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yesmag
5,000+ Views

버버리, 6월의 ‘B Series’ 컬렉션 발매

양말과 스니커가 찰떡 
지난달 TB 모노그램 손수건에 이어 어김없이 선보이는 버버리(Burberry)의 비 시리즈(B Series). 6월 리카르도 티시가 선보이는 비 시리즈 제품은 테니스에서 영감 얻은 네온 컬러의 모노그램 양말과 로고 프린트 스니커즈다. 심플한 화이트 양말에 큼지막한 TB 로고, 버버리 이니셜로 치장한 해당 제품은 6월 17일 오후 8시부터 단 24시간 동안 인스타그램 및 라인, 카카오톡의 버버리 공식 계정을 통해 한정 구매 가능하다.
더 자세한 내용은 <아이즈매거진> 링크에서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약골 고양이, 우유 먹고 강력한 빌런으로 성장
뉴저지의 구석진 수풀, 그곳에서 아기 고양이 성악대의 아기자기한 하모니가 들려왔습니다. "묘, 묘묘, 묘오" 그런데 한 녀석이 홀로 입을 꾹 다문 채 게으름을 피우고 있었습니다. 다른 아기 고양이들보다 체구가 더 왜소했던 꼬맹이, 켈리입니다. 켈리를 임시 보호자인 제스 씨가 엄지와 집게손가락을 오므리며 말했습니다. "요만해서 무게는 84g밖에 안 나갔어요." 노래 부를 힘은커녕 제자리에 서 있기도 버거워 보이는 제스 씨의 걱정은 이만저만이 아니었죠. 하지만 그것은 페이크였습니다. 제스 씨가 켈리의 입가에 우유 한 방울을 떨어트리자, 작은 켈리의 몸엔 주체할 수 없는 힘이 뿜어져 나오기 시작했습니다. 그리고 그동안 숨겨왔던 목소리를 힘껏 내질렀습니다. "묘오오!" 그것은 마치 '주모, 한 방울 더'라는 외침 같았죠. 그날 이후로 켈리는 빠르게 건강해져 가며 10일 만에 66g을 찌워 150g에 도달했습니다. 비록 250g인 오빠들에 비하면 아직 작은 아기 고양이에 불과했지만, 이미 힘을 얻은 녀석에게 체격은 큰 문제가 되지 않았습니다. 녀석은 파워스톤을 장착한 마블의 악당 타노스처럼 오빠들의 머리를 쥐어뜯고 헤드록을 걸며 포악함을 뽐냈습니다. 그리고 오빠들을 실컷 괴롭힌 후에는 낮잠을 청하는 한량 중의 한량이었죠. 어쩌면 켈리는 평생 평균보다 작은 체구로 살아가야 할지도 모릅니다. 그러나 제스 씨는 그런 켈리를 전혀 걱정하지 않습니다. "믿기지 않겠지만 녀석의 몸에 쌓인 에너지는 무한해요." 켈리는 앞으로도 건강하게 활발하게 살아갈 것입니다. 마치 파워스톤을 장착한 빌런처럼 말이죠. 켈리는 자신의 힘과 포악함을 사랑해 줄 누군가 나타나 입양하기를 기다리는 중이며, 그때까지는 몸만 커다랗고 나약한 어벤저스 오빠들을 괴롭힐 계획입니다. 꼬리스토리가 들려주는 동물 이야기!
개에게 우산을 양보한 경비원
지난 6월 말, 영국에 사는 멜 씨가 대형 슈퍼마켓 체인점 모리슨즈를 방문했을 때 갑자기 비가 쏟아지기 시작했습니다. 멜 씨가 차 안에 앉아 소나기가 그치기를 기다리고 있을 때, 그녀의 눈에 홀로 비를 맞고 있는 골든 리트리버 한 마리가 눈에 들어왔습니다. 기둥에 목줄이 묶인 개가 마켓 입구를 응시하고 있는 것으로 보아, 보호자가 잠시 마켓 안으로 들어간 것으로 보였습니다. 그리고 보호자가 마켓에 들어간 그 잠깐 사이, 비가 쏟아지기 시작한 것이었죠.  그때 주변을 순찰하던 건장한 체격의 경비원이 묶여 있는 개를 보고 다가왔습니다. 그는 주변을 둘러보며 보호자를 잠시 찾는듯싶더니, 이내 자신이 쓰고 있던 우산을 개의 머리 위로 옮겼습니다. 멜 씨는 정작 자신은 비를 맞으면서도 개에게 우산을 씌워주는 경비원의 모습에 큰 감동을 받았고, 이 모습을 촬영해 트위터에 올렸습니다. 그리고 멜 씨가 촬영한 이 한 장의 사진은 며칠 만에 2만 회 이상 리트윗되며, 정체불명의 경비원은 자신도 모르는 사이 엄청난 인기스타가 되었습니다. 바로 모리슨즈 마켓의 경비원 이단 씨입니다. 트위터에서 개에게 우산을 씌워주는 자신의 사진이 큰 인기를 끌자, 그가 쑥스러워하며 응답했습니다. "저는 사람들에게 웃음을 안겨 주는 걸 좋아하지만, 녀석에게 우산을 씌워주는 행동이 이렇게 큰 반응을 보일 거라곤 생각도 못 했습니다." 이에 개의 보호자 데이빗 씨 역시 트위터를 통해 그에게 다시 한번 감사 인사를 건넸습니다. "그는 마켓에 방문할 때마다 항상 친절하게 대해주는 분입니다. 저는 물론, 제 아버지와 남동생에게도 무척 친절해요. 그리고 반려견 프레디도 그에게 감사하고 있을 거예요." 한편, 모리슨즈 측은 현지 매체와의 인터뷰를 통해 "모리슨즈를 방문하는 고객과 반려동물이 기분 좋은 경험을 할 수 있도록 9,000개의 우산을 제작했다"고 밝혔는데요.  네티즌들은 "이상한 짓 하지 말고 이안 씨 월급이나 올려라" "반려견을 왜 위험하게 바깥에 묶어두나요? 저런 행동 좀 고칩시다" "가슴이 뜨거워진다. 이안 씨가 진정한 영웅 아닐까"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습니다. P.S 마지막 인터뷰 실화입니까... 꼬리스토리가 들려주는 동물 이야기!
バーバリーコスメ♡もう使ってみた?
チェックで有名なバーバリーのコスメが日本上陸して話題になってる♡ 私もまだ店舗には足を運べてないけど、インターネットで見る限り、素敵なコスメばかり(*'∀'人)♥*+ プレゼントにも喜ばれそうな商品ばかりだし、見た目が可愛いから欲しくなった=333 でも今回は、プレゼントしたい?されたい?商品をピックアップしてみたよ☆ ワンポントのチェック発見♡ バーバリーって感じがする~♪ でも見た目が素敵なだけではなく、このネイル達は爪を保護しながらキレイ色が長時間持続し、速乾性も備えるような作りになっているんだって☆ この箱も可愛いくてプレゼントにも最適!! エモリエントとワイルドローズのエッセンスの配合により、みずみずしさを長時間保ってくちびるを保護♡ 指でつけて自然な仕上がりに~または、再度重ねるとくっきりとした色になるとの事(^-^) 唇が荒れないように保湿成分が入っているのが嬉しいし、シックでデザインも素敵~ グロスのように輝くリップバーム!! これ欲しい~♡ これからの季節は特に使えそうな商品。 このセラミック製アプリケーターのひんやりとした感触も楽しめるとの事で、どんな感触なのか気になる(*´∇`*) 他にも沢山の素敵なコスメが出てるから、ついつい色々と買ってしまいそう♡ でもバーバーリってコスメにもこんなに力を入れているなんて知らなかった=333 プレゼントにも持ってこいの商品ばかりだよね(*˘︶˘*).。.:*♡ バーバリー https://jp.burberry.com/make-u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