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여름 필수템! 예쁜 데일리 샌들 모아보기
안녕 여러분~ 패션 픽! 해주는 픽클이야. 요즘 날씨가 많이 더워졌지? 운동화나 앞이 막힌 구두보다는 샌들이 시원하고 예쁜 시즌이 돌아왔어. 그래서 준비한게 뭐다? 예쁜 샌들 스타일 중에서 느낌을 추리고 추려 정리한 여름 샌들 스타일 모음! 그럼, 빨리 보러 가보자구~ STYLE. 1 버켄스탁 스타일 버클 샌들 너무나도 유명한 버켄스탁 샌들처럼 버클이 있고, 두 개의 두꺼운 가죽 줄로 발을 감싼 디자인이야 대부분 슬립 온 디자인이라 신기 편하고, 바닥도 탄탄해서 좋다고 해. 캐주얼 패션이면 어디에나 매치하기 좋아! STYLE. 2 발목 스트랩 샌들 스트랩이 발목을 감싸서 걷기에 더 편한 스트랩 샌들! 특히 다리 노출이 있는 경우 다른 디자인보다 다리를 가늘어 보이게 해준다고 해! 주로 가죽이 많고, 스트랩의 디자인이 다양해서 더 매력적인 샌들이야. STYLE. 3 슬립 온 스타일 간편하게 발을 슥! 집어넣는 다른 고정 스트랩이 없는 편안한 샌들이야. 위의 H 모양의 에르메스 샌들로 많은 패피들의 인기를 얻었어. 오래 걷기는 힘들지 모르지만, 쉽고 편하게 캐주얼한 패션을 완성할 수 있어! STYLE. 4 쪼리 스타일 샌들 쪼리처럼 편하지만, 스트랩이 추가로 발목을 고정해주는 디자인이야. 발등에 브랜드의 로고 디자인이 들어간 제품들로 많은 인기를 얻었지. 이 샌들 역시 더운 여름 캐주얼한 코디에 매치하기 너무 편리한 디자인이야!  오늘의 샌들 탐구는 여기까지! 다음엔 더 핫하고 예쁜 아이템으로 골라올게. 유니크한 샌들 컬렉션으로 2탄, 섹시한 힐 샌들 컬렉션으로 3탄도 준비중이니 많이 기대해줘! 그럼 안녕 패피들~
픽클이 알려주는 여름 오피스룩 스타일링
안녕! 스타일링 해주는 픽클, 오늘은 옷 고민 많은 직장인들을 구하러 돌아왔어. 날은 덥고, 옷 입기 귀찮고, 뭘 살지도 모르겠어서 맨날 똑같은 원피스, 하얀 블라우스에 까만 스커트 입고 다닌다고? 픽클과 함께라면 직장 패피, 너두 할 수 있어. 그럼 가보자구. 1. 화이트, 블루 스트라이프 여름에 가장 잘 어울리면서 깔끔한 패턴이야. 트렌디하면서도 투머치한 느낌이 없어 직장에도 입기 좋고, 저녁먹으러 가기도 예뻐! 2. 조금 짧은 미니 스커트 여름이니까 부담 없이 입을 수 있어! 단, 너무 짧지 않게 주의. 체형에 맞게 입자. 너무 캐주얼하게 보이지 않으려면 블라우스와 다른 아이템들의 색깔을 맞춰 입으면 돼! 3.심플한 선드레스 이것도 여름이니까! 하얀 원피스 하나 입어주고, 미니멀하게 표현해보자. 4. 와이트 팬츠 블랙, 네이비는 너무 흔해! 브라운, 핑크, 블루, 다양한 색을 포인트로 잡고 입어보자. 5. 넉넉한 통의 셔츠와 바지 이건 사무실은 춥고, 밖은 너무너무 더울 때 입기 좋은 코디야. 실내에선 노출이 있으면 추우니까 긴팔, 긴바지를 입는 대신 밖에서도 덥지 않게 시원한 컬러, 시원한 재질의 아이템을 선택하면 걱정없어. 6. 오히려 다크하게 가도 돼 여름이니까 밝은 색상을 많이 입는데, 그런 색을 싫어한다면 오히려 클래식한 블랙, 네이비가 좋은 선택이겠지? 7. 클래식한 정장 원피스로 원샷원킬! 하나만 입어도 간단하게 끝나는 스타일링이야. 악세사리, 백, 슈즈는 무조건 깔끔하고 단정한 느낌으로, 알지? 8. 카라가 있는 화이트 셔츠 아직 없다면, 구매 고려하길.  어디에나 입기 좋은 필수템이야.  9. 전통적인 블랙 앤 화이트 블랙 앤 화이트가 지긋지긋해서 들어왔다면 미안. 하지만 원래 가장 기본적인 게 가장 어려운 법! 반팔 블라우스 맨날 넣어 입지 말고 힙하게 트임이 있는 민소매 블라우스를 캐주얼하게 입어봐!  10. 크롭 블라우스 하이 웨이스트 스커트에 공간이 좀 넉넉한 크롭 블라우스를 입으면 세련되고 트렌디해져. 11. 톡톡 튀는 컬러 여름이 좋은 이유는 이렇게 튀는 컬러를 입어도 과하지 않게 느껴진다는거야. 따뜻한 날이 가기 전에 자신있게 입어주기! 12. 무난한 코디에 뮬로 포인트주기 기본적인 아이템만으로 스타일링 했더라도  그냥 구두, 슬립 온 말고 뮬을 신어봐! 특별한 포인트가 될거야. 여름 오피스룩 스타일링편, 도움이 됐어? 힘들다고 막 입지 말고, 픽클이 준 아이디어로 멋지게 직장 패피 도전해보자. 다음에 더 쓸모있는 팁 가지고 올 때까지 안녕!
아이의 미성숙함에 대처하는 다섯 가지 전략
어린아이는 본질적으로 천사이자 악마이기에 부모들은 아이가 자제심, 인내, 배려를 배우기를 고대한다. 뇌 발달을 재촉할 수는 없는 노릇이지만, 성장을 도와 성숙함이 충동적이고 배려 없고 이기적인 행동을 해결해 줄 때까지 시간을 벌면서 미성숙함에 대처하는 전략은 여러 가지가 있다. 1. 감독은 미성숙함에 매우 효과적인 예방책이다 어른은 문제가 일어나기 전에 예측해 곤란한 상황을 방지하는 역할을 맡음으로써 아이의 미성숙함을 보완할 수 있다. 문제가 일어났을 때 벌을 주는 것이 아니라 문제가 일어나지 않도록 보살피는 것이 미성숙함을 관리하는 열쇠다. 유아는 감독하는 어른이 없으면 친구와 잘 어울리거나 장난감을 양보하거나 놀이터 규칙을 파악하지 못 한다. 아이들이 어울려 놀려면 어른의 감독과 지시가 필요하다. 2. 체계와 습관을 활용해 행동을 조율하라 체계와 습관을 활용하면 유아의 구조적 사고 및 사회적 능력 부족을 보완할 수 있다. 아이가 규칙적 생활에 익숙해지면 직접 지시하거나 임기응변으로 대처할 일이 훨씬 적어진다. 아이는 다양한 관점에서 볼 줄 모르고 불완전한 정보를 토대로는 행동하지 못하지만, 체계와 습관은 아이가 지닌 정보의 빈 곳을 메우는 역할을 한다. 일어나기, 먹기, 잠자기 등의 일상에 체계를 도입해 보자. 규칙이 있으면 일상이 훨씬 매끄럽게 진행되며, 아이는 매일 같은 시간 어떤 일이 일어 날지 예상할 수 있어 안정감을 느낀다. 3. 미성숙한 아이를 위해 대본을 써 주라 유아는 사회적 신호를 일일이 읽거나 특정 상황에서 자신에게 어떤 행동이 기대되는지 완전히 이해하지 못한다. 대본을 써 준다는 것은 아이가 당황하거나 ‘성숙하게’ 보여야 할 만한 상황에 대비해 취해야 할 태도 등을 미리 알려준다는 뜻이다. 예를 들어 부모는 다른 사람과 인사할 때 아이가 어떻게 해야 하는지 미리 알려줄 수 있다. 새로운 상황이 아이에게 어떤 의미일지 찬찬히 생각해 본다면 아이가 상황에 맞게 행동하도록 미리 알려주기가 더 수월해진다. 하지만 할 일을 알려주는 어른과 아이가 애착 관계에 있지 않다면 아이는 대본대로 따르지 않을 가능성이 크다. 아이가 스스로 지시를 따르고 싶게 하는 것은 강한 유대감뿐이다. 4. 주도적 위치를 유지하되 아이의 감정을 대체하지 않도록 주의하라 아이가 감정을 폭발시키거나 미성숙하게 행동할 때 어른은 보호자로서 개입해 상황을 수습해야 한다. 놀이터에서나 집에서 형제자매 간 싸움이 일어날 때 종종 발생하는 상황이다. 이럴 때 아이와의 관계를 온전히 유지하고 아이의 감정을 다른 감정으로 대체하지 않아야 한다는 점이 중요하다. 예를 들어 아이가 불만을 품고 화를 낼 때 어른이 행동을 막으려고 소리를 지르거나 위협해서 아이가 겁을 먹게 한다고 치자. 아이의 불만은 두려움으로 대체되고, 감정적 동요는 더욱 심해진다. 아이가 문제 행동을 일으키는 것은 대개 불만 또는 두려움 때문이며, 아이에게 때리거나 차거나 밀거나 소리 지르는 대신 말로 표현하는 법을 가르치려면 충동과 ‘감정’을 표현하는 단어를 연결해 줄 기회가 필요하다. 그러려면 먼저 아이의 감정을 인정하고 읽어주며 충동에 대응하는 단어를 알려주어야 한다. 말을 듣게 하려고 겁을 주면 아이가 그 전에 어떤 감정을 느끼고 있었는지 이해할 방법이 없다. 5. 갈등과 부조화를 인정하라 “한편으로는 이런 생각이 들지만, 한편으로는 다르게 해보고 싶기도 해.”나 “그런데 다시 생각해 보면…”, “복잡한 기분이 들어.” 같은 표현 을 적극적으로 사용하면 상반된 감정과 생각을 뇌에서 자연스럽게 통합하는 방법을 아이에게 알려줄 수 있다. 어른이 내적 갈등이나 부조화를 드러내도 괜찮다는 메시지를 전달하면 아이는 여러 관점이나 감정을 고려해 내리는 의사 결정의 장점을 깨닫기 시작한다. ※ 위 콘텐츠는 《엄마, 내 마음을 읽어주세요》에서 발췌 · 편집된 내용입니다.
3
1
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