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us9474
10,000+ Views

카메라 뺏기는 포상 받으신 분
이 카메라로 모모가 사진도 찍어줬다네요
너무 부러워!
2 Comments
Suggested
Recent
모모 진짜 애기 같음 카메라 첨봐서 신기해하는 애기
제목을 안적었네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SM에서 유일하게 전원 제발로 걸어들어온 그룹
은 레드벨벳 길거리 캐스팅 후 오디션 제의 받은게 아니라 자발적으로 공개 오디션에 참여했다는 뜻!! (개인짤은 공평하게 신곡 뮤비로 한 개씩만 가져옴) 아이린 - 처음엔 고1때 친구 따라서 별 생각없이 오디션 응시했는데 탈락한 후 대성통곡했다고 함 (자기가 이렇게 간절한줄 이때 알았다고ㅋㅋㅋ) 2007 SM 청소년 베스트 선발대회마지막 단계에서 탈락 후 회사랑 계속 연락은 하고 지내다가, 2009년 고3때 야자 끝나고 가는 길에 계약하자고 전화 받음 슬기 - 아버지의 권유로 2006년에 극악의 합격률을 자랑하는토요공개오디션응시. 떨어진 줄 알고 연기학원 다니다가 1년 후인 2007년 중1때 정식 연습생 시작함. 데뷔가 불확실해 연습생 언니반에서 본인과 아이린을 제외한 연습생들이 다 나간 적도 있고 목소리가 전혀 나오지 않는 슬럼프에도 걸렸었는데, 이때 좌절하지 않고 오히려 춤 연습을 더 열심히 했다고.... (연습생 이전 단계인 견습생 언급도 했었는데 내가 정확히는 몰라서 안 적음) 웬디 - 2011년 큐브 글로벌 오디션 최종 14인에 들었으나 탈락. 원래 SM 오디션을 볼 계획이 없었지만 친구를 따라2012 SM 글로벌 오디션 in 캐나다에 갔다가 김건모의 '서울의 달'을 부르고 합격. 웬디 얘기 너무 짧은 것 같아서 쓰는 tmi) 2012년에 네이트판에 빅뱅 판타스틱 베이비 커버 영상을 올려 좋아요 6000개 이상을 받았었고 유튜브에도 데뷔 이전 영상이 많음(Halo 추천!) 조이 - 레드벨벳에서 유일한비공개 연습생출신. 중학교 수련회에서 '오리날다'를 부르고 무대의 맛을 알아버려서 가수를 꿈꾸기 시작.(유튜브에 영상 있음) 2012 SM 글로벌 오디션 in 서울에서 박정현 버전의 '이젠 그랬으면 좋겠네'를 부르고 합격. 합격 후 아이린을 처음 본 날 집에 가서 엄마에게 '나 연예인 못 할 것 같다'고 말했다 함ㅋㅋㅋㅋㅋ 예리 - 슬기와 마찬가지로 극악의 합격률을 자랑하는 토요공개오디션출신. 토요공개오디션을 본 후 곧 열리는2010 SM 글로벌 오디션 in 서울도 보러 오라고 제안을 받음.(SM공홈에는 예리도 토공 출신으로 적혀있음) 합격 후 2010년 초등학교 5학년때부터 연습생 시작. 너무 귀여운 일화라 쓰는 tmi) 초등학생 예리는 애니메이션 <달빛천사>를 보고 가수의 꿈을 키웠고, 인터넷 검색 통해 을 알게 된 회사가 SM이라 오디션을 보게 됐다고 함. 인터넷에서'SM은 파마머리한 사람을 좋아한다, 머리띠를 꼭 하고 가야 한다, SM 노래를 부르면 떨어진다'고 해서 파마하고 흰색 머리띠 쓰고 JYP 노래만 골라서 불렀는데 결국 SM 노래 시켰다고 함ㅋㅋㅋ 이런 멤버들이 전부 제발로 걸어들어와주다니 SM은 멤버들한테 절 해야하지 않을까하는 의견....^^ 출처 제발로 걸어왔다는게 넘 웃기다 ㅋㅋ 다들 흥해라! 넘 이쁨!
이효리 지금 세대 여돌이었으면 오땠을까 ㅋ
일단 예능하는 것부터 타고난 스타성부터 ㅆㅅㅌㅊ인데 그룹 때는 아련청순요정 컨셉 같은거 하면서 세기말에 그룹 활동 종료 지금 z세대처럼 >요즘 애들<이란 얘기 나오는 y2k 시대.. 인터넷이 막 나와서 발달하고 문화 개방될 시기에 내가 꼬시면 10분 안에 다 넘어올거란 텐미닛 컨셉 들고와서 논란과 화제에 섬ㅋㅋㅋㅋ 심지어 물 만난 물고기처럼 컨셉 엄청 잘함ㅋㅋㅋ 짤은 지금 봐도 힙해보이는 hey girl 뮤직비디오 착장 https://youtu.be/I0ifGlIflN8 음방마다 착장이랑 컨셉 보는 재미도 있는데 이미 텐미닛으로 대중성 미쳤는데 의외로 오타쿠스러운 것도 해줌ㅋㅋㅋ 좀비랑 싸우는 고딕 여전사라니 지금 봐도 컨셉 신박함ㅋㅋ https://youtu.be/GLw9prXUgx0 무엇보다도 재밌는 활동은 cf인데 시대의 아이콘인 만큼 그 시절 굵직한 명작 cf 다 찍음 최초로 스타 이름과 제품 이름 결합한 헌정 광고 찍었다는 슬림앤에이치ㅋㅋ 그 시절 잇걸들의 싸이월드 메인템이었음ㅋㅋㅋ 그 밖에도 처음처럼 장기모델 청바지 브랜드들 광고모델로도 이름 날림 그룹 이미지를 아예 날리고 180도 다른 컨셉으로 솔로했는데 대박치고 탑스타ㅋㅋ 10년 뒤에 서른 넘어서도 하이틴 컨셉으로 키치한 히트곡 보유함 심지어 소속사 때문에 수록곡 될 뻔한거 자기가 타이틀로 밀어서 함ㅋㅋ 자기한테 뭐가 잘 어울리는지 알고 어디에서든 센스있게 분위기 잘 살리고 한국에서 난 이효리인데? 하는 특유의 자신감이 먹혔던 롤ㅋㅋ 진짜 요즘 세대에서 나와도 까빠 몰고 다니면서 대세 되었을 재질임ㅋㅋㅋ 출처 저때나 지금이나 계속 꾸준히 잘나가는거보면 진짜 대단함...ㅋㅋ 요즘도 잇걸 핫걸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