해지고싶어 I should go, it's getting late 점점 시간이 늦어지네.. 가야하긴 하는데 But I'ma keep on dancing 'till I feel okay 내가 기분이 좀 괜찮아질 때 까지만 춤 춰야겠어 So keep on playing that song that I don't like 그러니까 내가 좋아하는 노랜 아니라도 계속 틀어줘 I just wanna feel normal for the night 그냥 오늘 밤만은 남들처럼 평범해지고싶어 Taking pictures in the dark 어둠 속에서 사진도 찍고 Smoke it up 'till I can't talk 목소리가 안나올 정도로 담배를 피고 Fooled myself, almost forgot 내 자신을 속이고 거의 잊어버렸어 That I just wanna go home (I just wanna go home) 내가 집에 가고싶어한다는 것을.. And I know this isn't like me 이게 나같지 않다는건 나도 알아 I just want people to like me 그냥.. 사람들이 날 좋아했음 좋겠어 Got my glass up in the air 술잔을 높이 들고 And I act like I don't care 아무렇지 않은 듯 행동도 해 And I take some, but I shouldn't 먹지 말아야 할 무언가를(약) 먹고 And I say things that I wouldn't 하지말았어야 할 말을 내뱉지 And I'm just part of the crowd 그리고 그 사람들 속에 일부가 되고나서야 But I feel better now 이제 기분이 좀 괜찮아지네 Keep on playing that song that I don't like 내가 좋아하는 노랜 아니지만 계속 틀어놔 I just wanna feel normal for the night 오늘 밤만은 남들처럼 평범해지고싶어 Keep on kissing that guy that's not my type 내 스타일은 아니지만 계속 키스를 해 I just wanna feel normal for the night 그냥 오늘 밤만은 남들처럼 평범해지고싶어 I should go, it's getting late 점점 시간이 늦어지네.. 가야하긴 하는데 But I'ma keep on dancing 'till I feel okay 내가 기분이 좀 괜찮아질 때 까지만 춤 춰야겠어 So keep on playing that song that I don't like 그러니까 내가 좋아하는 노랜 아니라도 계속 틀어줘 I just wanna feel normal for the night 그냥 오늘 밤만은 남들처럼 평범해지고싶어 I just wanna feel normal for the night 그냥 오늘 밤만은 남들처럼 평범해지고싶어 I just wanna feel normal 그냥 평범해지고싶어... Keep on playing that song that I don't like 내가 좋아하는 노랜 아니지만 계속 틀어놔 I just wanna feel normal for the night 오늘 밤만은 남들처럼 평범해지고싶어 Keep on kissing that guy that's not my type 내 스타일은 아니지만 계속 키스를 해 I just wanna feel normal for the night 그냥 오늘 밤만은 남들처럼 평범해지고싶어 I should go, it's getting late 점점 시간이 늦어지네.. 가야하긴 하는데 But I'ma keep on dancing 'till I feel okay 내가 기분이 좀 괜찮아질 때 까지만 춤 춰야겠어 So keep on playing that song that I don't like 그러니까 내가 좋아하는 노랜 아니라도 계속 틀어줘 I just wanna feel normal for the night 그냥 오늘 밤만은 남들처럼 평범해지고싶어
노래 그만둘뻔한 위기 넘긴 성악가
팬텀싱어 올스타전에서 각 팀의 한 명이 대표로 나오는 솔로전에 라포엠의 대표로 나온 성악가 최성훈이 노래를 끝내고 나서 토크 타임에 힘들었던 시절 얘기를 꺼냈음 mc 전현무: 이 노래가 본인 인생에 있어서 굉장히 의미가 있는 노래라고 해요? 최성훈: 이 곡을 들으면 되게 힘들었던 시절이 생각나더라고요 멤버들 이외에는 한번도 말한적 없었던 거긴 한데 제가 유학을 떠나기전에 엄청 큰 수술을 한번 받았던 적이 있어요 수술을 하고 그 이후에 제가 노래를 못하는 상황이 오니까 노래하는 인생인데 노래하고 싶어도 뜻대로 되지않고 숨을 쉬고 싶어도 쉽게 쉬어지지 않는 그런 힘든 상황들이 온 적 있었거든요 (원곡의) 사랑도 제 음악의 삶도 제가 잡고 싶다고 해서 잡아지지 않고 또 내려놓을때는 다가오기도 하고 이렇다는걸 제가 (노래에) 빗대어 표현해 봤었는데요 그래서 제가 꼭 이 노래는 무대에서 불러보고 싶다고 생각을 했었는데 멤버들이 이렇게 기회를 줘서 부르게 됐습니다 이 방송후에 최성훈은 브이라이브 방송에서 자기가 어렸을때부터 폐랑 기관지가 약했는데 대학교 4학년쯤에 폐절제술을 받았다며 지금도 가끔 컨디션 안 좋을때는 수술한 부위가 신경 쓰이긴 해도 이제 괜찮다고 얘기했음 그리고 1년 뒤에 독창회 기념 인터뷰에서도 언급함 폐절제술 받으면 아무래도 폐활량이 기존보다 떨어져서 노래하기 힘들텐데 성악 포기안한게 대단한것 같음 https://youtu.be/m92lZQcoehQ 끝으로 최성훈이 위 방송에서 부른 노래 영상으로 글 마침 출처 폐절제술이라니.. 고생하셨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