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wannagotohome
10,000+ Views

직장인 맥주 배틀용 안주 만들기!

간만에 하루에 카드 두 개 쓰기!
어제 직장인 커뮤니티에서 맥주 배틀이 있었습니다.
무려 8캔의 맥주를 먹는... 대회였습니다...
말이 8캔이지 그럼 4000cc인 셈인데 호프집에서 3000시켰을 때 나오는 양을 상상해보면 정말 어마무시합니다.
근데 이 어마무시한 걸 해내는 사람들이 또 있더군요.

사케 6병 빌런... 블랑 11캔 빌런...
아마도 간이 쿼드코어이신 분들...

담에 또 할 때는 좀 더 분발해보겠읍니다..


어찌 됐던 안주로 지난 번에 배송시키고 얼려둔 미국산 값싼 치맛살(이 부분 라임 뒤져서 볼드체로 써놓음)을 꺼냈습니다.
근데 분명 한 두 시간은 꺼내놓은 것 같은데
이 미친놈이 여전히 돌덩이였지 뭡니까.

그래서 급한대로 야채손질부터 시작하기로 합니다.
남은 당근과 남은 양파와 남은 대파와 남은 표고를
요로코롬 준비해줍니다.
표고는 물에서 불리는 중~
그 사이에 이미 8시가 지나버려서 급하게 야채 손질을 하다말고 맥주를 까서 참전했습니다.
요리하면서 술을 마신다니... 마치 재야의 요리고수같지 않습니까?
얼어붙은 저주의 붉은 광석은 이렇게 적당한 크기로 길게 썰어줍니다.
더 얇게 썰고 싶었지만 정말 저주받은듯이 딱딱했기에... 이렇게만...
기름 두르고 후추와 다진 마늘 왕창 넣고 무조건 제일 쎈 불에서 볶아줍니다.
좀 질겨져도 상관 없습니다. 꽤 오래된 고기기도 하고 술안주는 원래 씹는 맛이 강한 편이 좋으니까 차라리 불맛을 내는게 더 이득입니다.
적당히 볶아주다가 제일 안 익는 당근을 투척하고
좀 볶아주다가 양파도...(흔들) 투척해줍니다.
물기 쫙 쫘준 표고버섯도 이맘때 투척해줍니다.
요로코롬 달달달달달 볶아주다가 진간장을 살짝 쪼로록 넣어주고

숨겨왔던 비장의 무기를 꺼내줍니다.
캬...
아시는 분은 다 아는 양꼬치 소스...
진짜 이 가루가 너무 먹고 싶어서 벼르고 벼르다가 쿠팡에 있길래 냉큼 샀습니다.
원래 아예 쯔란(큐민)만 있는 걸 사려다가 범용성이 너무 떨어질 것 같아서 패스...!
쯔란, 고수 씨앗, 후추, 고춧가루, (msg) 등등이 들어간 그야말로 이국적인 맛 한 번에 확 내주는 놈입니다.
심지어 그냥 맨밥에도 뿌려먹어봤는데 후리가케 저리가라입니다. 미쳐 아주...
그렇게 짠 편이 아니기 때문에 이렇게 잔뜩 쏟아부어줍니다.
마치 백종원 설탕 부어버리듯이 나 자신을 놓아버립시다.
이거 하나만 있으면 이제 별 다른 간이 필요 없습니다.
진짜 마스터피스. 여러분 꼭 가정에 하나씩 구비해두세요 식탁의 평화가 먼 곳에 있지 않습니다
그리고 마지막으로 어---슷썰기한 파도 잔뜩 넣어줍니다.
이렇게 숨이 죽을 정도로만 아주 쎈 불에서 졸라빠르게 볶아내주면
이렇게 안주 완성입니다
하 사진보니까 또 먹고싶어지네요
양고기 소스만 있다면 그다지 어려운 요리도 아니니 여러분들도 꼭 한번 도전해보셨으면 합니다
진짜 맛있거든요
그리고 그렇게 꽐라가 되었고...
4캔에서 리타이어...


담에도 이런 이벤트 있었으면 좋겠네요
뭔가 랜선술집 느낌도 나고 좋은디??
단 다음에는 주종 정해놓지 말구 달립시다
왜냐면 내 주 종목은 소주니까...!

지난 밤의 참혹한 현장은 이 곳에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11 Comments
Suggested
Recent
헐 대박 마싯겟댱...
아 그리고 냉동돼서 얼어있는고기는 찬물에 30분정도 담가놓으면 금방 녹습니다 ^^
멋지네요~!! 맥주를 위한 안주인지,안주를 위한 맥주인지 모를만큼 ... 근데 미국산 치마는 정말 구하기 힘든건데 어케 구하셨데요 @_@
우와~ 요리의 고수 이기도 하셨군여!👍🏻👍🏻👍🏻
맛이 궁금하네여 ㅋㅋ 양꼬치 맛 나겠죵??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술 배틀 이벤트] 광란의 일요일 저녁 단합대회 후기
2019년 6월 16일 오후 8시 직장인 커뮤니티의 전설로 남을 이벤트가 시작되었습니다. 바로 제 1회 직장인 커뮤배 술배틀!!!! 월요일을 극혐하는 직장인 톡에서 쏘아올린 술배틀은 평소 퇴근 후 소소한 음주를 즐기던 @wjd1843 님과 @uruniverse 님의 대화에서 출발했죠 후후... 그냥 처음엔 누가 가장 술을 많이 마실 수 있을까? 라는 궁금증을 해소하기 위해 시작한 이벤트였지만, 제가 공지 카드를 작성해서 판을 키웠습니다 껄껄! 그 결과, 많은 빙글러들이 술 배틀에 참여해주셨습니다 :) @impereal12 @qudtls0628 @wjd1843 @iwannagotohome @uruniverse @wlskfjq @panda0713 @soozynx @dlvpflxm @nowandever @sunaaaaaaa 배틀에 참전하신 술고래 빙글러들 🐳 그리고 우리가 새로 정한 이번 술 배틀의 이름은... 🍻 일취월장 🍻 일요일에 취하면 월요일에 장난 아니다. 자 지금부터 알콜냄새 풀풀 풍기던 어제의 배틀 속으로 한번 돌아가봅시다! 8시가 되자 각자 준비한 4.5도 이상의 맥주를 손에 들어 짠! 하는 술고래들의 모습 어쩜 이렇게 다 다른 취향일까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각자 좋아하는 맥주 취향도 얘기하고, 안주 얘기도 하고, 직장인들이 모이면 빠질 수 없는 회사 욕도 하고 이런 저런 이야기를 하다 보니 배틀보다는 단합대회가 된 기분이 들었습니다 :) 그리고 빠질 수 없는 안주 자랑 타임! 냠냠 저는 그냥 과자정도 생각했는데... 직장인 커뮤니티의 횐님덜 스케일은 다르더군요... 아니 저는 정말 편의점 메뉴를 생각했는데.... 이 분들 정말 배운 사람들 아입니까....????....?? 그리고 어제의 자린고비 @impereal12 님 ㅋㅋㅋㅋㅋㅋㅋㅋ 짜왕을 거의 세시간을 먹는 기적을 보여주셨습니다. 이정도면 짜왕이 세포분열을 하는게 아닐까 싶었어요 🤔 그리고 점점 늘어가는 빈 캔들.... 모두 다 먹은 맥주 캔은 구겨서 인증하기로 했는데.... 갑자기 분위기 현대미술로 만들어주신 @wlskfjq 님.. 이것이 아트가 아니라면 대체 무엇..? (띠용) 대짜로 뻗은 우리 직장인 커뮤니티 횐님들과 그들을 애정하는 @wlskfjq 님의 뜨거운 사랑을 표현한 작품입니다. 심지어 블랑으로 달리셔서 통일된 컬러감이 주는 안정감이 일품이네요. 제 점수는요........1664점 입니다 후후 😎 8시에 시작한 랜선 회식은 점점 무르익고... 이벤트 시작 2시간만에 무려 8캔을 몽땅 해치우신 바이킹의 후예가 등장했습니다. 모두 예상하고 있으셨겠지만... 바로바로바로....... @wlskfjq님✨ 500ml 맥주 8캔을 다 드시고, 심지어 3캔을 더 마시는 괴물같은 모습을 보여주셔서 톡방에 있는 모두를 놀라게 만드셨죠 ㅎㄷㄷ....... 500짜리 맥주는 다섯 모금이면 다 드신다고 하셨는데... 실제로 보게 된다면 이런 느낌이지 않을까요? 와우네..!!!!!!! 정말 엄청난 스피드를 보여주셨어요.. 우리 천천히 이야기 하면서 마시자고 했는데, 이야기를 나누면서도 뚝딱뚝딱 빈 캔을 인증해주셔서 까아아아아암짝 놀랐습니다 😱 1등 선물은 조금 더 깊게 제가 고민해보고 DM보내드리도록 할게요 헤헤... 미리 준비하지 못해 죄송합니다.... (머리박음) 그리고 1시간이 조금 지난 뒤 또 다른 8캔 완주러들이 등장하였습니다 👍 밀 맥주를 좋아하시는 @wjd1843님! 이제 @wjd1843님의 맥주 취향은 모두가 알게 되었죠 후후후 캔맥주 6캔을 드시고 질려서 병맥 4병을 더 드신 @uruniverse 님! 저였으면 용량 생각 안하고 난 몰랑 수량만 맞추면 되는거 아닙니까!! 하고 난동을 피웠을 텐데.. 양심껏 병맥 4병을 드신 양심에 박수 짝짝짝!!! 8캔 인증 사진은 아니지만, 아버지를 닮아 안주를 잘 안드시는 @impereal12님! 모든 맥주를 완주하시고 아부지와 한잔 더 하러 떠나셨습니다... 크으.... 정말 대단하신 것 같아욜....... 비록 8캔 완주는 하지 못하셨지만 참여해주셨던 @qudtls0628, @iwannagotohome, @panda0713, @soozynx, @dlvpflxm, @nowandever, @sunaaaaaaa 모두 감사합니다! 🙏덕분에 정말 즐거운 시간 보낸 것 같아요 후후 :) (+ 번외) 관전러들의 술상도 한번 훔쳐볼까요 👀❓ 저 멀리 캐나다에서 참여해주신 @dlvpflxm님! 현지 시각으로 오전 6시까지 저희와 함께 달려주셨어요 👍 캐나다 맥주의 맛은 어떨지 궁금하네요 후후 조금 일찍 막꼴~리로 달리신 @panda0713님! 크어 단촐한 안주와 이미 구겨진 막걸리 통 스웩 👍 다음에는 우리 꼭 같이 달려요! 일 때문에 늦게 참여하셔서 새벽 5시까지 사케를 무려.... 6병이나 드신 숨은 술고래 @sunaaaaaaa님! 닭발과 뽀얀 계란찜이 빙글러들의 오감을 자극했죠.. 허억허억... 지금 봐도 침이 꼴딱 넘어가네욧 ㅡㅠ @qudtls0628님의 IPA 첫 도전! 그 결과는....!?!?!? 으베베 너무 써🤢 였습니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어제 너무 달리셔서 관전만 하셨는데, 다음번에는 꼭 같이 달려봐요! 이렇게 알콜냄시 폴폴 풍기는 제 1회 직장인 술배틀(이라고 쓰고 단합대회라고 읽는다)은 막을 내렸습니다! 핳핳핳 프레지던트로서 1등으로 GG치고 잠들어 조금 부끄럽네요 후힝...🤗 다음번엔 조금 더 길게 롱~런 할 수 있도록 조절해보겠습니다! 우리 조만간 또 만나요 :) 자 과연 2회 단합대회는 열릴 것 인가...후후후 다음 단합대회는 소맥이라는 소문이 있습니다....후후후후후후후 이젠 술방으로 바뀔 술배틀 방.. 혼술하기 심심하신 빙글러들 모두 놀러오세요 🖤
그냥 생각이 나더라구요 ㅋ
여행 다녀와서 첨으로 마트에 갔어요. 근데 자꾸 여행때 먹었던 음식들이 생각나더라구요 ㅎ 아, 안그래도 원래 좋아하던 친구들인데 더 눈이 가더라구요 ㅎ 평소 같으면 삶아서 숙회로 먹었을 아인데 오늘은 새로운 방식으로 한번 요리해 보려구요^^ 세부에서 먹었던 것처럼 구이로 한번 먹어보려구요 ㅎ 간장, 고춧가루, 간마늘로 양념을 만들어 봤습니다. 항상 그렇다시피 오로지 저만의 레시피랍니다 ㅋ 카놀라유를 두르고 요렇게 양념을 뿌리고 구워줍니다 ㅎ 굽다가 다시 뒤집어서 또 양념을 뿌려줍니다... 오다리도 요렇게 구워줍니다... 나중에보니 몸통보단 살짝 짜더라구요... 남은 양념을 좀더 넣어서 그런듯요. 그래서 더 맛있더라구요 ㅋ 비주얼은 괜찮지 않습니까? 오징어를 조리던 후라이팬에 새우도 구워줍니다... 같은 양념입니다 ㅎ 두껑을 덮어 골고루 익게해 줍니다... 소리는 정말이지^^ 카놀라유(그냥 눈에 띄길래^^), 후추, 간마늘, 식초를 넣고 새로운 양념을 만들어 봅니다. 아, 나중에 버터도 첨가해 줍니다. 자, 맛있어져라 맛있어져라~~~ 제가 했지만 비주얼은 정말이지 ㅋ 졸이면 졸일수록 새우등이 자꾸^^ 괜찮아 보이나요? 근데 솔직히 제가 했지만 맛있었습니다 ㅋ 제가 새우요리를 하는 동안 와입이 오징어를 자르더라구요. 깨는 제가 좀 뿌려봤습니다. 세부여행 생각나서 해봤는데 그럴듯 한듯요 ㅋ 와입은 하이볼을 제조해서 한잔 준비, 저는 간만에 와인 한잔 하려구요... 준비한다고 시간은 좀 걸렸지만 뿌듯하네요 ㅎ 아, 요놈 맛있네요^^ 맥주로 입가심^^
❤❤면식수햏 커뮤니티 이벤트 공지❤❤
예, 도비입니다. 지난 3월? 4월? 뭐 언젠가 기억은 안나지만 면식수햏 관심사를 만들었습죠. 음... 뭐하는 관심사냐면 라면먹는 관심사입니다. 만들어놓고 쫌 컨셉질하다가 한 두달 버려뒀습니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그랬는데... 제가 안하던 동안에도 꾸준히 올려주시는 분들(이래봤자 한 두분?)이 계셔서 와 이거 좀 꾸준히 살려봐야겠다 이런 맘이 좀 들어서 프레지던트까지 하게 됐습니다. 무려 직접 만든 5분컷 포스터...훌륭하지 않습니까? 면식수햏에 들어오시면 이제 대문에서 저 이미지가 보입니다. 첨하는 거라 긴장도 되고...는 구라고 뭣도 없길래 대문도 꾸미고 공지도 쓰고 해보고 있습니다. 그리고 이전부터 쭉 보니까 딴 분들 막 이벤트도 하고 그러대??? 그래서 나도 이벤트 해볼라고 ㅇㅇ 큰건 아니고 예전에 가끔 시켜먹던 쿠팡산 컵라면 묶음입니다. 이번에 제꺼 시키는 겸 하나 더 시켜보겠습니다. 너무 별거 아니지 않냐고요? 땅을 파봐라 컵라면이 나오냐? 쨌든 상품은 신라면 블랙 6개 상자 (1명) 김치 사발면 + 육개장 사발면 2상자 (1명) 요렇게 되겠습니다. 허허 (1등이 선택 가능) 쫌생이 새끼 그걸 또 2명으로 나누네.... 그냥 면식수햏 홍보 목적의 소소한 이벤트라고 생각해주시면 되겠습니다. 네. 뭐요. 뭐. 배송비가 더 깨지겟네... 참여 방법은 간단합니다. 두 가지가 있습죠. 1. 내가 사먹은 면식 중 가장 존맛인 면식 인증 내 삶 속에서 너무 역대급인 나머지 남들에게 기꺼이 츄라이츄라이 하고 권해보고 싶게 만드는 면요리들을 보여주시면 됩니다. 예시 우하하~^^ 일전에 코엑스 수족관을 들르면서 먹은 딴딴멘입니다~~^^ 어찌나 맛있던지~ 땅콩 빠다 맛과 얼큰한 맛이 아주 좋더군요~~ 2. 내가 직접 해먹은 핸드-메이드 면식 인증 우리 집에서 내 손으로 뚝딱뚝딱한 모든 면요리 다 괜찮습니다. 심지어 그냥 끓인 봉지라면조차도 인정한다...! 예시 우하하~^^ 집에서 짬뽕 파스타를 해먹어봤습니다 하하하! 간만에 요리다운 요리를 했네요! 이태리 쥐똥고추를 넣었더니만 아주 얼얼~~!합니다! 이런 식입니다. 단 카드로 작성해서 올리셔야 합니다! (댓글은 인정 X!!!) 평가기준은 간단합니다. 1. 좋아요 / 클립 / 댓글 합산 2. 내 맴 (재밌으면 가산점) 공평하죠? 어쨌든 복수 참여도 가능하고 카드 자주 많이 올리면 내 맴이 좀 더 커질 것 같습니다. 퀄리티 좋은 리뷰도 그렇고요. 이벤트 기간은 7월 끝날때까지!!!! 부디 많은 관심 부탁드립니다... 제발... 진짜...
46
11
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