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겨울날의 호사, 추천 티백 5가지
Editor Comment 흔히들 말하는 ‘차 한 잔의 여유’는 심신을 안정시켜줄뿐더러 마음을 차분히 정돈할 수 있는 시간을 마련해준다. 하물며 코끝 시린 겨울철에 차 한 잔이 전해주는 온기는 몸은 물론 마음까지 녹여주며 커피 못지않는 효능을 자랑한다. 이는 마치 지친 현대인에게 여유와 활력을 주는 기호품이 된 격. 오늘도 카페인의 힘에 의지해 하루를 버틸 것인가. 커피는 하루 한 잔이면 충분하다. 그래서 준비한 겨울철 몸도 마음도 녹여줄 추천 티백 셀렉션. 기사를 구독한 후엔 셔츠 소매를 접어 올리며 고요히 티백을 우리게 될지도. 스티븐 스미스 티메이커 NO.67 메도우 포틀랜드 브랜드 스티븐 스미스 티 메이커(Steven Smith Teamaker)의 카모마일 블렌딩 티, 메도우. 갓 채집한 이집트산 골든 카모마일, 남아프리카 루이보스, 장미 꽃잎, 민트 향의 허브 히솝풀 등을 조합해 만든 차다. 허브 중에서도 카모마일의 효능이 가장 뛰어나며, 특히 여성이라면 계절을 막론하고 즐겨 마시는 편이 좋다. 감기 예방과 생리통 완화, 소화 불량 개선, 살균 및 항균 작용으로 피부 관리에도 도움을 주기 때문. 예민 보스 터졌을 때 극약처방. 15개 한 팩, 2만 5천 원. (smithtea.co.kr) TWG 그랜드 웨딩 평소 티를 좋아하는 사람이라면 한 번쯤은 접해 봤을 홍차 브랜드, TWG. 무려 178년이란 역사에 걸맞게 매료되는 향이 일품인 TWG 그랜드 웨딩 티는 결혼한 부부를 축복하는 마음으로 탄생한 홍차다. 블랙 티와 해바라기, 망고가 믹스돼 시큼한 과일 향을 내지만, 일반 과일 차라고 하기에는 너무나도 이국적인 풍미. 그랜드 웨딩 티를 더욱 깊게 음미하고 싶다면, 티 살롱 청담점에서 어울리는 디저트와 함께 곁들여 보는 것도 좋은 방법이다. 15개 한 팩, 3만 원대. (twgkorea.co.kr) TWG TEA 살롱 & 부티크 청담점 서울 강남구 압구정로60길 13 쿠스미 티 블루 디톡스 안젤리나 졸리가 몸매 관리를 위해 즐겨 마시는 쿠스미 티(Kusmi Tea) 디톡스. 그중 블루 디톡스는 파인애플 맛의 녹차, 마테 및 허브가 혼합된 향이 오묘하다. 다이어트 효과는 물론 포장을 뜯자마자 풍기는 상큼하면서 관능적인 향이 코 끝을 자극한다. 일단 한 입 머금으면 문득 식욕이 샘솟을 것이다. 국내에 정식으로 입점 되어있지 않아 직구의 메리트가 큰 쿠스미 티. 25개 한 팩, 2만 원대. (kusmitea.com) 아마드 티 시나몬 헤이즈 홍차 가까운 올리브영 매장에서 쉽게 만나볼 수 있는 대중적인 티 브랜드 아마드 티(Ahmad Tea). 홍차를 처음 접하는 입문자들에게 추천한다. 풍미를 더해주는 시나몬 조각이 블렌딩된 시나몬 헤이즈는 안개 낀 숲 속을 거닐고 있는 듯한 느낌을 선사해준다. 예열된 잔에 티백을 넣고 3분간 우려내 마시면 시나몬 특유의 쌉싸름한 맛을 음미할 수 있다. 향보다 맛이 더 좋은 시나몬 헤이즈. 스콘, 타르트와 함께 곁들이면 그야말로 금상첨화. 20개 한 팩, 8천 원. (teabreak.co.kr) 웨지우드 파인 스트로베리 어여쁜 도자기 제작을 발판으로 시작해 현재는 그들만의 홍차를 선보이며 상승세를 타고 있는 웨지우드(Wedgwood). 웨지우드의 파인 스트로베리는 생딸기의 달달함과 천연 베르가못 오일 향이 전통 얼그레이 차와 조화롭게 어우러진다. 티백을 넣고 물을 두어 번만 휘저으면 온갖 상큼하고 달콤한 향이 슬쩍 코를 스친다. 기호에 따라 중탕한 우유 한 컵 넣어 마시면 기분전환에 제격. 25개 한 팩, 2만 원대. (wedgwoodkorea.com) 더 자세한 내용은 <아이즈매거진> 링크에서
Chai Tea Iced Cube Latte
This weekend, my friend had a 'Cube Latte' which is dutch coffee ice cubes with milk poured over it. The milk melts the coffee so that it becomes a prefect cafe latte! So I did some digging and found the chai latte version (because who doesn't love chai lattes) and wanted to share it with all of you! Makes about 2 cups (gluten-free, easily made vegan) 2 1/2 cups water 1 whole star anise 1 whole cinnamon stick 3-4 whole cloves 4-5 whole black peppercorns 4-5 cardamom pods, cracked 2-3 thin shavings of fresh ginger root 1/4 cup + 2 TBSP turbinado sugar (light brown sugar) 3-4 TBSP loose leaf black tea (or 4-5 tea bags) For serving: 4-5 cups whole milk (or your favorite vegan alternative – coconut would be nice!) Method 1. In a medium saucepan, combine the water, whole spices, and sugar. Bring to a boil, then cover and remove from the heat. Let steep anywhere from 5-15 minutes, depending on how strong you like the spices to be. 2. Return to the heat and bring to a boil. Add the tea, remove from the heat, and let steep for another 5-7 minutes. 3. Strain out the tea and spices. If you’d like to make a regular batch of chai, add the milk and serve immediately. To make the chai iced tea cubes, let the mixture cool, then pour into an ice-cube tray and freeze. 4. To make an iced chai latte, add 2-3 ice cubes to a glass of milk (about 1/4 cup of milk per cube). The tea will get stronger the longer it sits and the more the ice cubes melt. Garnish with a dash of cinnamon, and enjoy!
[관람]카페/베이커리페어[세텍]
오늘 마지막 날이었다 도착하니 오후 주차장 들어가기가 미션 시간이 부족해 1전시장만 보고.옴 빙글러 분께서 티켓 무료 나눔 해주셔서 방문 함 고맙습니다~~ƪ(˘⌣˘)ʃ 들어서자마자 도마에 끌림 다들.무늬 있는거 보시던데 난 무늬.없는.깔끔한걸로 구매 달인표.도마 저렴한 가격에 이쁜거 잘 샀다 옻칠에 끌려 몇가지 구매 함 사실 목적은 커피보다 차를 사라 왔다 역시나.차쪽엔 한적했다 보성에서 재배 한 차 생강향이 은은하게 나고 맛은 홍차 일본씩 차라시며 카페인을 뺀 녹차라고 설명해주심 이 차는.진짜 독특했다 아주 큰 유자를 차로 만든것인데 향에 이끌려 2개 포장 된거 구매 갑자기 날 보시더니 비염에 좋다고 목련꽃차를 바로 우려주심 여린.목련꽃을 따로 독기 제거하고 말리셔서 만드신다고 할아버지께서 옆에서 이건 우리가 최고라며 명품이라 다들 극찬이 자자하다고 자랑이 한참 이어지셨다 ㅎㅎ 꽃잎 하나에 1리터 정도 마실 수 있다고 알려주심 줄이 너무 길어.먹어보기.실패 ( Ĭ ^ Ĭ )  이 꽃잎차는 1송이에 4천원이라 살짝 고민하고 구매 포기 카페 관련에 CD판매도 좋은 것 같음 딱 1곳만 참여했더라 젤라또 장인분의 젤라도 강의 40분 이론 40분 만듬 20분 시식 아무생각 없이 앉았는데 너무 즐겁게 설명하셔서 좋은 에너지 뿜뿜 하시더라 끝까지 앉아서 듣고 즉석에서 만든 참외와 청포도 젤라도 먹고 옴 세상 지금까지 내가.먹음 젤라또는 올바른 젤라또가 아니였다 참외 젤라또 얼굴 나오게 찍어서 사진 많이 보내달라고 하셔서 열심히 찍어서 보내드림 젤라또 만드실때 시럽을 넣으셨는데 사탕수수여서 박람회장에 판매해서 얼른 구매 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