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aoong
10,000+ Views

2년간의 도보여행 그리고 변화 by Christoph Rehage

중국 베이징에서 출발해서 카자흐스탄, 우즈베키스탄, 투르크메니스탄, 이란, 아르메니라, 터키, 독일의 Bad Nenndorf까지 비행기로 10시간, 도보로 2년 이상 걸리는 어마어마한 거리를 '걸어서' 가는 대장정을 2007년에 시작했다고 합니다.하지만, 그는 중국의 Urumqi에서 이 대장정을 끝마쳤는데, 그의 스승인 Xie라는 분이 1983년에 중국을 횡단했었던 코스라고 합니다. Christoph Rehage는 2007년부터 2009년까지 2년 동안 무려 4,646km에 달하는 거리를 두 발로 걸으며 그 기록을 남겼습니다.
2 Comments
Suggested
Recent
우와...정말 대단하네요.
2년에 저정도면 양호한듯 내가 저렇게 했으면 사람 몰골 아니였을듯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마음이 뻥 뚫리는 제주 3대폭포!
추웠던 겨울이 무색할 만큼 점점 따뜻해지고 있어요! 이제 봄, 여름이 오고 있는데, 미리 시~원한 제주의 폭포들 소개해줄게요~! 마음이 뻥 뚫리는 제주 3대 폭포예요 제주 중문관광단지 내에 있는 천제연폭포는 한라산에서 시작된 중분천이 바다로 흐르면서 형성된 폭포예요! 총 3개의 폭포로 이루어져 있으며, 제 1폭포는 건기에는 폭포수가 떨어지지는 않지만, 암벽과 에배랄드 빛의 연못이 매력적이예요! 제 2폭포에서는 푸른 상록수 사이로 수묵화를 그리듯 떨어지는 폭포를, 제 3폭포에서는 절벽에서 시원하게 떨어지는 폭포를 볼 수 있어요! *[위치] :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천제연로 132(중문동) *[문의] : 064-760-6331 서귀포 칠십리로에 위치한 정방폭포는 역시 천제연, 천지연 폭포와 함께 제주의 3대 폭포로 불리는 폭포예요! 높이 23m, 너비8m에 깊이5m에 달하는 국내에서는 유일하게 뭍에서 바다로 직접 떨어지는 폭포예요! *[위치] :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칠십리로214번길 37 *[문의] : 064-733-1530 서귀포 남성중로에 위치한 천지연폭포는 하늘과 땅이 만나 이루어진 연못이라는 뜻을 가진 폭포인데, 폭포의 길이기 22m 그 아래 못의 깊이가 20m로, 웅장한 자태를 드러낸답니다! 천지연 폭포 근처에는 난대림을 이루는 산책로가 잘 조성되어 있어 남녀노소 모두 편안하게 자연을 감상하며 걸을 수 있답니다~! *[위치] :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남성중로 2-15 *[문의] : 064-760-63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