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예쁜 순우리말 이름 ☆
출산을 앞두신분들의 제일 걱정이 이름짓기이죠?? 이쁜 우리아이의 인생에 커다란 영향을 미칠 수 있는 이름 아무래도 고민이 많이 되실텐데요 이름방에서 돈주고 짓는 이름들은 하나같이 똑같아서 남들과 똑같은 이름을 많이 짓게 되더라구여 예전에는 양가 부모님이 이름을 지어주시곤 하셨는데 아무래도 지어주신 이름들이 다 마음에 들수는 없겠죠?? 아이에게 어여쁜이름을 생각해보고 고심해서 어른들에게 추천을 해보는것도 좋지않을까요?? 요즘은 순우리말로 이름을 많이들 지으시는데요 어쨋든 등록을 하려면 한자는 있어야한다는거~ 순우리말 이름을 만들어서 거기에 맞는 한자를 만들어 보는것도 좋을것같아요~ 순우리말 이름들이 정말 다양하게 많은데요 오늘은 제가 생각하기에 이쁘다고 느껴지는 이름들을 한번 모아봤네요~ 사실 순우리말이름이 긴게 많은데요~ 저는 긴것보다 부르기 쉽게 두자로 된 이름들만 추려봤어욤 ^^ 가온 : 세상의 중심이 되라는 뜻으로, '가운데'의 옛말 '가온대'에서 따론 이름이랍니다. 한가온, 정가온, 김가온, 박가온 등. 성이랑 합쳐도 어색하지가 않네요~ 새론 : 새로운 사람이 되라는 말 중 새로운의 줄임말입니다. 항상 새로운 마음가짐으로 살아라는 뜻이겠죵? 새롬이라는 이름은 많지만 새론이란 이름은 먼가 의미 있어 보이네요~ 도담 : 건강라게 자라나라는 뜻입니다. 어린아이가 탈없이 자라는 모양을 나타내는 도담도담에서 따온 말인데요 우리네 부모들이 가장 바라는 바가 아닐까요?? 루라 : 뜻한바를 잘 이루라이씨성과 잘어울리겠네요 이루라~ 아이의 성공을 기원하는 의미가 될수 있겠어요~ 찬솔 : 알차게 자란 소나무 소나무라니까 먼가 더 의미가 있어보여요~ 건강하게 잘 자랄것 같은 느낌?? 박찬솔, 정찬솔, 이찬솔~ 모든성에 괜찮은거 같아요^^ 아란 : 아름답게 자란에서 특정 음절을 따서 지은 이름이랍니다. 여성스럽고 이쁜이름이네요 , 크면 절세 미인이 되어 있을지도 ㅎㅎ 나린 : 하늘이 내린 우리네 아이들은 하늘이 내려주신 소중한 생명이지 않겠어요? 아주 소중하다는 의미를 내장하고 있는것 같아요~ 축복받은 느낌이네요 다솜 : 애틋한 사랑연예인도 있지않나요? 다솜이는 좀 있는 이름 같긴하네요^^그래도 이쁘다능 ㅎㅎ 하람 : 하늘이 내리신 소중한 사람줄여서 하람인데요 이이름도 몇번 들어 본거 같긴해요이런뜻이 있는줄은 몰랐네요~가람 : 영원히 흘러가는 업적을 남기는 사람이 되어라강의 옛말이기도 한데요 중요한 일을 하는 사람이 되어라는 깊은 뜻이 있네요~단미 : 사랑스러운 여자이름이 너무 이쁘네요 제가 여자라서 그런가 여자아이에게 어울릴 법한 이름들을 많이 고르게 된거 같아요~이쁜이름을 고르다 보니 ㅎㅎ아람 : 가을 햇살에 저절로 충분히 익어 벌어진 과실아름다운 사람의 줄임말이라 해도 되겠어요~아람은 좀 많이 쓰이기도 하죠?? 이든 : 착한, 어진 착하고 어진이가 되어라는 부모님의 마음?? 요즘 같은 세상에 착하기만 하면 안되용~ 어진이가 되어용 ㅎㅎ윤슬 : 빛이 반짝이는 잔물결반짝반짝 은은한 아름다움이 있는 이름이네요~초아 : 초처럼 자신의 태워 세상을 비추는 사람세상을 비추는 사람이란 뜻은 좋은데 초처럼은 좀 희생을 의미하는것 같아서 마음이 아프네용 ㅠ다온 : 좋은 모든 일들이 다오는항상 좋은 일만 생기는 인생을 살수 있겠죠??다하다와 온갖이라는 뜻이 섞인 단어인데 사람이 이름따라 인생이 간다고들 하자나요 좋은일만 항상 생겼으면 좋겠네요~ 별하 : 별같이 높이 빛나는 사람 항상 빛이나는 사람이 되라는 뜻이죵~ 하늘의 반짝이는 별같은 사람은 어떤 사람일까요? ㅎㅎ보늬 : 밤처럼 겉껍질이 있는 과일속의 얇은 껍질이 껍질처럼 여리고 약한 사람들을 감싸는 사람이 되어라는 뜻이예요이보늬, 김보늬 이름이 이쁘네요~세리 : 큰 뜻을 세우고 살아가리먼가 외국이름 같은 느낌이~ 이쁘장한 아이에게 너무 어울리겠어요 ㅎㅎ그러고 보니 박세리가 있었네요 ㅎㅎ소아 : 소담스러우면서 아름답다에서 특정 음절을 따옴은은하고 우아한 아름다움이 느껴지는 것 같네요~ 간결하고 이쁜이름이예요~다빈 : 빈 마음으로 최선을 다하라많이 들어본 이름인거 같죠?? 이쁘니까 많이 쓰여지는 거겠지요?항상 최선을 다한다는거 쉽지많은 않은거 같아요^^여기가지 제가 마음에 드는 이름들을 모아봤는데요언젠가 제가 딸을 가지게 된다면 이중에서 골라볼까싶네요 ㅎㅎ이쁜이름을 찾다보니 먼가 딸에게 어울릴것만 같은 이름들이 많네요 ㅎㅎㅎ저는 워낙 흔한 이름을 가지고 있어서 다음에 이름을 짓는다면 이쁘고 세상에 잘 없는 이름들을 만들고 싶어요~나와 있는 이름말고 그냥 나만이 생각하는 줄임말을 만들어서 지어보는건 어떨까요?어떤 의미를 넣느냐는 저한테 달려있는거니까요^^
2017년 2월1일 부터 시행 ‹(◕‿◕)› -😲 😊
오늘부터 ✔ 횡단보도 정지선을 넘으면 → 6만원 범칙금 벌점 10점 (경찰 5천명이 투입되어 집중 단속 예정) 2017년 과태료 ✔ *혈중알콜농도 0.2%이상 →최고 1천만원 <1년 이상,3년 이하징역> *혈중알콜농도 0.1%이상 →최고 5백만원 <6개월이상,1년이하징역> *혈중알콜농도 0.05%이상 →최고 3백만원 <6개월 이하 징역> *속도위반(60km 초과) →12만원(60점) *속도위반(40km 초과) →9만원(30점) 속도위반(20km 초과) →6만원(15점) *속도위반(20km이하) →3만원 *중앙선 침범→6만원(30점) *신호위반 →6만원 (15점) *운전중 휴대전화 →6만원(15점) *횡단보도 정지선 위반 →6만원(10점) *유턴위반→ (6만원) *주정차 위반 →(4만원) *교차로 꼬리물기→ (4만원) *안전띠 미착용→ (3만원) *끼어들기 →(3만원) *보행자 신호위반→ (3만원) *보행자 무단횡단 →(3만원) *경범죄업무방해 → (16만원) *장난전화.스토킹 → (8만원) *무전취식------------(5만원) *노상방뇨------------(5만원) *음주소란------------(5만원) *꽁초투기------------(3만원) *공무집행방해 →최고1천만원 (5년 이하의 징역) *경찰서.지구대 주취소란 →(최고 60만원) *112 허위신고 해당 사이트 바로가기 - 교통범칙금 인터넷 납부 교통조사예약 https://www.google.ca/url?sa=t&rct=j&q=&esrc=s&source=web&cd=1&cad=rja&uact=8&ved=0ahUKEwjp_ajdl7TRAhVN8WMKHTwlBj0QFggdMAA&url=http%3A%2F%2Fefine.go.kr%2FlicenNotice%2Flist%2FlicenNoticeList.do%3FsubMenuLv%3D040201%26gubun%3D2%26job_opt%3D1%26result_status%3D0&usg=AFQjCNFd8Xb2a1q2ojM3ivTxYYsO3-58PA&sig2=Fc5EJ6iTPZsYsfmqTzMiqg 지인이 친절히 알려주시네요. 모두 새해에도 건강하세요 ~ ‹(◕‿◕)›
[부산IN신문] 부산테크노파크 스마트헬스케어센터, ‘ICT&스마트헬스케어 기반 스포츠산업 창업아이디어 경진대회’ 개최…오는 2월 14일까지 모집
(재)부산테크노파크 스마트헬스케어센터(원장 최종열)와 부산가톨릭대학교 지역 융복합 스포츠산업 거점 육성 사업단이 주관하는 ‘ICT&스마트헬스케어 기반 스포츠산업 창업아이디어 경진대회’가 개최됐다. 이번 경진대회는 ICT&스마트헬스케어 기반의 스포츠산업의 다양한 창업 아이디어를 발굴하여 스포츠산업 분야의 창업 분위기 조성과 확산을 촉진하기 위해 진행된다. 공모주제는 유소년, 청년·중장년, 고령자를 대상으로 한 ICT&스마트헬스케어 기반 스포츠산업 분야로 나누어진다. 유소년을 대상으로 한 게임·발달스포츠분야는 ICT, 3R(VR, AR, MR)등의 융합기술이 접목된 게임·놀이 등 신체활동 및 신체정보를 데이터화 가능한 스포츠용품 및 기기, 서비스 등이다. 청년·중장년 대상은 U-피트니스 스포츠분야로 ICT, 3R 등의 융합기술이 접목된 체력측정, 운동처방 등 스포츠를 통한 신체적인 건강을 개인이 유지관리가 가능한 스포츠용품 및 기기, 서비스 등이다. 마지막 고령자 대상의 시니어·재활스포츠분야는 ICT, 3R, 헬스케어 등의 융합기술이 접목된 고령자의 신체적 특성이 반영된 스포츠용품 및 기기, 서비스 등이다. 참가대상은 개인 및 5명 이내의 팀, 예비창업자(팀) 또는 공고일로부터 5년 이내 창업자(팀)이면 참여가 가능하다. 접수방법은 (재)부산테크노파크 스포츠융복합사업단 홈페이지(http://smarthealth.or.kr/)의 사업공고에서 공고 신청서 작성 후 홈페이지로 접수하면 된다. 공모전 접수기간은 오는 2월 14일 오후 6시까지다. 본대회는 부산 해운대구 마리안느 호텔 세미나홀에서 2월 25일부터 26일까지 1박 2일로 진행되며, 참가자에게 숙소가 제공될 예정이다. 이후 시상식은 2월 28일 서울 COEX, SPOEX 2020 행사장에서 진행될 계획이다. 대회 수상자에게는 △(재)부산테크노파크 원장상으로 최우수상 2팀은 상금 300만원 △부산가톨릭대학교 총장상으로 우수상 2팀은 상금 100만원을 시상하게 된다. 이외에도 수상자에게는 △(재)부산테크노파크가 주관하는 ‘2020년 ICT&스마트헬스케어 기반 스포츠산업 활성화 지원 사업’ 참여시 가산점 부여 △부산가톨릭대학교 창업보육센터 입주 신청시 가산점 부여 △부산가톨릭대학교 지역융복합스포츠산업거점육성사업단에서 창업 아이디어를 구체화할 수 있도록 수상자 수요에 맞춘 ‘맞춤형 멘토링’의 수상특전이 주어진다. 본 대회와 관련한 자세한 문의는 (재)부산테크노파크 스마트헬스케어센터 이우근 선임연구원(051-320-3527)으로 문의하면 된다. 강승희 기자 / busaninnews@naver.com #ICT #스마트헬스케어 #스포츠산업 #창업아이디어 #경진대회 #지역융복합스포츠 #게임스포츠 #발달스포츠 #U피트니스 #재활스포츠 #시니어스포츠 #공모전 #참가모집 #상금 #부산테크노파크 #부산가톨릭대학교 #스포츠융복합사업단
보충제 바가지 쓰지말자
해외 보충제는 수입처에 따라 가격이 천차만별 입니다. 신타6, 신타6 아이솔레이트, 옵티멈 하이드로웨이, 몬스터 밀크 등 유명한 수입 보충제와 영양제를 최저가로 구매할 수 있는 방법 입니다. 엑스텐드 BCAA는 시트룰린 이슈로 통관이 어렵습니다 아토믹7은 통관 가능합니다. 할인쿠폰 : https://goo.gl/uDhq6Q 현재 가장 인기있고 추천할만한 보충제와 영양제 목록입니다. 옵션에서 가장 큰용량으로 선택하세요. 기기에 따라 옵션이 작은걸로 보일수 있습니다. 보충제 추천 신타6 : http://www.coupang.com/vp/products/8838078?itemId=10868038 신타6 아이솔레이트 : http://www.coupang.com/vp/products/2491222?itemId=4036943 옵티멈 골드 스탠다드웨이 : http://www.coupang.com/vp/products/2485552?itemId=924086 옵티멈 플래티넘 하이드로웨이 : http://www.coupang.com/vp/products/971763?itemId=4036937 나우무맛 : http://www.coupang.com/vp/products/2486719?itemId=2071119 아토믹7 : http://www.coupang.com/vp/products/5257440?vendorItemId=3005800495 엑스텐드 BCAA : http://www.coupang.com/vp/products/970581?itemId=4033000 페이즈8 : http://www.coupang.com/vp/products/2488949?itemId=4414494 컴뱃 프로틴파우더 : http://www.coupang.com/vp/products/9129765?itemId=40115287 다이마타이즈 엘리트웨이 : http://www.coupang.com/vp/products/971758?itemId=4036921 노익스 : http://www.coupang.com/vp/products/971935?itemId=4037695 자로우 웨이프로틴 : http://www.coupang.com/vp/products/417878?itemId=1095080 글루타민 SR : http://www.coupang.com/vp/products/970706?itemId=4033964 다이어트 식사대용이나 간식으로 좋은 프로틴 에너지바 컴뱃 프로틴바 : http://www.coupang.com/vp/products/1639474?vendorItemId=3009577482 퀘스트바 : http://www.coupang.com/vp/products/2486209?itemId=1054585&vendorItemId=3000994622 신타6프로틴바 : http://www.coupang.com/vp/products/12694887?vendorItemId=3084106000 영양제 추천 얼라이브 비타민 : http://www.coupang.com/vp/products/57532?itemId=129850 실리마린 밀크시슬 : http://www.coupang.com/vp/products/2555807?itemId=2076854 비타민 D3 : http://www.coupang.com/vp/products/2494588?itemId=478367 루테인 : http://www.coupang.com/vp/products/228881?itemId=478688 나우 마카 : http://www.coupang.com/vp/products/26249?itemId=65440 L 카르니틴 : http://www.coupang.com/vp/products/228975?itemId=478684 아르기닌 : http://www.coupang.com/vp/products/2556542?itemId=2448400 오메가3 : http://www.coupang.com/vp/products/3315939?itemId=68202 재로우 도필러스 유산균 : http://www.coupang.com/vp/products/416189?itemId=1087747 잇몸약 베타시토스테롤 : http://www.coupang.com/vp/products/14817?itemId=43152 이외의 단백질 보충제 와 영양제를 선택하고 싶으시면 아래의 목록에서 확인해시면 됩니다. 보충제 목록 : http://www.coupang.com/np/coupangglobal/categories/217509?eventCategory=GNB2&eventLabel=coupangglobal_ 영양제 목록 :http://www.coupang.com/np/coupangglobal/categories/217473?eventCategory=GNB2&eventLabel=coupangglobal_
관절의 클릭현상
관절의 클릭현상 아침에 일어나서 기지개를 켤 때나 앉았다 일어날 때 목을 들 때 허리를 펼 때 또는 팔을 들 때 관절에서 소리가 나곤 한다. 평상시에는 별 문제가 되지 않는다. 관절안의 구조가 점액질로 이루어졌고 따라서 공간이 발생하며 소리가 나는 건 자연스러운 일이다. 하지만, 운동을 하는 중에나 하고나서도 지속적으로 발생하는 소리는 고민해볼 필요가 있다. 손가락은 가장 복잡한 구조로 형성되어있다. 이 말은 운동이나 훈련방식에 따라 부상을 입기도 더 쉬움을 의미한다. 나도 주먹을 쥐면서 소리가 나게 할 수 있다. 나는 이게 악력이 세지면서 가능해진 일이라 생각했다. 헌데 왼손을 다치고 나서는 생각이 달라졌다. 관절에서 소리가 나는 현상은 전혀 바람직한 일이 아니다. 이는 구조적 원인과 역학적 원인 두 가지로 나눌 수 있다. 구조적 원인은 관절 자체의 기능이 떨어진 것이고, 역학적 원인은 기능과 힘줄의 격차가 발생하는 것이다. 둘 다 같은 현상을 다른 관점으로 설명하는 것이다. 그러니까 힘이 세질수록 몸이 뻣뻣해지는 현상을 말한다. 그에 수반되는 현상이 관절의 클릭현상이라 보는 것이다. 락인이나 락아웃, 특히 락아웃은 관절의 손상을 부추기는 가장 위험한 자세다. 그렇다고 락아웃을 하지 않을 수는 없다. 락아웃을 하지 않으려면 관절을 항상 구부린 상태로 써야 하는데 그러면 신체동작이 엉성해지고 마찬가지로 관절에 부하는 심화된다. 여기서 중요한 것이 유연성이다. 유투브나 강좌, 설명에서는 유연성의 중요성을 강조하지 않지만, 운동 전이나 후의 스트레칭은 관절의 부하를 줄이고 신체를 강화하기 위한 전제조건이다. 과부하나 고강도로 갈수록 중요해지는 것은 관절의 유연성이다. 이는 무용이나 요가같은 가동범위의 확장이 아니라 구조적 유연성을 의미한다. 과부하나 고반복으로 고강도의 운동 또는 훈련을 한 사람은 누구나 관절이 커진다. 관절은 그대로고 근육만 커지는게 아니다. 관절도 커진다. 견갑골은 벌어지고 흉곽도 벌어진다. 골반도 커지고 무릎도 커진다. 카이로프랙틱이 주류로 들어오지 않았지만, 운동역학에서 관절의 의미는 근육보다 중요하다. 스트레칭을 통해서 관절이 커질 때의 불균형을 조정하기 때문이다. 예를 들어, 어깨가 넓어진다 하자. 이는 흉곽의 발달과 벌어짐, 견갑골의 발달과 벌어짐을 동반한다. 그 말은 기존의 인대와 힘줄, 근육이 같은 위치에서 벗어나거나 길이가 달라짐을 뜻한다. 그것이 아주 느리게 일어나기 때문에 우리가 의식하지 못하는 것뿐이다. 회복을 하면서 몸이 뻐근하다는 것은 근육통만이 아닌 결합조직의 회복을 통해서도 일어난다. 관절에도 혈액이 공급되고 연골에도 공급된다. 인대 힘줄 연골 모두 재생된다. 근육보다 훨씬 더딜 뿐이다. 문제는 관절에 부하를 집중시키는 운동방식의 반복이다. 나는 무인이라 보법을 중요하게 본다. 과부하나 고중량을 부정적으로 보는 것도 관절의 강도를 너무 과대평가하거나 아니면 아예 고려하지 않기 때문이다. 물론 운동을 잘 하는 사람들은 의식적 경험적으로 관절의 과부하를 피한다. 그러나 그것은 개인적 민감도로 축적된 경험일 뿐이다. 초보자나 일반인은 자신의 한계도 모르고 관절의 부상도 모른다. 다치기 전까지 그냥 하면 되는 줄 안다. 관절의 통증과 관절의 충돌에 대해서 원인도 모르고 이유도 모른다. 턱걸이나 팔굽혀펴기, 앞굽이, 런지, 스쿼트 등 버티기 위주의 운동법을 강조하는 이유도 관절의 강화를 무리없이 유도할 수 있기 때문이다. 처음에는 나도 단련법이라고 30회를 깔짝깔짝 가속도로 운동하는 방법을 만들었다. 이것이 유연성의 제약조건에 좌우된다는 사실을 모르고 만들었다. 각자의 유연성에 따라 관절이 회복되는 속도(순간적 회복, 장기적 회복 모두)는 달라진다. 그 말은 고반복과 과부하도 유연성과 깊숙히 직접적으로 연관됨을 의미한다. 100미터 스프린터는 엄청난 근육량을 가지고서도 엄청나게 유연하다. 그들의 관절이 그만한 근육량과 과부하를 견뎌낼 수 있는 이유는 그들의 몸이 엄청나게 유연하기 때문이다. 그게 탄력이다. 반대로 탄력이 없는 몸이 근육량을 늘려갈 경우 관절의 과부하는 엄청나게 증가한다. 이는 손상으로 직결되고 연골파괴로 이어진다. 과부하를 주지 않는 초보자라도 아무 생각없이 운동하면 관절을 작살낼 수 있다. 산을 다닐 때 90kg가 넘는 선배님이 하산하는 사람들을 보며 이런 말을 했었다. 저러면 도가니 3년안에 나가는거지. 사실 두꺼운 등산화는 무릎에 아주 안 좋다. 발목을 쓰지 못하면 모든 충격이 무릎으로 직행한다. 하산할 때 부하는 6배까지 증가한다. 발뒤꿈치로 바닥을 세게 찍어보라. 그런 충격이 하산하는 내내 무릎을 직격한다. 사실 무릎이 안좋거나 연골이 닳는 이유는 충격을 엄청나게 반복했기 때문이다. 그러니까 헬스장에서도 관절에 충격을 엄청나게 반복하며 관절을 작살내고 있는게 아닌지 생각해봐야 한다. 관절을 접거나 펼 때 소리가 나는 건 정상적인 상황이 아니다. 유연성과 능력치 이상의 과부하나 고강도라 보는게 맞다. 대한
관절의 순서와 부하
관절의 순서와 부하 사실은 제일 쓰고싶었던 글을 이제야 쓴다. 5년전 쯤에 연구를 시작할 때부터 신체에 대한 전체적 구분과 운동의 방법론은 구상되어 있었다. 초기의 글들에는 언급한 적이 있고 상중하로 나누는 신체구분을 쓰기는 했지만, 직접적으로 관절의 구분을 사용하지는 않았다. 기존의 방법론과 전혀 다르기도 하고 거기에 맞춰서 설명하기도 어려웠기 때문이다. 근래에 쓴 글들은 폰으로 써온거지만, 예전에 번호를 붙인 글들은 한컴에서 5페이지가 넘는 글들을 옮겨 붙인 것이었다. 해부학적인 설명을 위주로 정리하며 44번 정도까지 쓰다 말았는데 원래는 100번까지 채울 계획이었다. 이 글은 그 때 쓰지않았던 부분에 대한 것이다. 나는 신체를 상중하, 관절도 상중하로 나누는게 이해나 설계의 관점에서 편하리라 본다. 팔과 다리를 순서대로 구분하는 것이다. 어깨 팔꿈치 손이 상중하, 골반 무릎 발이 상중하다. 운동의 순서는 효율의 관점에서 상중하, 안정의 관점에서 하중상이다. 여기에는 충격과 파괴,회복의 역학이 있는데 둘로 줄이면 성장과 회복이다. 가장 강한 부위와 가장 약한 부위를 기준으로 양쪽에서 운동을 설계하면 가운데 적절한 운동강도와 방법을 설계할 수 있다. 일반적인 용어를 써보자. 고관절, 대근육을 기준으로 운동하면 큰 부하와 자극을 활용할 수 있다. 대신 그것을 견뎌야 하는 작은관절과 부위가 한계치가 된다. 그러니까 팔꿈치나 무릎, 손이나 발이 견딜 수 있는 한계치 내에서 고관절의 최대치를 뽑아낼 수 있다. 반대로 손가락, 발가락부터 시작하면 전체적인 관절의 사용과 부하를 활용할 수 있다. 전체적인 사용에서 훨씬 더 효과적인 대신에 발달의 시간이 더 오래걸리고 부하와 강도를 낮게 가져갈 수밖에 없다. 그럼 어떤 방법을 적용하느냐를 고민하게 되는데, 개인의 수준과 목적에 따라 조합해야한다. 나는 운동법을 고민한 처음부터 중량이나 부하를 부정하지 않았다. 가장 안전한 방법을 찾았을 뿐이다. 극강법이라 이름붙인 배낭이나 물통으로 부하를 주는 버티기는 왠만한 중량운동보다 관절에 더 큰 무리를 준다. 중력운동이라 한 마찰력운동은 과부하의 최종판이다. 한쪽에 고중량을 놓고 밧줄을 연결한 다음 손으로 잡아당기는게 상체, 등에 지거나 몸에 연결해서 끌고가는게 하체운동이다. 이는 크로스핏이나 스트롱맨 종목에서 종종 볼 수 있다. 내가 생각하는 방향은 이왕에 고중량을 쓸거면 언제든 놓을 수 있고 전신을 발달시킬 수 있는 마찰력을 활용하자는 것이었다. 그렇게 해야 한계치가 와도 부상을 피할 수 있고, 관절의 과부하를 조정해가며 더 큰 힘을 낼 수 있기 때문이었다. 실제로 이렇게 하려면 운동장이나 큰 체육관이 필요하다. 바벨을 싣는 썰매같은 기구와 밧줄도 필요하다. 언젠가는 이 방법이 기준이 될테지만 지금은 대중성이 없다. 이런 최종적인 방법을 먼저 언급하는 이유는 손과 발에서 고관절로 이어지는 팔다리의 역학을 분명히 하기 위해서다. 근력운동에서 손은 잡아서 당기는데 최적화 되어있고, 발은 밀고 전진하는데 최적화 되어있다. 팔과 다리의 관절과 근육은 서로 반대쪽에 위치한 근육들이 길항근으로 작용하며 힘을 연계한다. 그러니까 전완근과 삼두근, 종아리근과 대퇴근이 관절이 펴지는 방향에서 수축한다. 구체적으로 얘기하면 팔은 전완근과 이두근, 어깨가 상호연계한다. 팔은 회전을 주요 기능으로 삼기 때문에 전완근이나 이두, 삼두, 어깨의 근육이 복잡하지만, 다리는 간단하다. 종아리, 앞허벅지, 엉덩이가 서로 교차하며 땅을 밀어낸다. 내가 말하고자 하는건 여기서 손이나 발이 팔꿈치, 무릎에 비해 얼마의 부하를 견딜 수 있느냐다. 또 팔꿈치와 무릎이 어깨와 골반에 비해 얼마의 부하를 견딜 수 있느냐가 자신의 부하와 부상을 결정하는 전제다. 한계치는 하관절이 결정한다고 앞서 말했다. 클라이머는 전완근이 털리지 어깨가 털리지 않는다. 축구선수나 육상선수도 종아리에 쥐가 나지 골반에 쥐가 나지 않는다. 그 말은 고반복을 할때 상중하로, 과부하를 걸때 하중상으로 해야 관절의 자극을 최소화할 수 있음을 뜻한다. 이런 원리를 이해하는 것은 초보자에게 매우 중요하다. 신체의 발달이나 자극에 지대한 영향을 끼치기 때문이다. 운동의 효율을 결정하는건 운동의 자극이나 요령이 아니라, 관절의 한계를 넘지않는 부하의 최대치다. 그 최대치는 근력도 될 수 있고, 근지구력도 될 수 있고, 지구력도 될 수 있다. 근력이든 지구력이든 중요한 것은 관절이 점진적으로 단련되도록 운동방법을 설계하는 것이다. 예를 들어 손발을 배제한 채, 팔뚝이나 허벅지를 기준으로 운동하면 손발은 뒤쳐지고 중관절에 부하가 집중된다. 방법에 따라 어깨와 골반으로 분산할 수는 있지만 근력이 세지고 근육이 발달할수록 팔꿈치와 무릎에 부하가 커진다. 이것이 부상으로 직결되지는 않지만, 점점 회복속도가 느려지고 (정확히 말하면 중관절이 손상되고 힘줄에 무리가 지속되며) 효율이 떨어지기 시작하는 것이다. 중관절의 부하를 최소화하면서 팔다리를 쓰는 방법을 찾아야 지속적으로 안전하게 성장할 수 있다. 차라리 고중량을 하는게 낫다는 이유가 여기에 있다. 약간의 각도 차이에 따라 부하가 쏠리는 지점이 달라진다. 그러면 중관절의 부상을 피하기 위해 스스로 자세를 바꾸고 방법을 찾는다. 중량운동을 하는 사람은 내추럴 빌더와 파워리프터의 자세를 면밀히 관찰할 필요가 있다. 가장 좋은건 상중하의 관절을 동시에 쓰는 것이고, 그 다음 좋은건 상관절 위주로 쓰는 것이다. 중관절, 하관절을 잘 쓰는 사람은 운동능력이 뛰어나고 더 빨리 성장할 수 있지만 부상의 위험이 현저하게 높아질 수밖에 없다. 중량운동에선 최악이고, 맨몸운동에서도 부상을 피하기 어렵다. 어깨와 골반의 강화를 기준으로 삼아야 하는건 그게 누구든 힘이 세든 약하든 마찬가지다. 대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