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inger11
1,000+ Views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Cultural Tour of Rajasthan on Motorbike
Wild Triumph's Rajasthan Motorcycle Tour A land where eminence is the method for living. A land where hues speak to emotions. A land where festivities know no limits and usher celebration among everybody. Furthermore, a land that has persevered through its differing scope of societies in the most kindhearted manners. Welcome to Rajasthan, the 'Social Capital of India'! One of the most charming traveler goals on the planet, the 'Place that is known for Maharajas' is one such spot that grandstands the most rich hues and societies. From the ensembles to individuals' nourishment propensities, festivals to get-togethers, Rajasthan is still clung to its various conventions and rich societies. We should set out on a stay through this magnificent land and know why it is affectionately called the 'Social Capital of India'; we should think about the social parts of Rajasthan! Inception Rajasthan has a history that is as old as the historical backdrop of Indus Valley and Harappan Civilization. The main hints of human settlements that were found around Brahmavatra, Mehranagrh and Rewari locales were evaluated to be over 5,000 years of age. Further confirmations discovered all over the state, made it extremely obvious that this piece of the nation was at first hindered by an assorted scope of innate gatherings. Among these clans, the Bhils, Minas, Lohars, Garasias, and Sahariyas were the most prevailing ones. The ancestral zones were in the long run vanquished and managed by Arjunyas, Kushans, and a few other before the foundation of the Rajputana family in Rajasthan. Today, however, Rajput societies and conventions are in effect fundamentally followed, a few pieces of the state despite everything follow its inborn ethnicity and practices. Read more @ Wild Triumph
편집샵, 어디까지 가봤니? 연희동편 #BINARI
연희동, 연남동과 맞닿은 이곳. 역과 역 사이 애매한 위치로 교통이 조금 불편하지만 사람들은 이런 불편함을 무릅쓰고 이곳, 연희동에 위치한 라이프 스타일 편집샵 ‘비나리’를 찾는다. 입구를 들어서면 투박하지만 은은한 텅스텐 조명 아래 깔끔하면서도 이국적인 느낌의 카페가 우리를 맞이한다. "Hi, hello 안녕?!" 현재 시간 오후 3시. 한쪽 벽면을 차지한 통유리창 너머로 쏟아지는 햇살은 천장까지 쭉 뻗은 높고 넓은, 다양한 서적과 잡지가 꽂혀있는 커다란 책장을 비춘다. 마음에 드는 책 한 권 꺼내들고 카페에 앉아 여유를 즐기는 사람들을 뒤로 한 채 가운데 위치한 계단에 발걸음을 내딛으면 새로운 공간이 우리를 기다리고 있다. 찾아오기까지의 불편한 기억은 이제 더 이상 존재하지 않는다. 제주도 특산물 ‘호호칼’을 포함하여 장인의 손길이 닿은 대나무빗자루, 그리고 함께 구경을 하던 외국인 손님이 세트로 구입해간 도자기로 만든 투박한 접시 세트 등 심플하지만 전혀 촌스럽지 않은 디자인을 가진 다양한 라이프 스타일 소품은 눈을 뗄 수가 없다. 그리고 바로 뒤를 돌면 보이는 쇼룸에는 100% 캐미시어 원단으로 제작된 다양한 의류가 전시되어 있다. 하지만 여성의류만 있다는 사실에 아쉬움을 감출 수가 없었다. 소품샵과 쇼룸을 지나면 마지막으로 비나리의 명물 ‘가지가지키친’을 만나 볼 수 있다. 정해진 메뉴 없이 그날그날 신선한 재료를 엄선하여 요리를 선보이는 ‘가지가지키친’ 오늘의 메뉴는 두유와 청어 알로 버무린 매콤한 파스타. 건강은 물론 맛 또한 훌륭하다. 매일 다른 재료를 사용하는 ‘가지가지키친’의 메뉴는 언제 또 맛볼지 모르니 특별한 일이 없다면 맛보기를 추천한다. 바쁜 일상에 치여 잠깐의 여유가 필요하다면 한 공간에서 다양한 추억을 경험할 수 있는 라이프 스타일 편집샵 ‘비나리’를 추천한다. Edit by @b0bhansul 에디터 추천!! 맛있는 #글밥 혼자 먹기 아까운 잡지食을 소개합니다✍
충북 보은 속리산 숲체험휴양마을
속리산 숲체험 휴양마을 충청북도 보은군에 있는 백두대간 속리산 깊은 산골에 위치한 조선시대부터 내려오는 산림휴양의 발상지로 자연 치유를 할 수 있고 피톤치드와 함께 세속의 모든 것을 내려놓고 잠시 나를 찾는 시간이 되는 명상과 자연치유의 공간입니다. 숙박시설과 수영장 및 세미나실까지 갖춘 휴양 시설입니다. 소나무 숲속, 양지바른 산자락에 위치한 기와집인 한옥들이 고즈넉하게 들어섰습니다. 길과 화단을 잘 조성해서 첫 느낌부터 깔끔함과 평화로움을 느낄 정도였습니다. 마침 여름꽃 꽃양귀비가 빨간 날갯짓을 나풀 거리며 반기고 있었습니다. 한옥마을에 있는 한옥들은 기와집으로 각각 속리산의 봉우리들의 이름을 본다 지었습니다. 한옥은 11채가 운영 중에 있습니다. 고향집을 떠올리는 초가집 형태로 황토로 벽을 발라 초가 체험을 해볼 수 있습니다. 이곳은 침대방이 구비되어 있고 너른 잔디 마당이 있어서 아이들이 뛰어놀기 좋습니다. 어른들은 옛 추억을 떠올리고 아이들은 새로운 경험을 할 수 있습니다. 밤하늘에 총총히 박힌 별들을 헤아리는 재미도 있겠습니다. 사진 좋아하는 분이라면 별의 궤적, 유성과 은하수 촬영도 할 수 있을지도 모릅니다. 초가지붕을 올린 황토마을과 달리 이곳은 너와 지붕입니다. 너와 지붕이란 삼나무 · 노송나무 · 소나무 등의 얇은 나뭇조각을 산자널 위에 이는 것. 또는 이은 지붕을 뜻합니다. 초가지붕 마을 아래쪽에 위치해 있습니다. 내부시설은 초가집과 비슷하게 깔끔하고 필요한 것 구비되어 있습니다ㅣ. 방문자 종합안내센터 : 도서관, 세미나실, 회의실이 있어 단체 모임이나 MT 워크샵이 가능한 곳입니다. 숲속에는 족욕체험장이 있고 수영장과 찜질방, 숲속 공연장, 산나물 체험장 10ha, 산책로 2km 등도 운영되고 있어서 아이들은 물론 어르신들과 함께 와도 국내 휴양지로 추천해도 손색이 없는 곳입니다. 수영장은 7월 1일부터 운영합니다. 기타 부대시설은 코로나 바이러스로 인해서 상황에 따라 운영하지 못하는 경우도 있을 겁니다. 속리산 휴양마을은 2017년에 개관했으며 시설로는 방문자종합안내센터 : 도서관, 세미나실, 회의실이 있어 기업 워크샵이나 MT가 가능합니다. 휴양마을 : 한옥 11동 21실, 황토 10동 16실, 통나무 3동 18실 부대시설 : 식당, 숲속 수영장, 찜질방, 숲속공연장, 산나물체험장 10ha, 산책로 2km 입실 시간 오후3시,퇴실 시간 오전12시 쌈 뷔페:성인 기준 15,000원(5세 이상~12세 미만 1만원) 석식:6시~8시까지 조식:8시~9시30분까지 (통나무마을,황토마을 4인무료)(한옥마을6인무료,천왕봉6인무료) 전기차투어 입실시 연락주시면 해드립니다. 휴양마을 프로그램: 숲&쉼 명상과 힐링, 산나물장아찌 만들기, 자연환경해설, 자연물 만들기 등은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해 잠정 중단되어 있습니다. ※ 단, 전기 순환버스 투어와 찜질방(숙박객만 이용가능)은 이용 가능.(숙박객 무료) 6. 숲속 수영장 개장 일시: 7.1~ 찜질방 사용시간 오후9시까지 *동절기:5시30분마감~다음날 11시30분까지사용가능합니다)
4 Star Hotel in Palampur
Palampur is a wonderful but explored city. It has a lot to provide, starting from its worldwide Paragliding site to its vast tea plantations. It has many adventure games but also places where you can relax and feel all your heartbeats. Palampur is a treasure of a place, and one must visit it once in a lifetime. Palampur will exceed your expectations and won't disappoint you for sure. Palampur has a really pleasant whether, yet the best time to visit Palampur can be in the summertime or early winters. Although Palampur is s small town it has a lot of comfortable stays and hotels for service, Some of which are: 1. Araiya Palampur: One of the attractions in Palampur should also be this resort. It has a tremendous tea garden where you can enjoy your morning tea, seeing how one gets it from its original tea plantation, or prefer to go trekking in this beautiful tea garden. All-time dining, which can be prepared the way you want it and the place you choose anywhere in the hotel, Full-time spa facility for comfort and relaxation, you say it, and Araiya has it. One of the most well decorated and modern-day facilitated, thus being one of the best hotels in Palampur, Araiya, has it all. 2. Beyond Stay Fresco Hotel: This hotel is located near to the very popular Buddha tea Gardens in Palampur in the foothills of the Dhauladhar range, which makes it one of the most cherished hotels in Palampur. The rooms are furnished with large balconies, bay windows, and all the required amenities for a refreshing and pleasant stay. The architecture of the hotel has been thoughtfully created from both the antique hilly and modern techniques of construction. It has conference rooms, cafes, a multi-cuisine restaurant and many other facilities to keep you busy. 3. The bliss: The bliss is an excellent mixture of value for money and comfort. It is one of the rare hotels that provide modern-day tourists with both leisure with access to modern facilities and equipment. Every morning you will wake up, you will witness from the hotel the exploration of tea which you can then enjoy with a delightful and pleasant view. The rooms are large and have special wooden effects to bring you a very cosy feeling. The best part is in this hotel there are a vast number of suits that goes along with all kind of budge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