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ickKle
1,000+ Views

네이비 티셔츠로 여름코디 끝!

안녕!
코디를 픽!하는 픽클이야!

오늘 같이 확인할 코디는 네이비 티셔츠를 활용한 스타일링이야!
기본템인 티셔츠를 코디할 때 다른 사람들은 어떤 코디를 했는지
어떤 느낌을 나타내려고 했는지 여러가지 살펴보다보면
내가 가지고 있는 아이템 내에서 활용할 수 있는 센스도 기를 수 있을거야!

그럼 바로 보러 가볼까?

네이비 티셔츠가 밋밋할까봐 걱정돼? 그렇다면 이것처럼 소매와 목에 하얀 디테일을 살린 티셔츠를 봐 줘!


네이비와 블랙의 코디지만 티셔츠 가운데의 패턴이 포인트가 되어 산뜻한 느낌을 주지? 악세사리로 포인트를 주는 것도 좋은 방법이야!


세일러 카라하면 역시 네이비색! 하늘색의 하의를 코디해서 더욱 시원스럽게 보이는 효과가 있네. 루즈한 핏이 귀여운 느낌도 주고있어.


상하의 모두 네이비 블루 계열로 맞추니 바다가 떠오르지않아? 여기에 발이 많이 드러나는 샌들로 시원함을 더했어. 여기에 눈에 잘 띄는 노란색 악세사리를 코디해서 포인트까지!


같은 색으로 맞추는게 답답할까봐 걱정이라면 패턴이 있는 디자인을 추천할게! 큼직한 패턴은 시선집중의 효과는 물론이고 시원하게 보이는 효과도 있어.


갈색 미니스커트를 코디하니 귀여운 느낌이 들어! 구두가 어울릴 것 같은 코디지만 깔끔한 단화도 잘 어울리지?


네이비에 블랙을 코디해서 캐주얼하면서도 심플한 코디 완성! 티셔츠 하단에 문구 프린팅이 되어있어 시선을 사로잡는 좋은 포인트가 되었어.. 상하의가 다 어두운 계열이다보니 하얀색 운동화랑도 잘 어울리지?


검은색 숏팬츠와의 코디! 다리가 시원하게 드러나니 위 아래가 다 어두운 색이라도 깜찍한 느낌이 들지? 노란색의 프린팅도 좋은 포인트!


긴 기장의 티셔츠로 원피스를 입은 것 처럼 코디하는 것도 멋지지! 양쪽이 다른 양말을 코디해서 언밸런스한 멋을 추가했어!


네이비 계열로 상하의의 색을 맞추고 검은색 벨트와 신발을 함께 코디하니 차분하며서도 모던한 느낌이 들지? 여기에 선글라스까지 착용해서 한층 더 멋짐을 더했어.


오늘의 스타일링 모음은 여기까지!
함께 네이비 티셔츠를 이용한 코디를 살펴봤어.
무난한 색 만큼이나 다양하게 활용이 가능한 네이비 티셔츠!
모두의 데일리 코디에 도움이 되길 바랄게.

그럼 다음 코디도 기대해줘! 안녕~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20 S/S 서울패션위크 스트릿 패션 Part 1
가을이 되면 어김없이 찾아오는 서울패션위크. 다가올 봄을 기약하며 20 S/S 컬렉션을 선보이는 패션위크가 드디어 막이 올랐다. 다소 축소된 규모 탓에 인파가 줄었을까 걱정도 잠시, 여전히 DDP는 다채로운 스타일의 향연이었다. 쌀쌀해진 날씨를 뒤로한 채 머리부터 발끝까지 한껏 차려입은 모습들. 스트릿한 무드와 스포티 감성을 두루 활용한 이들도 있는가 하면, 단출한 아이템으로 가을 분위기를 가득 채운 미니멀룩도 강세를 보였다. 더 이상 젠더의 구분이 무색한 요즘, ‘젠더리스’ 트렌드에 따라 <아이즈매거진>은 이번 시즌 취향에 따라 골라 볼 수 있는 4가지 테마로 스트릿 패션을 모아봤다. 이미 끝나버린 서울패션위크의 아쉬움과 가지 못한 이들의 궁금증을 해소시킬 서울패션위크 스타일 총정리. 지금 바로 아래에서 확인해보자. THEME.1Minimal 가을의 무드에 맞게 차분한 컬러가 주를 이뤘던 미니멀룩. 톤온톤 스타일링으로 깔끔한 슈트를 선보인 이들을 비롯해 클래식한 셔츠에 뷔스티에를 매치하는 등 정형화된 미니멀 스타일이 아닌 각자 자신만의 패션 철학을 여과 없이 드러냈다. 베이지, 브라운 등의 우아한 컬러웨이에 포인트 벨트와 장갑 등을 활용하고 체크 패턴으로 스타일의 변주를 주기도. 아이템 몇 가지만으로 패셔너블한 스타일을 완성하고 싶다면 위 슬라이드를 주목해보자. THEME.2 Street Casual 여전히 거리를 가득 채운 스트릿 스타일은 이번 시즌 역시 그 인기를 입증했다. 한 단어로 형용하기 어려울 정도로 다채로운 패션은 캐주얼부터 펑크까지 그야말로 각양각색. 빼놓을 수 없는 스트릿 브랜드 슈프림(Supreme)을 포함해 발렌시아가(Balenciaga), 루이비통(Louis Vuitton), 오프 화이트(Off-White™) 등 여러 브랜드가 DDP를 장악하고, 오버사이즈 실루엣에 벨트와 힙색 등의 액세서리로 포인트를 가미했다. 더욱이 지속적인 입지를 다져온 네온 컬러와 스트랩 디테일은 변함없이 등장했으며, 레이어드로 연출한 스타일링도 주목할 포인트.  더 자세한 내용은 <아이즈매거진> 링크에서
'티셔츠로 완성한' 럭셔리하고, 화려하고, 유니크한 그녀들의 패션
안녕! 패션 픽! 해주는 픽클이야. 오늘은 누구나 다 가지고 있는 '검정색 티셔츠'를 가지고 패피 티가 팍팍 나는 멋지고 유니크한 패션을 완성시킨 해외의 멋진 패피들을 찾으러 가보려고 해. 그럼 얼른 찾아보러 가볼까? 대체 누가 아디다스 티셔츠를 운동할때만 입는 옷이라는 거야! 라고 외치는 듯한 믹스매치 패션이야. 크롭 탑에 누드톤의 실키한 와이드 팬츠를 매치해 유니크하고 섹시한 패션인걸. 펑키한 그래픽 티에 스팽글이 화려한 실버 트임 스커트. 포인트는 역시 트렌디한 선글라스겠지? 블랙과 잘 어울리는 호피 뷔스티에 원피스로 섹시하게 꾸며준 패션이야. 옐로우, 블랙 테마로 매칭되는 깅엄 체크 와이드팬츠가 멋진 스트릿 패션.티셔 티셔츠 블라우스와 세트인 언발란스 스커트로 유니크하게 완성한 패션. 섹시한 크롭 탑과 하이웨스트 스트라이프 팬츠로 섹시하게 꾸며준 패션. 앞을 묶어주어 만든 코롭 탑에 과감한 파이썬 패턴 팬츠로 범접할 수 없는 분위기를 뿜어내는 패션. 심플한 티셔츠에 플로럴 프린트가 화려하고 유니크한 일자 스커트를 매치한 러블리한 느낌의 패션. 핑크, 레인보우, 스트라이프, 글리터 모두 다 들어간 화려한 캐주얼 패션. 신경쓴게 확 느껴지도록 완벽한 매칭인걸? 평범한 그래픽 티에 독특한 컬러의 카모 롱 스커트, 독특한 샌들 힐에 선글라스까지 유니크의 끝을 보여주는 패션! 링귀걸이에 힙한 그래픽 티, 섹시한 미니 레더 스커트에 스웨이드 부츠. 섹시하고 매력적인 패션이야! 오늘의 코디는 여기까지! 다음엔 더 핫하고 세련된 패션으로 돌아올게. 안녕~
[코덕탐구생활] 피부부터 헤어까지, 에디터의 가을 루틴 소개/ 환절기에 더 촉촉한 TIP
서늘한 바람 불면 증말 귀신같이 급 건조, 급 민감해지는 세젤예(세상제일예민) 피부..^^! 더위에 지쳤던 피부가 회복할 새도 없이 서늘한 바람에 고통받는 중..! 예민 보스 피부를 위해 에디터가 요즘 정착한 가을 루틴을 소개해볼게요 피부부터 입술까지 환절기 맞나 싶게 평소보다 더✨ 촉촉한 꿀팁 공개해요 FALL DAILY ROUTIN 01 킵쿨 수드 대나무 토너& 수드 대나무 로션  EDITOR NOTE 요즘 진짜 정착했다시피 사용중인 기초 루틴! 토너는 닦토 & 스킨팩, 로션은 바디까지 EDITOR REVIEW 킵쿨 대나무 수드 토너 > 로션 순으로 사용해주고 있어요. 처음에는 로션만 사용하다가 토너까지 함께 사용중인 제품인데요! 토너는 대나무수가 85%나 함유되어 있어서 닦아내서 마무리하듯 사용해도 촉촉한데, 얇은 솜에 듬뿍 묻혀서 스킨팩으로 사용해도 좋더라구요! EDITOR REVIEW 휴가 다녀온 뒤로 자극받은 피부 때문에 진정성분 들어간 제품 위주로 사용중인데 로션에는 대나무수가 51%, 진정에 좋은 더마클레라가 2% 함유되어있다고해요. 얼굴부터 바디까지 발라주는데 확실히 피부가 진정되는 느낌! 묵직하지 않고 가벼운 플루이드 제형이라 트러블 올라온 피부에도 부담되지않아 좋아요. 향이 세지 않은 편이라 뭔가 더 마음에 들어요. 써보더니 다들 순하고 좋다고 해서 온 가족이 함께 사용중.. FALL DAILY ROUTIN 02 프레쉬 슈가 어드밴스드 테라피 EDITOR REVIEW 벌써 최소 세 개 정도는 끝까지 쓴 립밤! 프레쉬의 베스트셀러 중 하나인 이유를 알 것 같은 제품이예요. 밤에 입술 각질 제거 후에 립 트리트먼트 하듯 전체적으로 발라주고 자면  다음날 입술이 매끈해져요! 살짝 제형이 무른 편이라 여름보다는 이맘때 쓰면 가장 좋은 것 같아요. 제인 에디터는 원래 입술이 건조해서 립밤을 달고 사는 편인데, 요즘 외출 필수템입니다. EDITOR REVIEW 바른 쪽과 안바른 쪽의 광택 차이 보이시나요..? 매트립 바르기 전에도 꼭꼭 발라주고, 각질 제거 후에도 발라주는 제품이예요. 향이 너무 강한 제품을 싫어하는 분들께 특히 추천드리고 싶은 제품이예요. 은은한 레몬향이 나요. FALL DAILY ROUTIN 03 아비브 핸드크림 타입 KIRSH 프라그란트 튜브 EDITOR REVIEW 평소 향수보다는 향이 좋은 바디 제품류를 좋아하고 또 즐겨쓰는 편인데요. 향이 오래가는 퍼퓸 타입의 핸드크림이예요. 아비브 제품군 중에 향이 특히 좋은 제품들이 많은데, 이 핸드크림은 특히 향에 신경을 쓴 제품이예요. 아이리스 향이라고 하는데 향기롭고 그윽한 향이 나요.  손톱과 손 끝까지 마사지 해주면 끈적이지 않고 편안한 손 완성! FALL DAILY ROUTIN 04 로레알파리 토탈리페어5 모이스처 크림 프로엑스 EDITOR REVIEW 제품 패키지에 일본어로 써있지만.. 로레알 파리는 일본 제품이 아님을 먼저 밝힙니다.. (불매불매^^7) 진짜 신상 OF 신상인데 너무 마음에 드는 제품이예요. 이 제품 머리에 유분기 많은 분들께 희소식! 머리에 수분크림처럼 바르면서 유분기도 덜한 제품이예요. EDITOR REVIEW 먼저 제인 에디터의 머리는, 탈색 3회 후 오징어 먹물로 염색했다는 것을 참고해주세요  평소 머리를 말린 후에는 전체적으로 머리가 붕 뜨고, 빗어도 가라 앉지 않는 빗자루 머리 인데요 머리를 덜 말리고 발라도 촉촉함이 더해지고, 머리가 바짝 마른 상태에 발라주면 수분만 공급되고 유분기는 덜한 기적을 볼 수 있습니다!  머리를 오일리하게 코팅한다는 느낌 보다는 가볍게 자주 자주 발라주기에 좋은 제품이예요. 헤어 수분크림이라 신박한 제품..! 이렇게 피부부터 입술, 손, 머리까지 촉촉템을 소개해봤는데요! 글로리 여러분들이 요즘 계절에 가장 손이 많이 가는 아이템은 뭔지, 댓글로 알려주세요!
해외 패피들이 오렌지색 티셔츠 소화하는 법
안녕 여러분~ 오늘은 오렌지 컬러를 테마로 패피들의 패션을 준비해봤어~ 오렌지 컬러라고 하면 일단 얼굴 컬러에 따라 소화하기 힘들기도 하고, 어울리는 옷을 찾기도 딱히 쉽지 않잖아? 그래서 알아봤지. 오렌지색 티셔츠가 패피들의 손에서 어떻게 입기 좋은 잇템으로 탄생하는지 말이야! 그럼 어서 보러 가보자구~ 고고! 오렌지색 티셔츠에 같은 오렌지색 스커트를 매치, 나머지 아이템들은 오렌지와 잘 어울리는 블랙으로 엣지있게 입었어! 오렌지 컬러 자체가 튀는 만큼 오렌지 티셔츠에 심플한 청바지, 블랙 컨버스와 선글라스로 미니멀하게! 나이키 티셔츠를 크롭 티로 데님과 스포티하게 입어주기~ 오버사이즈의 빈티지 티와 여유가 있는 찢어진 블랙 데님, 블랙 어글리슈즈로 빈티지한 캐주얼 스트릿 완성. 오렌지색 오버사이즈 티를 원피스로 입어주고, 피쉬넷 스타킹과 운동화, 야구모자로 스포티한 힙합 스타일로 꾸며줬어. 힙한 그래픽 티에 힙한 보이프렌드 진 힙한 하이 탑을 신어준 카일리 제너도 여기! 그래픽 티를 크롭으로 묶어 입어주고. 찢어진 디테일이 많은 디스트로이드 데님과 벨트로 섹시하게 완성한 캐주얼이야. 캐주얼하게 입은 오렌지 티셔츠와 딱 맞는 오렌지 컬러로 메이크업 해주는 센스. 캐주얼한 오렌지 크롭 탑과 스터드 디테일의 벨트와 입어준 디스트로이드 데님 핫팬츠, 캐주얼엔 빠질 수 없는 하이탑 컨버스로 마무리했어. 캐주얼한 레터링 티에 데님 미니 스커트, 워커/첼시부츠로 편안하고 심플한 캐주얼로 꾸며보자. 유니크한 그래픽 티에 심플한 빈티지 하이웨스트 청바지를 매치해주기. 블랙컬러의 그래픽이 그려진 오렌지 티셔츠에 힙한 블랙 미니스커트를 매치, 백까지 블랙으로 매치하면 지루하지 않은 깔맞춤 패션이 됩니다. 페플럼 소매의 오렌지 탑에 허리선을 강조하는 섹시한 블랙 데님 스커트! 거기에 힙한 선글라스, 링 디테일이 인상적인 숄더백으로 엣지있는 룩으로 꾸며줬어. 캐주얼한 티셔츠에 플로럴 롱 스커트, 오렌지 컬러가 살짝 들어간 나이키 운동화로 믹스매치한 유니크 패션. 오버사이즈 그래픽 티를 티셔츠 드레스로 입어준 캐주얼 스트릿 패션. 긴팔 크롭 티와 빈티지한 데님, 스니커즈로 레트로 느낌이 나게 꾸며줬어! 오늘의 오렌지 테마 코디, 어땠어? 시크하기도, 귀엽기도, 섹시하기도 한 다양한 코디, 이젠 힙한 오렌지로 완성해보자! 다음엔 더 힙한 컬러로 돌아올게. 그때까지 안녕~
프라다 리네아 로사를 만난 빈지노, 선미, 비와이, 문
"Ganzfeld Effect of PRADA” Friends of Prada Facing Super-Sensitivity Found in Absolute Peace 모든 ‘사람’은 누구나 여럿이서 즐기고 싶기도, 혼자 있고 싶어한다. 절대적 안정감을 원하면서 반면 외적으로 자신을 표현하고 싶어하는 이율배반적인 존재가 사람이기도. 럭셔리한 무드는 드러내면서 그 안에 내포된 스포티즘이란 이중적인 면모를 지닌 리네아 로사(Linea Rossa)와도 평행이론이다. 작년 리론칭으로 화려한 막을 올린 프라다의 레저 라인, 리네아 로사. 이와 동일한 성격을 지닌, 수많은 관객 그리고 혼자만의 경계 속에서 빛을 발하는 아티스트(Artist)에게 질문을 던져보았다. 정적인 모습과 대비해 환각의 비주얼이 잠재된 네 명의 ‘사람’ 빈지노, 선미, 비와이, 문에게. 빈지노(임성빈) "음악을 하면서 느낀 결핍을 채우는 방법을 이젠 알아요. 누구든 대화를 통해 완전한 존재가 될 수 있다는 걸요." 선미(이선미) "무대 위 가수 선미의 모습을 위해 곡을 만들어요. 그로 인해 인간 이선미로 보내는 혼자만의 시간에서 에너지를 느껴요." 비와이(이병윤) "음악과 패션은 하나의 방향을 보고 함께 가야 해요. 웅장한 나의 랩스타일과 리네아 로사는 완벽한 밸런스에요." 문(문수진) "장르에 갇히고 싶진 않아요. 하나의 수식어가 아닌 모든 걸 아우르는 뮤지션으로 성장하고 싶어요." 더 자세한 내용은 <아이즈매거진> 링크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