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yesmag
5,000+ Views

스마트폰 가격이 22만 원? 삼성전자 실속형 ‘갤럭시 M20’ 출시

인도 완판 신화를 기록한 
다양한 모바일 콘텐츠를 즐기는 세대를 겨냥한 삼성전자의 최저가 스마트폰 ‘갤럭시 M20’이 등장했다. 성능과 실속을 모두 겸비한 모델의 가격은 불과 22만 원. 비교적 저렴한 판매가에도 불구하고 6.3형 대화면 디스플레이를 탑재한 제품은 5000mAh 대용량 배터리로 단 한 번의 충전에 최대 37시간 통화, 101시간 음악 감상 등 온종일 사용 가능한 장점을 갖췄다. 뿐만 아니라 전면 800만 화소, 후면 1300만 화소의 카메라와 500만 화소의 초광각 카메라를 장착해 생동감 있는 사진 촬영의 즐거움을 더하기도. 올 초 인도 웹 쇼핑몰을 통해 출시됐을 당시 4분 만에 전량 품절된 데 이어 과연 우리나라에서도 연이은 완판 행진을 이어나갈지. 온라인 전용 자급제 ‘갤럭시 M20’은 오는 7월 15일 삼성닷컴, G마켓, 옥션 등 오픈마켓에서 만나볼 수 있다. 컬러는 차콜 블랙 한 가지. 보다 자세한 사양 및 정보는 이곳에서 확인하길.
더 자세한 내용은 <아이즈매거진> 링크에서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국제무역사 연봉과 취업전망 (2019)
19년 무역관련 직무 취업, 이직을 원하시는 분들에게 도움이 될만한 정보들을 정리해봤습니다. 특히 취업시 가장 중요하게 여기는 국제무역사 연봉정보도 알아봅시다! 국제무역사라는 '직업'이 존재한다고 혼동할 수 있으실텐데, 국제무역사는 직업이 아니라 '자격증' 이름입니다. 무역관련 취준스펙에서 자주 언급되는 자격증이죠. 민간자격증이지만, 주최기관이 한국무역협회라서 나름 업계에서는 공신력있는 자격증으로 통합니다. 그래서 해운업, 주요 무역상사, 금융기관 등에서 인사고과 가산점이나 취업시 우대하고 있습니다. 구체적인 직무로서는 무역사무가 있습니다. 무역에 필요한 계약, 서류등을 다루고 수출•수입과 관련된 일들을 하기때문에 자격증이나 전공을 통해 어느정도 지식이 있는 인재를 선호하는 편이라고 합니다. 연봉은 평균 3,000만원 수준입니다. 이것은 기업의 규모, 복지, 인센티브에 따라 천차만별이기 때문에 무역으로 굵직한 대기업에 입사한다면 상위 연봉수준까지 받을 수 있습니다. 생각보다 살짝 짠내나는 연봉이지만, 요즘 같은 불경기와 힘든 취업시장에서 발정가능성과 일자리전망이 좋은편에 속한다는점을 주목해야 합니다. 그리고 무역규모는 끊임없이 성장하고 있고, 거의 모든 산업이 무역과 별개로 운영될 수 없는 환경이죠. 이런 전망 좋은 무역직무에 취직하기 위해선 어떤 기술과 지식이 필요할까요? 무역은 다른 나라와의 소통이 전제가 되어야 하죠 그렇기에 외국어는 필수 입니다. 더불어 무역실무에 필요한 용어들과 지식들을 알고 있어야 원활한 업무가 이루어지겠죠... 영어는 토익, 토플, 토스, 오픽등의 시험으로 공인된 점수를 준비하시면 됩니다. 그렇다면 무역실무는 어떤식으로 준비해야 할까요? 바로 자격증이 필요한 이유입니다. 무역실무 지식을 검증할 수 있는 자격증을 획득함으로써 어필 할 수 있습니다. 그 중 단연 필수자격증처럼 꼽히는 자격증이 바로 '국제무역사'인거죠. 2019년! 무역 인재로 거듭나고 싶다면,
메모리2020, 'D램과 낸드의 결합' 차세대 메모리 반도체
수출 효자 상품 반도체...메모리 시장 우위 지속하는 것 중요 반도체는 국내 수출의 20%를 차지하는 대표 효자 상품이다. 이 중 80% 이상은 D램과 낸드 플래시 등의 메모리 반도체다. 하지만 최근 반도체 경기가 나빠지고 수출도 감소하며, 한국 경제 전체에 악영향을 미치고 있다. 최근 반도체 업계에서는 메모리 반도체의 위기에 시스템 반도체 등 비메모리 영역을 넓혀야 된다는 이야기가 나오고 있다. 이에 전문가들은 비메모리 반도체의 수준을 올려야 되는 것은 맞지만, 전 세계 시장의 63%를 점유하는 메모리 반도체 시장의 수준까지 올리기는 어렵다는 것이다. 한국은 D램과 낸드 플래시 메모리로 대표되는 메모리 반도체 시장에서 90년대 후반부터 시장 우위를 꾸준히 지키고 있었다. 특히, D램에서는 국내의 삼성전자와 SK하이닉스가 전체의 70% 이상을 점유하고 있다. 전문가들은 전 세계 시장에서 절대적인 우위를 차지하는 메모리 시장의 우위를 지속하는 것의 중요성을 강조한다. 지난 수십 년간 그래왔듯이 메모리 반도체 시장은 호황과 불황의 사이클을 지속하고 있으며, 지금은 ‘호황 다음의 불황’이라는 정상적인 사이클이라는 것이다. 업계는 앞으로 인공지능(AI), 사물인터넷(IoT), 5G, 8K 영상보급, AR/VR 등으로 전 세계에 필요한 메모리 용량이 기하급수적으로 늘어날 것으로 전망한다. 즉, 현재의 반도체 위기론과는 별개로, 메모리 반도체 시장의 성장은 필연적이다. 하지만 YB와 BB의 초거대 데이터를 사용하는 세상에서는 현재의 메모리 기술과 제품만으로는 전송과 저장에는 한계가 있을 수밖에 없다. 반도체 전문가들은 이런 기술은 지금 당장의 주력이 될 기술이며, 미래 ICT 시대의 메모리 반도체는 D램과 낸드플래시가 아닌 전혀 새로운 형태의 메모리 반도체가 등장할 것으로 보고 있다. 특히, 전문가들은 휘발성의 D램을 대체하는 M램, P램, STT-M램 등의 비휘발성 메모리가 대세가 될 것이라고 전망한다. 램(RAM)은 컴퓨터의 주기억장치로, 롬과는 다르게 자유롭게 읽고 쓸 수 있다는 특징을 가지고 있다. 현재 사용되는 램은 휘발성으로 전원이 차단되면 내용이 지워진다. D램은 기록된 내용을 유지하기 위해 주기적으로 재충전이 필요하다. 커패시터(Capacitor)라는 수동부품의 충전상태로 정보를 기록한다. S램보다 가격도 저렴하고 전력소비도 많지 않아, CPU의 주기억장치로 가장 많이 사용하고 있다. M램(Magnetic RAM)은 자기 저항 메모리라고 불리며, 메모리 셀에 자기적 극성이 고정됐거나, 변화가 가능한 극성의 두 가지 자기적 정보 저장 방법을 사용한다. STT-M램의 구조는 D램과 비슷하다. D램과 다른 점은 커패시터 대신 복잡한 자성층을 사용한다는 것이다. 반영구적인 수명을 갖고 있다는 것이다. P램은 PCM(Phase-Change Memory, 상변화메모리)이라고도 불리며, NAND 플래시를 대체할 메모리 기술로 기대된다. Fe램은 강유전체램(Ferroelectric RAM)으로 FRAM이라고 부르기도 한다. D램의 빠른 동작 속도를 구현할 수 있는 비휘발성 메모리다. 커패시터를 강유전체(ferroelec-tric)로 이용하는 구조다. M램, P램, Fe램 등은 전원이 꺼져도 정보를 저장할 수 있다. 낸드플래시 메모리와 같이 정보를 저장하는 스토리지(Storage)의 역할도 함께 할 수 있다는 것이다.
화웨이 ‘폴더블 메이트 X 5G’ vs 삼성 ‘갤럭시 폴드’ 스펙 비교
성능, 가격 대비 당신의 선택은? 풍문만 무성했던 폴더블 스마트폰. 전자 기업들이 획기적인 시스템을 차용한 접이식 스마트폰을 속속들이 공개하고 있다. 화웨이(Huawei) 또한 삼성의 뒤를 이어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개최된 모바일월드콩그레스(MWC) 2019를 통해 ‘폴더블 메이트 X 5G’를 공개했다. 연단에 오른 리처드 유 화웨이 CEO는 연신 삼성전자 갤럭시 폴드를 겨냥해 자사 신작의 장점을 홍보하기도 했다. 삼성의 ‘갤럭시 폴드’와 화웨이의 ‘메이트 X 5G’, 둘의 핵심적인 차이점은 무엇일까. 접는 방식 삼성의 갤럭시 폴드는 세로를 축으로 안으로 화면을 접는 ‘인폴딩’ 방식인 반면에 메이트 X는 밖으로 접는 ‘아웃폴딩’ 방식을 택했다. 갤럭시 폴드는 펼쳤을 때 화면 크기는 7.2인치 접었을 때 4.6인치에 이른다. 메이트 X는 펼쳤을 때 화면 크기 8인치, 접었을 때 전면이 6.6인치, 후면이 6.38인치로 사실상 메이트 X의 사이즈가 더 큰 편. 두께 메이트 X는 3년간 개발한 100개 이상의 부품이 들어간 힌지를 채택해 뉴 아이패드 프로보다 얇다. 갤럭시 폴드에 적용한 또 다른 신기술인 힌지 역시 자연스럽게 화면을 펼치거나 접을 수 있도록 돕고 화면을 평평하게 유지해준다. 접었을 때 두께가 10㎜, 무게는 200g대 수준이 되면 갤럭시 폴드가 경쟁력을 확보할 수 있다고 내다본다. 용량 및 속도 메이트 X는 5G 전용으로 제작됐으며 여타 5G 전용 스마트폰보다도 다운로드 속도가 2배가량 빠르다. 1GB짜리 영화를 3초 만에 다운로드 받을 수 있는 점이 특징. 메모리는 8GB, 저장 공간은 512GB를 갖췄다. 갤럭시 폴더 또한 512GB에 이르는 메모리의 위용을 과시하기도. 카메라 메이트 X에는 라이카에서 공급받은 트리플 카메라를 탑재해 셀카에 최적화되었다. 갤럭시 폴더는 후면에 3개, 펼친 상태의 전면에 2개, 접은 상태의 전면에 1개 총 6개의 카메라가 사용됐다. 화소는 1000만에서 1200만 사이. 가격 및 출시 정보 메이트 X는 삼성보다 한화로 약 60만 원가량 비싼 292만 원대며, 오는 6월부터 판매될 예정이다. 갤럭시 폴더의 가격은 약 222만 원대, 구매는 4월 26일부터. 더 자세한 내용은 <아이즈매거진> 링크에서
삼성전자, '날으는 디스플레이 드론' 특허
사용자의 머리, 눈 손을 통해 조정 삼성전자가 디스플레이가 장착된 드론에 대한 특허 출원을 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 드론은 사용자의 얼굴, 눈동자, 손짓, 위치 등을 감지할 수 있다. 삼성전자는 날아다니는 디스플레이 드론의 특허를 출원했다고 외신 더버지가 19일(현지시각) 보도했다. 삼성전자가 특허출원한 이 드론은 각 모서리에 4개의 프로펠러가 장착됐다. 비행중 디스플레이의 각도를 미세하게 조정할 수 있다. 또 장애물 탐지 장치를 갖추고 있어 비행중 구조, 기타 물체를 자동으로 감지하고 피할 수 있다. 이 기기에는 자이로스코프 센서, 동작센서, 진동 시스템, 가속도계가 포함된 것으로 보인다. 게다가 음성인식기능, GPS, 와이파이 기반 위치확인 시스템도 탑재했다. 해당 드론은 주 제어장치에 정보를 전송하기 위한 카메라, 관측 시스템을 갖췄다. 관측 시스템은 사용자의 눈, 머리, 손, 손가락 등을 실시간으로 추적할 수 있다. 더불어 드론의 비행속도, 방향은 사용자의 머리, 눈, 손을 통해 조정할 수 있다. 추가 행동없이도 사용자를 추적할 수 있다. 그림3은 장치를 측면에서 본 기기의 모습이다. 이 특허는 비행의 경사각을 바꿀 수 있는 '관절 조작'을 기술하고 있다. 한편 특허 신청은 지난 2016년 1월 3일에 이뤄졌으며 이후 약 2년 뒤인 2018년 2월 13일에 허가됐다.
무역영어 시험 대비를 위한 무역용어 해설 + 단어정리!
오늘은 많은 분들이 찾아 헤매고, 필요하신 무역용어해설과 단어정리 자료를 가지고 왔습니다 특히 비전공자로서 무역영어 시험에 걸림돌은 바로 생소한 무역용어들인데요. 잘~ 정리된 자료 있으면 조금 더 수월할 텐데... 생각하셨던 분들은 주목해주세요! L/C, B/L 이런 약어들은 물론.... 한글인데도 이해 못 하는 신용장... 환어음... 같은 생소한 말들! 비전공자라면 평소에 접할 기회가 1도 없어서 이런 단어들이 나오면 당황하실 텐데요. 바로 이런 분들을 위해! 무역 용어해설 자료를 찾아왔습니다! 해당 자료는 [무역라이센스팩토리]라는 무역자격증 커뮤니티 카페에서 다운로드할 수 있구요. " 좌측 게시판 목록에서 → 무역영어 카테고리 → 자료실 게시판 "을 경로로 들어가시면 영문무역 용어해설 자료를 보실 수 있습니다. 이 자료는 무역용어 해설뿐만 아니라 무역클레임 서신도 잘 정리되어있는 45p 분량의 아주아주 만드신 분의 성의가 듬뿍 들어간 자료라서, 공부하시는 데 도움 될 거예요. 단!!! 완전 처음이다! 무역영어 아직 책도 안 펴봤다!! 이런 분들보다는 어느정도 공부한 분들이 복습하는 느낌으로 사용하기 좋은 자료에요. 하지만 무역영어 시험... 무역실무가 끝이 아니죠.. 영어가 남았습니다^^ 영어지문에서 만나는 무역영어들 또한... 토익이나 생활영어에서 못 본 표현들이 많아요. 그때그때마다 체크하면서 다 외워야 하나............... 한숨이 깊어져가는 여러분들을 위해 준비했습니다. 무역영어 지문에 나오는 영어표현, 단어정리가 된 자료도 역시 [무역라이센스팩토리]에서 구할 수 있어요. 영어 단어 시험 치는 게 아니니 스펠링을 달달달 외우는 것보다는 눈으로 슥~ 여러 번 봐주면 어느새 영어 지문 풀 때 수월하게 해석될 거예요. 추가로.... 아직 무역영어 교재나 공부방법에 대해 고민하고 있다면, 시험일정 소식과 함께 시험준비TIP을 알려드렸던 무밍즈의 이전 글을 참고해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