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oodmorningman
50,000+ Views

짤줍_457.jpg

비 겁나 오네영
이런 날은 출근 안해야 되는거 아님?
물론 출근은 매일 하기 싫습니다만 ㅋㅋㅋㅋㅋㅋ
짤줍이 저한테두 일탈이에여 열분덜...

오늘은 비도 오고 기분도 꽁기꽁기하니까
사투리플 한번 해볼라는데 괜찮으쉴?
기분이 꽁기꽁기하니까 접때 빙글에서 봤던 댓글도 생각나규
(이거 보고 언짢아서 그러는거 절대 아님)

저기 좋아요가 6개나 있다니
지짜 사투리 쓰는게 거북한 사람이 저러케 많단 말?
(언짢아서 그러는 거 맞는 듯ㅋㅋㅋㅋㅋㅋ)

그렇게 많으시다면 오늘 한번 거북하게 해드릴게유 ㅋㅋㅋㅋㅋㅋㅋ
그럼 손가락 사투리플 갑니다 ㅇㅋ?

1. 노래방 예약하는 전라도
시방 모대야


2. 노래방 예약하는 경상도
겁재이 아이고 급재인데요?
그나저나 다비치 지짠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3. 진짜 경상도 가짜 경상도 구분방법.txt
정확히는 ㅇㅂ 구분방법
끌고가라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4. 충청도라고 다 같은 충청도가 아니여
아 기여?
알아서 햐~


5. 갱상도라고 다 같은 갱상도가 아니디
긍까 이걸 와 모르노? 답답시릅네...


6. 갱상도사투리는 매우 효율적인 언어다

갱상도 사투리에 성조가 있는건 다들 알져?
성조가 있어서 이걸로 받아쓰기가 가능한 매우 효율적인 언어임 ㅋㅋㅋㅋ 스울사람들 이거 구분 몬한다캐서 내 깜짝 놀랐다 아입니꺼!


7. 전라도 요즘은 사투리 많이 안써~
아 있냐~

이건 갱상도사투리에서 맞나? 랑 일맥상통하는듯
자꾸 맞나 카면 대답해줘서 당황


8. 나도 이거 사투린지 몰랐는디
으➡️으↗️으↘️가 사투리라는건 나도 처음 알았음여 ㅋㅋㅋㅋㅋㅋㅋ
저 이거 사투린줄도 모르고 외국인한테도 썼는데 외국인들이 나중에 말하더라구여 표정으로 알아들었다고 ㅋㅋㅋㅋㅋㅋㅋㅋ


9. 갱상도 사람들 함 마챠 보이소
4번빼곤 다 알겠음 ㅇㅇ

다들 식사는 하셨져?
저도 이거 쓰다가 밥묵고 이어서 썼심더 ㅋㅋ
마지막으로 하고싶은 말은 이거
저도 유머에다 쓰긴 했지만 사투리가 교양없고 웃겨서가 아니라 다양한 언어들 중 하나라는거, 다양성의 척도임을 보여주기 위함을 알아주시길 ㅋㅋㅋ 실제로 서울말이 표준어가 된건 일제시대라는것도 다들 아시져? ㅋ

사투리는 틀린게 아니라 다른거라는걸 다시 한번 강조하며
오늘의 짤둥이 물러갑니동 ㅋㅋㅋㅋ

참!
댓글은 다들 사투리로 달아 보는거 어때여?
서울사람들은 서울말로 부산사람들은 부산말로 광주사람들은 광주말로 충주사람들은 충주말로 원주사람들은 원주말로 제주사람들은 제주말로 ㅋㅋㅋㅋㅋㅋ 달아주세여 ㅋㅋㅋㅋㅋㅋ 당당하게 쓰자 사투리!!!!!

이거 쓴다고 점심시간 다 썼네 ㅋㅋㅋㅋ
그럼 이만 짤 주우러
빠잇 ㅇㅇ
109 Comments
Suggested
Recent
경상도서 나고 자라, 충청도에서 학창시절, 강원도 동기와 전라도에서 군생활, 경기 서울쪽에서 지내, 방언의 혼종이 되어 왠만큼 프리토킹이 가능한 사람입니다 ㅋㅋㅋㅋㅋ 9번문제 답이 대충 1ㅡ4, 2ㅡ1, 3ㅡ2, 4ㅡ2, 5ㅡ4, 6ㅡ1, 7ㅡ3, 8ㅡ2 인 것 같네요. 응용 및 변형으로는 1ㅡ주차삘까 2ㅡ만다(유의어: 뭐한다고) 4ㅡ엉성시릅다, 응성시럽다 6ㅡ시브라, 시그러브라 정도인 것 같습니다. 모양이나 색감은 달라도 각자의 매력과 정취를 듬뿍 담은 사투리, 사랑해주자요~♡♡♡♡♡♡
게이야 정지가가꼬 정구지사논거 좀 가꼬오이라. 해석하시오!
부엌에 가서 부추사놓은거 좀 가지고 와
@assgor900 경아 부엌에 가서 부추 사놓은거 좀 갖고오너라
이래 쪼깐한 땅덩어리에서 쓰는 말들이 저마이 다른거 너무 신기한거 같심더! 사투리 진짜 안사라졌심 좋겠네예... 전라도말은 전라도나름, 충청도말은 충청도나름, 강원도말은 강원도 나름, 제주도 말은 제주도 나름 다 너무 매력있는데 말이에요. 물론 경상도말도 헤헤.
2랑 e는 발음이 완전 다른데..
누가 그랬는데.... 2와 e를 구분하자면... 이응과 쌍이응 발음이라고ㅋㅋㅋ
이!! 이~~
E! 2~~
팔자에도 없는 다이어트 한다꼬 땡기는거 묵도몬하고 빌빌거리다가 인자 좀 무볼라 케띠만 여름 다대가 풀떼기만 씹고 있다아잉교 ㅠ 사투리로 말은 술술 되는데 글로 쓸라이 디네
와그랍니꺼 마 무면 되재
절라.갱상.충청 참 다양하고 특색있어 ㅋㅋㅋ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짤줍 리스트 401~500
401짤에서 가장 임팩트가 컸던 짤.jpg 어김없이 짤둥쓰가 짤줍 리스트를 갖고 와쪄염 세상 짤 진짜 짤둥쓰가 다 주운 기분 모든 짤은 짤둥쓰를 지나친다는 명언 아시져? 그 명언 되새기면서 짤줍 훑어봅시당 기기 짤줍_401.jpg https://vin.gl/p/2610528 짤줍_402.jpg https://vin.gl/p/2610530 짤줍_403.jpg https://vin.gl/p/2610532 짤줍_404.jpg https://vin.gl/p/2610536 짤줍_405.jpg https://vin.gl/p/2618406 짤줍_406.jpg https://vin.gl/p/2618412 짤줍_407.jpg https://vin.gl/p/2618413 짤줍_408.jpg https://vin.gl/p/2618415 짤줍_409.jpg https://vin.gl/p/2618417 짤줍_410.jpg https://vin.gl/p/2618420 짤줍_411.jpg https://vin.gl/p/2618423 짤줍_412.jpg https://vin.gl/p/2618425 짤줍_413.jpg https://vin.gl/p/2621729 짤줍_414.jpg https://vin.gl/p/2621734 짤줍_415.jpg https://vin.gl/p/2621735 짤줍_416.jpg https://vin.gl/p/2621736 짤줍_418.jpg https://vin.gl/p/2621741 짤줍_417.jpg https://vin.gl/p/2621743 짤줍_419.jpg https://vin.gl/p/2621746 짤줍_420.jpg https://vin.gl/p/2621747 짤줍_421.jpg https://vin.gl/p/2621748 짤줍_422.jpg https://vin.gl/p/2621751 짤줍_423.jpg https://vin.gl/p/2621783 짤줍_424.jpg https://vin.gl/p/2621791 짤줍_425.jpg https://vin.gl/p/2621805 짤줍_426.jpg https://vin.gl/p/2621809 짤줍_427.jpg https://vin.gl/p/2621810 짤줍_428.jpg https://vin.gl/p/2621813 짤줍_429.jpg https://vin.gl/p/2621814 짤줍_430.jpg https://vin.gl/p/2621818 짤줍_431.jpg https://vin.gl/p/2621821 짤줍_432.jpg https://vin.gl/p/2621822 짤줍_433.jpg https://vin.gl/p/2621823 짤줍_435.jpg https://vin.gl/p/2621824 짤줍_434.jpg https://vin.gl/p/2621825 짤줍_436.jpg https://vin.gl/p/2621827 짤줍_437.jpg https://vin.gl/p/2621833 짤줍_438.jpg https://vin.gl/p/2633108 짤줍_439.jpg https://vin.gl/p/2633109 짤줍_440.jpg https://vin.gl/p/2633110 짤줍_441.jpg https://vin.gl/p/2633112 짤줍_442.jpg https://vin.gl/p/2633113 짤줍_443.jpg https://vin.gl/p/2633114 짤줍_444.jpg https://vin.gl/p/2633115 짤줍_445.jpg https://vin.gl/p/2633117 짤줍_446.jpg https://vin.gl/p/2633118 짤줍_447.jpg https://vin.gl/p/2633120 [나나연 이벤트] 최악의 연애썰을 풀어보자.txt https://vin.gl/p/2637292 짤줍_448.jpg https://vin.gl/p/2639107 짤줍_449.jpg https://vin.gl/p/2639108 짤줍_450.jpg https://vin.gl/p/2644419 짤줍_451.jpg https://vin.gl/p/2644424 짤줍_452.jpg https://vin.gl/p/2644427 짤줍_453.jpg https://vin.gl/p/2644429 짤줍_454.jpg https://vin.gl/p/2644430 짤줍_455.jpg https://vin.gl/p/2644435 짤줍_456.jpg https://vin.gl/p/2644437 짤줍_458.jpg https://vin.gl/p/2644438 짤줍_459.jpg https://vin.gl/p/2644440 짤줍_457.jpg https://vin.gl/p/2648782 짤줍_460.jpg https://vin.gl/p/2649880 짤줍_461.jpg https://vin.gl/p/2649882 짤줍_462.jpg https://vin.gl/p/2649884 짤줍_463.jpg https://vin.gl/p/2649886 짤줍_464.jpg https://vin.gl/p/2649888 짤줍_465.jpg https://vin.gl/p/2649890 짤줍_466.jpg https://vin.gl/p/2649896 짤줍_467.jpg https://vin.gl/p/2649900 짤줍_468.jpg https://vin.gl/p/2649902 짤줍_469.jpg https://vin.gl/p/2650159 짤줍_470.jpg https://vin.gl/p/2650161 짤줍_471.jpg https://vin.gl/p/2650162 짤줍_472.jpg https://vin.gl/p/2650163 짤줍_473.jpg https://vin.gl/p/2650164 짤줍_474.jpg https://vin.gl/p/2659502 짤줍_475.jpg https://vin.gl/p/2659503 짤줍_476.jpg https://vin.gl/p/2659506 짤줍_477.jpg https://vin.gl/p/2659512 짤줍_478.jpg https://vin.gl/p/2659516 짤줍_479.jpg https://vin.gl/p/2659518 짤줍_480.jpg https://vin.gl/p/2659519 짤줍_481.jpg https://vin.gl/p/2659523 짤줍_482.jpg https://vin.gl/p/2659527 짤줍_483.jpg https://vin.gl/p/2659530 짤줍_484.jpg https://vin.gl/p/2659531 짤줍_485.jpg https://vin.gl/p/2659534 짤줍_486.jpg https://vin.gl/p/2659536 짤줍_487.jpg https://vin.gl/p/2659540 짤줍_488.jpg https://vin.gl/p/2659542 짤줍_489.jpg https://vin.gl/p/2659545 짤줍_490.jpg https://vin.gl/p/2659547 짤줍_491.jpg https://vin.gl/p/2659551 짤줍_492.jpg https://vin.gl/p/2659552 짤줍_493.jpg https://vin.gl/p/2659554 짤줍_494.jpg https://vin.gl/p/2659555 짤줍_495.jpg https://vin.gl/p/2659557 연애 하고 싶다 vs 그냥 혼자 놀란다 https://vin.gl/p/2664352 짤줍_496.jpg https://vin.gl/p/2668791 짤줍_497.jpg https://vin.gl/p/2668794 짤줍_498.jpg https://vin.gl/p/2668796 짤줍_499.jpg https://vin.gl/p/2668797 짤줍_500.jpg https://vin.gl/p/2668799 이 시기에는 짤줍 아닌 글도 많이 썼네영 그치만 이건 짤줍 모음이니까 고것들은 빼고 꼭 들어가야 하는 나나연 외전들만 더 넣어쯥니당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나는 대체 몇년간 나나연이었던가 짤둥쓰 버리고 나나연 떠날 거 아니져 열분덜? 나랑 평생 나나연하자구우우우우 그럼 모두 맛점하시구 좋은 하루 되시구 전 이만 짤줍 리스트 빠잇ㅇㅇ
배우 양조위에 관한 여섯가지 사실들
1. 양조위는 불우한 유년 시절을 보냈다. 도박꾼인 아버지가 집을 떠나 홀어머니 밑에서 자랐는데, 집안은 몹시 가난했다. 때문에 그는 중학교를 다니다 자퇴를 했다. 양조위는 그 어려웠던 시절을 떠올리며, 고립된 삶이었지만 연기에 큰 자양분이 되었다고 이야기했다. 2. 양조위는 특이한 계기로 배우가 됐다. 1980년, 그는 배우 지망생 친구의 부탁으로 홍콩 민영 방송국 TVB의 배우 양성반 오디션에 따라 갔다. 거기서 얼떨결에 오디션에 참가했는데, 친구는 떨어지고 양조위만 캐스팅됏따. 이런 우연한 일로 양조위는 중화권 최고의 배우가 되었다. 참고로 캐스팅에 떨어진그 친구는 또 다른 중화권 최고의 배우겸 감독인 주성치. 3. 양조위는 청각장애인 연기로 전 세계에 이름을 알렸다. 그는 1989년 허우 샤오시엔 감독의 <비정성시>에서 청각장애인 ‘문청’역을 연기했는데, 신인답지 않은 표현력을 보여주었다는 극찬을 받았다. 이 영화는 제46회 베니스 영화제에서 황금사자상을 받는 쾌거를 이뤘다. 이후 전 세계의 이름을 알린 그는 오우삼, 왕가위 등 또 다른 거장 감독들의 작품에도 출연하게 되었다. 4. 양조위는 왕가위 감독의 대표적인 페르소나다. 그는 왕가위 감독의 영화 <아비정전(1990)>, <동사서독(1994)>, <중경삼림(1994)>, <해피 투게더(1997)>, <화양연화(2000)>, <2046(2004)>, <일대종사(2013)>에 출연했다. *<아비정전>에선 단 한 신만 등장함. 참고로 왕가위의 다른 페르소나로 故장국영이 꼽히는데, 감독은 두 배우에 대해 다음과 같은 말을 남겼다. “만약 한 공간에 두 사람이 함께 등장하면 가장 먼저 보이는 사람이 장국영이에요. 모든 이의 집중을 받아야만 하는 배우가 장국영이죠.” “양조위는 공감 안에서 최선을 다해 눈에 안 띄게 어디론가 숨을 거예요. 하지만 언젠가 서서히 주목을 받죠.” 5. 양조위는 중국에서 ‘영제’ 즉 영화 황제라고 불린다. 제53회 칸영화제에서 <화양연화(2001)>로 남우주연상을 수상한 그는, 제64회 베니스영화제 황금사자상을 받은 <색,계(2008)>로 다시 한번 세계에 명성을 떨쳤다. 이처럼 그의 필모그래피는 타의 추종을 불허한다. 또한 양조위는 때론 선한 역할을, 떄론 모두의 표적이 되는 냉철한 인물을 맡는 등 연기 변신을 소홀히하지 않는다. 때문에 중화권은 물론 전 세계 외신이 그의 연기를 두고 “완벽에 가까운 경지”라 평한다. 6. 양조위는 2008년, 19년 동안 열애한 유가령과 결혼했다. 결혼은 부탄 국왕의 초대를 받아, 부탄에서 올렸다. 참고로 둘 사이에는 애틋한 사연이 있다. 1990년, 홍콩 영화계는 삼합회가 장악하고 있었다. 이런 상황에서 촉망받는 배우였던 유가령은 삼합회가 자금을 댄 영화에 출연하기를 거절했다. 그러자 유가령은 조직원들에게 납치당했다. 끌려간 그녀는 각종 협박과 능욕을 당했고, 조직원들에게 나체 사진이 찍혔다. 양조위는 이런 소식을 <아비정전> 촬영 중 듣고, 곧바로 촬영장에서 나와 측근을 동원해 유가령을 구출해 냈다. 그 다음엔 그녀를 간호하는 데 모든 시간을 쏟아부었다. 유가령이 일부러 거리를 둬도, 12년 동안 한결같이 그녀를 사랑했다고. 그러던 중 또 일이 터졌다. 바로 사건 후 12년이 지난 2002년, 홍콩의 한 연예 잡지가 ‘강제로 찍은 누드 사진’이란 제목으로 유가령의 나체를 공개한 것. 이 사진은 파장을 일으켰고, 사람들은 양조위가 결국 유가령에게 등을 돌릴 거라 생각했다. 유가령의 잘못이 아닌데도 말이다. 하지만 곧바로 기자회견을 연 양조위. 그는 회견장에서 “어떤 일이 있어도 그녀를 사랑하는 마음은 변하지 않는다. 유가령과 결혼하겠다.”고 밝혔다. 이런 우여곡절을 이겨내고 결혼한 두 사람은 현재 많은 이의 지지와 존경을 받고 있다. 지금까지 양조위에 관한 여섯 가지 진실을 살펴보았다. 흠잡을 데 없는 연기와 따뜻한 인간미로 사랑받는 양조위. 그의 차기작이 매우 기대된다. 출처ㅣ클리앙
혹등고래를 파고든 500kg 어망을 잘라주려 했더니.jpg
혹등고래 몸에 딸려가는 어망 (저게 다가 아님) 혹등고래뒤가 자기몸을 휘감고 뒤까지 이어진 어망을 끌고다님ㅠㅠ 어망 닿은 부분에 상처나고 있음ㅠㅠ 다이버들 2명이 다이버장비 재정비하고 칼챙겨서 본격적으로 물속으로 뛰어듦 두껍기도해라ㅠㅠ 이럴 순간마다 의사소통 할 수 있다면 하는생각이 간절해짐. 너 헤치는거 아니야 말해주고 알아들을 수 있으면 좋을텐데 꼬리 지느러미 뒤로 이어지는 뿌옇고 긴연기 보여? 어망임ㅠㅠ 더 깊이 들어가는건 다이버들한테 위험해서 일단 올라감 혹시 몰라서 장비 착용한채로 지켜보고 있는데 뒤쪽 어망이 이렇게 생김ㅠㅠ 이게 500kg 어망 500kg를 달았다지만 바다 생물이랑 속도가 같을 수가 없지ㅠㅠ 근데 뒤에것만 떼면 몸에 달린게 계속 상처를 낼 수 있으니 최대로 힘내서 혹등고래 꼬리까지 따라잡고 다리로는 계속 헤엄치며 엉켜있는 부분 잘라냄 엉킨부분을 잘라내니 스윽- 하고 몸에서 떨어지는 어망 꼬리에 걸려 떨어지지 못한부분은 다이버가 칼로 제거 1시간 반ㅠㅠ 두명이서 혹등고래 몸크기, 헤엄치는 속도에 맞추며 1시간 반동안 잘라냈고 혹여나 또 다른 생물들이 피해입을까 어망뭉치를 배로 끌어올리는 다이버들 이 문장만 다들 반복해서 말함. 어망 사용했으면 뒷처리 잘하라구!!! https://youtu.be/GK-XoCXFN6o 버려지는 어망이 바다쓰레기의 엄청나게 많은 부분을 차지한다는 다큐 생각나네요 제발 제대로 좀 처리하길 !!!
아기 거북이들이 사람 손에 잡힌 이유
동그라미 친곳 잘보면 도도도도도 찍혀있는 아주 작은 발자국들 보일거야 알에서 부화하면 대부분 바다로 직행하는데 방향값 잘못설정해서 반대로 가는 애들이 있음ㅠㅠ 윗짤에도 발자국 많다 바다쪽 반대편은 오르막길로 이어지는 모래언덕(벌판)임 길 잘못든 아가들 찾음 졸귀탱ㅠㅠㅠ 현재 붉은 바다거북은(다른류도그런지는모름) 보호종으로 지정되어있어서 관찰만 가능하고 만지는 건 안되는데 이 남자는 보호생물학자로서 '구조' 명목으로 만지는 게 가능한거임. 파닥파닥 네!!!!!!!!!!!😭😭😭😭😭 인사하듯이 한쪽팔만 파닥거리길래 못참고 움짤찜ㅋㅋ 야도 방향값 설정 잘못해서 자기 몸만한 풀들을 헤쳐나가고있음. 이남자는 이해변 거북이들 부화시기때 이러한 이유로 해변을 돌아보러 나오고 그럴때면 항상 이런 상황이 벌어져있는거임 (잘못하면 새가 물어가거나 말라죽거나ㅠㅠ) 저기 해변 어딘가에서 부화하고 여기 언덕까지 온거임. 대단하다. 성비 불균형때문에 언젠가는 개체수가 확 줄머들것으로 예상..... ㅠㅠ 모자를 바다쪽으로 엎어주니 열심히 바다쪽으로 잘가는 아가들 딴데로 새지말라고 파도가 데리러옴 복받을거유 거북들ㅠ 바닷속에서 건강하게 오래 살어!!!ㅠㅠ https://youtu.be/_mSAskzODF8 귀여워요ㅠㅠㅠㅠㅠㅠ 아가들아 바다에서 건강하게 잘 살으렴 !!
기발하고 창의적인 광고디자인 모음.jpg
1. 콘돔 광고 사용했다면 저들이 태어나지 않았을 거라는... 2. 도서관 벤치 이집트 알렉산드리아 도서관 3.멸종 위기 동물 보호 포스터 픽셀 수가 해당 동물의 남아 있는 개체수 ex: 판다 개체수 약 1600마리. 1600개의 픽셀로는 판다 이미지를 충분히 구현할 수 없죠. "1600은 충분한 숫자가 아닙니다." 4. 성폭력 근절 광고 서로 붙어 있는 종이 두 장을 떼면 위와 같은 사진이 나타납니다. "힘을 써야 한다면 그건 성폭행입니다." 5. 형광펜 광고 : Hightlight the Remarkable 주목받지 못 했던 역사 속 여성 주인공들을 발견하는 프로젝트 광고 시리즈 중 한 장. 하이라이트된 여성은 나사의 흑인 여성 수학자로, 아폴로 11호를 달에 착륙시키는데 결정적 역할을 한 인물이지만 주목받지 못했죠. 하지만 형광펜으로 주목도를 높입니다. 6. 쓰레기 무단투기 금지 광고 "쓰레기는 당신을 말합니다." 쓰레기 두 개를 같이 배치해서 단어를 조합해 냈죠. LOWLIFE(시궁창 인생), PIG(돼지), DUMB(바보), DIPSTICK(멍청이) 7. 전기를 현명하게 사용하세요. 8. 그래픽 디자이너 구함 9. 자유롭게 공간 활용 10. 상어 도살 금지 청원 조스 포스터가 떠오르시죠. 하지만 더 무서운 건 상어가 아닌 사람이라는 것. 상어잡이 배를 상어보다 더 무서운 괴물로 표현했습니다. "사람은 한 시간에 11400마리의 상어를 죽이지만 상어는 1년에 12명의 사람을 죽인다." 11. 유적지 안내판 유적의 옛 모습을 보여주는 간편하고 창의적인 아이디어 12. 발로 누를 수 있는 엘레베이터 버튼 (위에도 버튼이 있습니다.) 13. 내셔널 지오그래픽 표지 빙산의 일각을 비닐 봉지 쓰레기로 표현했죠. PLANET OR PLASTIC? 14. 안전벨트 착용 광고 안전벨트 착용으로 사망 년도를 가렸습니다. 착용하지 않는다면...? 와 멸종위기 동물 보호 포스터에서 소름돋음 ㄷㄷㄷ 진짜 기발하네 좋은 광고는 걍 머릿속에 확 꽂히는듯