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ngran2129
5,000+ Views

왜용이 왜용이~

금동이를 유혹하네 결국 찌부됨;;; ㅎㅎㅎ

12 Comments
Suggested
Recent
😆😆😆😆😆😆 찌부가 되도 아무말(?) 없는 왜용이?😁😁😁😁😁
고롱고롱 해요 ㅎ
그래도가만히있네요ㅋ고생이많다왜용아ㅋ
충분히 도망갈수있지만 금동이한테 잡혀준답니다 ㅋㅋㅋㅋ
ㅋㅋㅋㅋㅋ 금동이한테 져주는 기특한 왜용횽아~ 오늘도 이쁜 내사랑 왜용이~♡ 😍😍😍 이러니 반해 안반해~~~ 오구구~~~ 찌부라도 금동이와 함께면 괜찮은건가.......^^;;
살살 좀 만져주면 좋은데 ㅎ 아직 아기라 왜용이랑 노는 스킬이 부족해요 그래도 왜용이가 잘 놀아주고 잘돌봐주고있어요!!
왜용이 왜용이~ 금동이 유혹하네~ 딱 걸렸네 결국엔 찌부됐네~ 따라 부르게 되네요ㅋㅋㅋ
금동이 앞에서 저러고 벌러덩 누워있으면 금동이가 엄청 만지고싶어서 소리를 버럭버럭 지르거든요;;;; 완전 시끄러워요 ㅎ
금동이가 스킨쉽이 장난아니군여 ㅎㅎㅎ 왜용이는 에라 모르겠다??😆😆
금동이가 안아준다고 생각하는지 왜용이는 은근 좋아합니다 아주 앞에서 일부러 엎드려있는적도 많아요 ㅎ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궁색한궁둥이 "만.또.아.리 네"
할말없게 만드는.... 아옹궁둥이 ㅜㅜ 우리 또동씨께서 아옹이때문에 힘듬을 매일 호소해요 ㅎ 아옹: 난 그냥 똥이횽아가 좋을뿐이야~ 너도 그닥 편해뵈진 않은데?ㅎ 아옹: 횽아야~ 형아도 내가 좋짐?! 또동: 야!!!!!끄죠~~ 또동: 집사누나야!! 내말좀들어봐라냥~ 저 냥아시키 좀 떼줘어~ 나 힘들어!! 또동아~ 이것또한 너의 운명이니라~~ 어쩔도리가 없어 .... 집사가 미안해...근데 받아들여~ㅎ 또동: 세상만사 내뜻대로 되는게 하나도없냥!! 또동:ㅜㅜ 아옹이의 괴롭힘의 끝은 언제나 피곤함만 남는 또동쓰~ 야시키야!!!!! 너 이시키!!! 냥아치짓 계속 할거야??? 아옹: 난 사랑이야! 횽아사랑!!! 내마음 표현인데 왜그대? 천성이 냥아치라,,, 못고치는 옹이씨~ 또동이는 빙구냥이고 아옹이는 냥아치고......... 넌 누구냐!? 우리집냥이씨들 다 이럴거야?ㅋㅋ 교태부리지마 ㅎㅎㅎ 우리 아라리씨 교태는 니꺼 아니야< 스물스물 본색드러내는 우리집 반항아 아라리~~ 제발 집사 좀 할퀴지마~~ㅎㅎ 언제나..집사 앞에선 천사냥이 코스프레하는 만만듀~~^^ (만듀는요~ 집사에게 성질내는 냐옹씨가 있음 뱀파이어냥이로 변해서 혼쭐내러다녀요~) 만듀: 다댐벼~ 내가 다 쓸어버리겠엉~~ 대신, 건당 츄르한포씩 오때? 만듀만 나타났다하면 또동이도 도망~ 아리도 도망~ 아옹이는 기겁하고 도망가요~~ㅎㅎ 만또아리네는 탈없이 아주아주 잘지내요~^^ 요아이 기억하시나요!? 지난번 입양글 올렸던 "깜이"예요~~ 입양간후 중성화수술도하고 터줏대감 누나횽아냥이들과도 저리 잘 지낸다고 소식이왔어요~^^ 살도 오르고~ 네냥이 모두 사이좋게 너무 잘 지낸다고 하네요~ 덩치는 좀 밀리지만,, 사이좋게 지낸다고하니 그건 문제가 아니죠~ 아님 조만간 같은 덩치가 될지도 모르구요 ㅋㅋㅋ 입양보낸 냥이 "깜이"가 너무 좋은분을 만나 행복한나날들로 채워간다고하니 너무 기분이 좋아서 좋은소식은 또 함께하고싶은 마음에 끄적여 봅니다~~^^ 무더운 7월 빙글러님 모두 행복하게 보내세요~ 2019/07/10
뽀뽀 응급상황 응급치료.
오랜만에 글남기는데 안좋은 이야기입니다. 뽀뽀가 한 이주전부터 다리를 절더라구요. 제가 관절이랑 기타 만져봤을때 큰 문제는 없기에 인대나 근육이 놀랐나 하고 상태를 보고 병원을 가보자 했지요. 그리고 제가 교통사고가 나는 바람에 뽀뽀가 일주일을 또 방치아닌 방치가 되었습니다. 제가 치료를 다 받고 집에 오고 다음날 저녁 뽀뽀 생식기에서 노란 액체가 줄줄 흐릅디다. 이거뭐여? 놀래서 바로 병원을 왔는데 고양이 하부 요로 막힘병 이라는 이름. 쉽게 말해 오줌구멍이 막혀 방광이 터질뻔 했다고합니다. 그럼 대게 쇼크사나 심부전으로 아무튼 응급상황. 의사분께서 최우선으로 뽀뽀 요로에 관을 삽입하고 오줌부터 빼냇습니다 아무래도 다리가 불편한게 스트레스가 되어 전신에 파견된 백혈구들이 방광에까지 왔고 그 백혈구들이 방광에서 죽어 시체가되어 요로를 막았을거라는게 선생님 말씀... 어쩐지 화장실에서 자세만 잡고 못누고 나오더라니... 조그마한 이상징후가 있는지 신경썼어여 했는데 내몸이 아프다보니 ㅠㅠ 현재 집에서 치료중이고 계속 돌보고 있습니다. 10일정도는 관을 삽입한채 경과를 봐야 한다고 하네요... 여태 한번 아프지 않고 잘 자라줬던 뽀뽀 ㅠㅠ 억장이 무너집니다
여름, 만삭의 애미와 포도나무
오늘 아침사진이에요. 본격 더위가 시작되려는지 아침부터 밖에서 볕이 엄청 들어오네요. 아가들은 잘 지내고 있답니다. 늘 붙어다녀요. 새로 세탁한 침대커버로 바꿔놓으면 꼭 젤 먼저 누워보는 두녀석. 포도는 사람처럼 베개도 사용해요. 너무 아가같죠? 우리포도 벌써 다섯살이 다 되어가네요. 천천히 자라라. 뱃살을 늘어뜨리고 자는 나무. 몸이 무거워진 애미때문에 산책은 자주 못해요. 그래도 나가면 꼭 인증샷을ㅋㅋ 표정이 너무 좋아 안찍어줄 수 없어요. 아빠 생일 기념 촬영. 후기 입덧이 와서 누워지내는 애미옆에서 더 격렬하게 누워지내는 나뭉ㅋㅋㅋㅋㅋㅋㅋㅋ 선반에 만들어준 캣타워 비슷한 자리에도 잘 누워있구요. 아침에 눈뜨면 이런광경이.. ㅋㅋㅋㅋㅋㅋ 빨래 건조대에도 잘 널려 있어요. 새로 배송 온 열매 물건들에도 관심관심. 점점 더워지고 몸은 무거워지니 꽤 힘드네요. 그래도 40일 정도 남았어요 출산. 배 많이 나왔쥬? ㅋㅋㅋㅋ 웃고는 있지만 요즘 고통의 나날들이랍니다 ㅠㅠ ㅋㅋㅋㅋ 버티는 수밖에 없으니 그저 웃지요. 아가들과 집에서 조촐하게 셀프로 만삭 사진 찍을까해요. 포도랑 나무가 잘 협조해줘야할텐데 ㅋㅋㅋㅋ 결과물 나오면 업뎃 하러 또 올게요!! 배불뚝이 포도나무 애미는 또 누우러 갑니당 해헷.
37
12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