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ay319
5,000+ Views

길냥줍8 이후^^

17년9월18일 길냥줍8이후 이니까 21개월여 만이네요^^ 세월이 빠릅니다... 잘 지내는 모습 간간이 보여드린다 하고 두문불출한 죄....송합니다^^ 아래 사진들은 동지란 이름으로 불렀던 아기가 18년 봄무렵부터 현재까지 지내는 모습입니다.
동지가 욕심이 많아요. 질투도 많고, 애교도 많고, 욕심도 많아요. 저 스크래처도 하도 팥죽이 언니 것을 탐내어 사줬더니 초반에 저렇게 사용하더니 금방 시큰둥해 하고 거들떠도 안봐요.. 제가 돈많은 줄 아나봐요. 아닌데...
개구쟁이예여. 겁많은 개구쟁이... 일단 눈이 안보이니까 소리에도 더 예민한데, 쓰다듬을 때도 인기척없이 터치하면 애가 깜짝깜짝 놀랍니다..
대치중... 항상 팥죽이 언니를 이겨먹고 싶어하죠. 뭐 성공한 적이 없어서 그러지만^^;
여름(동지)이는 포기를 몰라요. 팥죽이가 하는 건 다 따라해야 직성이 풀려서 조로케 언니 궁디 툭치고 가버리면 여지없이 여름이가 안착하더라구요. 동지 이름이 두개예요. 여름이랑 동지....눈도 안보이고 안스러운데 이름 너무 추워보여서 바꿨어요. 언니랑 잘 해보라고 동지팥죽 맞췄는데 에이.. 느무 안맞아요.
얜 성격이 좋아요. 물론 개냥이는 아니지만 팥죽이는 제가 손을 뻗으면 일단 째려보면서 자리뜨는 아이라 팥죽이와 비교하자면 여름이는 양반입니다. 제 맘대로 뽀뽀도 되거든요^^♡ 그래서 행복해요~
항상 먹을 거 주면 저렇게 대치?합니다. 여름이는 먹는 욕심이 많진 않은데 팥죽이에 모든 걸 자기가 알아야 하는 아이라 사실 팥죽이 성격엔 거슬릴거예요.. 그래도 너무 곁을 안줘서 여름이가 더 안스러워요^^
고슴도치도 자기 새끼 이쁘다는데, 정말 예쁘죠?^^ 잘 땐 둬야하는데 이뻐서 뽀뽀하다 깨워요. 제가... 그래도 안가고 받아줘요. 여름이가 너무 착해요.
저희 팥죽는 여름이에게 맨날 하악질하며 피하는데, 가끔 기분이 괜찮으면 저 정도까지 거리는 봐주더라구요. 그러면 제가 사이좋게 있으니 이쁘다고 어마무시하게 침발린 칭찬을 하죠. 물론 일분도 못가지만...ㅜㅜ
저러구 장난...
뭐 별 내용은 없지만 안구 제거 후 제 걱정과는 달리 눈에 염증이 발생하거나 큰 문제없이 잘 지내고 있어서 죄송할만큼 너무 오랫만에 소식전합니다. 아무래도 여름이가 원인은 정확히 모르지만 스트레스 있긴했어요. 짐작은 가지만 알 순 없죠^^ 등 아래 부분을 움찔움찔하면서 당황한 듯 핥다가 정신없이 뛰면서 부딪치기도 하고... 한동안 하루 몇 번씩 그러길래 질켄이란 영양제도 추가해 보고 지켜봤는데 정도는 조금 나아지긴하지만 만족스럽진 않았어요. 그래도 더 심해지진 않아 꽤 오래 지켜봤구요. 지금은 많이 좋아져서 어쩌다 한 번씩 그러네요. 가끔 없는 눈으로 긴 시간 베란다 밖을 멍하니 처다보며 코를 씰룩될 때마다 마음이 아려와요. 무슨 생각을 할까, 본다는 게 어떤 느낌인지 이 아이가 짐작은 할까.. 그래도 장애로 인한 성격에 문제라고 볼 만한 걱정은 없어 다행이라고 생각돼요^^ 이왕 저와 인연이 되었으니 사는 날까지 맘 편히 행복하게 건강하게 살 길 바라죠. 잊지않고 궁금하셨던 분들 계실텐데, 이 카드 작성을 뒤늦게나마 올려봅니다. 눅눅한 날씨지만 여러분들도 즐거운 주말 보내세요^^
11 Comments
Suggested
Recent
저도 두 냥이를 키우지만 반성해봅니다. 헌신적으로 사랑하는 모습!존경이 절로 됩니다! 행복을 만들어 가는 분이시네요!
두 냥이를 키우시면서 무슨 과분한 말씀을^^ @oloon616님도 냥이들과 오래오래 행복하세요~
길냥이때 눈한쪽이 다쳐서 곪아서 돌아다니는거 정말 좋은분이 적출수술시켜주시고 분양글 올렸는데 아무도 데려가지 않더라구요 이 이쁜아가를... 저랑 인연이 되서 가족으로 데려온 아이에요 동물들은 사람과달리 장애에 관한 편견이 없는것같아요... 너무이쁜 아이들..좋은분들이랑 모두 건강하게 지냈음 좋겠어요^^
저 아이 성격도 좋아 보이네요^^ 다행입니다. 그래도 주변에 돌아보면 좋은 분들도 많은 것 깉아요. 오래도록 행복하게 지내세요^^
이기적인 제마음이 부끄럽네요~ 예쁜 마음 배우고 갑니다^^
고맙습니다^^
잘지내는 모습이 보기 좋아요^ㅅ^살려주셔서 감사합니다 꾸벅꾸벅
며칠전에 생각이 나서 궁금했는데 집사님 덕에 이쁘게 자랐네요
네, 다행히 건강하게 잘 자라고 있습니다^^ 고맙습니다~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양파망'에 담긴 채 개농장 주인에게 팔렸던 '슬픈 눈망울' 아기 강아지 근황
원문글 : http://www.animalplanet.co.kr/news/?artNo=3624 사진 : facebook 'CAREanimalKorea' 지금으로부터 7개월 전인 지난 2월 양파망에 담긴 채 개농장 주인에게 팔렸던 '생후 2개월' 아기 강아지 발바리 기억하시나요? 양파망에 넣어져 겁에 잔뜩 질린 얼굴로 슬픈 눈망울을 하고 있어 많은 이들의 눈시울을 붉히게 만들었던 바로 그 아기 강아지의 근황이 전해졌습니다. 동물권단체 케어는 지난 23일 공식 홈페이지와 페이스북 계정 등을 통해 전남 보성군 벌교읍에 있는 개농장에서 구조됐던 양파망에 담긴 아기 강아지가 미국 라스베가스로 입양돼 건강히 잘 지내고 있다고 밝혔는데요. 사진 : facebook 'CAREanimalKorea' 앞서 케어는 올해 2월 강아지 사육을 포기해 폐쇄할 예정인 개농장의 아이들이 갈 곳이 없다는 긴급 구조 요청을 받고 구조 작업을 위해 벌교로 내려간 적이 있습니다. 당시 많은 사람들이 개농장에 수시로 강아지들을 갖다버렸었고 그렇게 버려진 강아지들은 현장에서 도살돼 개고기로 판매되고 있어 큰 충격을 안겼는데요. 개농장 한켠에는 도살을 위한 기구들이 놓여져 있는 것은 물론 김치냉장고 안에 강아지 사체들이 보관돼 있었습니다. 구조 작업을 위해 케어 관계자가 머무르고 있을 당시 한 마을 주민이 양파망에 무언가를 대롱대롱 들고는 찾아왔습니다. 사진 : facebook 'CAREanimalKorea' 양파망에는 태어난지 얼마 안된 아기 강아지 한마리가 담겨져 있었습니다. 잔뜩 겁에 질린 아기 강아지는 하염없이 땅바닥만 쳐다봤고 슬픈 눈망울이 담긴 사진은 당시 많은 누리꾼들의 눈시울을 붉히게 만들었는데요. 동물권단체 케어 도움으로 구조된 아기 강아지는 케어 측의 품에서 돌봄을 받다가 미국 라스베가스로 입양됐다고 합니다. 국내 입양은 포화상태이다보니 해외입양을 추진할 수밖에 없었던 것입니다. 현재 새 가족의 품에 안겨 하루가 다르게 무럭무럭 건강히 잘 자라고 있는 아기 강아지. 부디 그곳에서는 한국에서의 아픔을 잊고 오래오래 가족들과 행복하길 기도합니다. [저작권자 ⓒ 애니멀플래닛,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콘텐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