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alamia
5,000+ Views

영화도 안봤는데 핵뽐뿌오는 굿즈템


끄 너므 귀엽드아 ㅜㅜㅜㅜ
이거 보고 너무 뽐뿌와서 어떤 영화인지 찾아봤어요
원제는 <SINK or SWIM>
모지모지 저 귀여운 핑쿠 캐릭터가 나와서 수영하는 영화인가??!

했는데...

👀

띄용
예상치 못한 전개에 동공지진...
저 가슴팍에 수북한 밀림을 달고있는 중년의 남성들은 누구인가...

너무

다르잔아..?!!



하지만 저 귀여운 뱃지는 저의 이목을 끌기에 충분했습니다.
대체 어떤 영화길래 이렇게 공들여서 귀엽게 굿즈를 뽑은거야??
한국 제목은 <수영장으로 간 남자들>
무려 프랑스에서 박스오피스 1위를 했다고 크게 박혀있군요
(기대)


포스터 커엽



포스터가 아주 씨원하다

어쩌다 보니 수영장으로 간 그들, 목표는... 금메달?

 2년차 백수 베르트랑, 예민미 폭발 로랑,
 파산 직전의 사장님 마퀴스, 히트곡 전무한 로커 시몽
 …
 가정, 직장, 미래 등 각양각색의 걱정을 안고 수영장에 모인 벼랑 끝의 중년 남자들이
 인생의 마지막 금메달을 꿈꾸며 마지막 도전을 시작한다.

 오합지졸 수중발레 군단은 수영장의 어벤져스로 거듭날 수 있을까?
 이젠 정말 죽기 아니면 까무러치기다!


줄거리를 보니 어떤 영화인지 대충 느낌이 옵니다
아 온다 와 삘이 와~~~
수영은 1도 모르는 아저씨들이
도무지 할 수 없을 것 같은 도전을 하면서 그리는 코믹+감동 스토리!!
평도 좋더군요
휴먼 + 감동 + 드라마 가 적절히 섞여있다고 하니
올여름 씨원하게 즐겨도 될만한 영화인 것 같습니다!

굿즈를 왜이리 공들여 뽑았는지 알겠군 훗😎


<수영장으로 간 남자들>은

7월 18일 개봉입니다!

3 Comments
Suggested
Recent
졸귀ㅠㅠㅋㅋㅋㅋㅋ
쓸데는 없지만 귀여워ㅠㅠ
머야 나도갖고싶어ㅋㅋㅋ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몽상가들을 위한 동화 '마담 프루스트의 비밀정원'
오늘은 평소 소개하던 그림이나 사진, 예술품은 아니지만 제가 좋아하는 영화의 장면들을 여러분과 같이 보고 싶어서 준비해봤어요 :) 소개할 영화의 제목은 '마담 프루스트의 비밀정원' 입니다 ! 간단한 줄거리 어릴 적에 부모를 여읜 폴은 말을 잃은 채 두 숙모와 함께 산다. 숙모들은 폴을 세계적인 피아니스트로 만들려고 했지만 서른세 살의 폴은 댄스교습소에서 피아노 연주를 하는 것이 전부이다. 그러던 어느 날 이웃인 마담 프루스트의 집을 방문한 폴은 그녀가 키우는 작물을 먹고 과거의 상처와 추억을 떠올리게 된다. 그것은 고통스러운 상황인 동시에 프로레슬러였던 부모의 추억이 담긴 아름다운 장면이기도 하다. 시간이 지나면서 폴과 마담 프루스트의 만남이 반복되는데... 마르셀 프루스트의 <잃어버린시간을 찾아서>라는 소설이 원작이라고 해요 *_* 우리가 기억하고 있는 것들이 때로는 우리의 기억과 다를 수 있다는 것, 인간의 망각을 유쾌한 방식으로 알려주는 이 영화 ! 또한 음악은 우리의 순간과 기억을 들을 되새기는 아주 좋은 수단이라는 것 또한 아주 멋지게 말해주는 영화입니다 <3 ( 영화 속 ost가 아주 좋았어요 ! ) 영화 자체도 굉장히 매력적이고 재밌는데 영상미 또한 독보적인 '마담 프루스트의 비밀정원' '아멜리에'라는 영화를 좋아하시는 분들이라면 분명 맘에 드실거예요 +_+ 마치 동화처럼, 꿈꾸듯 아름다운 장면들 속으로 빠져볼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