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ptimistic117
10,000+ Views

(뒷목주의) 술 마시고 인슐린 100배 투여한 의사 근황

와.....와우,,,와아?
어제 보도된 술 마시고 미숙아에게 인슐린 100배 투여한 뉴스
..
오늘 후속보도로 뉴스 떴는데 더 기가 참
저래도 의사생활 계속하겠지 ㅋ 그렇겠지; ㅋ
15 Comments
Suggested
Recent
의사 자격 박탈시키고 신상공개안하나?
정말 화가나네요 그들의 태도가 비겁하고 역겹기까지합니다
죽어야된다고 생각함
이게 무슨... 에휴 정말 ... 저런놈들 의대에서 안뽑고 좀 솎아낼 방법 없나....
왜 의사들은 하나같이 처벌을 안받지 과실치사 아닌가 음주운전만 단속하지말고 음주진료단속이나 해라
그러게 말입니다. 살인면허 지렸따리;
화가 난다...머리 좋은 쓰레기네...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홈 카메라를 확인해보니 '여자친구가 반려견을'
집에 혼자 있는 반려견이 걱정되는 반려인들에게는 홈 카메라는 무척 유용합니다. 평소 출장을 자주 다니는 호세 씨도 반려견 니나를 위해 집에 홈 카메라를 설치한 사람 중 한 명이죠. 어느 날, 호세 씨는 또다시 출장을 가게 되었고, 집에 혼자 있을 반려견 니나에게 무척이나 미안했던 그는 여자친구에게 자신이 없는 동안 니나를 잘 돌보아 달라고 부탁했습니다. 호세 씨가 출장을 떠난 그 날 밤, 그의 스마트폰에 경고 메시지가 도착했습니다. 자정 이후 홈 카메라에 움직임이 포착되면 휴대전화에 알람이 뜨는데, 12시가 넘은 이 시각 누군가 그의 집에 침입한 것이었습니다! 그는 혼자 있을 여자친구와 니나가 걱정되어 재빨리 스마트폰을 열어 홈 카메라를 통해 집안 내부를 확인했습니다. 하지만 영상에는 강도나 침입자는 보이지 않았습니다. 영상 속에는 강도 대신 여자친구가 나니와 함께 춤을 추고 있었습니다. 여자친구는 제자리에서 콩콩 뛰며 한 바퀴 돌자 신난 니나는 꼬리를 흔들며 앞발을 들어 여자친구와 포옹했습니다. 이날 여자친구는 직장에서 야근한 탓에 뒤늦게야 니나를 돌보러 온 것이었습니다. 호세 씨는 당시 상황을 회상하며 말했습니다. "당시만 해도 얼마나 놀랐는지 몰라요. 그래도 바로 안심이 들더군요. 여자친구와 니나가 잘 지내고 있으니 말이에요. 제가 없는 동안 니나가 걱정되었는데, 이젠 저보다 여자친구를 더 좋아하는 것 같네요. 하하" 호세 씨는 웃으며 말을 덧붙였습니다. "니나는 저에게 딸과 같아요. 저와 니나 그리고 여자친구 이렇게 셋이서 행복하게 잘 지냈으면 좋겠습니다!"
66
15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