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yesmag
5,000+ Views

미국 독립기념일 기념, 스투시 x 캑터스 플랜트 플리마켓 협업 컬렉션

성조기를 모티브로
미국이 자유와 독립을 쟁취한 7월 4일 독립기념일. 다가올 역사적인 날을 맞이해 스투시(Stussy)와 캑터스 플랜트 플리 마켓(Cactus Plant Flea Market)이 의기투합했다. 성조기의 특징적인 그래픽을 필두로 디자인된 제품군은 스마일과 별, 로고 등 다채로운 아트웍이 가미된 티셔츠, 데님 팬츠 및 쇼츠. 두 브랜드의 아이덴티티가 고스란히 반영된 듯 무질서한 패턴과 ‘PROUD TO BE FREE’ & ‘PROUD TO BE ME’ 텍스트로 이번 만남의 의의를 강조한 점이 주목할 포인트다. 해당 컬렉션은 오는 7월 4일 스투시 웹 사이트(stussy.com) 및 매장에서 만나볼 수 있으며 일부 아이템의 경우 도버 스트릿 마켓 로스앤젤레스 지점 단독 발매될 예정이다.
더 자세한 내용은 <아이즈매거진> 링크에서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2030 모두가 사랑하는 남자 블레이저 코디
안녕하세요 옷누나에요 오늘은 20대부터 30대까지 모든 남성이 사랑하는 패션 아이템 블레이저 코디 준비했어요 캐주얼하면서도 댄디한 매력을 뽐낼 수 있는 매력적인 패션 아이템이죠 다양한 종류와 핏이 있는데요! 여러 가지 스타일을 보여드릴게요 :) 오늘은 직접 착용한 사진과 코디컷 사진을 함께 이용하여 핏과, 스타일을 함께 보여드릴게요♥ 무지블레이저 깔끔한 무지 패턴에 트랜디한 오버핏으로만 멋을 낸 블레어저 자케 체크블레이저 매력적인 체크 패턴으로 스타일리쉬한 룩을 연출하다 아우터가 유니크할 때는 하의는 심플하게 매칭하는게 필수! #큰체크블레이저 더욱 더 체크 패턴이 선명하고, 유니크한 디자인의 블레이저 자켓 #잔잔한체크패턴 하지만 다양한 컬러감을 섞어서 유니크한 스타일을 연출할 수 있는 디자인의 블레이저 자켓 #스티치 블레이저 어깨부터 손목까지 스티치 라인이 들어가 있는 디테일의 블레이저 자켓, 트랜디한 오버핏과 디테일이 더해진 스타일리쉬한 아이템, 아우터가 포인트가 있을 땐 이너와 하의는 최대한 심플하게 매칭해주세요 언발란스자켓 양쪽 면이 다른 언발란스한 매력의 자켓 한 쪽은 무지 패턴, 한 쪽은 스트라이프 디테일이 들어가 매력적으로 느껴지는 언발란스 아우터 이렇게 블레이저 자켓의 종류는 다양하고, 여러가지 스타일이 있어요! 블레이저는 유행이 없어서 매년 , 매시즌마다 꾸준히 이용할 수 있는 장점이 있죠 집에 장롱을 열어보시면 하나쯤 가지고 있으실거에요!ㅎㅎ 당장 꺼내셔서 요렇게 한 번 코디해보세요 :) 다가오는 봄에는 트랜디한 블레이저로, 당신의 핏을 만들어보시길 바랄게요!
당신의 차도 더럽다면? #다음타겟은바로당신
무슨 얘기냐구여? 이 차는 뭐 동물보호협회 차냐구여? 아니에여 ㅋㅋㅋㅋㅋㅋㅋㅋ 모스크바에서 요즘 이상한 일이 일어나고 있대여 세차라곤 해 본적이 없을 것만 같은 더러운 차들 ㅋㅋㅋㅋ 대상으로 누군가가 낙서를 하기 시작한거져 근데 그 낙서가 낙서가 아니야... 그야말로 예술.... 러시아의 아티스트인 Nikita Golubev씨는 더러운 차를 그냥 두고 볼 수 없었던거져 ㅋㅋ 우리가 보기엔 그냥 '헐 대박 세차를 얼마나 안한겨'인 차지만 니키타씨에게는 그거시 캔버스로 보였나 봐여 ㅋㅋㅋ 예술가라면 무릇...ㅋㅋㅋㅋ 그래서 이 차들은 개이득인걸까여 아님 더러워서 짜증이 날까여 사실 이 정도로 차가 원래 더러웠다는 건 신경을 안쓸 확률이 더 높단 얘기기도 하지만여 여백을 이용하기도 하고 꽃도 피웠네영 대왕문어도 잡아오고 ㅋㅋ 근데 역시 눈달린게 제일 멋잇당 ㅋ 그리고 아마 이 분 때문에 예술혼 넘치는 다른 거리의 예술인들도 더러운 차들을 그냥 지나치지 못하게 됐을 수도 있어여 ㅋㅋㅋㅋㅋ 당신도 타겟이 될 수 있습니다 ㅋㅋㅋㅋㅋㅋ 근데 그러면 어쩌지 세차를 해야 하나 말아야 하나....ㅋ 물론 전 차가 없지만여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그리고 만약 세차 안한 내 차에 누가 저렇게 그림 그려놨으면 여러분은 세차를 하시겠어여 안하시겠어여? 그것도 어렵다 ㅋㅋㅋㅋㅋㅋㅋㅋ 물론 비오면 빠빠이지만...ㅋ 이 분의 다른 그림들도 이 분 인스타그램 가시면 다 보실 수 있어여 여러분도 거리의 예술가가 돼 보시져!!!!
모델들보다 더 모델같은 패션 디자이너들
1. 입생로랑 태초에 입생로랑이 있었다 내가 생로랑 쓰는거 입는거 둘 다 얹짢아할 상  1936년생 2.에디 슬리먼 그리고 이 브랜드 디자이너로 들어온게 에디 슬리먼   내가 매장 들어오면 이렇게 쳐다볼 상 어릴때부터 남자치고 너무 얇고 긴게 컴플렉스였어서 사회분위기를 바꾸고자 스키니패션을 창조했다는 그 분 기럭지.. 3. 톰포드 이 배우같은 사람은  톰 포드 실제로 모델 경력 있음 지금은 존나 꽃중년 4. 그렉로렌. 잡지 화보같은 이 사람은 랄프 로렌 조카 그렉 로렌 금수저에 능력도 쩌는데 잘생김 수트만 입을것같은데 존나 누더기같은 옷만 만듦 첫번째 사진에 소매도 존나 뜯겨있는데 얼굴만 보느라 눈치 챈 새람? 5.크리스토프 르메르. 크리스토프 르메르 유니클로 U, 르메르 디자이너이고 올해 54세 참고로 이 사람은 사라 린 트란이라는 연인/동업자가 있는데 둘 다 스타일이 엄청 좋고 커플이 그림같이 이쁨 6. 피비파일로 이 유명한 사진의 주인공은 전 셀린느 디자이너 피비 파일로 거의 요즘 여성 패션의 틀을 만든 사람 개 멋져 패션쇼보면 항상 운동화 신고나오는데도 존나 길쭉하고 마름 개멋있음 7. 시몬 포르테 자크뮈스. 이 사람은 요즘 핫한 디자이너 시몬 포르테 자크뮈스, 브랜드명은 자크뮈스  요즘 남성복+여성복 다 엄청난 영향을 주고있는  젊은 디자이너  이 사람은 매우 해맑음 해맑음 키즈모델이였는지 인스타에 어릴때 찍은 광고들 자주 올리는데 이때도 해맑음 해맑+관종임 인스타보면 맨날 장난치거나 웃고있음 8.니콜라스 게스키에르 ㅎ 또 내가 자기 제품 쓰는걸 경멸할것같은 불안한 예감이 드는 이 사람은 니콜라스 게스키에르 루이비통 여성디자이너, 전 발렌시아가 디자이너 이 사람도 레전드로 불리는 엄청난 재능충임 요즘 루이비통 컬렉션 반응이 잠잠한데 얼굴은 여전히 잘생김 9. 마크 제이콥스 포스 개쩌는 이 사람은 워낙 유명해서.. 마크 제이콥스  존나 레전드  사실 난 마크 제이콥스  꽃중년 모습보단 어릴때 머리길고 풋풋한 또라이같은 모습을 좋아함 개멋져... 이런 모습 내 취향이다.. 이 사람들 특징은 쇼 보면 다 자기같이 생긴 모델들 데려다 씀 (ㅊㅊ - 더쿠) https://theqoo.net/index.php?mid=square&filter_mode=normal&page=4&document_srl=12809364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