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s7310godqhr
1,000+ Views

■ 677-촬영 방해꾼 행운이

막내집사가 종이컵으로 나홀로 게임놀이중
입니닷 ㅎㅎ
종이컵 덤블링 시키기 -☆
못세워서 안타까움 ㅎㅎㅎ
앜~!! 성공했엇~~!!!(화면밖으로 나감요ㅎㅎ)
앗싸~~!!! 성공~~!!!

쓰윽~ 지나가는 행운이 뇨석 ㅎㅎㅎ
성공 해서 신남 가득 이었네요 ㅎㅎㅎ
행운이 뇨석 아주 그냥 대놓고 방해공작 ㅎㅎㅎ
급기야 화면 가리기 시전 들어가심요 ㅡㅅㅡ
마지막 하나 성공 못해서 철푸덕 >.< ㅎㅎㅎ
두개 동시에 도전해보기 ㅎㅎ
덤블링 되는 컵에 코맞아도 아랑곳 하지
않음요 ㅎㅎㅎ
아~~ 쫌~~!!! 비켜보라규~!!!
큰소리에도 아랑곳 하지 않는 꿋꿋한 행운이 뇨석^^;
아이들과 함께해보세요~하기도 쉽고 잼나요 ㅎㅎ

□ 아이들과 초코 행운이 이야기

6 Comments
Suggested
Recent
해당 카드가 최고의 빙글러만 오를 수 있는 명예의 전당에 등극되었습니다! 축하합니다 :)
@VingleKorean 웜허낫!! 이벤트기간도 아닌것 같은데요~?! 감사합니닷~!!🎶😁😆
행운아 ㅋㅋㅋ 막내집사님이랑 같이 놀고 싶어서 얼정얼정 !
@mingran2129 ㅎㅎㅎ막내집사는 그런 속내도 모르고 열심히 뒤집고 뒤집고 했다지요 ㅎㅎ😆
뻔뻔냥 행운이~😁😁😁😆😆😆
@Eolaha 아주그냥 지세상 인거죠~😆😆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옛배움책에서 캐낸 토박이말]92
[옛배움책에서 캐낸 토박이말]92 공, 지름, 돌대, 곧은금 [우리한글박물관 김상석 관장 도움/ (사)토박이말바라기 이창수] 오늘은 4284해(1951년) 펴낸 ‘셈본 6-1’의 58쪽, 59쪽에서 캐낸 토박이말을 보여드립니다. 58쪽 첫째 줄에 ‘바로 옆’이 나오고, 둘째 줄에 ‘바로 위’가 나옵니다. 이 말은 요즘 책에서뿐만 아니라 나날살이에서도 쓰는 말이라 다들 익으실 것입니다. 이렇게 옛날 배움책과 요즘 배움책에서 두루 쓰고 있고 ‘직측면’, ‘직상’이라는 어려운 말을 쓰는 사람들은 거의 없습니다. 배우는 아이들 자리에 서서 어떤 말이 더 쉬운 말인가를 생각해 보면 바로 알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다섯째 줄에 아주 반가운 말이 보입니다. 바로 ‘공’이라는 말입니다. 사람들이 갖고 놀기 좋아하는 ‘공’을 모르는 사람은 없을 것입니다. 요즘 배움책에는 ‘구’라고 나오기 때문에 많이 낯설게 느껴질 것입니다. 하지만 앞에 풀이에 나오는 ‘고무공’처럼 우리가 쓰는 말 가운데 ‘축구공’, ‘야구공’, ‘배구공’처럼 ‘00공’의 짜임으로 된 말이 많습니다. 그리고 나날살이에서도 ‘고무구’, ‘축구구’, ‘야구구’, ‘배구구’라고 하지 않는 것도 잘 아실 것입니다. 옛날 배움책에서 ‘공’을 쓴 것도 이런 까닭 때문이지 않을까 싶습니다. 일곱째 줄에 ‘지름’이 나옵니다. 아직 ‘직경’이라는 말을 쓰는 사람이 많지만 요즘 배움책에서도 ‘지름’이라고 해서 좋습니다. 다만 ‘반지름’이라는 말에서 보듯이 한자말 ‘반’과 비슷한 뜻을 가진 ‘가웃’이란 말이 쓰이지 않은 것이 저로서는 많이 아쉽습니다. 말모이 사전에 보면 ‘되가웃’은 ‘한 되 반쯤’을 가리키는 말이라고 풀이를 하고 있지만 ‘가웃’을 따로 떼어 ‘반’과 같은 뜻이라는 풀이는 없네요. 하지만 앞에 있는 하나치(단위)의 반을 뜻하는 말이라는 것을 알았으니 이 말의 뜻을 좀 더 넓혀서 ‘가웃지름’처럼 쓰면 좋겠다는 생각을 해 보았습니다. 59쪽 여섯째 줄과 일곱째 줄에 걸쳐 나오는 “공의 부피를 재어 보자. 어떻게 재면 좋겠느냐?”는 두 월이 모두 토박이말로 되어 있어 좋았습니다. 그 다음 줄에 나오는 ‘셈한다’는 말도 반가웠지만 열셋째 줄에 나오는 ‘돌대’라는 말이 짜장 반가웠고 또 기뻤습니다. 요즘 배움책에는 안 나오기 때문에 많은 분들이 낯설어 할 수 있지만 바로 보자마다 무슨 뜻인지는 알 수 있을 것입니다. 거의 모든 분들이 ‘회전축’이라고 배웠기 때문에 그렇다는 것도 다 아실 것입니다. 왜 이렇게 쉬운 말을 두고 굳이 ‘회전축’이라는 어려운 말을 쓰게 되었는지 생각하면 할수록 안타까운 마음이 커집니다. 마지막 줄에 나오는 ‘곧음금’은 ‘직선’을 뜻하는 말이라는 것을 앞서 알려드려서 다들 잘 아실 거라 믿습니다. 늦었다고 생각할 때가 가장 빠를 때라고 했던가요? 우리 아이들의 앞날을 생각해서 쉬운 말을 찾아내고 더 나은 말로 다듬어서 쉬운 배움책을 만드는 일에 힘과 슬기를 모았으면 좋겠습니다. 4352해 더위달 열이레 삿날 (2019년 7월 17일 수요일) ㅂㄷㅁㅈㄱ. ※이 글은 앞서 경남신문에 실은 글인데 더 많은 분들과 나누려고 다시 싣습니다. 
[부산IN신문] 부산시민공원서 물총축제와 물놀이장 무료로 즐기자!
한여름 무더위를 날려버릴 신나는 물총놀이 축제가 열린다. 부산시와 부산시설공단은 오는 20일과 21일 오후 3시부터 5시까지 부산시민공원 다솜광장에서 물총축제를 개최한다고 18일 밝혔다. 올해 처음 개최하는 물총축제는 ‘도심에서 즐기는 또 다른 피서’라는 주제로, 외국인을 포함한 남녀노소 누구나 선착순 무료로 참여할 수 있다. 축제에서는 △ PET 병 물총 싸움, △레트로 물 풍선 터트리기, △물 뺏기 놀이 등 사회자의 진행에 맞춰 시원하고 흥겨운 놀이가 진행된다. 또한 부산시민공원 도심백사장에서는 7월 19일부터 8월 18일까지 시민공원을 물놀이장으로 바꿔 어린이 손님을 모신다. 물놀이장은 대형 수영장, 유아수영장 각각 1개와 대규모 워터슬라이드가 설치되어 있으며, 무료로 즐길 수 있다.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운영되며, 초등학교 6학년 이하의 어린이만 이용할 수 있다. 수영장을 이용할 수 없는 어린이의 경우 인근에 조성된 △로켓 놀이대, △물고기 물놀이, △포토존에서 재미난 여름을 보낼 수도 있다. 부산시 관계자는 “한 여름 바캉스를 떠날 수 없는 시민을 위해 공원에서 소소하지만 확실하게 즐길 수 있는 여름 프로그램을 준비했다”며 “도심 속 공원에서 시원한 피서를 즐겨보시길 권한다”고 말했다. [사진제공=부산광역시청] 천세행 기자 / busaninnews@naver.com #부산시민공원 #물총축제 #물놀이장 #어린이물놀이장 #물총싸움 #야외수영장 #야외풀장 #유아풀장 #워터슬라이드 #초등학생 #여름휴가 #피서 #가족나들이 #아이와가볼만한곳
[토박이말 되익힘](10)
  들말마을배곳 갈침이님들은 새참을 챙긴다고 모여 수고를 하신다는 기별을 보았는데 걱정거리가 있습니다.  걱정을 한다고 걱정이 사라지면 걱정이 없겠다는 말이 있지만 겪배움을 가는 날 한바람이 온다니 걱정이 앞섭니다. 저희가 떠나는 날 아침에는 좀 참아주고 저희가 가는 충주와 여주까지는 안 왔으면 좋겠습니다.  우리 배움이들과 늘푸른자연학교 아이들이 만나 토박이말 놀배움을 하는 데 아무런 걸림돌이 없어야 하니까요.    오갈 때 나눌 이야기와 저녁 때 지은이와 마주이야기 때 할 거리도 마련을 해야 해서 마음이 바쁩니다. 6배해 아이들과 배움마당 갈무리를 하고 널알림감 뽐내기를 하기로 했는데 어떤 널알림감이 나올 것인지 기다려지네요. 알찬 널알림감을 만드는 것도 좋지만 서로 마음을 맞추고 구실을 나눠 하는 것을 즐겼으면 하는 바람입니다.    한바람이 온다고 했는데 오늘 아침 하늘은 흐리지만 숨씨(공기)가 지나치게 차분했습니다. 한바람 앞이라 그런가 싶은 생각이 들더군요. 날씨가 도와 즐거운 겪배움이 되길 비손합니다. 맛보셨던 토박이말을 되익히시며 여러분도 함께 빌어 주시면 고맙겠습니다. ^^ 4352해 더위달 열아흐레 닷날 토박이말바라기 이창수 * 이 되익힘틀은 좋은메 조상현 님께서 만들어 주셨습니다. <다시 보기> 1)ㄱㅈㅅㅊ-https://bit.ly/2Gwhmkn 2)ㄱㅂㅁ-https://bit.ly/2SpHfH8 3)ㄱㅂㅇ-https://bit.ly/2JRTPed
13
6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