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jh921016
50,000+ Views

아이언, 브론즈) 시야점수 낮다고 뭐라하지마세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감사합니다!!!!!!ㅎㅎㅎㅎㅎㅎㅎ

6 Comments
Suggested
Recent
무슨 말인지??
애초에 와드를 안 박으니 탐지도 안 될 수 밖... 읍읍
허허;
실버특: 와드박아 놓고 맵리못함ㅋㅋ 골드특: 이제 핑와가 보이기 시작 플레 부터 와드 전쟁
제가바로 그 실딱입니다 읍읍
플레부터 와드전쟁이욬ㅋㅋㅋㅋㅋㅋ??????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모바일게임 앞서간 컴투스, 이번엔 블록체인으로 앞서간다"
컴투스 USA 이규창 대표, 신규 메인넷 프로젝트 발표 컴투스 USA(미국 지사)가 9일 블록체인 컨퍼런스 '코리아 블록체인 위크 2022'(KBW 2022)에서 새로운 블록체인 브랜드 '엑스플라'(XPLA, xpla.io)를 공개했다. 이규창 대표는 "웹2에서 웹3.0 게이밍, 그리고 새로운 여정"(Web2 to Web3.0 Gaming and the New Journey Ahead) 세션에서 마이크를 잡고 30분간 발언했다. 발표에 나선 컴투스 USA 이규창 대표 # 모바일게임 앞서나간 컴투스, 이번에도? 이규창 대표는 <엑시 인피니티>와 <탑샷>으로 웹3로의 길을 엿봤다고 이야기했다.  컴투스는 일찍이 모바일게임 시장에 진출해 글로벌 시장에서 27억 달러 이상의 매출을 기록한 <서머너즈 워>와 <MLB> 시리즈를 보유하고 있는데, 앞선 게임들이 보여준 블록체인 게임의 가능성에 컴투스의 노하우가 접목된다면 더 좋은 퀄리티의 게임을 만들 수 있으리라 본 것이다. 이 대표는 "(블록체인 게임 개발로 전환할 때) 내부의 반대 목소리가 적지 않았지만, 컴투스는 지난 20년간 PC에서 피처폰으로, 피처폰에서 앱스토어로 전환해왔기 때문에 블록체인으로의 전환 또한 어려울 것 없는 일"이라고 말했다. 컴투스는 2004년 회사의 방향을 모바일게임사로 전환했고, 스마트폰 시대가 열린 뒤에는 앱스토어에 선제적으로 게임을 론칭했다.  컴투스는 웹3에서 한 가지 문제점을 발견했다. 기존의 블록체인 게임을 플레이할 떄는 NFT를 구매한다거나, 거래소 계정과 지갑이 있는 등 "넘어야 할 산"이 너무 많았다. 그 장벽을 없애기 위해 컴투스는 자신이 고수하던 부분유료화 모델과 블록체인 게임이 자랑하는 소유의 개념을 합친 개념을 내놓고 있다. (거래소 계정이나 지갑 없어도) 게임을 시작하고, 진행하다 보상형으로 토큰을 받고, 자산을 전환할 수 있도록 진입 장벽을 낮춘 것이다. 또 컴투스는 기존의 게임이 채택하는 싱글 토큰이 아닌 듀얼 토큰 시스템을 조직해 여러 토큰이 하나의 게임에서 굴러가는 시스템을 적용하려고 한다. 이뿐 아니라 이규창 대표는 "(푸시 알림이나 프로모션을 돕는)하이브 SDK가 뒷받침되었기에 웹3를 통괄하는 팀을 만들 수 있었고, 기존 웹2 개발자들의 빠른 웹3 전환을 도울 수 있는 게이밍 플랫폼을 만들게 됐다"고 말한다. 그러한 고민이 담겨있는 결과가 컴투스의 C2X 생태계다. C2X는 일종의 거버넌스 토큰이고, 컴투스는 블록체인 SDK를 제공해 개발자들이 코드 작성의 어려움을 덜고 웹3 게임을 개발할 수 있다. 이처럼 이규창 대표는 "컴투스는 동시에 더 많은 개발자들을 블록체인 생태계에 합류시키기 위한 고민을 이어가고 있다"고 소개했다. 컴투스는 이미 자체적인 블록체인 게임 라인업을 갖추고 있으며, 이달 중 보다 자세한 정보를 공개할 <컴투버스> 그리고 자체 마켓 플레이스를 구축하려 하고 있다. 그는 "게임과 자체적인 메타버스인 '컴투버스', 그리고 마켓 플레이스를 구축하고 있다. 이규창 대표는 이 플랫폼과 블록체인을 우리들만으로 전부 구축하는 것은 불가능하다. 앞으로도 더 많은 파트너들의 협력이 필요하다"라고 고백했다. # 컴투스 블록체인 브랜드 엑스플라 발표 이규창 대표는 현장에서 컴투스의 새 블록체인 메인넷 브랜드 '엑스플라'를 발표했다. 설명에 의하면, 엑스플라는 ‘탐험(Explore)’과 ‘놀이(Play)’를 합성한 신조어로 "미지의 공간을 탐험하며 즐거움을 찾는다"는 의미를 가지고 있다. 이 대표는 "웹2에서 웹3로의 패러다임 전환기에서 편리한 가교 역할을 하겠다는 컴투스의 비전"이 담긴 네이밍이라고 부연했다. 엑스플라는 오는 10일 테스트넷을 오픈하고, 안정화 과정을 거쳐 8월 중 메인넷을 본격 가동한다. 이와 함께 기존 C2X 토큰이 완전 컴투스 코인인 엑스플라로 전환된다. 이때부터 이용자는 지갑, 블록 익스플로러 등 핵심 서비스들을 이용할 수 있다. 이후 이더리움 가상 머신과의 호환성 확보 작업을 진행한다. 해당 작업이 끝나면 이더리움 기반 프로젝트와 호환을 통해 자체 메인넷의 활용성은 강화된다. 이규창 대표는 "컴투스가 자체 개발 중인 엑스플라 메인넷은 텐더민트(Tendermint) 코어 기반이며 지분증명 알고리듬을 사용한다"고 발표했다. "안정성과 빠른 속도, 확장성"을 특징으로 내세운 그는 "참여자 중심의 메인넷 철학을 구현해 웹3 게임, 메타버스, NFT 마켓플레이스 등을 주축으로 엑스플라 생태계를 더욱 확장해 나간다는 방침"이라고 공표했다. 컴투스는 오지스, 딜라이트, 크립토탓컴, 해시드 등이 엑스플라의 파트너들이라며 "앞으로도 더 많은 파트너 합류를 기다리고 있다"라는 말을 남긴 뒤 발언을 마쳤다.
8~90년대생들이 게임에 미칠 수 밖에 없었던 이유...jpg
1996년 현재까지 세계에서 가장 오래 서비스되고 있는 MMORPG 바람의 나라를 시작으로 1998년 피씨방 문화의 시발점이자 이스포츠의 시대를 연 현재까지도 사랑 받고 있는 국민게임 스타크래프트의 등장 2000년 그 시절 우리를 잠 못들게 했던 스타크래프트로 잘 알려진 블리자드가 내놓은 액션 RPG 디아블로2와 2002년 2003년 스타와 양대 산맥을 이룬 워크래프트3는 정말 블리자드의 시대가 왔구나 라는걸 느낄 수 있었다 2001년 남녀노소 안가리고 즐겼던 또 다른 국민게임 크레이지 아케이드의 출현 2003년 2005년 2005년 우리나라에서 '진짜' RPG붐을 불러온 전설의 게임 3대장 메이플스토리 & 던전앤파이터 & WOW 그 뿐만 아니라 RPG외에도 다양한 장르의 게임으로 국내 게이머들을 만족시켰던 게임들도 여럿 있었는데 2005년 해외에 카스가 있다면 국내엔 서든이 있었다 그 당시 국민 FPS 게임 서든어택 2004년 해외에 마리오카트가 있다면 국내엔 카트라이더가 있다 우리나라에서 레이싱 게임하면 딱 떠오르는 게임 카트라이더 2007년 게임보다 학교에서 공차는걸 더 좋아했던 친구들조차 피씨방으로 모여들게 한 전설의 축구 게임 피파온라인2 2002 월드컵 4강 신화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소속 박지성 선수의 활약으로 해외축구에 대한 관심도가 올라가면서 축구게임 또한 인기가 급상승 하게 되었다 한편, 바람의 나라&메이플스토리&던전앤파이터&WOW 등 RPG게임의 붐으로 국내 게임사들도 RPG게임을 여럿 출시하게 이르는데 여기서 등장한 3대장이 바로 2008년 아이온 2011년 테라 2012년 블레이드 앤 소울 한때 PC방 점유율을 들었다 놨다 했던 국산 RPG 게임들 지금은 그 위상을 잃어버렸지만 그 당시 인기는 정말 대단했다고 볼 수 있다 그리고 현재까지 PC방 1위를 달리고 있는 바로 그 게임 2011년 라이엇 게임즈라는 회사에서 내놓은 현재 이스포츠하면 떠오르는 게임 리그 오브 레전드 지금까지도 PC방 점유율 1위를 달리고 있는 인기 게임인건 분명하나 시즌2~3때의 낭만은 점점 없어지고 있어 안타까운 현실이다 여기까지 1990 후반 ~ 2010 초반의 게임들에 대해서 정리해 보았다 이런 수많은 재밌는 게임들이 있었기에 우리의 학창시절은 게임으로 울고 웃을 수 있지 않았을까? 그런 생각이 든다 출처: 중세게임 갤러리
액티비전 블리자드 "이대로 좋은가", 3분기 연속 매출 ↓
미 현지 시각으로 8월 1일, 나스닥에 상장한 액티비전 블리자드(ATVI)가 2분기 실적을 발표했다. 회사의 매출은 3분기 연속으로 감소세를 나타내고 있다. 회사의 분기 매출은 16억 4,400만 달러 (약 2조 1,500억 원)을 기록해 전년 동기 대비(YoY) 28.4% 감소했다.분기 주당순이익(EPS)은 0.48달러(약 627원)로 YoY 47.25% 줄었다. 액티비전 블리자드 측은, 분기 매출이 시장 전망치였던 15억 8,200만 달러(약 2조 700억 원)보다 3.38% 상회하는 값이라고 소개했다. 그러나 액티비전 블리자드의 매출은 3개 분기 연속 감소세를 그렸다. 지난 분기 액티비전 블리자드는 프롤레타리아(Proletariat)와 펠타리온(Peltarion)을 인수하면서 인공지능 및 기계학습 분야를 강화했다. 바비 코틱 CEO는 "많은 기업이 고용 동결 및 정리해고를 발표하는 어려운 경제 환경 속에서 회사의 개발 인력은 YoY 25% 증가했다"라고 소개했다. 액티비전 블리자드의 MAU(월 활성 이용자) 수는 YoY 대비 감소했다. 액티비전은 1억 2,700만 명에서 9,400만 명으로, <캔디크러시>의 킹은 2억 5,500만 명에서 2억 4,000만 명으로 줄었다. 대신 블리자드의 MAU는 2,600만 명에서 2,700만 명으로 소폭 늘었다. 남은 하반기 액티비전 블리자드는 여러 신작을 내놓는다. <오버워치 2>는 10월 5일 출시를 확정지었으며, <월드 오브 워크래프트> 새 확장팩 '용군단'을 발매한다. 10월 28일에는 영미권에서 인기가 높은 <콜 오브 듀티: 모던 워페어 II>가 정식 공개된다.  한편, 액티비전 블리자드는 마이크로소프트(MS)로의 편입을 앞두고 있다. 현재 미국, 영국 등에서 이루어지고 있는 반독점법 위반에 대한 조사에서 문제가 없다면, 인수는 두 회사의 회계연도가 마무리되는 2023년 6월 30일에 최종 확정된다. 
타이거 우즈와 로리 맥길로이 선수의 샷 리듬/템포
유투브를 이리저리 찾아보다 보니 흥미로운 영상이 하나 있어 소개 할까 합니다. 바로 WGC Championship 2019 경기 전에 두 선수가 연습장에서 워밍업을 하는 영상인데요. 영상은 아래 링크에서 확인 할 수 있습니다. https://www.youtube.com/watch?v=jLUFLqXH0Vs 이 영상에서 재미 있는 것 중의 하나는, 두 선수의 템포 입니다. 클럽의 길이가 길어지든 짧든 간에 일정한 시간 내에 샷을 하는 템포... 맥길로이 선수는 약 2초 내외, 타이거는 1.77초 내외로 샷을 마치는 데요... 사실인지 아닌지 아래 캡쳐 영상으로 한번 확인해 보시죠. 먼저 타이거 우즈 선수 입니다. 아이언 스윙입니다. 백스윙 탑 임팩트 피니쉬 스윙 기계인 것과 같이 정확하지 않습니까? 괜히 골프 황제라 불리는 것이 아닌것 같습니다. 백스윙 까지 0.67초, 임팩트 1초, 다시 피니쉬 0.67초... 물런 비디오 캡쳐라 약간의 오차는 있을 수 있지만... 총 스윙시간 약 1.7초.. 다음은 우드(Wood) 스윙 입니다. 백스윙 탑 임팩트 피니쉬 아이언 보다 상대적으로 길어진 우드 지만, 아이언에 비해서 약간의 차이만 있을뿐 대동 소이 합니다. 총 스윙 소요시간 1.7초.. 클럽의 길이가 길어 졌지만 같은 스윙 템포.. 당연히 헤드 스피드가 더 빨라졌겠죠? 이제 드라이버 입니다. 백스윙 탑 임팩트 피니쉬 드라이버도 1.7초 ... 이건 무슨 스윙 머신 인가요? 기계도 이렇게 정확하게 치기 어려울 것 같네요. 마지막으로 쿼터 웻지 스윙입니다. 스윙 크기는 하프 보다 조금 더 작은 것 같습니다. 로프트에 따라 다르겠지만 아마 30m 전후 샷으로 예상됩니다. 백스윙 탑 임팩트 피니쉬 ㅎㅎ 무슨 제가 일부러 1.7초로 짤라서 보여 드리는 것 같은 생각이 드네요... 제가 왜;; 그러겠습니까.. 괜히 골프 황제라고 불리는 게 아님이 증명 됩니다. 아마 전성기 때보다는 스윙 속도가 조금 (그래봐야 0.X 초) 느려졌을 수 있겠지만, 이정도 템포는 가지고 있어야 탑 클래스 스윙이라고 보여주는 것 같네요. 다음은 로리 맥길로이 선수 입니다. 웻지 풀샷 먼저 갑니다. 백스윙 탑 임팩트 피니쉬 타이거의 스윙보다는 다소 긴 템포를 가지고 있습니다. 측정 방법에 따라 조금 다르겠지만 약 2.1~2.3 초의 템포를 보여 주고 있습니다. 다음은 아이언 입니다. 백스윙 탑 임팩트 피니쉬 약 2초 정도 소요되었네요. 비율상으로 보면 백스윙 : 1.2 임팩트 : 1.5 피니쉬 : 2 백스윙과 다운 스윙 비율이 1.2 : 0.8로 상대적으로 백스윙의 구간이 긴것을 알 수 있습니다. 거의 1:1의 비율을 보여주는 타이거 우즈와는 조금 더 다른 모습입니다. (누가 더 좋고 나쁘다는 의견은 아닙니다.) 다음은 우드 입니다. 백스윙 탑 임팩트 피니쉬 아이언과 거의 같은 템포 입니다. 클럽 길이가 길어져도 동일한 2초 ... 진정 이게 사람의 스윙인가요..;; 마지막 드라이버 입니다. 백스윙 탑 임팩트 피니쉬 이제 뭐 말로 표현 안해도 잘 아시겠죠? 맥길로이 선수는 약 2초 대의 총 스윙을 가지고 있고, 백스윙:다운스윙이 1.5:1 의 비율을 가지고 있네요. 백스윙 구간이 조금 더 느리게 가져가면서 더 많은 꼬임으로 거리를 확보 하는것이 아닌가(?) 하는 추측 해 봅니다. (아닐수도 있으니..) 자 그럼 왜 이런 포스팅을 하는냐..우리도 스윙을 2초대에 해야 하는가... 아니죠..우리 아마추어는 절때, 이런 스윙을 하면 안됩니다. 우리가 보고 배워야 할 건, 자기만의 일정한 시간대 입니다. 즉, 클럽 길이가 짧은 웻지 부터 클럽 길이가 긴 드라이버 까지, 일정한 시간 (템포)를 가지고 스윙을 할 수 있어야 한다는 말입니다. 이해하기 쉽게, 우리가 웻지를 가지면 힘도 상대적으로 잘 빼고 여유롭게 스윙을 하는데, 드라이버는 상대적으로 다 때려 부셔버릴 .. 느낌으로 하지 않습니까.. 이런 방법이 아닌 긴 클럽도 같은 느낌(템포)로 스윙을 하는 것이 맞다는 것을 보여 드리기 위해서 한번 포스팅 해 봤습니다. 마지막으로 영상 마지막에 로리 맥길로이 선수, 드라이버가 잘 안맞았는지 재미있는 드릴로 연습하네요. 연습장 연습 루틴은 타이거 우즈 : 아이언-우드-드라이버-웻지(쿼터)-드라이버-웻지(쿼터) 로리맥길로이 : 웻지(풀샷,2가지)-아이언(롱,숏)-우드(5,3)-드라이버-웻지(풀샷) 입니다. 두 선수다 매번 기계적으로 샷을 하지 않고, 이리저리 타겟도 바꿔가면서 연습을 합니다. 이런 것 눈여겨 보시면 나중에 연습장가서 자신만의 루틴으로 만들어서 써먹을 수 있습니다. 그래서 결과가 어떻게 되었냐고요? 이날 두 선수의 경기 영상은 아래 링크에 있습니다. 미리 스포 하면 타이거 우즈 선수가 이겼습니다. (역시 연습장에서는 숏게임 연습을.....@_@) https://www.youtube.com/watch?v=7emzRbFv3u0 [출처] 타이거 우즈와 맥길로이 선수의 샷 리듬/템포|작성자 테드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